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4
  • 쓰기
  • 검색

리큐 (1989)

BillEvans
1651 1 4

137060_front.jpg

MV5BMTM1YmFmMjctY2QzNC00YzVjLWEzNjItNTZhNzU5MjBlNzI0XkEyXkFqcGdeQXVyNzc5MjA3OA@@._V1_UY1200_CR109,0,630,1200_AL_.jpg

 

테시하가라 히로시 감독의 역작 리큐다. 글자 그대로 일본 다도의 창조자라는 리큐의 말년, 특히 토요토미 히데요시와의 관계를 그린 것이다.

그 자신 소게츠류 3대 계승자로서 꽃꽂이의 명인이기도 한 히로시 감독만큼 리큐에 대해 그려내기 적합한 인물도 없을 것이다. 

리큐가 어떻게 그의 다도를 발전시켜나갔느냐 하는 내용에 대해서는 다루지 않는다.

리큐에 반대되는 사람이 토요토미 히데요시다. 싸구려 극장에서 만담 공연하는데 일해주고, 공연이 끝나면 다 같이 앉아서 밥 먹으며 떠들고 웃고 이런 촐랑이 소년이 장군이 되고 일본을 통일하였다. 나중에 만인을 지배하는 위압적인 지배자가 된 이후에도, 그는 걷는 법 없이 촐싹촐싹 달린다. 

낄낄 웃고 어쩔 때는 소탈하게 농담도 걸고 하다가 느닷없이 돌변해서 잔혹한 지배자의 모습을 보인다. 히데요시는 강인한 생명력과 활력의 화신이다.    

리큐와 히데요시 간 갈등이 이 영화의 주제다. 

 

일개 다도선생과 절대권력자가 애초에 상대가 되지 않는다고? 리큐는 일개 다도선생 정도가 아니라 일본 전체의 숭배를 받는 정신적 지도자다. 

사람들은 리큐의 목상을 만들어서, 히데요시의 사자가 드나드는 문 위에다가 갖다놓는다. 히데요시를 리큐 발밑에다가 놓은 것이다. 

아무리 절대권력자라지만 히데요시도 싸구려 만담 예술가 집안 출신이다. 리큐를 존경할 줄 안다. 하지만 엄숙하고 형식적이기만 한 리큐의 다도에 반감을 갖는다.

그는 자기 차실을 황금으로 온통 치장한 황금다실을 만들기도 하고, 동백꽃이 활짝 피면 이를 보며 즐거워한다.

리큐는 소박 단순이 다도의 본질이라면서, 이를 추구하기 위한 방법으로 여분의 것을 깎아내고 깎아내고 하는 힘겹고 인위적인 과정을 거친다. 그런데 히데요시는 소박 단순 그 자체다. 히데요시와 리큐가 영화 마지막에 만나는 장면도 그렇다. 히데요시는 오는 길에 꺾어왔다면서 벚꽃이 잔뜩 핀 가지를 내민다. 

리큐는 이 꽃뜰을 다 뜯어서 물 위에 띄운다. 이렇게 함으로써 찰나의 순간에 존재하는 꽃의 아름다움에 대해 보여주는 것이다. 사람과 사람은 찰나에만 만날 수 있기 때문에 최선을 다해 치열하게 대접해야 한다 하는 철학이 여기에서 나온다. 꽃을 보면 그 활짝 피어있음을 아름답게 보고, 사람을 만나면 그냥 즐겁게 웃고 떠드는 히데요시에게는 멀게만 느껴진다. 처음에는 존경하다가 나중에는 반감을 가지고 적대시하게 된다. 이것은 히데요시와 리큐 간 예술적 갈등이다. 

 

images (1).jpg

unnamed.jpg

 

이 영화 내내 둘 간 갈등이 보여진다. 히데요시는 리큐에게 자신의 절대권력화를 도우라고 명령한다. 황금차실을 만들고 천황과 다도모임을 갖도록 하고 자신을 대신해 부하장군들에게 차를 대접하고 등등. 리큐는 어떻게 해야하는가? 그는 히데요시를 돕지만 동시에 그의 천박함에 대해 비난하기도 한다. 

히데요시는 검은색 찻잔을 싫어하고 화려한 찻잔과 황금장식을 좋아하는데, 리큐는 검은색이야말로 아름다운 색이라고 하면서 히데요시를 얕잡아본다.

아래는 이를 보여주는 명장면이다. 빛나고 화려한 색을 가진 아래 찻잔은 점차 식어가면서 검은빛을 띄어간다. 

