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8
  • 쓰기
  • 검색

갑자기 떠오른 프랑스 영화관의 추억

RoM RoM
1227 12 8

이벤트로 극장과 관련된 추억을 이야기 해주시는 분들이 많은데 해외 영화관 방문기를 보니 프랑스 영화관에 갔었던 기억이 문득 떠올랐습니다.

 

프랑스 역시 자막 불호로 대부분 영화가 더빙이었기 때문에 굳이 영화관에서까지 불어를 들어야 하냐 하는 상황이었지만 마침 해리포터가 개봉했길래 친구들과 해리 포터는 봐 줘야지!! 하면서 한 번 가 봤습니다. (아마도 혼혈왕자 개봉이었던 듯)

예전에 독일은 왜 더빙이 기본일까라는 글을 쓰기도 했었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한국이 특이할 정도로 자막을 선호할 뿐 대부분의 나라는 더빙이 기본인 거 같기도 합니다.

 

하여튼 해리포터 역시 불어 더빙으로 개봉을 했었는데 2D 관람을 했었습니다. 투디로 본 이유가 있는데 프랑스는 3D 안경을 극장에서 무료 대여해주지 않습니다!!!!! 돈 주고 사야 해요!! 그래서 안 들고 오면 돈 내고 또 사야하는 구조(그래서 3D 안경만 여러 개 갖고 있는 사람도 많음). 언제 또 보겠냐 하는 마음과 쟤 3D 안경 많으니까 나중에 빌리자 하는 마음 ㅋㅋㅋ 으로 2D 관람

어떻게 보면 위생적인 거지만 (위생 관리할 여력이 안 되니 파는 거 같지만) 그 때는 참 별 거로 돈 번다 싶었습니다 ㅋㅋㅋ

대한극장처럼 에스컬레이터로 한 층을 올라가야 상영관이 나오는 구조였는데 에스컬레이터 앞에서 3D 안경 박스를 놓고 현금으로 팔던 모습은 지금도 선명하네요. 왠지 극장 자체에서 파는게 아니라 그냥 제작 업체 알바가 와서 팔던 거 같기도..? (아저씨와 중학생 정도 되보이는 아이가 팔았던 거 같은데...?)

 

영화의 나라인 거 치고는 영화가 대중적으로 엄청 인기 있는 활동은 아니고 🤔 (오히려 프랑스의 엘리트주의가 만들어낸 경향에 가까운 거 같아요) 그냥 해리포터라서 인기가 많았던 거 같은데 사람들 가득한 영화관에서 해리포터를 불어로 듣는 경험은 참 남달랐어요. 익히 들어왔던 것과 다른 목소리도 그렇지만 무엇보다 같이 관람한 모두가 공감했던 성우의 열연.

솔직히 해리포터에서 엠마 왓슨 연기는 결코 훌륭하다 할 수 없는데 모든 목소리가 굉장히 정열적인 톤이었만 특히 헤르미온느 역의 성우분이 너무 열정적인 연기를 보여준 덕분에 엠마 왓슨이 연기를 잘 한다는 착각이 들 정도로 표정 연기와의 괴리감이 돋보였습니다😅 다른 배우들은 하나도 기억 안 나는데 엠마 왓슨 특유의 표정에 배우보다 살짝 연령대 있는 감정 가득 실린 목소리는 여전히 기억나네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2

  •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 율독
    율독
  • KENDRICK30
    KENDRICK30
  • 500일의윈터
    500일의윈터

  • 아오시마
  • 송씨네
    송씨네
  • 쥬쥬짱
    쥬쥬짱
  • Yolo
    Yolo
  • golgo
    golgo
  • spacekitty
    spacekitty
  • 영화좋아요
    영화좋아요
  • 테리어
    테리어

