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4
  • 쓰기
  • 검색

10월 본 영화중 가장 좋았던 영화

테리어 테리어
2858 10 4

극장서 본 영화가 아닙니다. 10월엔 현재까진 극장서 14편을 보았고, 재밌거나 감동적인 영화도 있으나, 가장 마음에 들고 수작과 명작 그 어디쯤 느낌은 받은 건 왓챠서 봤던 카포티입니다

 

MV5BMTczMzU0MjM1MV5BMl5BanBnXkFtZTcwMjczNzgyNA@@._V1_.jpg

아쉽게도 세상을 빨리 떠난 필립 시모어 호프만이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탄 작품으로 언젠가 봐야할 작품으로 올려두었다, 약 한두달전 왓챠에 드디어 업데이트 되었길래 감상했어요. 또한 이 영화는 오드리 햅번 주연의 <티파니에서 아침> 원작가인 카포티의 전기영화라는 사전 지식밖에 없었습니다. 극장의 큰 화면서 다시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수작이네요. 

 

미국 중서부 캔사스주의 황량하고 쓸쓸한 분위기와 섬세한 촬영에 인간의 고독함이 진하게 배어나와, 감독이 누구지 찾아보니 베넷 밀러입니다. 이름만 봐선 누군지 연관이 안되서 전작을 보니 머니볼과 폭스 캐쳐의 감독이군요. 아.....밀러 감독은 너무 저평가가 되는게 아닌가 검색해보니 비슷한 성토의 글들이 보이네요.

 

최대한 영화 내용과 주연배우들의 연기를 빛나게 연출해서, 배우들이 각광을 받고 감독은 뒤로 물러나게 되는 아이러니를 낳습니다. 정말 장인같은 감독같습니다. 

 

카포티의 단순히 전기영화가 아니라 생애 일부분 중 <냉혈한>이라는 한 4가족 살인사건의 범죄자 2인조를 취재한 논픽션 소설, 팩션을 집필하는 과정을 담고 있습니다. 카포티는 소설가일 뿐만 아니라 뉴요커 잡지의 기고가였군요. 이미 사교계 유명인사중 한명이 된 상태로 역시 작가인 동성 파트너와 <앵무새 죽이기>의 작가인 하퍼 밀러와 친분 등이 묘사되는데, 모든게 물 흐르듯한 자연스러운 연출이 인상적입니다. 황량하고 쓸쓸한 초반의 풍경이 앤드류 와이어스의 크리스티나의 세계가 생각납니다. 

 

다운로드 (54).jpeg

카포티는 사형선고를 받은 두 살인범 중 한명인 백인과 인디언과의 혼혈인 페리와 기묘한 우정을 쌓게 됩니다. 그 과정에서 인간적인 호기심 및 살인자가 지닌 동기 및 묘사를 약 6년간의 기다림 끝에 듣게 됩니다. 1959년에 일어난 사건을 무대로 카포티의 작가로서의 취재과정과 작가로써 야망 및 고뇌 및 인간의 악함 및 약한 본성 등을 통찰합니다.

 

처음에는 단순히 살인사건을 취재해서 자신의 명성을 더해줄 대박 소재를 건졌다고 생각했지만, 교도소에서 살인자들과의 교류를 통해 변화된 모습과 심리묘사가 뛰어납니다. 인간이 지닌 악함에 충격을 받은 듯하고, 카포티는 이 소설을 끝으로 더 이상 장편을 집필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필립 세이모어 호프만의 애칭으로 한국팬에게는 필세호로 불렸는데, 외모 뿐만 아니라 독특한 목소리까지 카포티를 그대로 재현한 것 같습니다.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당연히 거뭐질만한 연기네요. 너무 일찍 세상을 떠났습니다 ㅠ 베넷 밀러 감독과 호프만과 고등학교 학창시절 부터 알게 되었고 뉴욕대도 같이 다녔군요. 요새 베넷 밀러 감독 뭐하시는지 궁금하네요. 

