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6
  • 쓰기
  • 검색

(강스포) 양들의 침묵(1991) 리뷰

셰리 셰리
1417 10 16

안녕하세요, 셰리입니다.

빌런(villain), 악당은 주인공을 막아서는 벽처럼 보입니다.

그런데 여기 주인공보다 빌런이 더 매력적인 영화가 있습니다.

뛰어나지만 교활하고, 주인공과 대척점에 서면서 교감도 합니다, 독특하죠?

이러한 이유로 16분 출연하지만 극장을 나서면 가장 기억에 남는 인물이 되지요.

한니발 시리즈 중 가장 먼저 영화로 나온 양들의 침묵을 리뷰하는 시간을 갖겠습니다.

 

포스터.jpg

 

영화 정보

 

양들의 침묵(The Silence of the Lambs, 1991)

장르: 범죄, 공포, 드라마, 서스펜스

감독: 조나단 드미

원작: 토머스 해리스 “한니발 렉터 시리즈”

출연: 조디 포스터, 안소니 홉킨스, 스콧 글렌 등

배급사: 오라이언 픽처스

 

줄거리

 

FBI 수습요원 클라리스 스탈링은 어느 날 국장인 잭 크로포드로부터 연쇄살인사건 수사에 참여하라는 통보를 받습니다. 희생자들은 모두 체구가 크고 피부가 도려내어진 채로 발견되는 공통점이 있는 여성들이었죠. 잭은 사건해결에 도움이 될 만한 인물인 한니발 렉터를 만나보라고 합니다. 렉터는 뛰어난 정신과 의사였지만 희생자의 인육을 먹는 잔인한 수법으로 9명을 살해한 엽기적인 살인자로 특별 수감소에 수감되어 있었습니다. 렉터는 스탈링과 만나자마자 스탈링의 체취, 옷차림, 간단한 대화 몇 마디로 그녀가 어디 출신인지를 파악하여 그녀를 놀라게 합니다. 렉터는 예상 외의 호의를 보이며 수사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는데요, 스탈링 역시 대화를 나누면서 정보를 얻는 한편 그 대가로 자신의 내면에 대한 단서를 제공합니다.

1.jpg

 

그러던 중 테네시 중 연방 상원의원의 딸이 연쇄살인사건에 휘말리게 되고, 상원의원은 범인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는 조건으로 렉터를 더 좋은 시설로 수감할 것을 약속하죠. 그러나 약속이 제대로 지켜지지 않자 렉터는 이송과정의 허점을 발견하고 자신을 지키던 경찰을 잔인하게 식인(!)한 다음 탈옥에 성공합니다.

2.jpg

 

한편 스탈링은 렉터박사에게 받은 정보를 바탕으로 범인의 거주지를 방문하고, 범인이 전기를 끊어 어두워진 건물에서 온 힘을 다해 마지막 결전을 벌입니다. 결국 범인을 사살하고 상원의원의 딸을 구출하죠. 그 공로가 인정되어 스탈링은 정식 요원이 되고 탈출에 성공한 렉터의 축하 전화를 받으며 영화가 끝납니다.

3.jpg

 

 

리뷰

  • 그림자 빌런: 빌런은 주인공을 투영한다

제가 이 영화를 본 이유는 『스토리 창작자를 위한 빌런 작법서』(차무진 저, 2020)에서 언급되었기 때문인데요, 이 책에서는 렉터를 그림자 빌런으로 명명합니다. 그림자 빌런은 주인공을 투영하지요, 말 그대로 주인공의 그림자니까요. 이 이야기를 하기 위해서는 렉터와 스탈링의 과거사를 잠시 말씀드려야 하겠습니다.

 

4.jpg

2차 세계 대전 당시 리투아니아에서 어린 렉터와 여동생 미샤는 독일군 부역자들을 피해 농지의 허름한 창고에 숨습니다. 그러나 곧 들키게 되고, 식량을 구하지 못한 독일군 부역자들은 미샤를 잡아먹습니다. 그 와중에 배고팠던 렉터도 그들이 건넨 접시를 받게 되지요. 그 후 렉터는 평생 동생을 먹었다는 죄책감과 생존을 위해서였다는 자기 위로 사이에서 갈등합니다.

