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6
  • 쓰기
  • 검색

독일에서는 모든 영화를 더빙으로 상영한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복자 복자
4133 23 26

Supervicon님 이벤트 글들을 보면서 난 이야깃거리가 없어서 보기만 해야겠다 했는데 생각해보니 저도 나름 이야깃거리가 있었네요.

 

때는 2017년 여름, 저는 한창 장기간의 유럽여행 중이었어요. 총 6주간의 일정이었고 그때는 4주차, 친구와 함께 독일 뮌헨에 있었습니다. 한달이 지나도록 영화를 보지 못해서 저는 슬슬 영화금단현상에 시달리고 있었고 독일에서는 극에 달해서 어떻게든 바쁜 일정을 쪼개서라도 영화관에 가야겠다고 생각하고 있었어요. 저랑 친구는 뮌헨에서 따로 또 같이 서로 하고 싶은 것을 하고 다니는 중이었기 때문에 혼자 일정을 보내는 시간에 영화관을 무조건 가야겠다며 인터넷으로 독일 영화관에 대한 정보를 찾아봤죠. 

 

그런데 충격적인 사실...

독일에서는 모든 영화들을 더빙으로 상영한다는 겁니다...!

우리나라에선 애니메이션 영화나 배리어프리 상영 같은 경우에만 더빙 상영을 하고 그것도 000(더빙) 이런 식으로 더빙이라는 표시가 되어 있지만 독일은 영화 제목만 보고 갔다가는 무조건 더빙 상영이에요. 그런데 일주일에 한번 정도(그것도 특정 영화들에 한하여) 오리지널 버전 상영이 있어요. 그런 경우엔, OV(Original Version)이라고 영화 제목 뒤에 붙어 있어요. 

 

그때가 7월 중순이었고, 저는 독일 길거리에서 혹성탈출 리부트 마지막편 광고를 보고 이걸 봐야겠다 생각했었어요. 국내에선 그 영화가 8월 개봉이었는데 유럽에선 7월에 제가 독일에 있을 때 막 개봉했던 걸로 기억해요. 어차피 한국 돌아가면 한글 자막으로 한번 더 보면 되니까 영어 버전으로 먼저 봐야겠다 했었는데 독일어 더빙이라는 예상치 못한 장벽을 만난 거죠.. 영어는 어떻게 극복해보겠는데 독일어는 교양수준으로만 할줄 알아서 도저히 도전 못하겠더라구요. 얼마 없는 ov버전 상영시간에 맞추는 것도 힘들었구요. 결국 그렇게 영화관 가는 건 포기를 하고 한국에 있는 가족들한테 메일로 영화파일을 보내달라고 해서 노트북으로 미드나잇 인 파리를 봤던 기억이 나요. 

 

하지만 우연한 기회로 독일 영화관을 가볼 수는 있었어요!

당시에 저는 엄청난 축덕이었어서 사실 뮌헨을 간 이유도 제가 좋아하는 바이에른 뮌헨의 경기장, 알리안츠 아레나를 가기 위함이었는데요. 독일 국가 대표팀도 좋아하고 분데스리가도 좋아하고 마침 당시에 아우스크부르크에 제 최애 선수였던 홍 모 선수가 뛰고 있었어요. 아우크스부르크는 참고로 관광객들이 잘 가는 도시가 아니에요. 그냥 시골이에요.... 제가 거기 간 이유는 딱 하나 덕심이었어요...

그런데 거기에서 길을 걷다가 우연히 영화관을 발견한 거예요!

 

IMG_1344.JPG

IMG_1345.JPG

시골도시인데 영화관이 꽤 크고 신식이라 놀랐던 기억이 나요.

나름 부대시설도 갖춰진 멀티플렉스였어요.

 

IMG_1346.JPG

내부는 이런 모습이에요. 사람들이 꽤 많았어요.

영화를 보진 못했지만 아쉬운 마음에 한참을 서성이다가 기차를 타고 뮌헨으로 되돌아왔었죠ㅠㅠ

 

마지막으로 아우크스부르크 사진들 몇장 남기며 글 마무리합니다.

