•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5
  • 쓰기
  • 검색

<타다 : 대한민국 스타트업의 초상> 리뷰

구스타프 구스타프
1493 10 5

[혁신이 피어나기 어려운 토지에서도 강인한 생명력을 지닌 빛나는 씨앗들이 존재한다]
'타다'가 제공하고자 하였던 사용자 경험은 분명 혁신이었다. 나 역시 '타다'를 10여 회 이용하면서 일반 택시와는 전혀 다른 서비스 경험에 만족했던 것으로 기억한다.


'타다'를 만들어 낸 인물들은 분명 대단한 인재들이다. 하지만 그 혁신이 불법의 예외조항에 위태롭게 매달려 있다는 것을 대수롭지 않게 여긴 것이 화근이었다. '타다'의 인재들은 예외 조항을 '틈새'로 인식했지만 결국 천당과 지옥의 극단으로 추락하게 만든 '약점'으로 작용하였다. 통념적으로 '택시'가 수행하던 업무를 '렌터카'를 대리기사가 수행한다는 것이 분명 기존 시장 생태계의 혼란을 가져 올 것이 분명했다.

 

물론 그들의 억울함 역시 깊이 공감이 된다. 불법의 예외는 합법이니 합법적으로 사업을 키워나갔다는 점, 선거철에 맞춰 공세를 펼친 택시조합, 그들의 표를 의식한 국회의원들의 표적입법. 1심 무죄를 받았음에도 불과 며칠 만에 뒤바뀐 법으로 인해 불법사업이 되어버린 '타다'.


"어느 혁신가가 하루아침에 뒤바뀔지도 모르는 법을 믿고 사업을 하겠느냐" 라는 '제이크'의 한탄에 이 나라의 꽉 막힌 법 안에서는 혁신의 꽃이 필수가 없을 것 같다는 암울함이 느껴진다. 변화하지 못하고 퇴행되고 고착화된 이웃나라의 모습이 우리나라의 미래일 수 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그럼에도 '타다'의 인재들은 주저앉지 않았다. 빠른 시간에 '타다-베이직'을 정리하고 새로운 서비스를 만들어 내었다. 그야말로 젊은 혁신가의  모범이자 교과서 다운 모습에 박수와 응원을 보내고 싶다.

 

물론 이 다큐에서도 부족한 점은 있다. 우선 '타다'를 반대하고 불법이라 주장하는 측의 목소리를 담는데 소홀하였다. 그들이 출연을 거부했을수도있고, 그들의 신변을 보호하기 위한 대인배적 조치라고도 할 수 있겠지만 양쪽의 입장을 형식적으로라도 다루고자 노력했어야 했다. 이렇게 사소한 빈틈이 '포퓰리즘적 다큐멘터리'라는 약점으로 작용할 수 있는 것.

 

다큐에선 다루지 않았지만 과연 ‘타다’만이 법의 틈세에서 사업을 하는 것일지, 정작 뿌리 뽑아야 할 불법영업 행위들은 손도 대지못하면서 젊은 혁신가를 겨냥한 표적입법은 그리도 신속정확했는지 곱씹으며 생각해 볼만하다.

 

21.10.07 월드타워 롯데시네마 : <타다> 회원 시사회

구스타프 구스타프
5 Lv. 2274/3240P

1. 월타 롯시 - 5분

2. 코엑스 메박 - 10분

3. 압구정 CGV - 15분

달려갑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0

  • 치즈그라탕
    치즈그라탕
  • kalhun
    kalhun

  • 영화는기세
  • 전지구적난민
    전지구적난민
  • wity
    wity
  • Nashira
    Nashira
  • 롱테이크
    롱테이크
  • 스타니~^^v
    스타니~^^v

  • 카스카
  • golgo
    golgo

댓글 5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1등
타다 베이직 만들기 위해 노력했던 직원들 고생한거는 알겠지만 타다를 계속 허용하게 두면 택시 제도 패러다임을 완전히 뒤바꿔야 하는데 시간과 비용 생각하면 국가가 부담이 많을 수 밖에 없지만 타다금지법만 올리면 그런 비용 부담이 없기에 결국 후자를 선택한 것 같아요. 저도 타다로 인한 기존 택시업계의 입장과 피해가 있었는지 취재해 보면 좋을텐데 그게 없어서 아쉽더군요.
댓글
12:43
21.10.19.
profile image 2등

타다 측이 억울한 부분도 있지만, 사실 법의 헛점을 이용한 편법인 측면이 있죠. 11인승 이상 그 조항의 원래 취지가 운송업 허용은 아니었을테니까요. 아마 정말 필요한 예외적인 경우를 위해서 만들어둔건데.. 선거철 되어서 졸속으로 법안 변경도 황당하지만, 아직 택시업계와의 갈등이 해결되지않았고 상당한 시간을 들여서 논쟁해야할 문제인데 당장 그대로 허용해둘 수는 없었다고 봅니다.