한편, 스탈링은 어릴 적 아버지를 잃고 삼촌이 운영하는 농장에서 살게 됩니다. 어느 날 밤 중 양들이 도살되는 것을 목격하고 충격에 빠져, 어린 양을 한 마리 빼돌립니다. 양과 함께 도망치다가 동네 보안관에게 잡히고, 그 양의 죽기 직전까지 내뱉은 울음소리가 준 충격은 스탈링의 트라우마로 남게 되죠.

렉터는 스탈링에게서 미샤를 투영합니다. 어린 스탈링과 어린 여동생 미샤, 둘은 지켜질 수 없었던 존재들이죠. 아마 둘은 강자에게서 소중한 것(어린 스탈링은 양을, 미샤는 자신의 목숨을)을 강제로 빼앗길 때 울음소리를 내고 있었을 것입니다. 그것이 렉터와 성인 스탈링에게는 정신적 트라우마로 남았지만 아무에게 말할 수 없는 침묵으로 성인시절까지 이르게 된 걸지도 모릅니다. 서류철을 주고받으며 이루어지는 작은 스킨십도 주인공과 절대 떨어질 수 없다는 그림자적 면모를 보여주는 것 같습니다.

 

  • 두 사람은 어두운 곳에서 빛으로 향한다

스탈링은 범인이 고의로 전기를 끊은 어두운 곳에서 범인을 사살하고 밝은 빛이 있는 밖으로 나오게 됩니다. 그리고 불안한 수습요원에서 어엿한 정식 요원으로 거듭나지요. 렉터는 어두운 지하감옥에서 지상감옥으로 수감되며 종반부에는 탈옥에 성공합니다. 후속편을 보면 스탈링의 어둠이 다시 언급됩니다만, 양들의 침묵만 놓고 볼 때 두 사람은 어두운 곳에서 빛이 있는 곳으로 향하게 됩니다.

5.jpg

저는 이 부분이 사람의 트라우마를 극복해내는 과정을 빛과 어둠으로 표현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문제에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 둘은 어둠 속에서 혼신을 다합니다. 스탈링은 범인을 잡으려고 어두운 곳에서 온 신경을 집중하여 한 발을 쏘고, 렉터는 식인을 통해 탈옥을 감행하죠. 둘은 약했던 자신을 털어버리는 강한 공격을 택합니다. 다만 그 방법이 주인공과 빌런이라는 점에서 대조적이긴 하지만요. 그런 강한 공격으로 둘은 비로소 어둠에서 벗어나게 되고 빛에 도달하게 되는 것이죠. 렉터가 마지막에 했던 “클라리스, 양들은 이제 울음을 멈추었는가?”라는 대사가 의미심장하네요.

 

한 줄 평 “양의 울음소리가 들리지 않을 때 두려움은 사라지고 사건은 해결되리라”

              별점 4.0/5.0

 

사진 출처: 네이버영화 https://movie.naver.com/movie/bi/mi/photoView.naver?code=10504

              다음영화 https://movie.daum.net/moviedb/contents?movieId=2670#photoId=130007

 

도움이 되었던 책

스토리 창작자를 위한 빌런 작법서, 차무진 저, 요다, 2020년

트라우마 사전, 안젤라 애커만 공저, 윌북, 2020년

셰리 셰리
9 Lv. 7720/9000P

스토리작가를 꿈꾸는 중...

주로 집에서 영화를 봅니다.

왓챠를 즐기고 있어요

영화 마구마구 추천해주세요!

