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2
  • 쓰기
  • 검색

[007 노 타임 투 다이] 레아 세이두 만세, 아르마스 천세, 안녕

타누키 타누키
1561 5 12


007은 너무 올드한 영화 스타일로 점점 외면해오다 다니엘 크레이크의
007부터 다시 좋아졌는데 이제 대단원의 막이 내려졌네요. 품위를 가지며
터프함까지 너무 멋있는 007이었는데 다음엔 과연 누가 올런지~

3시간이지만 조금만 시간을 더 써줬으면 싶은 작품이었습니다. 빌런 파트만
아쉽고 너무나 마음에 들었네요. 물론 거기엔 레아 세이두가 역시 ㅠㅠ)b
전편이 잘 기억나지 않아도 좋아서 시리즈를 안봐도 007의 이미지만 있다면
단독으로 봐도 괜찮지 않을지~

이번에야말로 진짜 안녕~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1.jpg

 

 

 


용아맥의 화면비를 가득 채운 초반은 와...너무 낭만적으로 담아내서
역시 아이맥스로 찍은건 아이맥스로 봐야겠더군요. 그 큰 화면으로
레아 세이두의 표정연기라니 이건 뭐 두말할 것도 없이 ㅜㅜ)b

007이 블로펠드의 공작에 너무 쉽게 넘어간게 아쉽긴 하지만 그만큼
베스파와 얽힌 곳이었으니...그러고 보면 전 연인과의 추억의 장소에
현 연인을 데려오는 작품이 가끔 보이는데 무슨 마음일지 ㄷㄷ

여기선 반대로 레아 세이두가 데려와서 끝장내려는 모양새긴 했지만 ㅎㅎ
그만큼 회피하지 않고 강단있게 007을 휘어잡는 인물에서 바로 처량하게
읍소하는 변화까지 와...너무 대단했고 이별할 때 배에 손을 대는게 설마~
했는데 역시나 아이까지 ㅠㅠ

007이 결국 세계를 위해 죽기도 하지만 자식을 위한 아버지의 모습까지도
보여주면서 참...그래도 이해가 가게 그려지더군요. 아무도 없었다면
아무도 없이 혼자라도 살아 남았을지 몰랐을텐데 묘하게 찡했습니다.

 

2.jpg





팔로마 역의 아나 디 아르마스
미국측 요원으로 보이는데 3개월 실력이 진짴ㅋㅋㅋ 천재과아닌짘ㅋㅋ
역시 영미 공조는 공고합니다!! 등장부터 헤어짐까지 레아 세이두의
잠깐 빈자리를 완벽하게 메꿔줬네요. 다시 보고 싶은~ ㅎㅎ

 

3.jpg





노미 역의 라샤나 린치
007을 이어받았지만 마지막엔 다시 넘겨준~ 다만 그러면서 00번호로
다시 불리진 않아서 앞으로 어떻게 될지~ 늘씬한 프랑스, 쿠바 미인들
사이에서 근육근육하니 멋지던~

 

4.jpg





사핀 역의 라미 말렉
일본풍이 너무 심하다는 말은 많이 들었는데 생각보다 별로 없던;;
사할린 분쟁지역에 터를 둔 빌런이다보니 이정도면 감안할만하던데
그게 눈에 거슬릴 정도면 혐일정도인게 아닐지 싶더군요.

안도 타다오 느낌의 미사일 기지도 마음에 들었고 과하지 않게 꾸며서
좋았는데 빌런이 다 죽어버려~ 하는 변화도 딱히 보여주지 않고
급발진하는 느낌이라 아쉬웠네요. 머리도 좋고 인정도 나름 있는데다
복수도 이뤘는데 세상을 멸망시킬 바이러스를 저렇게??!?