댓글
13:19
21.10.19.
profile image
전지구적난민
다큐자체는 볼만합니다 ㅎㅎ 오히려 다큐에서 중점으로 비추고자 함은 법적 다툼보다 사람들에게 초점이 있습니다
많은 리뷰들이 사람들을 언급하기보다 법적 다툼에만 집중되어있는게 안타깝긴하죠
댓글
14:45
21.10.19.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으아.... cgv 라방 채팅판 난리 났네요 19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16분 전21:34 2451
HOT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사전예매량 근황 7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19분 전21:31 1003
HOT 사람들 특별관 1+1 늘려달라고 하니깐... 24 데헤아 데헤아 26분 전21:24 2363
HOT 골든 티켓 이번이 처음인 분을 위한 팁(특전 관련) 12 당직사관 당직사관 38분 전21:12 1893
HOT [위쳐] 덕질에 진심인 슈퍼맨의 취미.jpg (스압) 4 fynn fynn 49분 전21:01 417
HOT 이번 달에 스트리밍 될 10편의 크리스마스 호러 영화! 5 hera7067 hera7067 1시간 전20:42 593
HOT 넷플릭스 <파워 오브 도그>, <신의 손> 포토북 출시 7 ItalianaMobstar ItalianaMobstar 1시간 전20:32 978
HOT 그 어머니에 그 딸 9 sirscott sirscott 1시간 전20:30 1898
HOT OTT 계정 공유 근황 12 PS4™ 1시간 전20:20 3034
HOT 디즈니 플러스 소소한 불만사항 10 kwanini kwanini 1시간 전20:10 1596
HOT 요즘 필름마크가 좀 늦게 소진되는 이유가 무엇일까요?? 22 거미남자집에못가 1시간 전20:02 3027
HOT 여타짜 절대 관람하지 마세요! 무료라도요! 시간 낭비 맞아요! 21 시인 1시간 전20:00 4213
HOT 혹시 모르니 쿠브앱을 설치해두세요 36 셋져 셋져 1시간 전19:57 3522
HOT 호주 아카데미 시상결과 - 저스틴 커젤 '니트람' 작품상등 8관왕 3 goforto23 2시간 전19:34 726
HOT 생일이지만 언제나처럼 49 목마른철새 목마른철새 2시간 전19:31 1616
HOT 귀멸의칼날 극장판 3편 포스터 모두 모았습니다 13 영화인김형서 영화인김형서 2시간 전19:16 931
HOT [돈 룩 업] 시종일관 쿡쿡 거리다 나왔네요. (약스포) 8 쿨스 쿨스 2시간 전19:05 978
HOT 봤던 관객도 스포 자체가 아예 불가능했던 영화 28 Leedong 2시간 전19:03 4049
HOT 알고보니 실제 의사가 했던 말을 가져온 슬의생 대사.jpg 5 랑싀 3시간 전18:48 1962
HOT CGV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4DX·ScreenX 포스터 증정 이벤트 56 빙티 빙티 3시간 전18:32 7001
HOT "웃어, 친한 척 해. 친구인 척 해" 12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3시간 전18:32 3791
HOT '여타짜' - 인내심을 갖고 끝까지 본 관객들에게 빅엿을 (스포) 18 무비런 무비런 3시간 전18:27 2501
HOT 뉴욕 타임즈 선정 2021 최고 영화 Top 10 8 goforto23 3시간 전18:14 1942
HOT 메가박스 2022 다이어리 76 라온제나 라온제나 3시간 전17:58 4813
HOT 롯데시네마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SUPER WEEK (주차별 굿... 26 빙티 빙티 3시간 전17:58 5294
HOT 한국 성우협회 총장 성우 최재호 님이 올리신 글.jpg 22 모코코 모코코 3시간 전17:53 3410
HOT 스파이더맨 캐릭터성의 변화? (모든 스파이더맨 시리즈 스포) 17 강톨 강톨 4시간 전17:37 1310
1044018
normal
어린쥐 어린쥐 방금21:50 7
1044017
normal
뿡야뿡요 4분 전21:46 281
1044016
normal
파란새싹 파란새싹 7분 전21:43 691
1044015
normal
jjong 7분 전21:43 117
1044014
normal
nin 8분 전21:42 395
1044013
normal
거미남자집에못가 9분 전21:41 719
1044012
image
성은 9분 전21:41 491
1044011
normal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9분 전21:41 137
1044010
normal
래담벼락 래담벼락 10분 전21:40 82
1044009
image
데헤아 데헤아 10분 전21:40 265
1044008
normal
랜쉬 10분 전21:40 487
1044007
image
당직사관 당직사관 11분 전21:39 707
1044006
normal
율현 율현 11분 전21:39 193
1044005
normal
차단 12분 전21:38 819
1044004
image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12분 전21:38 310
1044003
image
댭 13분 전21:37 1041
1044002
normal
kimyoung12 14분 전21:36 404
1044001
normal
투분 16분 전21:34 235
1044000
image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16분 전21:34 2451
1043999
normal
펩콜 17분 전21:33 408
1043998
normal
티샬 18분 전21:32 705
1043997
normal
Airly 19분 전21:31 502
1043996
normal
연영뮤덕 연영뮤덕 19분 전21:31 480
1043995
image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19분 전21:31 1003
1043994
normal
에에가 20분 전21:30 177
1043993
image
내꼬답 내꼬답 21분 전21:29 882
1043992
normal
대깨스파 대깨스파 21분 전21:29 658
1043991
normal
넥슬라이스 넥슬라이스 21분 전21:29 365
1043990
image
park0317 22분 전21:28 783
1043989
normal
의현이형 의현이형 23분 전21:27 565
1043988
image
미키미니 미키미니 26분 전21:24 780
1043987
normal
데헤아 데헤아 26분 전21:24 2363
1043986
normal
마블빠수니 마블빠수니 26분 전21:24 356
1043985
image
브래드디카프리오 27분 전21:23 226
1043984
normal
복실복실티모 복실복실티모 27분 전21:23 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