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
  • 쓰기
  • 검색

The burning buddah man (2013)

BillEvans
488 0 2

po01.jpg

 

이 애니메이션은 굉장히 유니크하다. 무엇보다도 유니크하게 느껴진 것은, 감독이 이 애니메이션에서 모든 매력적인 요소들을 제거해버렸다는 것이다. 

이 애니메이션의 등장인물들은 아름답지도 유머러스하지도 매력적이지도 않다. 동작은 우아하지도 사실적이지도 않다. 하지만 그 결과는 아주 강렬한 미적 경험이다.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621.240.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659.310.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629.751.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24.159.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31.982.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43.191.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46.607.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54.607.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57.223.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955.558.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957.015.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959.359.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01.855.jpg

 

애니메이션이 시작되기 전에 프롤로그가 나온다. 어느 소녀가 문 안으로 들어서자 누군가 소녀에게 말을 건다. 

외계인에게 침략당해 점령된 지구. 외계인들은 지구인을 믿지 않는다. 소녀는 외계인이 시키는대로 테이블에 가 앉는다. 그리고 종이인형들을 오리기 시작한다. 

그 종이인형들을 겹치자 애니메이션 화면이 나타난다.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01.855.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959.359.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955.558.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57.223.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54.607.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51.326.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1743.191.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03.727.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08.518.jpg

 

 

그냥 애니메이션을 시작하는 것이 아니라, 외계인에게 침략당한 지구에서 한 소녀가 외계인에게 끌려가 테이블에 앉아 종이인형극 (애니메이션?)을 시작하도록 강요받는 프롤로그를 집어넣은 이유는 무엇일까? 그러니까 이 애니메이션은 액자식 구성이 된다. 

 

불타오르는 붓다맨이라니 참 특이한 이름이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애니메이션을 끝까지 보면 실제 이런 내용이다. 

 

이 애니메이션은 셀화들을 겹쳐 그리는 전통적인 애니메이션도 아니고 CG도 아니다.

손으로 수채화를 그린 다음,  그 형상을 가위로 오려서 겹치고 겹쳐 입체적인 화면을 만들어낸 뒤, 손으로 등장인물 인형을 움직이는 것이다. 그 효과가 아주 강렬하고 구체적이다. CG를 보면 아무래도 손으로 그린 셀화에 비해 좀 덜 자연스럽게 느껴진다. 

그런데 이 애니메이션을 보면 셀화를 그려 겹친 전통적인 에니메이션이 좀 덜 구체적이고 갑갑하게 느껴진다.

손으로 오린 다음 우리 눈앞에서 손으로 움직이는 것을 보니, 손에 닿듯 구체적이고 가깝게 느껴지는 직접적인 효과가 있다.

그만큼 우리 감각에 더 직접적이고 감각적으로 호소한다. 무궁무진한 금광을 하나 발견한 느낌이다.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49.463.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46.310.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44.864.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43.695.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33.175.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16.175.jpg

 

등장인물들의 모습은 아름답지도 매력적이지도 사실적이지도 않다. 아주 강렬하고 왜곡되어 있다. 

이 애니메이션을 보다 보면 너무 강렬 일변도로 나가서 마치 한시간 삼십분 동안 누가 계속 내 귀에다 소리를 지르는 느낌이다. 

 

여고생 베니코는 부모가 절을 지키는 사람들이다. 어느날 집에 돌아온 베니코는 부모가 상반신은 잘려나간 채 하반신만 남아있는 것을 본다. 

베니코는 복수를 결심하지만 도대체 누가 범인인 지 모른다. 아버지의 친구인 승려 엔주는 베니코를 자기 집에 머물게 하며, 세다타라는 불상 강도단의 소행일 것이라

이야기해준다. 그들은 불상만 훔쳐 모은다. 그들은 순간이동기를 갖고 있어서 불상을 순간이동시킨다는 것이다. 베니코의 부모도 그 순간이동기에 당해서 상반신만 날아가버린 것이라 한다.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231.679.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217.712.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205.959.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150.015.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142.127.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130.583.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123.206.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117.215.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109.247.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059.679.jpg

 

 

베니코는 세다타가 악당이 아니라 실은 엔주가 악당임을 알게된다. 엔주는 불상과 결합하여 형태가 변형되고 힘을 얻는 붓다맨이 되는 것이었다. 

그는 점점 더 큰 힘을 얻기 원해서 더 많은 불상과 결합하기 시작한다. 그는 점점 더 거대해지고 기이한 형상이 되며 파멸적인 힘을 얻어간다. 동시에 인간성을 잃는다. 

이제 인류에게 유일한 희망은 베니코뿐이다. 베니코는 불타는 붓다맨이 되어서 엔주와 대결을 벌인다.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317.023.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315.695.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302.151.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252.559.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251.775.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241.703.jpg

 

애니메이션이 끝나자 소녀는 일어서지 않고 한동안 베니코의 그림을 바라본다. 소녀는 불상으로 변해버리고 소녀에게 애니메이션을 강요하던 외계인은 경악한다. 