IMG_1354.JPG

IMG_1357.JPG

IMG_1378.JPG

IMG_1416.JPG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23

  • 율독
    율독
  • 마법구름
    마법구름
  • 롱테이크
    롱테이크

  • xwe8wj19al
  • MegaBox
    MegaBox
  • songforu
    songforu
  • 호호아저씨
    호호아저씨

  • miniRUA

  • 영죽아
  • 토레타냠
    토레타냠
  • 송씨네
    송씨네
  • 창문
    창문

  • 도곡리
  • EST
    EST

  • 맹린이
  • spacekitty
    spacekitty
  • 놀스
    놀스
  • 녕화인남
    녕화인남
  • 하파타카차
    하파타카차
  • reckoner
    reckoner

  • peacherry
  • 테리어
    테리어
  • Pleroma
    Pleroma

댓글 26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디폴트값이 더빙이라니,, 신기하네요ㅎ 이유도 궁금하구요! 자막을 보지 않는 편리함 때문일까요? 아님 자국어에 대한 자긍심 때문일까요?
댓글
23:57
21.07.25.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Pleroma

그러게 말이에요! 저도 이유가 너무 궁금했는데 검색해봐도 정확한 이유는 잘 모르겠더라구요. 여러 이유가 있을 것 같은데 정치적 이유도 있을 것 같고.. 자국어의 중요성을 강조하려는 노력의 일환이지 않을까 싶어요. 과거에 루터가 성경을 자국어인 독일어로 번역하기도 했는데 그런 것과 더불어 독일의 민족성과 관련한 이유이지 않을까 짐작만 했었어요.

 

+롬님 댓글도 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댓글
00:12
21.07.26.
profile image 2등
이거 관련 논문도 있던데 ㅎ 독일 유튜버분이 이 주제로 만든 영상에 따르면 2차대전 패전 후 독일인들에게 승전국 문화를 빠르게 주입시키는 용도로 영화가 이용되었고 그러한 이유로 독일어 더빙이 일반화되었다는 내용이라 하더라고요. 근데 미국이나 유럽 국가를 보면 대부분 나라는 자국어 더빙을 더 선호하는 거 아닐까 싶어요
댓글
00:11
21.07.26.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RoM
네 한때 독일 영화를 더불어 문화들이 정치적으로 이용되는 경우가 있었죠.
마지막 문장 왠지 씁쓸하네요. 우리는 자막 영화를 보는 것에 익숙해졌는데..
댓글
00:14
21.07.26.
profile image
복자

독일이 더빙을 특히 선호한다는 걸 본인들도 느끼고 있는 거 같아요. 제가 봤던 영상은 이거인데 넷플릭스 같은 걸 보고 자란 세대는 또 다를 거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댓글
00:45
21.07.26.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RoM
영상 공유 감사합니다:)
롬님 말씀처럼 요즘은 글로벌 콘텐츠를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는 시대라 인식이 좀 바뀌었을 수도 있겠네요.
댓글
01:12
21.07.26.
3등
예전엔 문맹률이 높아서 대부분 더빙을 했는데, 그게 정착된 거라는 글을 봤습니다.
프랑스의 경우는 더빙이 법으로 정해져 있다네요...
댓글
00:30
21.07.26.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Mike
아하 그렇군요.. 우리나라 영화관에 너무 익숙해져 있어서 당연히 다른 나라들도 원어가 디폴트겠지 했다가 너무 충격받았어요
댓글
00:32
21.07.26.
우리나라는 토익 토플 등 대학수능, 취업에 영어가 큰 영향을 발휘하는데 독일은 다른가 봅니다.
아마도 그만큼 정치, 군사, 문화 등 우리나라에 미국영향이 크기 때문이 아닌가 생각해봐요.
(씁쓸하지만요...)
댓글
00:32
21.07.26.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지붕고양이
유럽, 특히 서유럽 국가들이 자국의 언어, 문화에 대한 자부심이 강한 것 같아요. 우리나라는 여러모로 타국가들의 영향을 많이 받을 수밖에 없는 환경이었죠. 그래도 그 속에서도 여러 분야에서 한국 콘텐츠들이 활약하고 있는 걸 보면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댓글
00:36
21.07.26.
profile image
앞서 제 글에 썼는데 ( https://extmovie.com/movietalk/67072826 ) 당시 프랑크푸르트에는 오리지널 버전 전용 극장이 있어서 전 그곳에서 관람했습니다 ㅎ 아직도 있는지는 모르지만요
댓글
00:36
21.07.26.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spacekitty
오 독일에서 영화를 원어로 보셨군요!
저도 그 당시에 검색해보다가 프랑크푸르트는 그래도 원어로 볼 수 있는 기회가 좀 있다고 봤어요. 당시 일정 중에 프랑크푸르트가 없어서 아쉬웠지만요ㅠㅠ 아무래도 거기가 대도시고 교통의 요충지라 외국인들도 많이 오고가서 그런 원어 전용 자막 극장도 있나봐요!
댓글
00:39
21.07.26.
profile image
예전에 이탈리아에서 그렇게 상영한다는 얘기를 들은 적 있는데 독일도 그랬군요..!
댓글
00:45
21.07.26.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놀스
댓글들을 보니 많은 나라들이 그런가봐요. 한국이 특이 케이스였네요..!!
댓글
01:13
21.07.26.
독일뿐 아니라 다른 대부분의 나라들이 그럴걸요? 한국이 특이케이스죠
댓글
00:58
21.07.26.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HyperReal
원어가 영화의 의도를 가장 정확히 전달할 수 있는 것 같은데 대부분의 나라가 더빙을 선택한다는 것이 신기하네요.
댓글
01:14
21.07.26.
profile image
더빙 얘기하셔서 생각났는데 언더월드 인도 더빙판이라고 올라온거 보고 웃다 숨막혀 죽을뻔한 기억이...
댓글
01:09
21.07.26.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EST
그렇게 웃긴가요ㅋㅋㅋㅋ 한번 찾아봐야겠네요!
댓글
01:15
21.07.26.
profile image

