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6
  • 쓰기
  • 검색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방향을 잘못 잡은 것 같아요. (스포없음)

라이트하우스 라이트하우스
5498 13 16

이러한 플롯을 지닌 지난 작품들에 추억의 놀이를 차용한 특색 있는 결과물을 기대하고 시청했습니다만.. 전혀 만족하지 못했네요. 결국 마지막화 중간에 꺼 버렸습니다.

 

일단 등장인물들 사연 탐구에 너무 공을 들여요. 되도 않는 신파를 들이미는 것은 아닙니다. 납득이 가는 사연인데... 

 

저는 이런 걸 기대한 게 아니에요. 주최 측과 참가자들 사이의 두뇌 배틀이나 혹은 서로 치고 받고 싸우는 난장판을 원했죠. 하라는 게임은 안 하고 갑자기 얘는 어떤 사정 때문에 위험한 살인 게임에 참가했으며 이러저러한 가슴 아픈 사연이 있답니다.. 이러고 있으니 답답할 수 밖에요. 특히 2화는 아예 보지 않아도 무방합니다. 저와 비슷한 기대감을 가시고 계신 분이면 시청에 아무 문제가 없어요. 안 그래도 루즈한 전개에 고구마를 쉴 새 없이 던져줘요. 눈물 나는 드라마를 원하면 다른 장르를 보겠지 이걸 왜 봅니까..

 

게임 장면은 긴장감이 부족해요. 애초에 이런 컨셉을 잡았으면 조금은 비현실적이어도 괜찮은데 괜히 현실성 따지다가 이도저도 아닌 애매한 결과물 나온 느낌. 세트 색감은 알록달록 예뻐서 때로는 기괴한 생각도 들도록 판은 잘 깔아놨는데 벌어지는 일들은 전개가 뻔하니 흥미가 안 생깁니다.

 

캐릭터 활용도 많이 아쉬웠어요. 당연히 발암 캐릭터가 등장하는데 연기도 너무 오바스럽고 행동 동기도 도무지 이해가 가지 않아 발암을 넘어 보기 불편하더군요. 몇몇 부분은 보다 짜증나서 아예 스킵했습니다. 개인적으로 허성태 배우가 맡은 덕수 역이 [사이코패스 다이어리] 에서의 캐릭터처럼 반전 매력이 있었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있었어요. 그런 코믹 연기도 잘하는 배우인데... 너무 전형적인 인간상이라 그저 소모적인 역할로 끝나버리니 안타까웠습니다. 

 

그 외에도 주최 측의 말도 안 되는 허술함이나 예상을 벗어나지 않는 피로한 전개 등 아쉬운 점이 많았어요.

 

후반부를 보니 후속작을 낼 생각이 있나 본데 이 상태면 힘들지 않을까 싶네요. [D.P.]를 정말 좋게 봐서 기대를 많이 했는데 마음이 좋지 않습니다. 

라이트하우스 라이트하우스
16 Lv. 23672/26010P

If We Love You Then We Love You Too Much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3

  • 닝닝이
    닝닝이
  • 윤딩
    윤딩
  • 스타베리
    스타베리
  • 무비김
    무비김
  • 까멜
    까멜
  • 대너
    대너
  • 주송치
    주송치
  • 진영인
    진영인
  • 소보르
    소보르
  • 러브제이
    러브제이
  • reckoner
    reckoner

  • 에헤라디비어
  • 파란새싹
    파란새싹

댓글 16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데스게임류를 기대한 사람한테는 과도한 드라마가 걸리고
드라마가 괜찮은 사람한테는 꽤 강한 수위가 걸리는 거 같아요
많은 타겟층을 노리려다 어정쩡해진 느낌이에요
댓글
라이트하우스글쓴이 추천
23:46
21.09.17.
파란새싹
데스게임과 드라마가 적절히 조합된 작품이 저한텐 '아리스 인 더 앨리스'였어요.
댓글
23:54
21.09.17.
profile image
지붕고양이
저도 그 정도로 나오길 원했는데......... 아쉬워요
댓글
23:57
21.09.17.
profile image 2등
고구마, 발암, 느린전개.... 요즘 젊은이들은 정말 못 견디더는 요소들이네요
아마도 그쪽은 어느 정도 포기하고 가기로 한 모양인 듯.
댓글
라이트하우스글쓴이 추천
23:47
21.09.17.
3등

드라마성이 강한 건(인물들 사연풀이) 한국영화나 드라마의 특징이죠...
배보다 배꼽이 크다고 할까요.
그래서 장르적 재미가 아쉬울 때가 많아요.
스위트홈도 그랬고요...ㅠ

댓글
라이트하우스글쓴이 추천
23:50
21.09.17.
profile image
후반부 스토리가 너무 부실해지는 느낌이네요 .. 설명해줄건 안해주고
목소리만으로도 예상했던 대로의 인물 등장도 그냥 그렇고..ㅋㅋㅋㅋ
일단 참가자 모집해서 데리고 오는 과정에 비해 그 장소 안에서의 허술한 부분이 너무 많은거같아서 흠...
댓글
라이트하우스글쓴이 추천
23:57
21.09.17.
profile image
슈프림
이렇게 허술해도 되나 싶을 정도라 몰입이 힘들었어요... ㅠㅠ
댓글
00:12
21.09.18.
profile image
3회까지 보고 늘어져서 잠시 껐는데 완주는 힘들것 같아요
댓글
01:17
21.09.18.

졸작이라고 같이보던 남편이 말하더군요 저도너무 별로였어요 내용도 너무뻔하고요 그 흑막의정체도 바로 알아챔

댓글
02:25
21.09.18.
profile image

좀 아쉽죠. 세상에 그 게임들 중에서 박진감 넘치는 게임 다운 게임이 오로지 단판 승부였던 그 게임뿐이었으니.