여러분과 영화의 감동을 함께 느끼고 싶어요~

heerahome@naver.com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0

  • 그래용
    그래용
  • 닭한마리
    닭한마리
  • Nashira
    Nashira
  • 샤하랑
    샤하랑
  • river60
    river60
  • 클라리스스탈링
    클라리스스탈링
  • 녹등이
    녹등이
  • 모코코
    모코코
  • golgo
    golgo
  • 하디
    하디

댓글 16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2등
빛과 어둠에 대한 해석 흥미롭네요! 글 잘 읽었습니다!!
댓글
셰리글쓴이 추천
14:51
21.09.21.
profile image
셰리 작성자
하디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ㅎㅎ 열심히 할게요 ♡
댓글
14:56
21.09.21.
profile image 3등

글 잘 읽었어요! 후속작들은 아직 안봤는데 봐야할지 고민이네요

댓글
셰리글쓴이 추천
15:39
21.09.21.
profile image
셰리 작성자
녹등이
저는 볼 영화들 다 보고 난 후에 보려고요 ㅠ 쌓여있어서. 렉터에 흥미가 생기셨으면 보셔도 좋으실 것 같아요 ㅎㅎ
댓글
15:41
21.09.21.
profile image
별 다섯개짜리 영화
후기 잘봤습니다
이 영화 보고 책도 영화도 많이 찾아봤던 기억이 나네요ㅎ
댓글
셰리글쓴이 추천
16:24
21.09.21.
profile image
셰리 작성자
클라리스스탈링
토마스 해리스의 소설도 재밌다고 들었습니다. 영화하고 원작하고 다른 점이 있다죠?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댓글
16:33
21.09.21.
profile image
글 잘쓰시네요
잘 읽었습니다.
적어도 10번이상 봤는데 글읽고나니 또 보고 싶네요.
댓글
셰리글쓴이 추천
16:31
21.09.21.
profile image
셰리 작성자
river60
잘 쓴다고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여운이 있는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댓글
16:34
21.09.21.
profile image
잘 읽었습니다! 저도 양들의 침묵 외에는 한니발 관련한 소살이나 영화, 드라마 등 어떤 것도 본 적이 없는데 나중에 꼭 보고 싶어요.
댓글
셰리글쓴이 추천
19:54
21.09.21.
profile image
셰리 작성자
샤하랑
파헤칠수록 재밌는 시리즈라고 하죠. 같이 리스트업해두고 나중에 봐요 ㅎㅎ
댓글
19:55
21.09.21.
profile image

