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
  • 쓰기
  • 검색

The Human Vapor (1960) 공포 가스 인간. 제목과 다르게 걸작.

BillEvans
326 3 2

3707f43354a374b2.jpg

 

여러 면에서 내 예상을 뛰어넘는 걸작이다. 

처음에는 밀실사건을 다룬 추리물로 시작한다. 은행 금고가 철망 안 밀실에 들어있는데, 아무도 안으로 들어갈 수 없다.

그런데 그 안에 있는 경비가 살해당하고 금고 안 돈이 사라졌다. 도대체 어떻게? 

 

그리고 차차 밝혀지는 것이, 범인은 보통 사람이 아니었다. 그는 가스 인간이었던 것이다. 

 

다운로드 (1).jpg

images (6).jpg

ti101556.jpg

 

가스 인간에 대한 묘사가 아주 아름답고 훌륭하다. 일본 고전 황금기 영화답게 중후하고 아름다운 스타일을 자랑한다. 

1960년대 영화라고 허접한 특수효과를 기대했는데, 내 예상을 간단히 뛰어넘는다. 

특히 가스 인간이 가스로 흩어져서 창문을 빠져나가 빌딩을 타고 하늘로 올라가는 장면은 아주 아름다운데, 스파이더맨 3 엔딩장면에서 샌드맨이 모래로 흩어져서 하늘로 날아가버리는 장면은 이 장면을 참조했음이 틀림 없다는 생각이 들 정도다. 

영화 마지막에 가스 인간이 불에 타 죽는 장면도 아주 공을 들인 명장면이다.

 

그럼 가스 인간과 경찰들의 숨바꼭질이 이 영화의 주제인가? 그렇지 않다. 

가스 인간이 은행을 턴 이유는, 자기 애인인 후지치요가 리사이틀을 열도록 돈을 마련하려는 것이었다.

일본 전통 노를 공연하는 후지치요는 오랜 꿈인 공연을 성사시킬 수 있게 되었다. 하지만 돈이 없다. 

이를 보다 못한 애인 미즈노는 가스 인간임을 이용해 은행을 털 계획을 세운 것이다. 

 

사실 이 영화는 일본 전통 연극인 핍박 받는 연인과, 사랑의 절정인 연인들의 동반자살이라는 내용을 갖고 있다. 

그래서 영화가 날림으로 가볍지 않다. 일본 연극과 영화의 전통에 깊이 기대고 있기 때문이다. 

 

가난한 도서관 사서인 미즈노는, 어느 교수에게 속아 돈을 받고 실험체가 된다. 교수는 실험의 위험에 대해서는 말하지 않은 채, 미즈노에게 무리한 실험을 하고, 미즈노는 간신히 죽음을 면한 채 가스 인간이 되어 버린다. 교수는 이미 많은 사람들을 실험에서 죽인 뒤였다. 미즈노는 다행히 죽지는 않았지만, 가스 인간이 되어버린 것이었다. 분노한 미즈노는 교수를 죽인다. 많은 사람들을 기만하여 죽음으로 내몬 교수에게 응징을 가한 것이니, 딱히 잘못이라고 하기도 어렵다.

 

images (7).jpg

 

미즈노가 왜 그렇게 애인 후지치요를 위해 범죄와 죽음까지 무릅쎴는지는 후지치요의 사진을 보면 알 수 있다. 엄청난 미인이다. 

 

EIBKdJIU0AANavD.jpg

hrnwhtae9f90zq4mwcf8.jpg

EiRPb7tVkAAhMNj.jpg

 

가스 인간인 미즈노는 이리저리 경찰을 따돌리고 도망다닐 수 있었으나, 그는 그럴 마음이 없다. 

후지치요의 공연에 와서 그녀가 하는 춤을 감상하는 것이 그의 목표다. 경찰이 거기에서 그를 지키고 있고, 경찰이 가스 인간인 그를 불태워버리려 함정을 만들어놓고 있다해도 말이다. 

후지치요도 마찬가지다. 가스 인간의 애인이라는 소식이 퍼져서 아무도 그 공연에 오지 않는다. 사람들이 공연을 연기하자고 해도, 후지치요는 미즈노를 위해 관객이 없는 공연을 강행하기로 고집한다. 

이렇게 되니, 미즈노와 후지치요가 핍박받는 연인으로 보이고, 경찰이 둘의 사랑을 가로막는 방해자로 보일 지경이다. 

 

후지치요는 미즈노 한 사람을 관중으로 두고 춤을 추고, 그것이 끝나자 후지치요 자기 손으로 극장에 불을 질러 미즈노와 함께 타죽는 것을 택한다. 

연인들의 동반자살이다. 

가스 인간이라는 약간 유치한 제목과는 다르게 아주 강렬하면서도 충격적으로 영화가 끝난다. 

영화가 아주 잘 구성되어있고 단단하다. 

영화는 SF 문법이 아니라, 연인들의 동반자살이라는 일본 전통 영화 혹은 연극 문법을 따른다.

이 영화는 특수효과를 남발하지는 않으나, 아주 공들여서 터져줘야할 때 강렬하게 터져주는 방식을 택하고 있다.  

 

이 영화도 일본 황금기 고전영화라는 타이틀을 당당히 주장할 수 있는 영화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3

  • kalhun
    kalhun
  • golgo
    golgo

  • sf돌이

댓글 2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신쥬'물이었군요. 제목은 들어봤는데.. 로맨스였다니.

그리고 6~70년대 일본 영화들에 고전적 미인들이 즐비했네요.