같은 외국영화인데 독어랑 영어랑 분위기가 확실히 달라요! 저는 컨저링1 보러갔었는데 몰입이 하나도 안되더라구요😂

티비에서 한국영화 독어로 더빙되서 나올때도 넘 웃겼어요 ㅋㅋㅋ

댓글
04:38
21.07.26.
profile image
한글이 문맹율이 낮은 글이고 가독성이 좋아서 자막 선호도가 높은 편이지만 대부분의 언어들은 가독성 문제도 있는거 같아요.
댓글
07:33
21.07.26.
profile image
복자 작성자
24fps
확실히 그런 문제도 있겠네요! 자막은 기본적으로 글자를 알아야 하니까요. 새삼 한글의 우수함을 느끼고 가네요.
댓글
15:36
21.07.26.
기본적으로 더빙하는 나라들이 많은데 우리나라는 특이하게 자막을 선호하죠.
최소한 반반이라도 해주면 좋을텐데 안타깝습니다.
댓글
08:22
21.07.26.
profile image
처음 알게되네요! 독일 특유의 정치사회적 맥락과 맞닿아있나보네요 ㅎ
댓글
11:19
21.07.26.
사진이 아우크스부르크의 어딘지는 모르겠지만 17년에 역 앞 인터시티호텔에서 숙박했던게 생각나네요 ㅎㅎ
댓글
11:41
21.07.26.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익무 여러분들의 올해 최고의 영화는? 71 Nobori 4시간 전00:29 2091
HOT 폴 토마스 앤더슨 신작 'Licorice Pizza' 공식 예고편/포스터 15 goforto23 5시간 전00:01 3024
HOT 9월 27일 박스오피스 14 이댕하 이댕하 5시간 전00:00 2217
HOT ‘오징어게임’ 박해수 차기작 OCN ‘키마이라’ - 수현, 이희준 3 NeoSun NeoSun 6시간 전23:08 1647
HOT 윌 스미스 GQ 매거진 화보 사진 3 kimyoung 5시간 전23:45 788
HOT 영화판의 드라마행 러쉬에서 우려되는 점 23 구왕 6시간 전22:55 2522
HOT 헤어스타일의 중요성 11 ???????????????? ???????????????? 6시간 전22:48 3406
HOT [스틸워터] 배우들 연기 참 좋네요(약스포) 2 이팔청춘 이팔청춘 7시간 전21:59 593
HOT 한국의 스파이더맨은 박보검이 되어야합니다 50 셋져 셋져 7시간 전22:11 4101
HOT (약스포)<007 : 스카이폴>리뷰, 우리들이 열광하는 영화 스타일을 알... 16 leodip19 leodip19 7시간 전22:12 1350
HOT 체코에서 2주만에 도착한 오즈의 마법사입니다 2 특별한럭비 8시간 전20:48 1072
HOT 스틸워터 후기-딸을 위해 무엇이든 하는 아버지 2 이카로스 이카로스 7시간 전21:50 638
HOT 폴 버호벤 감독과 [로보캅] 8 Roopretelcham Roopretelcham 7시간 전21:43 1209
HOT 날씨의 아이 재개봉 겸 날씨의 아이 오리지널 티켓 만들어봤습니다 14 Thrill_ride 7시간 전22:00 1721
HOT 스틸워터 시사회 관람 리뷰입니다 1 Hua Hua 7시간 전22:00 529
HOT [스틸워터] 호 후기 (스포 약간) 3 마블유니버스 마블유니버스 7시간 전21:43 536
HOT 《용과 주근깨 공주》플레인 아트카드 후가공 디테일 11 아지뱀 아지뱀 8시간 전20:42 2901
HOT 제가 가지고 있는 호러 영화 피규어 10 hera7067 hera7067 8시간 전20:32 1057
HOT '스틸워터' 시사 참석자분들 필독 4 익무노예 익무노예 10시간 전18:54 1557
HOT 한국계 미국인 배우가 개명을 하지 않는 이유 22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10시간 전19:09 5168
HOT 마구잡이로 뽑아본 21세기 best10입니다! 7 인조이 9시간 전19:41 1226
HOT 그제 이어 쓰는 2021아이맥스 포스터 컬랙션북 정리 사진 및 여러 잡담입니... 9 룰루리요 룰루리요 9시간 전20:08 1046