멋진 리뷰네요!! 새삼 다시 한번 챙겨보고 싶은...ㅎㅎ

댓글
20:34
21.09.21.
profile image
셰리 작성자
Nashira
감사합니다! 저는 영화장면들이 스쳐지나가네요 이것은 재관람의 복선 ㅎㅎ
댓글
20:35
21.09.21.
profile image
한니발 렉터의 과거 첨 알았는데 충격이에요ㅠㅠ 너무 좋은 리뷰에요!
댓글
셰리글쓴이 추천
20:59
21.09.21.
profile image
셰리 작성자
닭한마리
좋은 리뷰라고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렉터의 과거는 충격적이죠 ㅠ
댓글
21:01
21.09.21.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익무 PC 모드 폰트 설정하기 40 다크맨 다크맨 5일 전23:35 5754
HOT 10월 18일 박스오피스 14 이댕하 이댕하 4시간 전00:00 2159
HOT 김옥빈 배우의 다이어트 후유증... ㅋㅋ 19 leodip19 leodip19 4시간 전23:33 3765
HOT [듄] 용아맥 장단점 26 셋져 셋져 5시간 전22:41 4213
HOT 최근에 봤던 영화들 한줄평 & 별점 (약 스포?) 4 Zeratulish Zeratulish 5시간 전22:43 1060
HOT [고스트 버스터즈 라이즈] 새 포스터와 인터내셔널 예고편 10 모킹버드 모킹버드 5시간 전23:19 1494
HOT [당신은 믿지 않겠지만],[라스트듀얼-최후의결투] 늦은 익무시사 후기 2 alohaa alohaa 5시간 전22:54 643
HOT dc여 영원하라! dc팬돔 기념으로 핫토이 피규어 dc 대표 히어로 슈퍼맨과 배... 21 yssds 5시간 전22:41 1158
HOT 듄 보신 분들, 대부분 만족하신 거 같은데 흥행도 기대할만한가요? 47 유닉아이 유닉아이 6시간 전22:11 3890
HOT 한중일 3국중 영화포스터 가장 잘 만드는 나라는??? 13 sayhoya sayhoya 6시간 전22:07 2337
HOT 듄 IMAX LASER 2D 후기 65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6시간 전22:04 5006
HOT 갤 가돗 제니퍼 허드슨 조디 코머 엘르 잡지 커버 사진 4 kimyoung 6시간 전21:46 1351
HOT [듄] 용아맥 초간단 후기 [주쓰님 나눔표] 23 라차가 6시간 전21:35 2965
HOT 영화속 최악의 학교는? 24 hera7067 hera7067 8시간 전20:12 2109
HOT 영화보고 만드는 '영테일' <최선의 삶> 8 DBadvocate DBadvocate 7시간 전20:26 772
HOT 21세기 슬래셔 호러영화중 잊을수 없는 오프닝 13 R.. R.. 7시간 전20:30 2111
HOT <푸른 호수> 장단점 후기 + 주인공 이름의 의미 등 7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8시간 전20:07 849
HOT 치킨광고 거절에 대해 다시 설명하는 오영수 배우 (오징어게임 스포) 7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8시간 전19:28 2875
HOT 뜬금없지만 제가 애정하는 자막폰트는 17 계란여왕쥬리 계란여왕쥬리 9시간 전18:36 2248
HOT 이번주 이벤트 정리 (10월 18 ~ 24일) 15 qga8060 qga8060 9시간 전18:29 3568
HOT 정호연 보그 11월호 6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9시간 전18:21 2308
HOT 뮤지컬 '클림트' - 내 생애 최악의 공연 3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10시간 전18:09 1858
52067
normal
AyuLove AyuLove 4시간 전23:23 2398
52066
normal
WinnieThePooh WinnieThePooh 5시간 전22:38 2132
52065
image
마지못해 마지못해 5시간 전22:25 408
52064
image
멍냥멍 멍냥멍 5시간 전22:22 1802
52063
normal
룰루리요 룰루리요 6시간 전22:00 1012
52062
normal
맘마미아 맘마미아 6시간 전21:40 1459
52061
image
얼렁뚱땅 얼렁뚱땅 8시간 전20:12 461
52060
image
reckoner reckoner 9시간 전19:09 405
52059
image
내알콩 10시간 전17:22 241
52058
normal
밍쓰 밍쓰 20시간 전07:56 1149
52057
normal
래담벼락 래담벼락 1일 전00:04 346
52056
normal
첨탑 1일 전00:02 567
52055
normal
래담벼락 래담벼락 1일 전23:14 1072
52054
image
물공 물공 1일 전22:40 468
52053
image
reckoner reckoner 1일 전22:19 759
52052
normal
래담벼락 래담벼락 1일 전22:12 409
52051
image
Sharkkk 1일 전21:13 476
52050
image
알라폴리 1일 전21:05 313
52049
image
ULLIDEU 1일 전20:53 584
52048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19:43 230
52047
image
bjh1030 1일 전18:10 960
52046
image
현71 현71 1일 전17:59 886
52045
normal
파울베어 파울베어 1일 전17:06 1092
52044
normal
파울베어 파울베어 1일 전16:55 482
52043
image
가미 가미 1일 전14:58 689
52042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13:46 302
52041
image
이란성쌍둥이자리 1일 전11:23 1802
52040
normal
Mike 1일 전11:12 855
52039
image
24fps 24fps 1일 전07:30 1314
52038
image
내알콩 2일 전23:46 707
52037
image
타누키 타누키 2일 전23:39 776
52036
normal
츄야 츄야 2일 전22:59 754
52035
image
DBadvocate DBadvocate 2일 전22:31 975
52034
normal
DeeKay DeeKay 2일 전21:37 754
52033
normal
이오호라 이오호라 2일 전21:06 4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