비정한 타입이라기엔 자신을 따라오지 않는 아이를 놓아주기도 하고...
차라리 복수 이후 극단의 허무주의에 빠지면서 모든걸 놓아버리는
분량을 넣어줬으면 어느정도 이해가 갔을 것 같아 3시간의 압박이 있지만
빌런에게 몇 분만 할애를 더 해줬으면 좀 더 좋았겠더군요. ㅜㅜ

 

5.jpg





사실 태너(로리 키니어)정도는 나노봇에 의해 스펙터의 일원인게 밝혀지는
이벤트도 나오지 않을까 싶었는데 내부자가 없는건 아쉬웠던(?)~ ㅎㅎ
M(랄프 파인즈)과 머니페이(나오미 해리스) 등은 이번엔 분량이 꽤 적은데
빌런 분량도 모자랄 지경이니 이해가 갑니다. Q(벤 위쇼)의 집에 찾아가
뒤지는 것도 재밌었는데 과연 그가 처음 초대한 상대방은 누구였을지도~

약간 눈치가 노미같기돜ㅋㅋ

 

6.jpg





다니엘 크레이그의 007 시대가 끝난 것도 세월이 느껴져 묘하네요. ㅠㅠ

 

7.jpg





레아 세이두도 이젠 안녕 ㅠㅠ 007의 푸른 눈을 똑 닮은 딸과 함께 잘 살길~

 

8.jpg





진짜 혼나는 멍뭉이 표정까지 ㅜㅜ

 

9.jpg





첫 씬대로 같이 행복했으면 좋으련만 시리즈를 이어가기 위해 어쩔 수 없는
불행을 만들어낸 MGM놈들이 최종 빌런이었네요. 행복하게 은퇴시키고
다음 007 좀 불러오면 안되냐 ㅠㅠ

 

10.jpg




 

타누키 타누키
31 Lv. 131746/140000P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5

  • golgo
    golgo
  • 꾸이mk02
    꾸이mk02

  • oriental

  • 영화좋아하는곰

  • peacherry

댓글 12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1등
저 흑인 여자가 007 되는거 아닌가요??
댓글
02:36
21.10.14.
profile image
Mike
새로운 남자배우로 다시 캐스팅하는 리부트 영화 나올 예정입니다.
댓글
06:12
21.10.14.
2등
언급한대로 악당 스토리가 부족했던게 이번 작품의 티였던것 같아요.
저도 이번 노타임투다이 전반적으로 즐겁게 보았습니다. 007이여~ 영원하라~!!
댓글
02:57
21.10.14.
profile image
타누키 작성자
oriental
빌런들 살리기가 영 힘든가 봅니다. ㅜㅜ
댓글
08:57
21.10.14.
profile image 3등

그렇네요. 사연 많은 악당이라 좀 더 그쪽에 포커스를 뒀으면 더 반응 좋았을지도..

댓글
06:11
21.10.14.
품위를 잃지않으며 터프함까지 멋있는...이 문장 너무너무공감되네요 저도 다니엘크레이그 배우때문에 007 재밌게 챙겨봐왔었는데 ㅎㅎ
댓글
10:51
21.10.14.
profile image
타누키 작성자
vinczeroberry
감사합니다~
007을 살려내신 분이죠. ㄷㄷ
댓글
13:06
21.10.14.

레아 이쁘다 하면서 봤네요 전작에 비해서 크레이그랑 훨씬 더 잘 어울리고 막판엔 항상 같은 부분에서 울컥...

