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53
  • 쓰기
  • 검색

'랑종' GV 질문 남겨주세요. 미리 보신 분들도 참여를(스포주의)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4758 33 53

<랑옹> 익무 단독관 GV 시사회 참석하신 분들께서는 

 

GV에서 답변 듣고 싶은 궁금한 질문들을 아래 댓글란에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앞서 VIP 시사 등으로 영화를 보신 분들도 질문거리가 있다면 남겨주세요.

(추후 참석한 분들의 후기, 촬영 영상 등으로 답변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울러 영화를 보신 분들은 <랑종> 리뷰 이벤트에 꼭 참여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https://extmovie.com/sisaing/66650182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85 Lv. 3045850/3100000P


익스트림무비 스탭 일동

영화 관련 보도자료는 cbtblue@naver.com 으로 보내주세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33

  • Nashira
    Nashira
  • 마크월버그
    마크월버그
  • 투명아크릴
    투명아크릴
  • 복자
    복자
  • 비밀이지만
    비밀이지만

  • caprif
  •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 펭하
    펭하
  • 박감독
    박감독
  • 조상무
    조상무
  • KYND
    KYND
  • 피프
    피프
  • 판다소라
    판다소라
  • 셋져
    셋져
  • 복학배추
    복학배추
  • songforu
    songforu
  • 세티
    세티
  • 사다코언니
    사다코언니
  • 탐탐이
    탐탐이
  • Anydevil
    Anydevil
  • None
    None
  • 쿨스
    쿨스
  • 정체불명
    정체불명
  • alohaa
    alohaa
  • 키팅
    키팅
  • eastwater
    eastwater
  • 엠마스톤
    엠마스톤

  • 밖에비온다
  • jimmani
    jimmani
  • 유닉아이
    유닉아이
  • 룰루리요
    룰루리요

  • 노컨트리포올드멘
  • 쉬는날영화보기
    쉬는날영화보기

댓글 53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1. 영화 후반부에 의식 치르러 가는 자동차 뒤에 "이 차는 빨간색이다"였었나.. 그 문구의 의미가 좀 궁금하네요. 대충 부정이나 잡귀 물리치는 의미 같기도 한데..

 

2. 그리고 영화 후반부에 밍의 외숙모가 현혹돼서 봉인돼 있던 밍의 방문을 열어버리는데.. 만약 외숙모가 제정신 차리고 문을 안 열었다면 의식이 성공했을까 답변을 듣고 싶습니다.

댓글
21:25
21.07.08.
profile image 2등

1.이모 '님' 이 후반부에 바얀신에 대한 믿음이 흔들리고 혼란스러워하다가 다음날 죽어서 발견됐잖아요. 알고보면 바얀신 자체가 악귀인건지? 믿음을 잃어버려서 저주들린 악귀들에게 죽임을 당한건지요?

2. 밍이 없어지고나서 숲에서 무당'님'이 '밍'의 물건으로 의식을 치루면서 계란으로 물건을 돌돌 돌리면서 깨보는 의식을 치루는데요. 굳이 '계란'으로 한 이유가 있는건가요? 계란이 태국에서는 신성하다라는 뜻이나 악귀를 물리치는 그런 신성한 의미가 담겨있는지요?

3. 집안의 업보가 내려와서 '밍'이 저주를 받아 악귀들에게 씌이잖아요. 특히 개고기를 파는것도 죄가 된다면서 왜 악귀에씌인 '밍'은 다시 살아있는 개를 잡아먹는건가요? 그리고 왜 그냥 산채로 안먹고 삶아서 먹나요? (악귀도 날것은 싫어하는????)

4. 밍이 악귀에 씌이면서 애기신발을 좋아하고 키즈카페에서 미끄럼틀을 타는등 애기에 대한 집착을 보이다가 마지막에 (사촌동생)애기를 기껏 납치해놓고 다시 숲에 놔둔(살려준) 이유는 뭔가요?

댓글
21:32
21.07.08.
3등
1. 님은 왜 어떤 요인 때문에 라이 따이 하게 됐나요??
2. 엔딩의 저주 인형은 누가 그랬나요??
(공장 희생자가 했을 경우 화재 중 만들었다는 얘긴데,,,, 상황이 부자연스럽게 느껴지고, 퇴마 의식 준비 중 퇴마사가 발견하고 대비할 수 있지 않았을까요->퇴마사가 범인이다!! 라는 가설)
3. 퇴마 의식에서 빙의된 원혼들은 노이의 업에 따른 개+공장 희생자들이 맞나요?? 밍에게 최초 빙의된 원혼은 어떤 존재인가요??
댓글
21:33
21.07.08.
profile image

1.이차는 빨간색이다 이장면의 뜻이 궁금하네요

2.밍이 애기를 납치한 이유가 뭔가요??