 

이 애니메이션은 정말 강렬한 경험을 준다. 단지 게키메이션이라는, 종이 오린 애니메이션 형태를 제시한 것에 그치지 않고, 그 형태에 걸맞는 구성, 주제를 전달하는 방법, 스타일, 양식 등을 다 개발해 성공시켰다. 극히 저예산 하에 만들어진 한계가 눈에 띄지만, 이토록 창의적인 애니메이션이라면 저예산 한계는 문제도 안된다.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418.639.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425.359.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451.959.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455.623.jpg

The.Burning.Buddha.Man.2013.720p.bluray.x264-orbs.mkv_20210722_202458.255.jpg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2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형식도 그림도 상식을 초월하네요.^^

댓글
21:24
21.07.22.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웨이브 × HBO 시리즈 띵작 추천 이벤트 25 익무노예 익무노예 1일 전23:14 7053
HOT 카미야마 켄지 감독 신작 애니 [영원의 831] 티저 포스터 공개 1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20분 전20:30 185
HOT SF 소설 '삼체'에 담겨진 중국적 메시지 4 golgo golgo 21분 전20:29 258
HOT (Supervicon님 이벤트) 성수 부티크 스위트 인생처음 방문 후기!! 4 DBadvocate DBadvocate 24분 전20:26 246
HOT [CGV] 8월 시그니처K 라인업, 티켓 이미지 공개 16 라온제나 라온제나 1시간 전19:49 2164
HOT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존시나 피스메이커 엄청 좋아하나봐요 😆 24 밍구리 밍구리 1시간 전19:30 1728
HOT [분노의 질주] 일본 극장 팝콘 세트 콤보 공개 5 Yolo Yolo 1시간 전19:05 977
HOT 휴 잭맨 주연 [레미니센스] 국내 관람등급 심의 완료 5 jimmani jimmani 1시간 전19:05 1551
HOT 정글크루즈 포디 ㅜ.ㅜ 한시간 반넘게걸려서 보러갔는데 13 컵커피 2시간 전18:36 1969
HOT 2021년 8월 첫째 주(4, 5일) 개봉작 8편 정리 9 박엔스터 박엔스터 2시간 전18:37 927
HOT 프리가이 보시는분들 주의사항! 15 다크맨 다크맨 2시간 전18:44 2485
HOT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굿즈 이벤트 정리 + 2주차 굿즈 이벤트 ... 21 라온제나 라온제나 2시간 전18:22 3212
HOT 아이언맨의 정체.gif 18 과장 과장 3시간 전17:31 2889
HOT 키링을 만들었습니다 5 참다랑어 참다랑어 2시간 전17:56 1274
HOT cgv 용산 경품현황 1 별빛하늘 별빛하늘 3시간 전17:46 1034
HOT [배우 리뷰] 한예리 - 가장 부지런한 나비 3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3시간 전17:18 903
HOT '루카' 삭제씬 공개 9 goforto23 3시간 전17:11 3053
HOT <모가디슈> 100만 돌파 출연배우들 축하메세지 25 내꼬답 내꼬답 4시간 전16:48 3000
HOT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메가박스 오티 실물샷(feat.강센이) 25 내꼬답 내꼬답 4시간 전16:38 3772
HOT hbo 띵작 추천 - 석세션 9 소더버그 소더버그 4시간 전16:34 1082
50250
normal
도팔 6시간 전14:41 481
50249
image
BillEvans 6시간 전14:40 1289
50248
image
songforu songforu 6시간 전14:34 1074
50247
image
타누키 타누키 18시간 전02:30 502
50246
normal
쿨스 쿨스 19시간 전00:53 923
50245
normal
쿨스 쿨스 20시간 전00:48 1273
50244
normal
테리어 테리어 21시간 전23:17 1279
50243
image
주무 주무 22시간 전21:53 939
50242
normal
보고파아아아아 23시간 전21:31 1068
50241
normal
라무네스 라무네스 1일 전17:38 1183
50240
normal
필책 1일 전14:30 541
50239
image
friend93 friend93 1일 전11:49 642
50238
image
까르르마녀 까르르마녀 1일 전10:48 447
50237
normal
NightWish NightWish 1일 전01:20 1128
50236
normal
바람소리 1일 전01:14 436
50235
normal
NightWish NightWish 1일 전00:42 1380
50234
image
피프 피프 1일 전23:46 1665
50233
image
피프 피프 1일 전23:08 616
50232
normal
yhsinn 1일 전23:00 591
50231
image
창이 창이 1일 전22:39 477
50230
image
영화광. 영화광. 1일 전22:37 480
50229
normal
레미제라드 1일 전21:48 1874
50228
image
창이 창이 1일 전21:44 3395
50227
image
R.. R.. 1일 전20:59 570
50226
image
창이 창이 1일 전20:51 2417
50225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2일 전18:43 1766
50224
image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2일 전18:35 1374
50223
image
영화초보12 2일 전18:03 435
50222
image
비밀이지만 비밀이지만 2일 전16:12 1256
50221
image
내꼬답 내꼬답 2일 전15:47 1470
50220
image
R.. R.. 2일 전14:35 721
50219
image
Mike 2일 전13:58 895
50218
normal
BillEvans 2일 전11:25 575
50217
image
R.. R.. 2일 전11:18 569
50216
normal
파울베어 파울베어 2일 전11:05 1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