 

아직 안보셨다면 추천합니다. 약 2년간 극장서 정신없이 많이 보긴 했으나 만족도는 되려 OTT로 명작, 수작들을 도장깨기하면서 초집중해 보던 시기와 비교할 수 없습니다. ㅠ 극장에 익숙해서 집에서 영화볼 때 집중을 잘 못하지만, 범작, 졸작으로 가득한 최신 개봉작보다는 명작들을 보는게 더 좋아서, 어느 정도 시간을 배분해야할 것 같습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0

  • 아다대대
    아다대대
  • bonvoyage
    bonvoyage
  • 은비녀
    은비녀
  • songforu
    songforu
  • 오키의영화
    오키의영화
  • 해티
    해티
  • Nashira
    Nashira
  •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 송2017
  • aro
    aro

댓글 4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페리 스미스로 나온 배우. HBO [웨스트월드]에서 연기 참 잘하더라고요. (알고보니 동림옹 사위셨던ㅋㅋ)

 

베넷 밀러 연출력 정말 취향인데, 영화를 많이 안 내놓는 감독이라.. 차기작 언제 나올 지 빨리 보고 싶습니다.

 

마지막으로 필립 시무어 호프먼 팬인데, 너무 젊은 나이에.. 마음 아파요.  

댓글
테리어글쓴이 추천
18:37
21.10.17.
profile image 2등
필세호의 가장 뛰어난 연기를 볼 수 있는 명작이죠!!
댓글
테리어글쓴이 추천
18:47
21.10.17.
profile image 3등
저도 주말이나 연휴에 명작 도장깨기 하고 있는데, 참고해야겠습니다! 안내 감사합니다😌
댓글
테리어글쓴이 추천
19:07
21.10.17.
profile image
songforu
실제 카포티 인터뷰 영상 잠깐이라도 보시고 감상하시면 필세호 의 연기가 천배로 대단하게 다가옵니다!!
댓글
21:23
21.10.17.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스파이더맨 2 복습하다 처음으로 빵 터진 순간 ㅋㅋㅋ 8 냥바냥 냥바냥 21분 전23:37 642
HOT 사자 가족의 다큐멘터리... (강추) 17 다크맨 다크맨 1시간 전22:14 1327
HOT [돈룩업] 별들이 모여 이런 주제를 이렇게 유쾌한 텐션으로? ㅋㅋ (노스포) 2 Nashira Nashira 28분 전23:30 361
HOT 톰 홀랜드 인스타 스토리 업데이트 7 WandaVision WandaVision 28분 전23:30 1371
HOT 모두가 스파이더맨에 주목할 때... 22 둘시네아 둘시네아 31분 전23:27 1547
HOT 용아맥 맨뒤 극사이드 자리 사진 외 8 테리어 테리어 1시간 전22:54 1333
HOT 극장에서 영화관람이 취미이신 분들은 19 Meerkat Meerkat 47분 전23:11 1997
HOT '수퍼소닉 2' 첫 공식 포스터 12 goforto23 57분 전23:01 1887
HOT 원래 스파이더맨 인기가 많았나요? 24 글로리 글로리 1시간 전22:53 2522
HOT 올라오는 스파이더맨 골든티켓 중고..ㄷㄷ 38 헤픈 1시간 전22:43 4006
HOT 선생님들 포스터 받으면 어떻게 들고 다니세요? 37 TL TL 1시간 전22:40 2098
HOT [리슨] 아트카드 실물 (수입배급사 SNS) 10 Roopretelcham Roopretelcham 1시간 전22:36 1835
HOT <리버풀>(2008) 후기 - 잔잔하지만 매력적인 4 songforu songforu 1시간 전22:22 393
HOT 오늘 받은 포스터2종과 전단지 1종 23 내꼬답 내꼬답 1시간 전22:22 2128
HOT 일상생활에 영향이 갈 정도로 무서운 공포영화 추천 받고 싶어요! 25 삼삼 삼삼 1시간 전22:08 1483
HOT 익무는 정말 양반만 모인 곳이네요 30 Lastmovie 1시간 전22:00 4355
HOT 돈 룩 업 후기-어쩌면 남 일 같지 않은 이야기(약스포) 5 이카로스 이카로스 2시간 전21:54 642
HOT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에서 우리가 볼 한국 자동차 4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2시간 전21:38 1771