댓글
22:23
21.07.22.
BillEvans 작성자
golgo
의외의 보물을 발견한 느낌이었습니다.
댓글
08:33
21.07.23.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마블,DC 관련 글을 쓰실때 꼭 포함해주세요! 44 다크맨 다크맨 1일 전23:54 7408
HOT <그린 나이트> 로튼, 팝콘 지수 근황 7 안혐오스런마츠코 59분 전12:59 960
HOT 확실히 성인 되고 나니 티켓값 인상이 확 와닿네요 8 롱테이크 롱테이크 1시간 전12:28 1072
HOT 8월 관람 예정 영화들 6 영원 영원 43분 전13:15 466
HOT 7월 관람 영화 정산 (7월에 뽑은 포토카드 / 플레이) 4 qga8060 qga8060 1시간 전12:21 397
HOT [용산 cgv] 포토존 이벤트를 다 해보았습니다 ㅋㅋㅋ (제 사진 주의) 23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1시간 전12:19 1379
HOT 12시 용산CGV 경품현황 4 류시 류시 1시간 전12:01 853
HOT 이쯤에서 정리해보는 한국 공포 영화 베스트 10 12 므찐수 1시간 전12:02 997
HOT <정글 크루즈> & <방법: 재차의> 짤막한 후기 10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2시간 전11:35 922
HOT 여러분들의 올해 최고 아이맥스 포스터는 무엇인가요? 45 쫄쫄이 2시간 전11:13 1730
HOT 안젤리나 졸리, 베니스에서 휴양 6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시간 전10:29 1770
HOT 최연소 미인대회 출신 여배우... 16 온새미로 온새미로 2시간 전11:10 2833
HOT 모가디슈-리뷰 8 소설가 소설가 11시간 전02:26 1339
HOT DC '더 수어 사이드 스쿼드' 로튼 신선마크 획득 2 goforto23 3시간 전10:24 1597
HOT 현재 CGV평촌 상황 19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3시간 전10:09 2588
HOT [DC] 수어사이드 스쿼드 1편에 관해 익무님들 조언 듣고싶습니다 13 쫄보 쫄보 4시간 전09:55 980
HOT 개인적인 오컬트 무비 BEST 20 7 sirscott sirscott 4시간 전09:51 1059
HOT [분노의 질주] 시리즈의 일본 제목에 대한 비하인드 6 호다루카 호다루카 4시간 전09:21 840
HOT '프리 가이' 시사회 당첨자 발표됐습니다. 6 익무노예 익무노예 4시간 전09:21 1263
HOT 피닉스 포스터 4종 (& 짧은 느낌) 14 피프 피프 4시간 전09:11 1327
HOT [DC,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포토 이미지 4 JAY19 JAY19 5시간 전08:37 1201
HOT 시네마포에서 즐거운 시간 가졌습니다! 2 재밌는녹차 6시간 전07:58 1234
HOT [박하사탕] [오아시스] 외 국내외 영화 9편 넷플릭스 공개 예정 5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6시간 전07:32 1503
HOT '컨저링' 프랜차이즈 글로벌 흥행 20억$ 돌파 1 goforto23 5시간 전07:59 693
HOT 이도공간 8 24fps 24fps 6시간 전07:15 1046
HOT 에이미 애덤스 마법에 걸린 사랑 촬영 사진 6 kimyoung 7시간 전06:58 1754
50199
image
R.. R.. 2시간 전11:53 289
50198
image
24fps 24fps 6시간 전07:15 1046
50197
normal
stanly stanly 13시간 전00:30 453
50196
normal
이오호라 이오호라 13시간 전00:25 677
50195
normal
이오호라 이오호라 13시간 전00:19 1333
50194
image
Elise Elise 14시간 전23:44 375
50193
normal
쿨스 쿨스 14시간 전23:37 806
50192
normal
웃으면복이온다 웃으면복이온다 14시간 전23:08 299
50191
image
백멍황멍 백멍황멍 14시간 전23:03 1271
50190
image
비밀이지만 비밀이지만 15시간 전22:47 380
50189
normal
도미니카 15시간 전22:23 503
50188
image
mistywoods mistywoods 16시간 전21:45 468
50187
image
BillEvans 22시간 전15:01 602
50186
image
츄야 츄야 1일 전13:37 890
50185
normal
RoM RoM 1일 전13:08 705
50184
normal
하히후헤호 1일 전13:05 448
50183
normal
라니라니 라니라니 1일 전12:58 282
50182
image
이란성쌍둥이자리 1일 전12:32 668
50181
image
입찢어진남자 입찢어진남자 1일 전12:21 1207
50180
normal
혜송이 1일 전09:49 875
50179
image
songforu songforu 1일 전09:31 1285
50178
normal
poporo poporo 1일 전09:14 455
50177
normal
라인하르트012 라인하르트012 1일 전09:07 368
50176
normal
커피맛나 1일 전08:29 302
50175
image
24fps 24fps 1일 전06:14 1154
50174
normal
겨울톡톡 겨울톡톡 1일 전04:13 620
50173
image
타누키 타누키 1일 전02:01 974
50172
image
이리가수미 이리가수미 1일 전01:10 1995
50171
normal
Yolo Yolo 1일 전01:08 687
50170
normal
카신 1일 전23:45 467
50169
normal
박군93 박군93 1일 전23:41 707
50168
normal
박군93 박군93 1일 전23:37 362
50167
normal
Elise Elise 1일 전22:16 280
50166
normal
에몽돌899 1일 전21:57 557
50165
normal
이예름 1일 전21:49 9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