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8
  • 쓰기
  • 검색

'오징어게임'국내와 해외가 극명하게 갈리는 회차

영화좋아7980
5371 14 18

바로 절정의 6화

 

해외는

 

'한국 배우들의 압도적인 감정연기'

 

'나를 감정적으로 넉다운 시키는 깐부'

 

'올드보이 마지막 혀자르는 절정의 연기인  오대수 연기가

이회차 하나에 몽땅 들어있는'

 

'인간의 심리탐구와 깊은 심연을 들여다 보는 회차'

 

 

그런데 국내는

 

'아 또 질질짜네 질질짜'

 

'넘 늘어지고 대사도 길고 신파로 빠지고'

 

'도대체 2화랑 6화는 왜 있는거야?'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4

  • zin
    zin
  • 율독
    율독
  • 윈터1523
    윈터1523

  • 탄탄에코백
  • 모닝은모닝모닝해
    모닝은모닝모닝해
  • 공포스릴러가찐
    공포스릴러가찐
  •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 서운남
  • 무비김
    무비김
  • 쿡쿠랜드
    쿡쿠랜드
  • 롱테이크
    롱테이크

  • 꿈처럼스필버그
  • 밍구리
    밍구리
  • 윤딩
    윤딩

댓글 18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1등

해외에는 신파라는 거에 익숙하지 않아서 그렇지 않을까요

한국영화는 통속극이 감정적인 멜로드라마 위주로 발전해서 그 영향이 이어져오고 있는 거 같아요. 관객은 거기에 익숙해졌구요

댓글
글쓴이 추천
13:27
21.09.22.
profile image 2등

전 신파라고 느끼지도 않았습니다 저렇게 감성팔거라고 계속 암시를 해서.

국내평같은경우는 차라리 신파로 끝났으면 다행인데 다른게 더 있었으니까 욕을 먹는거같네요..

댓글
13:28
21.09.22.
profile image 3등
엥... 다른건 잘모르겠고 6화 구슬치기는 제 주변사람들 반응 다좋던데...
댓글
13:54
21.09.22.
6화까진 안봤는데 2화 나쁘지 않았어요.. 돈때문에 목숨도 바치는 이유를 더 합리화시켜줘서..
댓글
13:57
21.09.22.
profile image
오징어게임이 다른 억지 신파하고 묶이진 않았으면 좋겠어요...뭔가 다른 신파들까지 정당화되는 느낌...
댓글
14:00
21.09.22.
profile image
국내 관객들 일부가 ‘신파’라는 것에 너무 익숙한 나머지 좀 거부감이 있는 것 같아요 저는 해당 회차들 모두 좋게 잘 봤네요^^
댓글
글쓴이 추천
14:01
21.09.22.
전체적으로 재미없었는데 6화는 진짜 재밌게 봤어요
댓글
글쓴이 추천
14:34
21.09.22.
profile image

오징어게임 나온 초반 6회 불호평 보긴했어요

댓글
글쓴이 추천
14:53
21.09.22.
profile image

6편은 사실 좀 너무 예상이 되긴 했는데요.

예를 들어 가장 중심이 되었던 3커플 있잖아요. 배역 이름이 기억이 안 나서 그런데

박해수 배우와 파키스탄배우분, 성기훈과 오일남, 그리고 정호연 배우분과 이유미 배우분.

전 이게 대충 어떤 결말이 날지 짐작을 했었거든요. 그래서 그 과정 풀어나가는 부분이 궁금했는데

여자배우분끼리는 너무 뻔해서 따분했고, 박해수 배우분 쪽은 좀 시시했고,

 

성기훈 과 오일남 은 조금 예상 밖이었어요. 그냥 일부러 속아 넘어간다는 생각은 했는데

대사 몇 마디로 인간의 도덕심? 을 캐집어내는 그 순간들이... ㅎㅎㅎ 

대배우들이 만들어내는 그 순간은 나쁘지 않았어요. 마지막 편 반전을 시시하게 만들어버리긴 했지만.