HOT [007 노 타임 투 다이] 스크린X 3면 스틸컷 공개 8 호다루카 호다루카 9시간 전19:57 2331
HOT 이번주 이벤트 정리 (9월 29일 ~ 10월 2일) 20 qga8060 qga8060 9시간 전19:48 3834
HOT 드라마에 도전하는 한국 감독들 11 ipanema ipanema 9시간 전19:45 3348
7594
image
좀비맛참이슬 좀비맛참이슬 6시간 전22:45 1307
7593
image
특별한럭비 8시간 전20:48 1072
7592
image
NeoSun NeoSun 13시간 전15:39 946
7591
image
아톰 아톰 14시간 전14:49 1108
7590
image
NeoSun NeoSun 16시간 전12:42 540
7589
image
뉴타입이다 뉴타입이다 18시간 전10:54 1094
7588
image
이한스 이한스 19시간 전10:09 3093
7587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20시간 전08:39 403
7586
image
락혀니 1일 전00:26 433
7585
image
락혀니 1일 전00:09 1157
7584
image
hera7067 hera7067 1일 전18:05 213
7583
image
hera7067 hera7067 1일 전17:52 184
7582
image
특별한럭비 1일 전13:00 2510
7581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1일 전09:04 334
7580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2일 전13:33 364
7579
image
johjima johjima 2일 전12:51 277
7578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2일 전11:13 396
7577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2일 전10:02 950
7576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2일 전08:49 748
7575
image
처니리 처니리 3일 전23:35 484
7574
image
spacekitty spacekitty 3일 전22:55 346
7573
image
NeoSun NeoSun 3일 전21:06 382
7572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16:20 353
7571
image
NeoSun NeoSun 3일 전14:39 583
7570
image
특별한럭비 3일 전11:44 526
7569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11:03 1828
7568
image
처니리 처니리 4일 전00:27 294
7567
image
처니리 처니리 4일 전00:24 280
7566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4일 전12:27 545
7565
image
NeoSun NeoSun 5일 전10:51 363
7564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21.09.20.19:42 318
7563
image
NeoSun NeoSun 21.09.20.08:52 719
7562
image
메가드라이브 메가드라이브 21.09.19.21:03 813
7561
image
NeoSun NeoSun 21.09.19.18:24 995
7560
image
johjima johjima 21.09.19.12:55 4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