댓글
02:26
21.09.18.
profile image
아리스 정도만 되길 바랬는데 너무 큰 바램이었나요;
댓글
06:29
21.09.1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익무는 '취향존중'이 중요한 커뮤니티입니다 131 다크맨 다크맨 5일 전13:23 52470
HOT 듄 2주차 포스터 받고 아맥 스탬프도 찍어왔어요! 10 Soma Soma 31분 전19:10 786
HOT 고장난론 인형 받았어요ㅠㅠ실물보고나서 15 불백위도우 53분 전18:48 1999
HOT 최고의 범죄영화 8! 20 녹등이 녹등이 57분 전18:44 792
HOT CGV 용산 경품 현재상황 (오후 6시 26분에 찍은 사진) 4 HarrySon HarrySon 1시간 전18:35 1333
HOT 의외로 모르는 사람이 많은 연예인 부부 12 kimyoung 1시간 전18:16 2502
HOT [엔칸토: 마법의 세계] 국내 메인 포스터, 개봉일 공개 18 ipanema ipanema 1시간 전18:00 1678
HOT 유오성, 장혁 주연 '강릉' 등급 심의 완료 7 무비런 무비런 1시간 전17:56 1187
HOT A24 '램' 국내 등급 심의 완료 (약스포) 5 무비런 무비런 1시간 전17:55 1181
HOT 위키트렌드에서 분석한 오겜과 역대 히트작들 3 브래드디카프리오 1시간 전17:44 585
HOT 간만에 써보는 극장 감상문 5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2시간 전17:33 625
HOT 쇼박스 다음 배급영화(?) 7 PS4™ 2시간 전17:24 1433
HOT 다음 시사회 예고... 23 다크맨 다크맨 2시간 전17:20 2343
HOT 고장난 론 3사 메인 굿즈만 4 paulhan paulhan 2시간 전17:00 1410
HOT 류승룡 주연 [장르만 로맨스] 메인 예고편 4 ipanema ipanema 2시간 전16:46 761
HOT <아네트>야광엽서 진짜 예쁘네요! 14 내꼬답 내꼬답 2시간 전16:51 1888
HOT 용아맥 명당은 중블이 아닙니다 36 와쿠나만타타 2시간 전16:45 4158
HOT ‘범죄도시 2’ 첫 예고편 공개준비 9 PS4™ 2시간 전16:42 2556
HOT 라스트 듀얼 - 그림&리뷰, 예리하고 날카롭지만 꾸밈없는 칼 6 마지못해 마지못해 3시간 전15:51 568
HOT <아네트>배급사에서 공유한 3사 포토티켓 이미지 2 내꼬답 내꼬답 3시간 전16:03 2029
HOT CGV 용산 경품 현재상황 (오후 3시 35분에 찍은 사진) 16 HarrySon HarrySon 3시간 전15:43 2843
HOT 제가 론 인형 한번 사용해보겠습니다. 30 aafterr aafterr 4시간 전15:23 4362
HOT <고장난 론> 에그지수 21 leodip19 leodip19 4시간 전15:04 3261
HOT ‘이터널스’ 로튼지수 근황 17 goforto23 4시간 전15:15 4575
HOT [약스포] 더 하더 데이 폴 - 새삼 타란티노의 위대함을 느끼고 왔네요 11 스마트 4시간 전15:11 1015
HOT 윤계상 '유체이탈자', 개봉 前 할리우드 리메이크 확정 9 ipanema ipanema 4시간 전14:49 2230
1017811
image
SlowlyButSurely 3분 전19:38 98
1017810
image
qga8060 qga8060 3분 전19:38 106
1017809
normal
큰레드 4분 전19:37 150
1017808
normal
leanonpete 5분 전19:36 215
1017807
normal
지리산보이 지리산보이 7분 전19:34 168
1017806
image
박엔스터 박엔스터 8분 전19:33 506
1017805
normal
윈터1314 윈터1314 9분 전19:32 483
1017804
image
아기황펭이 아기황펭이 15분 전19:26 1034
1017803
image
현71 현71 16분 전19:25 222
1017802
normal
룰루리요 룰루리요 17분 전19:24 271
1017801
image
BELLE BELLE 18분 전19:23 604
1017800
normal
천우희 천우희 19분 전19:22 117
1017799
image
광녀광녀 광녀광녀 19분 전19:22 333
1017798
image
hdj0201 hdj0201 23분 전19:18 1009
1017797
normal
커피해골 커피해골 23분 전19:18 770
1017796
normal
고일라 고일라 25분 전19:16 410
1017795
image
kimyoung 25분 전19:16 197
1017794
normal
아루마루 아루마루 26분 전19:15 910
1017793
image
Soma Soma 31분 전19:10 786
1017792
image
불백위도우 32분 전19:09 1049
1017791
image
hera7067 hera7067 33분 전19:08 238
1017790
normal
24fps 24fps 34분 전19:07 249
1017789
normal
모르페코 모르페코 34분 전19:07 346
1017788
image
hera7067 hera7067 35분 전19:06 146
1017787
image
마롱~마롱~ 마롱~마롱~ 36분 전19:05 720
1017786
normal
가면라이더V4 36분 전19:05 256
1017785
image
율은사랑 37분 전19:04 497
1017784
normal
데이비스 38분 전19:03 424
1017783
normal
sirscott sirscott 42분 전18:59 275
1017782
image
자연형인간 자연형인간 46분 전18:55 640
1017781
image
hera7067 hera7067 47분 전18:54 153
1017780
normal
하늘별에 47분 전18:54 897
1017779
normal
mirine mirine 47분 전18:54 341
1017778
image
hera7067 hera7067 48분 전18:53 65
1017777
normal
One그리 49분 전18:52 4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