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7
  • 쓰기
  • 검색

친구분이 내일 영화 같이 보자고 하는데...

loneranger loneranger
4960 25 37

 제가 보고 싶은 작품이 무엇인지 물어봐더니... <마법사의 돌>과 <텐링즈의 전설>이 관심 있다고 했어요.

 

 친구 분은 두 작품 다 보는 시간이 없고, 하나만 볼 수 있어요. 그리고 친구 분이 영화에 대한 열정은 익무인만큼 높지 않아요. 즉: 해리 포터가 누군지 잘 모르고, MCU가 뭔지 잘 몰라요. 

 

 익무분이라면 어떤 작품 택할 거에요. 참고로 두 작품은 제가 이미 수없이 봐서 어느 작품을 관람해도 상관 없지만, 그래도 다시 힌번 볼 때 새로운 느낌 또 있는 작품을 택하고 싶어요. 

loneranger loneranger
19 Lv. 33467/36000P

영화 관람 후에 해석 듣는 것 보다 자신이 생각하고 자신의 관점을 갖는 것이 더 중요한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이 생각은 문자로 표현할 수 있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25

  •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 윤딩
    윤딩
  • 클라리스스탈링
    클라리스스탈링
  • 밀키
    밀키
  • 롱테이크
    롱테이크
  • 거노거노
    거노거노
  • 영화메니아
    영화메니아
  • 옹성우월해
    옹성우월해
  • 아기밤비
    아기밤비
  • 사슴눈망울
    사슴눈망울
  • 타비
    타비
  • 타누키
    타누키
  • stanly
    stanly
  • 꾸이mk02
    꾸이mk02
  • aafterr
    aafterr

  • 하늘하늘나비
  • 동진옹달샘
    동진옹달샘
  • 돌멩이
    돌멩이
  • Landa
    Landa
  • 마블유니버스
    마블유니버스

  • aniamo

  • 초코우유

  • 맹린이
  • 환풍기
    환풍기
  • 뷰리티슈
    뷰리티슈

댓글 37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둘 다 처음이시라면..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을 추천합니다. 2001년 개봉한 해리포터가 20년이 지났어도 전세계적으로 이렇게 인기 많은 이유가 있죠~

해리포터는 영화 개봉 전 이미 소설로서 다양한 연령층을 상대로 큰 성공을 거둔 스토리고, 마법사의 돌은 그 스토리의 첫 단추기 때문에 '처음으로 시작한다'는 의미에서 부담없이 관람할 수 있는 웰메이드 클래식 영화라 생각합니다.

댓글
12:12
21.09.21.
profile image 3등
킬링 타임 영화 보여주고 싶다 = 샹치

이 사람을 해리포터에 뼈를 묻게 만들어 주고 싶다 = 마법사의 돌
댓글
12:20
21.09.21.
profile image
마법사의돌을 같이 봐서, 앞으로 쭉 해리포터 재개봉 때마다 함께 하시는 겁니다.
댓글
12:21
21.09.21.

둘다처음이라면 마법사의돌이요! 해리포터시리즈 1편이니깐 부담없이 즐기실수있죠 ㅎㅎ 반면샹치는 기존 mcu 캐릭터나 스토리를 알지 못하면 깊이 즐길수없는 부분이 있으니깐요

댓글
12:26
21.09.21.
마법사의돌 추천드립니다

죽음의 성물까지.
댓글
12:28
21.09.21.
profile image
그렇다면 가장원초적 시작인 해리포터 추천합니다!
댓글
12:35
21.09.21.
profile image

해리포터는 나중에 극장에서 또 볼 수 있는 확률이 높지만 샹치는 그럴 확률이 적죠. MCU 몰라도 샹치는 충분히 볼 수 있습니다~

댓글
12:40
21.09.21.
profile image
머글이라면 샹치가 나을거같아요. 영화적 체험에 있어서 조금 더 스펙타클하니까요
댓글
12:59
21.09.21.
profile image
애매하네요 저같음 샹치 고를지도.. 해포가 전세계적 시리즈인걸 설명해주고 고르는게 ㅎㅎ
댓글
13:04
21.09.21.
profile image

그분에게 두 영화의 특성을 설명해 줘서 고르게 하는게 맞지 않을까요? 두 영화 특성이 많이 다른데요..전 샹치요

댓글
13:20
21.09.21.
profile image
전 샹치요. 아무래도 세월이 너무 지나서 영화 자체의 팬이 아니면 옛날 작품을 쉽게 권하는 것 보단 나아보이네요. ㅎㅎ
댓글
13:31
21.09.21.
profile image
일단 그 친구분 연령대가 어떻게 되시는지가 중요할것 같아요

팬심없이 처음 접하는 상황에 해리포터를 유치한 애들영화라 생각할 수 있고
샹치의 양조위를 보고 열광할 수 있으니까요.