 

images.jpg

 

저러다가 큰일 나겠다고 친구들이 달려와 뜯어말리지만 리큐는 자기 태도를 고치지 않는다. 

그런데 잠깐. 평담함과 단순함이 다도의 본질이라 하지 않았나? 그런데 리큐의 철학은 평담함과 단순함을 내세우면서 사실은 가장 형식적인 엄숙주의에 빠진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든다. 화려한 것을 싫어하는 정도를 넘어서서 가장 단순한 검은색이야말로 아름다운 것이라는 식으로 배타적인 태도를 가지는 리큐가 정치 사회에 대해서도 같은 태도를 취할 것이라는 사실은 짐작할 수 있다.

히데요시는 결국 폭발한다. 

 

히데요시와 리큐가 최후로 만나는 장면은 명장면이라 아니할 수 없다. 

히데요시는 혼자서 리큐의 다실로 찾아간다. 방안에 둘만 앉는다. 

히데요시: "이 사람아, 이 방에 우리 둘만 있고 둘 사이에 벽도 없는데 왜 그렇게 멀리 앉는가? 제발 가까이 좀 와보게."

리큐: 다가오지만 외면하고 앉는다.

히데요시: "날 비난해도 좋으니 침묵하지 말고 아무말이나 해보게. 무슨말을 해도 좋아."

리큐: (차갑게) "전 할 말이 없습니다."

히데요시는 필사적으로 리큐의 견고한 껍질을 깨버리고 그의 엄숙주의를 걷어내고 인간 리큐를 드러내게 하려고 노력한다. 둘 간 대화는 엄청 격렬하고 폭력적이다. 

리큐는 결국 그의 속마음을 히데요시에게 말해버린다. 조선 침략은 멍청한 짓이고 히데요시는 괴물이 되었다고. 

하데요시는 리큐에게 할복자살을 명하고, 리큐가 빌러오기를 기다린다. 

 

사실 잘 만든 영화이기는 하지만, 테시하가라 히로시 감독이 아니었어도 만들 수 있었을 영화인 듯하다. 리큐와 히데요시 간 갈등에 대한 주제나 이야기 전개도 사람들의 예상을 벗어나지 못한 듯하다. 좋은 영화는 사람들의 예상을 벗어나 사람들을 놀라게 하고 무언가 배우게 하는 그런것이 있어야한다고 생각하는데, 이 영화는 너무 사람들의 예상 그대로였던 듯하다. 그가 만든 속편에 나오지만 리큐의 제자가 실은 그의 내연녀였다든지, 히데요시에게 대항했다가 처형당한 제자와의 일화 등 리큐에 대해 입체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소재들은 많았다. 그러나, 그런 장면들은 빼버리든지 아니면 사람들의 몰이해와 비난에 묵묵부답으로 그냥 좌선만 하고 있는 리큐를 보여준다든지 해서 영화를 틀에 박힌 리큐 전기처럼 만들어버린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

