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4
  • 쓰기
  • 검색

[뉴 오더], [피폭의 연대] 단평 (스포없음)

ipanema ipanema
1144 4 4

common.jpg

 

<뉴 오더>

 

곧 개봉을 할 거 같은데 그게 언제일지 감이 안 잡혀서.. 결국 씨네큐브 프리미어 상영회에서 미리 봤습니다. 지난 부국제, 서울아트시네마 상영 당시 올라온 후기들을 보며 기대감을 키워왔던 작품인데, 기대를 완전히 충족하진 못하더라도, 도발적이고 지독한 영화의 메세지가 인상적인 작품이었습니다. 너무 적나라하다, 잔인하다는 평이 많아서 걱정 반 기대 반이었는데 본편은 좀 심심했네요. 가위질이 되었거나 블러 처리되거나 그러진 않은거 같아서 원본 그대로인 거 같은데 잔혹한 장면이 나올때면 카메라가 그곳을 안 보고 있거나 본격적으로 나오려하면 컷해버립니다. 그래도 영화 내내 흐르는 기분 나쁜 분위기는 찝찝하더라고요. 남들한테 쉽게 추천하기는 어려운 영화입니다. 호불호도 많이 나뉠듯 하고요.

 

 

 

 

 

<피폭의 연대>

 

지난 베를린 국제 영화제 경쟁 부문에 올라왔을때부터 계속 관심을 가지고 있던 작품인데, 이번 DMZ다큐영화제에서 상영한다는 소식을 듣고 들뜬 마음으로 보고왔습니다. 이 영화는 핵 무기와 전쟁의 무자비함에 무참히 희생되어 소멸된 혹은 죽어가는 인간의 모습이 담긴 푸티지 영상들과 중간 중간 온 몸에 하얀 분장을 하고 눈가를 검게 칠한 사람들의 행위 예술이 섞여있습니다. 그리고 이런 영상들에 나레이션이 흐르는 구조입니다. 그동안 전쟁의 참상을 다룬 다큐멘터리와 이 작품에서 차별점을 느낄 수 있었던 것은 3개로 나뉘어진 화면에 같은 영상이 동시에 상영되거나 서로 다른 영상들이 제각기 상영된다는 점이었습니다. 영화를 보면서 이런 연출을 택한 작가의 의도를 곰곰히 생각해보았는데, 인류의 비극을 하나의 거대한 스크린으로 담아내기보다 그 스크린을 3개의 프레임으로 다시 쪼갬으로써, 객관성을 유지하려는건가 싶었습니다. 하나의 압도적인 스크린으로 일련의 비극을 상영하는 것은 인간 폭력의 맨 얼굴을 직접적으로 목격할 수 있다는 효과가 있지만 동시에 폭력의 전시로써 관음적 시선의 위험이 도사리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따라서, 본 영화의 3분할 화면은 하나의 시선을 3개의 시선으로 분산시키면서 시각적 몰입감을 덜하더라도 오히려 몰입을 저해함으로써 폭력의 이미지와 거리두기하려는 시도가 아니었나 싶었어요. 그리고 또 영화 속에서 인상적인 나레이션 구절이 있었는데 자세히 기억나지는 않지만, '한번 보아라, 두번 보아라, 백번 보아라.' 였던거 같네요. 여하튼, 그 나레이션 구절을 들으면서 분할 화면을 보고 있으니 어쩌면 이 영화의 의도가 여기에 있을 수도 있구나 또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세개의 화면에서 반복되어 나오는 비극의 이미지들은 정말 보기 힘듭니다. 사람인지 분간이 안 될 정도로 참혹한 시체들의 모습이 이어나오고 숨이 붙어있다한들 사실상 산 송장에 가까운 전쟁 피해자들의 모습들을 보고 있으면 눈을 다른 곳으로 돌리고픈 마음이 커집니다. 그러나 영화는 반복하여 보여주면서 외면하지 말고 두 눈 뜨고 지켜보라며 강하게 이야기합니다. 이런 지점은 사람에 따라서 오히려 강압적으로 느껴져 부담스러울 수 있지만 저는 이 영화가 전하고자 하는 의도가 마냥 부담스럽지는 않았네요. '뉴 오더'와 마찬가지로 편한 마음으로 보기는 힘든 영화이지만, 분명 역사의 비극을 지금 다시금 살펴보는 것은 유의미하다고 생각합니다. 현재 온라인에서 상영하고 있고 (19일까지 하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이 작품은 이번 영화제 아니면 찾아보기 힘든 작품이라 관심을 가지고 찾아보시는게 좋을거 같아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4