아...그런데 설마 양조위 마저 누군지 모르시진 않겠죠?;
댓글
13:36
21.09.21.
profile image
해포는.... 용포디에서 봐도 좀 지루했던 반면
샹치는 일반관에서 봐도 액션씬이 좋아 볼만했던거같아요

샹치는 이번 아니면 극장에서 보시기 힘드시니 샹치 추천해요. MCU 잘 몰라도 되는게 샹치거든요
댓글
13:39
21.09.21.
profile image

친구를 "친구"라 부르지 않고

"친구 분"이라 하시는거 보면

 

아직 많이 친하시진 않고

알아가시는 중인 분인것 같네요

 

좋은 교제 되시길 바래요  :)

댓글
13:45
21.09.21.
profile image
둘 다 재밌게 봤는데 해리포터는 러닝타임이 길어서 자칫 지루할 수도 있을거 같고 볼 기회가 상대적으로 많기 때문에 샹치 추천합니다!
댓글
13:45
21.09.21.
profile image

저라면 샹치 추천요..해리포터는 유명한 시리즈 이긴 하지만 유아적인 면이 있어서 상상력이 풍부한 분이 아니라면 호불호가 갈릴거 같아요. 샹치는 MCU 개념 없이도 제 경우 단편 자체로 쉽게 이해하며 볼 수 있었습니다. 흥겨운 OST와 함께 액션 타격감도 시원시원하게 좋구요.

댓글
13:50
21.09.21.
profile image
그래도 샹치가 나을 거 같아요. 액션 보는 맛이라도 있을테니까요
댓글
13:56
21.09.21.
profile image
샹치죠. 우리처럼 추억에 젖어서 보러가는게 아니니까요ㅠㅠ
댓글
14:06
21.09.21.
최소한 지루함은 없는 상치가 나을듯하네요.
해포는 ...ㅠㅠ
너무 지루해서 2편까지 보고 그후 쳐다도 안 본 ㅎㅎ
개취겠지만,친구분이 저와 취향이 비슷하다면
해포 보고나서 욕을 한바가지 할거 같네요^^
댓글
14:16
21.09.21.
profile image

친구 분?? 혹시 이성이신가요? 동성이신지 이성이신지, 두분이 어떤 관계인지 잘 모르겠는데요.. 남자분이시면 샹치가 좀 더 나을 수도 있을 것 같고, 해리포터 마법사의 돌은 주연들이 다 어렸을 때 귀엽던 모습이라 여성분이시라면? 사알짝 데이트 느낌으로 무난할 것 같아서 해리포터 추천할 것 같아요! 뭐 애들끼리 로맨스 그런 느낌도 없어서 무난무난-ㅎㅎ 사실 샹치는 저도 못 봐서ㅜㅜㅜ

댓글
14:16
21.09.21.
profile image
Mcu는 모를 수 있지만 (작성자님 나이는 모르겠지만) 2030이 해리 포터를 모른다는 건 거의 불가능할 정도의 무관심이라서(영화뿐 아니라 문화콘텐츠 쪽 자체에 관심이 없어야 모를 수준)
차라리 한 편으로 스펙타클을 느낄 수 있는 샹치
해리포터는 해리 포터가 누군지도 모르고 보면 왜 대단한 작품인지 느끼기 어렵죠
댓글
15:05
21.09.21.
profile image

저라면 샹치요.
해리포터가 수작에 첫편이라 괜찮긴 하지만, 아무리그래도 옛날거란 느낌을 안받을 순 없거든요.
샹치도 여기서 첫등장이라 마블시리즈 잘 몰라도 되구요.
일단 저라면 취향먼저 물어볼듯요.
동화스런 서양 아이들 나오는 판타지냐...
무협스런 동양 성인들 나오는 액숀이냐...