  • spacekitty
    spacekitty

댓글 4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이 소재 영화들이 좀 있던데 80년대 판도 있었네요. 그 시절 영화들이 한국에 소개가 잘 안돼서 아쉽습니다.
댓글
12:20
21.08.01.
BillEvans 작성자
golgo
진짜 다도의 명인이자 명감독인 히로시감독이라면 뭔가 비범한 역작을 내놓으리라 기대했는데, 제게는 좀 아쉽더군요. 엄청난 통찰력을 가진 영화가 나올 수도 있었을 텐데요......
댓글
12:58
21.08.01.
profile image 2등
아주 오래전 그러니까 1990년인가 현대백화점 영화제에서 상영한 적이 있었죠 아득하게 느껴지네요 ㅎ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댓글
16:09
21.08.01.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007 노 타임 투 다이... 인터뷰 질문 받습니다 40 다크맨 다크맨 23시간 전13:01 5845
HOT <007노 타임 투 다이>코돌비 시그니처 통로 영상!! 6 내꼬답 내꼬답 9분 전12:27 365
HOT 팝콘 하나 살려고 5시간이나 줄서는 일본사람들.jpg 16 모코코 모코코 21분 전12:15 1255
HOT [인질] 속 영화 [냉혈한] 포스터 3종 공개 4 호다루카 호다루카 25분 전12:11 344
HOT 러시아, 톰 크루즈보다 먼저 우주에서 첫 영화촬영..10/5 출발 6 goforto23 41분 전11:55 681
HOT 베니스 영화제 심사위원대상 <신의 손> 한글 자막 티저 예고 3 ItalianaMobstar ItalianaMobstar 1시간 전11:28 507
HOT [오징어게임] 넷플릭스 후기. 노스포 2 쥐제 1시간 전11:06 558
HOT <기적> 오리지널 티켓 만들어 봤습니다 17 롱테이크 롱테이크 1시간 전10:47 1633
HOT <유미의 세포들>세포들 스틸컷😍 6 내꼬답 내꼬답 2시간 전10:33 1004
HOT [블루레이] <루카> 스틸북 2 qga8060 qga8060 2시간 전10:03 667
HOT [오늘의 발리우드-For Your Consideration] DAY2: 《블랙》, 《청원》 감독... 4 raSpberRy raSpberRy 6시간 전06:18 323
HOT CGV 전화번호 발권은 가히 충격적 48 핀란 핀란 2시간 전10:02 4888
HOT ‘샹치’ 전체 캐릭터 포스터 모음 9 goforto23 2시간 전09:51 1218
HOT 메박 동대문 <여름날 우리> 1타 3피 수령했습니다 14 쿠딜 쿠딜 3시간 전08:59 2017
HOT 해리 포터 오티 수령.. ㅠㅠ 38 loveis203 4시간 전08:16 3375
HOT 용산 경품현황 9 밤바다 4시간 전08:00 1542
HOT '로스트 보이' 리부트 발표..노아 줍, 제이던 마텔 주연 3 goforto23 6시간 전06:33 740
HOT ‘호크아이’ 및 ‘카우보이 비밥’ ‘위쳐 2’ 새 공식 스틸 2 goforto23 6시간 전06:09 1787
HOT [아임 유어 맨] 촬영장소 관련 소소한 정보 (노스포, 글분리) 5 Nashira Nashira 7시간 전04:51 772
HOT [스포] 오징어게임....의 아쉬운점과 칭찬하고 싶은점 3 DeeKay DeeKay 9시간 전03:12 1268
HOT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다 봤습니다. (스포X) 2 paulhan paulhan 9시간 전02:39 1642
HOT 키이라 나이틀리 [사일런트 나이트] 로튼지수 4 teamevans 10시간 전01:56 1371
HOT 크리스티안 페촐트 기획전 11 RoM RoM 11시간 전00:56 1532
HOT 시얼샤 로난 새 화보 사진 2 kimyoung 11시간 전00:43 1387
HOT 익무 알게 돼서 너무 좋아요 8 Feb 12시간 전00:32 2125
7559
image
qga8060 qga8060 2시간 전10:03 667
7558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5시간 전06:49 502
7557
image
NeoSun NeoSun 14시간 전21:57 364
7556
image
특별한럭비 18시간 전17:40 920
7555
image
NeoSun NeoSun 21시간 전14:51 345
7554
image
아톰 아톰 22시간 전13:47 695
7553
image
판다소라 판다소라 1일 전11:11 478
7552
image
NeoSun NeoSun 1일 전09:26 272
7551
image
hera7067 hera7067 1일 전22:28 522
7550
image
hera7067 hera7067 1일 전18:43 273
7549
image
spacekitty spacekitty 1일 전17:58 1172
7548
image
hera7067 hera7067 1일 전17:36 191
7547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4:08 265
7546
image
hera7067 hera7067 1일 전13:38 400
7545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0:13 413
7544
image
특별한럭비 2일 전20:38 1212
7543
image
정체불명 정체불명 2일 전17:20 1280
7542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5:13 637
7541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4:44 467
7540
image
johjima johjima 2일 전12:46 307
7539
normal
NeoSun NeoSun 3일 전10:01 340
7538
file
NeoSun NeoSun 3일 전09:19 598
7537
image
특별한럭비 3일 전22:01 578
7536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16:54 781
7535
image
NeoSun NeoSun 3일 전13:54 1063
7534
image
NeoSun NeoSun 4일 전11:26 591
7533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4일 전09:42 3046
7532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4일 전18:40 451
7531
image
특별한럭비 4일 전18:37 612
7530
image
golgo golgo 5일 전12:05 780
7529
image
Yolo Yolo 5일 전09:30 1390
7528
image
hera7067 hera7067 5일 전17:48 367
7527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5일 전14:49 486
7526
image
hera7067 hera7067 6일 전00:27 593
7525
image
hera7067 hera7067 6일 전22:15 5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