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
  • 쓰기
  • 검색

[오늘의 발리우드] 《나를 사로잡은 그대》 좀 애매하네요

raSpberRy raSpberRy
602 2 2

 

haseen.jpg


 지난 7월 초에 넷플릭스에 뜬 인도영화 《나를 사로잡은 그대》라는 영화를 봤습니다. 이 영화는 당초 2019년 개봉 예정이었으나 개봉일이 2020년으로 퉁하고 튕겨져 나갔는데 코시국 때문에 창고에 묵혀있다가 넷플릭스와 계약을 맺고 배급되었습니다. 

 

 영화는 처음에는 ‘결혼은 신중하게’라는 이야기를 담은 약간 블랙코미디 스타일로 출발합니다. 철없는 아내와 쑥맥인 남편, 서로 안 맞을 것 같은 남녀가 결혼했는데 몇 개월 뒤 두 남편은 폭발사고로 사망하고 부인이 유력한 용의자가 되어서 경찰서에서 진술하는 것으로 이야기를 끌어가는 스토리입니다. 

 

 

HaseenDilruba03.jpg


 다른 분들이 쓰신 영화 후기들을 보니 이렇게 성별에 따라서 누가 잘못했네에 대한 기준점이 확연히 차이가 나는 영화도 간만에 보게 됩니다. 아마 마이클 더글라스와 캐서린 터너가 나왔던 《장미의 전쟁》 같은 영화를 지금 관객들이 보게된다고 해도 비슷한 반응이 나오지 않을까 저만 생각해 봐요~

 

 그런데 저는 이런 류의 이야기에 양비론적인 입장인데요, 특히나 결혼제도에 대한 허상 이런 걸 많이 느끼면서 살아와서 한 쪽이 더 잘못했네 이런 생각보다는 그냥 그게 그거라는 결론에 이르게 되더라고요. 


 연인이었다가 결혼하는 사람들 사이에서도 ‘그사람이 변했네’ 또는 ‘이런 사람인 줄 몰랐네’ 이런 이야기가 나오는 마당에 20년 이상을 다른 세계에서 살아온 두 사람이 몇 시간 혹은 몇 번의 만남만으로 동반자가 된다? 뭐 그럴 수는 있다고 봅니다. 

 이렇게 결혼해서 서로에 대한 불만이 OK 캐시백처럼 쌓여가지만 ‘~때문에 참는다’하는 모습도 참 가식같고요. 이런저런 점은 좀 맞춰줬으면 좋겠어 하면 계산적이라는 소리 듣는데 그럴 거면 결혼이라는 건 왜 하는가 이런 영화를 볼 때마다 ‘그럼 그렇지’하는 의식만 더 공고해지는 것 같습니다. 더 사적인 감정으로 흐르기 전에… 넘어가쟈~ 

 

 

haseen02.jpg

라니 역의 탑시 파누(좌), 리슈 역의 비크란트 마세이(우)


 이 영화의 주연을 맡은 두 배우는 탑시 파누와 비크란트 마세이라는 배우입니다. ‘칸’ 이름 들어가는 배우도 누군지 모르겠는데 어차피 생소할 거라 생각해서 안내를 해 드리면 탑시 파누라는 배우는 최근 몇 년 사이 연기 잘 하는 배우로 감독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배우인데 대표작이 인도에서 흥행과 비평에 큰 성공을 거두었던 《핑크》라는 영화입니다. 넷플릭스에 있는 영화인데 이 영화에서의 연기로 인도의 필름페어 여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바 있었고 2020년, 2021년 필름페어에서는 각각 《Saand Ki Aankh》라는 영화와 《Thappad》라는 영화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바 있습니다.
 
 비크란트 마세이는 주로 저예산 작품이나 독립영화에서 활약하다 최근 인도영화들이 주로 OTT 서비스 위주로 올라오면서 점점 알려지기 시작한 배우입니다. 작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상영작인 《카고》에서 사후의 인간들을 태우는 우주선의 함장 역할로 인상이 깊은데 이 영화에서 극중 탑시가 맡은 라니의 상대역인 리슈를 맡고 있습니다. 