댓글 8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아직 다른 나라에서 영화본 경험이 없는데 다른 분들 후기
읽다 보니 코로나 좀 잠잠해 지고 해외 여행이 다시 가능해질때 꼭 극장도
한번씩 가서 관람해 보고픈 맘이 마구 드네요~
댓글
17:26
21.07.25.
profile image
RoM 작성자
영화좋아요
각 나라의 특성이 미묘하게 반영돼 있어서 한 번 쯤 해볼만한 경험이에요 ㅎ 지금은 우리도 티켓이 영수증이지만 당시에는 소장 가치가 있었는데 프랑스는 수기 티켓 같이 생겼던 것도 특이했어요.
댓글
17:30
21.07.25.
profile image 2등
미국인들도 상당수가 자막 혐오하더군요 영화를 보러온거지 책을 읽으러온게 아니라면서 ㅎ

반면 제가 거주했던 싱가포르의 경우 한국처럼 자막과 친숙한 것 같았습니다
댓글
17:29
21.07.25.
profile image 3등

와.. 안경 장사라니. .상상을 초월하네요.^^

댓글
17:41
21.07.25.
profile image
RoM 작성자
golgo
다른 동네는 모르겠지만 일단 저희 동네는 사는게 국룰(?) ㅋㅋㅋㅋ 여러 개 갖고 있는 친구도 많았어요 ㅎ
댓글
22:06
21.07.25.
profile image

저도 외국에 나가면 극장을 꼭 가봅니다. 물론 현지언어를 알아듣지 못하기 때문에 완벽한 관람은 힘들지만 그나라의 극장 분위기를 체험하는것도 재밌더라구요!ㅎㅎ

댓글
RoM글쓴이 추천
17:50
21.07.25.
profile image

저는 일본갔을때 극장갔었는데, 그때 어느가족을 무자막으로 보고 화면만으로도 영화의 내용을 대충 이해하는데 힘들었지만, 일본은 정말 상영관에 소음하나도 나지않고 조용했던 기억이 납니다. 

댓글
20:49
21.07.25.
profile image

프랑스에서는 일반 상영관은 더빙이라 프랑스 영화들을 보고 우리의 아트관같이 자막 상영하는 영화관에서 타국 영화들을 본 기억이 나네요. 너무 오래되서 티켓이 어떻게 생겼는지 영화관 시설이 어땠는지 기억도 안나요ㅜ