 

3.노이 와 님에게는 각자 믿는종교를 부여하셧는데 굳이 노이에겐 기독교를 넣으신게 궁금합니디

댓글
21:36
21.07.08.
profile image
페이크 다큐 형식으로 제작되었는데 피산다나쿤 감독님과 나홍진 프로듀서님 중 누구 의견이 주로 반영된 결정이었고, 그 이유에 대해서도 듣고 싶습니다.
댓글
21:37
21.07.08.
profile image

1. 바얀 신 상을 훼손한 건 누구 짓인가요?
2. 동물과 아이에게 폭행을 저지르는 장면은 전부 CG인가요?

댓글
21:37
21.07.08.
profile image

초반에 님이 운전 하면서 장례식장에 가면서 검은 개(?)의 시체를 지나치는데 무슨 의미가 있는건가요? 검은 개가 맞는거죠?

댓글
21:38
21.07.08.
profile image

저도,
빨간색 차다 가 무슨 의미라는걸 퇴마사가 설명하는 부분이 없는게 궁금하구요.

엔딩에서 인형에다 이름을 써놓고 저주를 건 거 같은데, 저주를 건 주체가 누구일까요.

댓글
21:38
21.07.08.
profile image
노이에게 들어온 바얀 신이 진짜 바얀 신인 건지, 그럼에도 향초를 거꾸로 뒤집어 꽂은 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1:38
21.07.08.
profile image
촬영팀이 모두 죽임 당하는데 최후에 카메라를 모아서 이 영상을 만든 촬영팀은 누구인가요?
댓글
21:39
21.07.08.
profile image
마지막에 노이는 진짜 바얀신에 빙의된 건가요? 향을 거꾸로 꽂는 걸 보면 악귀가 흉내내는 것 같았는데 뒤에 밍을 보고는 엄마의 모습을 보이고 있어서 어떤 상태였던 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1:39
21.07.08.
제작하실 때 제일 신경쓴 부분들이 궁금하네요, 촬영 기법도 만만치가 않으셨을 텐데,,
댓글
21:39
21.07.08.
profile image
랑종은 곡성 세계관의 연장선상에 있는것으로도 보이는데요
영화배경을 동남아시아 태국으로 하신 이유가 궁금합니다
특별한 이유가 있을까요?
댓글
21:39
21.07.08.
profile image
1. 반야 신 석상 머리가 떨어져나간 것은 반야 신의 패배? 죽음? 을 뜻하는 건가요?

2. 마지막에 노이가 반야 신의 돌봄을 느낄 수 있다는 건 진짜 반야 신인가요? 아니면 퇴마사를 비롯한 다른 사제들과 같이 다른 신에게 빙의된건가요?

3. 님이 라이 따이 된 후에 반야 신은 노이에게로 간건가요?
댓글
21:39
21.07.08.
profile image
밍이 마닛? 한테 비방하는 것(넌 젊은여자를~ 하고)이나 애기를 납치해 공격하듯 가장 먼저 적의를 드러낸 이유가 궁금합니다. 과거에 무슨 가족간 불마스러운 일이 있던걸까요?

후반 골짜기 안에서 바얀신 목이 잘려나간게 무슨 의미인지?
댓글
21:40
21.07.08.
profile image

영화 결말 부분 해석이 궁금합니다. ‘님’이 마지막 인터뷰에서 자신은 바얀 신을 제대로 느껴보지 못했다(?) 식으로 절망하며 말했던게..원래는 언니가 짊어져야 했던 무당의 생을 자신이 대신 하는건 결국 아무 소용이 없었다는 뜻으로 보아야 하는 건가요..?

마지막 인터뷰에선 밍이 무속인이 아니라 스스로 악귀를 몰아내는 퇴마 의식을 성공시키는 데에 자신없어 하는 보통 사람의 모습으로 보였거든요.