 

 극중 인물들이 심적으로 180도 달라지는 역할을 맡다보니 배우들의 역량이 중요한데 이 둘은 그걸 꽤 잘 해냅니다. 물론 의도했든 의도하지 않았든 각본이 답답시려워서 그렇지… 특히나 이런 영화들은 몇 분 전에 이 캐릭터가 이렇게 바뀌었어? 하는 설득력을 줘야 하는 까닭에 배우의 역량이 중요한데 배우들 연기하는 맛에 끝까지 봤네요. 그냥 다른 넷플릭스 오리지널 딱지 붙은 영화들처럼 이 영화도 얼마 지나면 기억 속에서 사라질 것 같네요. 

 

HaseenDilruba04.jpg

 

 끝으로 OTT 공개 당시 인도에서 평론가들이 혹평을 많이 했는데 탑시를 비롯한 이들이 이에 대해 비판적인 논조로 일관했고 평론가들은 다시 이에 대해 응수하고 배우의 팬들은 IMDB에 평점올리기에 들어가서 현재 스코어는 6.9점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세계 어디를 막론하고 평론가가 되었든 관객이 되었든 의견은 지극히 개인적인 취지로 받아들여야지 내 기분에 반하는 평을 하고 있다고 불만사항을 제기하는 게 더 많아진 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많이 드네요. 

 

 특히나 지금 같은 때 이 두 가지가 잘 안 받아들여지는 것 같아요. 첫째, 영화가 세상에 나오고 대중들에게 공개되는 순간 그 영화를 보고 평하는 것은 관객(평론가도 포함)의 몫이다. 둘째, 자신의 기분을 흐뜨리는 평가들에 대한 불만사항을 제기를 하는 경우가 너무 많이 늘어나고 있다. 이제는 평가가 아닌 비아냥이 하나의 스피커로 자리잡은 것 같다. 선동이네 뭐네 하는 시간에 자신의 리터러시를 키우는 게 어떨까 하는 생각이 여실히 든다. 이렇게 정리하고 싶네요.  

raSpberRy raSpberRy
44 Lv. 362677/375000P

인도영화 블로그 Meri.Desi Net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트위터는 @meridesinet 인도영화가 궁금하시면 팔롱을 ^^;;;

Meri.Desi Net 네이버지부 (since 141101)

http://blog.naver.com/meridesinet

 

인도요리, 인도여행, 인도영화 관련 굿즈 이야기

Meri.Desi Net 인스타그램  (since 200901)

https://instagram.com/meridesinet/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2

  • aro
    aro
  •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댓글 2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이 작품도 기대와 실제 평가가 다른 작품군같네요.

 

그나저나 더 테러 라이브 인도 리메이크는 언제 나올지... 인도 영화 중에서 제일 궁금한데 말이죠.