HOT 으아.... cgv 라방 채팅판 난리 났네요 27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2시간 전21:34 6091
HOT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사전예매량 근황 7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2시간 전21:31 2491
HOT 사람들 특별관 1+1 늘려달라고 하니깐... 26 데헤아 데헤아 2시간 전21:24 4412
HOT 골든 티켓 이번이 처음인 분을 위한 팁(특전 관련) 12 당직사관 당직사관 2시간 전21:12 2969
HOT [위쳐] 덕질에 진심인 슈퍼맨의 취미.jpg (스압) 4 fynn fynn 2시간 전21:01 1219
HOT 이번 달에 스트리밍 될 10편의 크리스마스 호러 영화! 5 hera7067 hera7067 3시간 전20:42 962
HOT 넷플릭스 <파워 오브 도그>, <신의 손> 포토북 출시 8 ItalianaMobstar ItalianaMobstar 3시간 전20:32 1466
HOT 그 어머니에 그 딸 10 sirscott sirscott 3시간 전20:30 2663
HOT OTT 계정 공유 근황 14 PS4™ 3시간 전20:20 3965
1044106
normal
미키미니 미키미니 1분 전23:57 79
1044105
image
푸른정원 푸른정원 4분 전23:54 337
1044104
image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5분 전23:53 154
1044103
normal
랜쉬 6분 전23:52 228
1044102
normal
moonriver moonriver 8분 전23:50 267
1044101
normal
넥슬라이스 넥슬라이스 9분 전23:49 148
1044100
normal
셀레스트리얼 9분 전23:49 362
1044099
normal
가이 가이 10분 전23:48 271
1044098
normal
목마른철새 목마른철새 10분 전23:48 102
1044097
image
블랙가이즈 블랙가이즈 11분 전23:47 93
1044096
image
zin zin 14분 전23:44 180
1044095
normal
거노거노 거노거노 15분 전23:43 316
1044094
image
spacekitty spacekitty 16분 전23:42 157
1044093
normal
김알파카파카 김알파카파카 17분 전23:41 187
1044092
image
DCTheFlash 18분 전23:40 165
1044091
image
전지구적난민 전지구적난민 19분 전23:39 205
1044090
image
KimMin KimMin 19분 전23:39 167
1044089
normal
데헤아 데헤아 20분 전23:38 511
1044088
normal
영화좋아하는데귀찮음 영화좋아하는데귀찮음 21분 전23:37 327
1044087
normal
냥바냥 냥바냥 21분 전23:37 642
1044086
normal
해피홈 21분 전23:37 265
1044085
normal
라플란드 23분 전23:35 349
1044084
normal
빡세 23분 전23:35 154
1044083
normal
텡겔 텡겔 23분 전23:35 155
1044082
normal
미뉴 24분 전23:34 424
1044081
normal
SheldonLeeCooper SheldonLeeCooper 26분 전23:32 741
1044080
image
ESTER 27분 전23:31 381
1044079
image
Nashira Nashira 28분 전23:30 361
1044078
image
WandaVision WandaVision 28분 전23:30 1371
1044077
normal
스페이드 30분 전23:28 413
1044076
image
뇽구리 뇽구리 31분 전23:27 166
1044075
normal
이신헌 이신헌 31분 전23:27 298
1044074
image
둘시네아 둘시네아 31분 전23:27 1547
1044073
image
오늘내일모래 오늘내일모래 34분 전23:24 252
1044072
image
DCTheFlash 39분 전23:19 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