댓글
16:15
21.09.21.
profile image
샹치가 킬링타임으로는 더 좋을 것 같아요. 저도 마블 그렇게 좋아하는 편은 아닌데 몰라도 재밌더라구요 ㅎㅎ
댓글
16:15
21.09.21.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10월 19일 박스오피스 19 이댕하 이댕하 6시간 전00:00 2320
HOT 아네트 헌사를 보고 가슴이 뭉클해졌습니다 (아네트 홀리모터스 헌사 스포) 9 무형사 7시간 전23:03 1207
HOT 《듄》개봉 기념 꺼내보는 드니 빌뇌브 감독에 진심인 컬랙션 18 아지뱀 아지뱀 6시간 전23:12 2512
HOT 블시에 대한 작은 이야기들. 20 영원 영원 7시간 전23:01 1361
HOT 손예진 배우 강아지 근황 10 leodip19 leodip19 7시간 전22:47 3596
HOT 블시에 대한 이런저런 잡담들 21 ipanema ipanema 7시간 전22:40 1380
HOT [아네트] 돌비 시네마 시사 - 적어도 올해 세손가락. 다섯손가락 2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7시간 전22:35 1241
HOT 듄 보고 나왔습니다. (불호) 9 토니A 7시간 전22:34 4273
HOT 방금 본 <아네트> 리액션 후기 - 미.쳤.다 8 songforu songforu 7시간 전22:20 1913
HOT 아네트 시사 후기 -익무덕에 황홀한 시간 7 우유과자 우유과자 8시간 전22:10 750
HOT 듄 용포디 전야상영회 후기! + 용아맥 포멧 비교 26 맘마미아 맘마미아 8시간 전21:59 2346
HOT 아네트 돌비 초간단 후기 기립박수 칠뻔 (소설가 님 나눔!) 10 DBadvocate DBadvocate 8시간 전21:55 1605
HOT [아네트] 안타깝네요 12 무형사 8시간 전21:55 2947
HOT 메가박스 삼천포 18 처음처럼 처음처럼 8시간 전21:43 1683
HOT 저도 한번 써보는 블시 가서 이런 적 있다. 15 sonso1112 sonso1112 8시간 전21:18 1050
HOT 검은 조직이 스카웃 제의한 연예인 썰 4 kimyoung 8시간 전21:13 2946
HOT 지금 하고있는 FESPACO 아프리카 영화제의 추억 6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9시간 전20:56 327
HOT 영화 가슴이 떨리는 건 너 때문 블루레이 개봉기 1 에몽돌899 9시간 전20:43 492
HOT 제임스 건 - ‘가오갤 3’ 연기없다..촬영 곧 착수 예정 7 goforto23 9시간 전20:49 1714
HOT 못 풀 수가 없는 영화 퀴즈 22 텐더로인 텐더로인 9시간 전20:18 2635
HOT 현재 cgv 관객수 4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9시간 전20:32 1380
HOT M 나이트 샤말란 - 2022 베를린 국제 영화제 심사 위원장 발표 7 goforto23 10시간 전19:53 1643
HOT 인디아나 존스 5 안토니오 반데라스 해리슨 포드 촬영 사진 3 kimyoung 10시간 전19:35 1541
HOT 일본 온천에 있는 무서운 네즈코... 17 과장 과장 10시간 전19:27 3910
HOT 블시 보다가 이런 적 있다. 12 sirscott sirscott 11시간 전19:00 1581
31072
normal
Wezard 4시간 전02:08 725
31071
normal
TraxX 5시간 전00:29 2152
31070
normal
무지개과자 무지개과자 5시간 전00:16 158
31069
image
과장 과장 6시간 전00:01 1212
31068
image
라온제나 라온제나 6시간 전23:49 1705
31067
normal
TraxX 7시간 전23:04 1035
31066
normal
이신헌 이신헌 8시간 전22:11 290
31065
image
호랑이기운이솟아나 8시간 전22:10 383
31064
image
처음처럼 처음처럼 8시간 전21:43 1683
31063
normal
이신헌 이신헌 8시간 전21:33 332
31062
normal
이신헌 이신헌 8시간 전21:29 453
31061
normal
키우기는 9시간 전20:37 431
31060
image
팝콘냥이 팝콘냥이 9시간 전20:18 251
31059
normal
이신헌 이신헌 11시간 전19:03 410
31058
normal
맹린이 11시간 전18:45 518
31057
image
Again 11시간 전18:30 934
31056
normal
LFCChampions 11시간 전18:15 2186
31055
normal
옹성우월해 옹성우월해 12시간 전17:14 380
31054
image
빙티 빙티 13시간 전17:11 2423
31053
normal
제시와셀린 제시와셀린 13시간 전16:12 726
31052
image
이한스 이한스 14시간 전16:05 4523
31051
image
이댕하 이댕하 14시간 전15:30 2768
31050
normal
월계수 월계수 14시간 전15:17 630
31049
normal
마그누센 마그누센 16시간 전13:32 4015
31048
image
박엔스터 박엔스터 17시간 전12:26 2645
31047
normal
데헤아 데헤아 18시간 전11:46 3293
31046
normal
랜쉬 18시간 전11:13 1186
31045
image
가넷레드 1일 전00:13 1294
31044
normal
파란새싹 파란새싹 1일 전22:29 978
31043
normal
데헤아 데헤아 1일 전18:31 604
31042
image
Nashira Nashira 1일 전17:29 2209
31041
normal
스우 1일 전17:09 2618
31040
image
냉동고냥이 냉동고냥이 1일 전16:30 834
31039
normal
오홍홍영화조하용 1일 전15:39 2242
31038
normal
어사유한 1일 전15:29 6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