댓글
글쓴이 추천
15:20
21.09.22.
profile image
오징어게임은 신파의 문제보다는 너무 지루했던 게 문제였죠. 2화부터 5화까지 너무 늘어져서 이걸 봐야하나 싶을 정도였는데 6화부터는 그래도 게임에만 집중하니 훨씬 나았습니다.
댓글
15:25
21.09.22.
profile image
6화는 괜찮았지만
2화는 우리가 너무 많이 봐온 불행클리셰같았고 대사 또한 넘 오글거렸습니다ㅠ
댓글
15:35
21.09.22.
개인적으로 구슬치기는 이정재, 노인팀이 하드캐리했다고 봅니다.
여자 커플 갑자기 서로 사연이야기 할 때부터 아차 싶었는데 역시나 였고
박해수, 파키스탄 팀은 박해수가 노골적으로 욕망을 드러내는 중요한 시점인데
그 옷 찢어서 구슬가방 만들어주는 설정이 너무 작위적이고 설득력도 떨어져서 몰입도가 확 깨졌어요.
조금더 교묘한 방법을 써서 제대로 속여줬다면 박해수 캐릭터는 물론 파키스탄 배우 캐릭터도 훨씬 살아났을 듯.
댓글
글쓴이 추천
16:00
21.09.22.
profile image
일남에 대한 의심이 극대화됐던 에피소드같아요 돌아보면 에피1에서 해맑게 웃으며 무궁화~ 놀이를 하는 모습에서 죽음이 코앞인, 게다가 치매기가 있어서 저런 감정이 나오나 했었거든요 그런데 구슬 게임에서 너무 선택적이랄까? 오락가락하는 모습이 너무 억지스럽다고 느껴서 이 할아버지 뭔가 있구나 싶었죠. 근데 안죽을거라곤 생각하지못했던...
댓글
글쓴이 추천
20:19
21.09.22.
한국영화들이 신파가 많아서 그렇군요.
댓글
글쓴이 추천
16:34
21.09.23.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익무는 '취향존중'이 중요한 커뮤니티입니다 131 다크맨 다크맨 5일 전13:23 51041
HOT 제가 론 인형 한번 사용해보겠습니다. 15 aafterr aafterr 20분 전15:23 1422
HOT <고장난 론> 에그지수 12 leodip19 leodip19 39분 전15:04 1482
HOT ‘이터널스’ 로튼지수 근황 9 goforto23 28분 전15:15 1459
HOT [약스포] 더 하더 데이 폴 - 새삼 타란티노의 위대함을 느끼고 왔네요 5 스마트 32분 전15:11 380
HOT 윤계상 '유체이탈자', 개봉 前 할리우드 리메이크 확정 7 ipanema ipanema 54분 전14:49 1159
HOT 다음 이벤트 예고... 49 다크맨 다크맨 59분 전14:44 3226
HOT 한때...대한민국에서 예쁘다고 난리났었던 배우... 9 온새미로 온새미로 1시간 전14:33 2947
HOT 강동에서 고장난 론 오티 하늘샷+ 이터널스 전단지 22 ziploc ziploc 1시간 전14:20 1961
HOT 넷플릭스) 카우보이비밥 VS 지옥 23 우웰벡 1시간 전13:48 1366
HOT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20주년 한정판 콜렉터스 에디션 개봉! 11 이한스 이한스 1시간 전13:44 2137
HOT '러스트' 무기 소품담당 - 전작에서 니콜라스 케이지에게 총기부... 14 goforto23 2시간 전13:29 2214
HOT 정우성, 배우자 있는 것으로 밝혀져(?) 24 jimmani jimmani 2시간 전13:06 4919
HOT [서울국제프라이드영화제 SIPFF] 상영작 평점 12 알모도바르 알모도바르 2시간 전12:49 955
HOT 일본 이온 시네마, 좌석간 거리두기 폐지하고 전 좌석 예매 재개 5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3시간 전12:32 1242
HOT 듄 마그넷...4개 오픈 45 내꼬답 내꼬답 3시간 전12:18 4436
HOT 고장난 론 오티에 스티커 붙여봤어요! 13 Lucky 3시간 전12:24 2204
HOT 씨네Q '이터널스' 포스터 증정 이벤트 및 실물샷 21 빙티 빙티 3시간 전12:12 3578
HOT 한국 K팝이 쓰인 것중 가장 유명할(?) 최근 할리우드 영화 10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3시간 전11:59 3360
HOT <할로윈 킬즈> 관람했습니다. 15 마리누스 마리누스 4시간 전11:38 1195
HOT <고장난 론> 아트카드 지점별 수량 떴어요! (+ 현재 이벤트창에서 사... 30 몽디 4시간 전11:33 3314
HOT 롯데시네마 '용과 주근깨 공주' 아듀! 오리지널 포스터 증정 이벤트 36 빙티 빙티 4시간 전11:28 3227
HOT 카우보이 비밥 새 스틸 사진 8 kimyoung 4시간 전11:13 1604
HOT 고장난론 보고 필름마크 미니인형 받았어요. 간단후기 11 프림로즈힐 프림로즈힐 4시간 전11:11 2964
HOT 최민식 '파이란' 새 예고편, 포스터 심의 신청 12 PS4™ 4시간 전11:05 2300
HOT 「 가족의 색깔 」 철도 덕후라면 한번쯤 볼 만한 영화 (시사회 후기) &#x1f... 10 Josée☘️ Josée☘️ 4시간 전10:45 689
1017630
image
ipanema ipanema 3분 전15:40 207
1017629
normal
시인 6분 전15:37 439
1017628
normal
Dune™ Dune™ 6분 전15:37 180
1017627
image
나르롱 6분 전15:37 334
1017626
image
피프 피프 6분 전15:37 248
1017625
image
마지못해 마지못해 7분 전15:36 97
1017624
normal
스티치222 15분 전15:28 247
1017623
image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15분 전15:28 460
1017622
normal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18분 전15:25 235
1017621
image
aafterr aafterr 20분 전15:23 1422
1017620
normal
가면라이더V4 21분 전15:22 306
1017619
normal
현문부직사관 21분 전15:22 847
1017618
normal
체리리 22분 전15:21 742
1017617
image
롤링 23분 전15:20 637
1017616
image
Supervicon Supervicon 26분 전15:17 401
1017615
normal
천우희 천우희 27분 전15:16 118
1017614
normal
Nashira Nashira 28분 전15:15 479
1017613
image
goforto23 28분 전15:15 1459
1017612
image
mood mood 29분 전15:14 239
1017611
image
스마트 32분 전15:11 380
1017610
normal
파란새싹 파란새싹 37분 전15:06 315
1017609
image
leodip19 leodip19 39분 전15:04 1482
1017608
image
AyuLove AyuLove 40분 전15:03 1379
1017607
normal
40분 전15:03 629
1017606
image
필승조 필승조 44분 전14:59 627
1017605
normal
케이힐 44분 전14:59 947
1017604
image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46분 전14:57 1133
1017603
image
Dtak Dtak 47분 전14:56 678
1017602
normal
슈필벅 51분 전14:52 374
1017601
normal
레모네이드라면 레모네이드라면 53분 전14:50 702
1017600
normal
ipanema ipanema 54분 전14:49 1159
1017599
normal
락키 락키 54분 전14:49 569
1017598
image
NeoSun NeoSun 59분 전14:44 602
1017597
image
다크맨 다크맨 59분 전14:44 3226
1017596
normal
건국 건국 1시간 전14:38 8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