댓글
11:30
21.10.1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익무는 '취향존중'이 중요한 커뮤니티입니다 131 다크맨 다크맨 6일 전13:23 63297
HOT 10월 28일 박스오피스 (듄 50만 돌파) 8 이댕하 이댕하 5분 전00:00 389
HOT 21세기 최고의 영화 100편 41 하디 하디 1시간 전22:37 1962
HOT 크리스틴 스튜어트 - 감독 데뷔작 캐스팅 시작..투자자도 물색중 3 goforto23 39분 전23:26 535
HOT 이번주 일본영화들 넘 좋았어요😆 11 닭한마리 닭한마리 39분 전23:26 811
HOT 유튜브 클립영상들 보니 <듄>이 절대 어두운 영화가 아니었네요..? 35 FilmWhatElse FilmWhatElse 51분 전23:14 1647
HOT 으아!!! 동탄CGV 론 1타 2피 성공입니다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26 DBadvocate DBadvocate 1시간 전22:57 1511
HOT 듄 마그넷 뽑기 도전! 80 영웅맘 1시간 전22:40 2411
HOT 월버그가 후회하는 출연작들 22 닭한마리 닭한마리 1시간 전22:27 2265
HOT 안양역 롯데시네마 아트카드가 많아요🌝 +야광🌟 19 나초 나초 1시간 전22:08 2099
HOT 이터널스 개인별 전단지 4종(세르시, 마카리, 길가메시, 파스토스) 12 아이언하이드 아이언하이드 1시간 전22:22 2551
HOT 잠시 고향 아이맥스 자랑이 있겠습니다. 33 텐더로인 텐더로인 1시간 전22:19 2915
HOT 롤랜드 에머리히 ‘문폴’ 새 공식 스틸 10종 6 goforto23 1시간 전22:17 1197
HOT (스포)[라스트 듀얼:최후의 결투] - 진실이 중요하지 않았던 현장 3 영사남 영사남 2시간 전22:02 618
HOT <듄> 포스터를 새로 디자인해봤어요 14 JayOh JayOh 2시간 전21:47 2240
HOT 고장난 론 호불호 후기(장문, 스포있음) 6 TH0RMAS TH0RMAS 2시간 전21:45 1133
HOT 2021년 개봉 한국 영화 관객수 순위 TOP 5 6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2시간 전21:36 1553
HOT (스포) [스티브 맥퀸: 더 맨 앤 르망] 후기 - 엔진이란 심장을 가진 남자 7 박엔스터 박엔스터 2시간 전21:31 743
HOT 저가 코스플레이 최신작.jpg 12 무비런 무비런 2시간 전21:33 2321
HOT 우린 (똑똑한) 헐크가 있지 핫토이 엔드게임 헐크 피규어입니다 13 yssds 3시간 전20:51 1301
HOT 용아맥의 수난 18 과장 과장 3시간 전20:45 4167
HOT 최근 몇달전부터 산 블루레이 10 켄시로 켄시로 3시간 전20:21 1705
HOT 라스 폰 트리에 감독 신작 촬영현장 사진 (2022년 칸 영화제 초청 예상) 6 로보캅 로보캅 3시간 전20:17 1988
HOT 또 일낸 '오스카' 윤여정…대중문화 역사상 '최초의 상'... 6 온새미로 온새미로 3시간 전20:10 3371
HOT '이터널스' 보기 전 알면 좋은 노래, 배경 지식 5 golgo golgo 4시간 전19:37 2496
HOT 어느 가족 한/일 각본집 실물 공개 1 kimyoung 4시간 전19:28 1620
52306
normal
목마른철새 목마른철새 39분 전23:26 550
52305
image
곰보 곰보 2시간 전21:54 520
52304
image
등불 등불 2시간 전21:38 576
52303
image
자구자구 3시간 전21:03 658
52302
normal
쿨스 쿨스 3시간 전20:56 1381
52301
image
영화초보12 4시간 전19:53 173
52300
normal
래담벼락 래담벼락 4시간 전19:52 315
52299
normal
제리d 5시간 전19:04 1379
52298
image
클라우드 클라우드 6시간 전17:47 486
52297
image
츄야 츄야 6시간 전17:19 344
52296
normal
yvonnemarmelle yvonnemarmelle 9시간 전14:25 233
52295
normal
도우너월드 도우너월드 10시간 전13:55 717
52294
image
키라라 10시간 전13:30 379
52293
image
쿨스 쿨스 10시간 전13:21 1676
52292
image
KimMin KimMin 11시간 전12:15 827
52291
image
토니A 12시간 전11:26 1957
52290
normal
목캔디와복합기 12시간 전11:15 515
52289
normal
코이비토 코이비토 13시간 전11:04 841
52288
normal
코이비토 코이비토 13시간 전10:54 532
52287
image
Deeeeead 14시간 전09:46 680
52286
normal
영화로운세상 14시간 전09:40 389
52285
normal
밈블토니아 15시간 전08:27 873
52284
image
네모바보 네모바보 19시간 전04:26 510
52283
image
네모바보 네모바보 20시간 전03:52 796
52282
normal
자르무빈 22시간 전01:55 763
52281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22시간 전01:39 254
52280
image
참나무방패소린 참나무방패소린 23시간 전00:53 1518
52279
normal
댭 1일 전23:23 1827
52278
normal
ReMemBerMe ReMemBerMe 1일 전23:18 1803
52277
normal
설초 설초 1일 전23:15 2446
52276
image
sinclair sinclair 1일 전23:03 294
52275
normal
에몽돌899 1일 전22:57 316
52274
image
멍냥멍 멍냥멍 1일 전22:53 1031
52273
image
sinclair sinclair 1일 전22:38 689
52272
image
텐더로인 텐더로인 1일 전22:35 8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