댓글
10:39
21.07.24.
profile image
raSpberRy 작성자
하이브치즈NX
저도 그 영화 기다리고 있습니다.
8월쯤 나오지 않을까 했는데 아직 소식이 없네요.
참고로 다른 OTT긴 하지만 우리영화 《블라인드》리메이크도 결국 OTT로 직행한다고 하더라고요.
댓글
10:43
21.07.2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종착역] 배지, 인화사진 세트 실물 5 Roopretelcham Roopretelcham 51분 전17:46 587
HOT 다큐멘터리로 나오면 좋겠는 가수는? 23 녹등이 녹등이 42분 전17:55 500
HOT 디즈니 CEO - 향후 배우들의 출연 계약 개혁/변화 예정 4 goforto23 28분 전18:09 772
HOT [할로윈 킬즈] 10월 개봉, 시놉시스 공개 10 ipanema ipanema 50분 전17:47 748
HOT '신비한 동물들과 덤블도어의 비밀' 새 공식 시놉시스 11 goforto23 1시간 전17:32 1617
HOT 종착역 야광엽서 & 영화 리뷰 노트 (스압주의) 13 espresso espresso 1시간 전16:54 903
HOT 007 영화가 바꿔놓은 한 나라의 전통 문화 14 한스딤머 한스딤머 1시간 전16:53 2819
HOT CGV 용산 9/23 현황 (16:30 기준) 3 첨탑 1시간 전16:44 1027
HOT 오늘날 디즈니가 세상을 지배하는 이유.jpg 13 jakarun 1시간 전16:42 2778
HOT MCU에서 지옥과 같은 행성 14 Jyung Jyung 2시간 전16:31 1898
HOT 익무 여러분들이 가장 좋아하는 007시리즈는? 16 스타베리 스타베리 2시간 전16:13 1098
HOT '듄' 코스튬 디자이너 - 영화용 의상 1천벌 제작 1 NeoSun NeoSun 3시간 전15:36 1053
HOT 라이벌 성적 간단 비교 15 sirscott sirscott 3시간 전15:31 2240
HOT 유미의 세포들 세포들이 너무 귀여워서 gif 14 복싱아 복싱아 3시간 전15:26 2512
HOT 추석연휴 3일내내 극장가면서 확실히 체감한게... 16 월하가인 월하가인 4시간 전14:33 3494
HOT CGV 용산 경품 현재상황 (오후 2시 30분에 찍은 사진) 6 HarrySon HarrySon 4시간 전14:37 1232
HOT CGV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 4DX 포스터 실물샷 30 빙티 빙티 3시간 전14:46 4797
HOT 롯데시네마 '용과 주근깨 공주' 무비싸다구 (9/24 16시~) 20 빙티 빙티 4시간 전14:03 3929
HOT "10년 쓴 내 번호 '오징어게임'에…밤낮 전화와" 고통 호소 39 바이코딘 바이코딘 3시간 전14:42 5170
HOT 한국에서 유일하게 신드롬 일으킨 동남아 영화... 15 온새미로 온새미로 4시간 전14:29 3606
HOT 아카데미 영화 박물관 미야자키 하야오 전시회 추가 사진/소개글 2 goforto23 4시간 전14:09 707
HOT <보이스> 후기 - 끄덕끄덕과 갸우뚱의 반복 2 happygroot happygroot 4시간 전14:08 533
HOT 최근에 다시보고 깜짝 놀란 best5 영화 8 인조이 4시간 전13:40 2188
HOT 씨네Q 다음 스페셜 티켓 예고 40 빙티 빙티 5시간 전13:34 3731
HOT [종착역] 모먼트 포스터 5종 1 Roopretelcham Roopretelcham 5시간 전12:41 810
51433
image
songforu songforu 52분 전17:45 645
51432
normal
Mike 1시간 전17:06 1438
51431
normal
RoM RoM 2시간 전15:42 337
51430
image
유닉아이 유닉아이 7시간 전10:40 235
51429
normal
슝바라기 8시간 전10:35 261
51428
image
셰리 셰리 9시간 전09:17 707
51427
normal
mirine mirine 17시간 전01:07 925
51426
normal
그냥뭐 그냥뭐 17시간 전00:38 319
51425
image
이란성쌍둥이자리 18시간 전00:28 968
51424
normal
영화초보12 18시간 전00:17 1850
51423
image
Nashira Nashira 19시간 전23:28 863
51422
image
뱐 19시간 전23:19 465
51421
normal
프레디크루거 프레디크루거 19시간 전22:44 1207
51420
image
내알콩 20시간 전22:32 859
51419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21시간 전21:18 628
51418
normal
jjh0711 jjh0711 22시간 전20:25 483
51417
image
츄야 츄야 22시간 전20:19 246
51416
image
오잉또잉뽀잉 22시간 전20:10 416
51415
image
회중시계 회중시계 22시간 전20:09 232
51414
image
24fps 24fps 22시간 전20:02 827
51413
image
입찢어진남자 입찢어진남자 1일 전18:01 859
51412
image
_루리 _루리 1일 전17:41 333
51411
normal
영화담다 1일 전16:43 1772
51410
image
펭하 펭하 1일 전15:58 877
51409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15:18 407
51408
image
안혐오스런마츠코 1일 전14:54 538
51407
image
얼렁뚱땅 얼렁뚱땅 1일 전14:47 336
51406
normal
이신헌 이신헌 1일 전13:46 1563
51405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13:20 493
51404
normal
stanly stanly 1일 전13:04 958
51403
image
셰리 셰리 1일 전09:21 472
51402
image
입찢어진남자 입찢어진남자 1일 전09:07 399
51401
image
내알콩 1일 전03:38 400
51400
image
뱐 1일 전01:27 3356
51399
normal
파울베어 파울베어 1일 전00:22 8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