댓글
22:22
21.07.2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익무 여러분들의 올해 최고의 영화는? 71 Nobori 4시간 전00:29 2091
HOT 폴 토마스 앤더슨 신작 'Licorice Pizza' 공식 예고편/포스터 15 goforto23 5시간 전00:01 3022
HOT 9월 27일 박스오피스 14 이댕하 이댕하 5시간 전00:00 2215
HOT ‘오징어게임’ 박해수 차기작 OCN ‘키마이라’ - 수현, 이희준 3 NeoSun NeoSun 6시간 전23:08 1644
HOT 윌 스미스 GQ 매거진 화보 사진 3 kimyoung 5시간 전23:45 782
HOT 영화판의 드라마행 러쉬에서 우려되는 점 23 구왕 6시간 전22:55 2519
HOT 헤어스타일의 중요성 11 ???????????????? ???????????????? 6시간 전22:48 3406
HOT [스틸워터] 배우들 연기 참 좋네요(약스포) 2 이팔청춘 이팔청춘 7시간 전21:59 591
HOT 한국의 스파이더맨은 박보검이 되어야합니다 50 셋져 셋져 7시간 전22:11 4098
HOT (약스포)<007 : 스카이폴>리뷰, 우리들이 열광하는 영화 스타일을 알... 16 leodip19 leodip19 7시간 전22:12 1350
HOT 체코에서 2주만에 도착한 오즈의 마법사입니다 2 특별한럭비 8시간 전20:48 1072
HOT 스틸워터 후기-딸을 위해 무엇이든 하는 아버지 2 이카로스 이카로스 7시간 전21:50 638
HOT 폴 버호벤 감독과 [로보캅] 8 Roopretelcham Roopretelcham 7시간 전21:43 1209
HOT 날씨의 아이 재개봉 겸 날씨의 아이 오리지널 티켓 만들어봤습니다 14 Thrill_ride 7시간 전22:00 1720
HOT 스틸워터 시사회 관람 리뷰입니다 1 Hua Hua 7시간 전22:00 529
HOT [스틸워터] 호 후기 (스포 약간) 3 마블유니버스 마블유니버스 7시간 전21:43 536
HOT 《용과 주근깨 공주》플레인 아트카드 후가공 디테일 11 아지뱀 아지뱀 8시간 전20:42 2901
HOT 제가 가지고 있는 호러 영화 피규어 10 hera7067 hera7067 8시간 전20:32 1057
HOT '스틸워터' 시사 참석자분들 필독 4 익무노예 익무노예 10시간 전18:54 1557
HOT 한국계 미국인 배우가 개명을 하지 않는 이유 22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10시간 전19:09 5166
HOT 마구잡이로 뽑아본 21세기 best10입니다! 7 인조이 9시간 전19:41 1223
HOT 그제 이어 쓰는 2021아이맥스 포스터 컬랙션북 정리 사진 및 여러 잡담입니... 9 룰루리요 룰루리요 9시간 전20:08 1046
HOT [007 노 타임 투 다이] 스크린X 3면 스틸컷 공개 8 호다루카 호다루카 9시간 전19:57 2329
HOT 이번주 이벤트 정리 (9월 29일 ~ 10월 2일) 20 qga8060 qga8060 9시간 전19:48 3833
HOT 드라마에 도전하는 한국 감독들 11 ipanema ipanema 9시간 전19:45 3348
30651
normal
솔의눈물 3시간 전01:16 647
30650
image
파울베어 파울베어 5시간 전23:15 945
30649
normal
써어늬 7시간 전22:01 317
30648
normal
Mike 8시간 전20:52 1704
30647
normal
슉샥 슉샥 8시간 전20:39 271
30646
normal
soonda 9시간 전20:05 1258
30645
image
뱐 10시간 전18:17 1094
30644
image
빙티 빙티 10시간 전18:16 657
30643
normal
데헤아 데헤아 12시간 전16:37 542
30642
image
솔의눈물 12시간 전16:31 641
30641
image
댭 14시간 전14:44 1817
30640
normal
영화담다 영화담다 15시간 전13:54 651
30639
image
빙티 빙티 16시간 전13:11 1724
30638
image
빙티 빙티 17시간 전11:53 2798
30637
image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1일 전22:07 844
30636
normal
우수한 1일 전20:55 891
30635
normal
김두한 김두한 1일 전17:02 793
30634
normal
이신헌 이신헌 1일 전14:56 514
30633
image
WinnieThePooh WinnieThePooh 1일 전14:44 3418
30632
normal
테리어 테리어 1일 전13:40 2119
30631
image
뇽구리 뇽구리 1일 전13:38 1599
30630
normal
꾸이mk02 꾸이mk02 1일 전13:15 1572
30629
image
Mike 1일 전10:07 4605
30628
normal
데헤아 데헤아 1일 전08:34 659
30627
normal
고양이다 2일 전01:09 536
30626
image
릴리블루 2일 전20:33 1614
30625
normal
데헤아 데헤아 2일 전17:53 1497
30624
normal
하카펠 하카펠 2일 전17:39 856
30623
image
영화취미 영화취미 2일 전13:19 1310
30622
image
영화취미 영화취미 2일 전13:14 1753
30621
normal
또코니 2일 전13:13 2102
30620
normal
데헤아 데헤아 2일 전09:26 318
30619
normal
데헤아 데헤아 3일 전00:39 1341
30618
normal
Blahblahstranger Blahblahstranger 3일 전00:33 2077
30617
image
자몽네이블오렌지 자몽네이블오렌지 3일 전00:23 1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