  • zin
    zin
  • 타오르는뱃지의분노
    타오르는뱃지의분노
  • golgo
    golgo
  • 영원
    영원

댓글 4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ipanema 작성자
golgo
평가가 극단적으로 갈릴거 같습니다 ㅎㅎ
댓글
23:13
1일 전
profile image
ipanema 작성자
타오르는뱃지의분노
악몽같은 영화였습니다..
댓글
23:24
1일 전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작품 추가) 호소다 마모루 감독 8작품 무료 공개 (네이버, 시리즈온) 17 PS4™ 56분 전00:11 1402
HOT 신규오픈한 CGV 기흥 적당한 동네극장이네요 6 Again 1시간 전23:54 1097
HOT 에드가 라이트 [라스트 나잇 인 소호] 공식 포스터 14 ipanema ipanema 1시간 전00:01 1459
HOT 9월 16일 박스오피스 18 paulhan paulhan 1시간 전00:00 1826
HOT 화양연화 다음으로 왕가위 감독의 베스트 작품은?!? 21 이한스 이한스 1시간 전23:47 723
HOT <공작조:현애지상>을 보고(스포) 1 스콜세지 스콜세지 1시간 전23:29 361
HOT 마블 디스한 드니 빌네브에게 욕하는 닐 블룸캠프 31 goforto23 1시간 전23:31 2638
HOT 니콜라스 케이지 - 연기 은퇴 절대 안한다 6 goforto23 1시간 전23:24 950
HOT [2046]기무라 타쿠야 나오네요?🤣 18 닭한마리 닭한마리 1시간 전23:14 1229
HOT '캔디맨' 보기 전 꼭 알아야할 배우 토니 토드... 7 golgo golgo 2시간 전23:06 1210
HOT 세계 최대 Traumpalast 레온베르크 IMAX관 좌석도, 가격 공개 22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2시간 전23:01 1415
HOT 토브 후퍼의 공포 영화 순위 16위 4 hera7067 hera7067 2시간 전22:40 587
HOT 사운드 음향 활용 잘한다고 생각하는 감독들 16 Leedong 2시간 전22:46 1083
HOT 가장 인상깊었던 한국영화 악역 연기 10 12 송2017 2시간 전22:33 1291
HOT 아저씨 근황 21 Awesome Awesome 2시간 전22:26 2646
HOT <스쿨 아웃 포에버> 후기 - 의외로 긴장감이 쫄깃쫄깃! 4 songforu songforu 2시간 전22:11 284
HOT 해외 트윗러 : 톰 홀랜드가 우리 마을에 나타났어요 5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시간 전22:04 1504
HOT 제가 요즘 궁금한 작품들 14 텐더로인 텐더로인 4시간 전21:06 1437
HOT [최선의 삶] 꼬깔 뱃지+강소아 뱃지 4 바라바라밤 바라바라밤 4시간 전20:57 932
HOT 역대 공중파 만화 시청률 TOP 20 37 모코코 모코코 4시간 전20:31 2413
HOT 현재 CGV 관객수 4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4시간 전20:27 1671
HOT USJ x 귀멸의 칼날 콜라보 이벤트 시작 8 Akaring 4시간 전20:16 1704
HOT 역시 천만배우야~~ 극장을 장악한 브라더! 18 HarrySon HarrySon 4시간 전20:08 2641
HOT CGV 용산 경품 현재상황 (오후 7시 56분에 찍은 사진) 13 HarrySon HarrySon 5시간 전20:01 2043
HOT 추석특집. 현실감 100%. 가족 관련 영화 준비했습니다. (명절엔 발암이지) 7 므찐수 5시간 전19:59 1580
997181
image
모킹버드 모킹버드 5분 전01:02 141
997180
image
goforto23 6분 전01:01 225
997179
normal
정레오폴드 정레오폴드 14분 전00:53 329
997178
normal
뷰리티슈 뷰리티슈 31분 전00:36 548
997177
image
선우 선우 41분 전00:26 831
997176
image
라이온 라이온 43분 전00:24 280
997175
image
시샘달 45분 전00:22 222
997174
image
PS4™ 56분 전00:11 1402
997173
image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58분 전00:09 809
997172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58분 전00:09 369
997171
image
시샘달 1시간 전00:05 387
997170
image
ipanema ipanema 1시간 전00:01 1459
997169
image
paulhan paulhan 1시간 전00:00 1826
997168
image
kimyoung 1시간 전23:58 905
997167
image
Again 1시간 전23:54 1097
997166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1시간 전23:53 761
997165
normal
물개 물개 1시간 전23:52 1806
997164
normal
맘마미아 1시간 전23:51 501
997163
normal
멍냥멍 멍냥멍 1시간 전23:51 405
997162
normal
PH 1시간 전23:49 1568
997161
normal
이한스 이한스 1시간 전23:47 723
997160
image
sirscott sirscott 1시간 전23:46 482
997159
normal
영화좋아요 영화좋아요 1시간 전23:44 960
997158
image
kimyoung 1시간 전23:43 432
997157
image
미스 1시간 전23:40 607
997156
normal
loneranger loneranger 1시간 전23:40 304
997155
image
아침꼭챙겨먹어요 아침꼭챙겨먹어요 1시간 전23:39 862
997154
normal
너의이름은12 1시간 전23:38 357
997153
normal
SWBH 1시간 전23:37 1090
997152
image
하카펠 하카펠 1시간 전23:36 132
997151
image
goforto23 1시간 전23:31 2638
997150
image
스콜세지 스콜세지 1시간 전23:29 361
997149
image
goforto23 1시간 전23:24 950
997148
normal
Nobori 1시간 전23:21 1429
997147
image
안혐오스런마츠코 1시간 전23:21 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