댓글
21:40
21.07.08.
profile image
마지막 엄마 노이는 바얀신이 빙의된건가요?
그렇다면 갑자기 왜 주변 사람들을 해한건가요?
댓글
21:40
21.07.08.
profile image
퇴마의식이 실패한 후 산티의 제자들이 기괴한 모습으로 변하는데 곡성의 외지인의 모습이 연상되더군요 혹시 둘 사이에 연관성이 있나요?
댓글
21:41
21.07.08.
profile image
개고기를 파는 것을 업으로 했던 저주가 밍과 무속인들 삼촌까지 개로 만든걸까요...?
댓글
21:41
21.07.08.
profile image
후반부 이 차는 빨간색이다 라는거에 대해 인터뷰후 퇴마사가 의미심장한 미소를 짓는데 그 이유와 감독님들의 전작들과 달리 페이크다큐 형식으로 촬영한 이유가 궁금합니다.
댓글
21:42
21.07.08.
profile image
1. 빨간차입니다의 의미는요?
2. 후반부 귀신들린 사람들이 다소 좀비처럼 보이는데 이런 부분의 디렉팅은 의식하진 않으셨는지요.
3. 원안과 각본은 얼마나 다르며 나감독님의 스토리는 얼마나 남아있고 어느정도의 협의를 거치셔서 만들어졌나요
댓글
21:42
21.07.08.
profile image
밍역 배우 캐스팅관련 이야기 듣고 싶습니다.
댓글
21:44
21.07.08.
profile image

밍 꿈에서 이미 바얀 신의 목이 잘리는 이야기를 하며 퇴마의식이 잘 되지 않을거라고 암시한거 같은데 밍의 몸 속에 있는 귀신은 결국 어떤 신인지, 님이 모신 바얀 신보다 더 높은 신인지... 여러 혼이 한데 모인 악신들이라고 하는데 퇴마의식 사제들이 홀려 밍을 두려워하는 모습을 보면 분명 일반 악신은 아닌거 같은데 궁금합니다.

그리고 왜 엄마는 퇴마의식을 진행되어야 한다고 하면서 향을 거꾸로 꽂았는지도 궁금합니다

 

추가로 밍네 엄마가 하던 개고기를 팔던 가게 이름이 천국의 집??이었나 그랬던거 같은데 일부러 역설적으로 그렇게 표현하신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1:44
21.07.08.
profile image

1. 저주에 걸린 밍이 유독 어린 아이에 대한 집착을 보인 이유는 무엇인가요?
2. 마지막에 님이 혼란스러워 하는 이유가 바얀신은 존재했지만 바얀신의 석상의 머리가 잘렸을때 바얀신이 소멸되어 절망에 빠진것으로 생각되는데 이 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궁금합니다.

3. 그래서 노이도 바얀신에 접신한것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밍에게 영향을 주었던 악령의 일부에 씌였다가 다시 제정신으로 돌아온게 아닐까라 생각이 드는데 이 점에 대한 의견도 궁금합니다.

댓글
21:44
21.07.08.
profile image
마지막 장면은 무당의 신내림에 대해 불확실성을 의미하는건가요 ?? 엔딩장면의 의미를 알고싶습니다.
댓글
21:45
21.07.08.
profile image

두 감독님께 공통으로 드리고 싶은 질문입니다
호러영화를 만드실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이 무엇인지 궁금합니다.

댓글
21:45
21.07.08.
profile image
이 영화가 곡성의 일광의 이야기에서 시작되었다고 알고있습니다
밍이 일광의 프리퀄같다라는 생각이 큰데요
아마 각색이 되는 과정에서 성별이 바뀐것처럼 느껴집니다결국의 악의 랑종 즉 악의 대리인이되는 과정처럼도 보입니다

이 영화를 보고있자면 곡성의 종구도 그렇고 님도 그렇고 상당히 염세적인 운명론을 따라간다 생각이 듭니다
결국 어쩌면 인간은 죄를 지었고 우리가 살고있는 세계가 우리의 죄로인해 은유적으로 비극적인 끝을 향해 간다고 생각하는데요
반종 감독님과 나홍진감독님은 이 영화에 운명이 있다고 믿으시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21:47
21.07.08.
profile image
밍과 취재팀이 이야기 하다가 누군가 보고있다고 이야기 하는데 무슨 의미인가요?
영화의 결말 이후가 궁금합니다. 밍의 몸을 악령이 차지했는데 그 세계엔 어떤 일이 벌어지게 됐을지 궁금합니다.
댓글
21:47
21.07.08.
profile image
복학배추
외국 프렌차이즈인 컨저링 유니버스나 여러 공포영화를 봐도 대부분 점프스케어를 많이 활용하곤 하는데 가장 힘을 줄 후반부에 오히려 안쓰신 이유가 궁금합니다
댓글
22:07
21.07.08.
profile image
카메라가 촬영도구이기도 하면서 가해의 도구로도 일부 사용하셨는데, 다큐라는 설정을 하실 때 의도 하신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1:47
21.07.08.
profile image
제가 태국 샤머니즘을 잘 몰라서 그런지 강한 악령에게 빙의당한 밍을 통해서 싼티를 비롯한 다른 퇴마사들이 빙의된 모습이 형태는 다를지 언정 서양의 뱀파이어나 좀비와 비슷하게 느껴지기도 했습니다.
영화를 제작하면서 이런 유사성을 염두에 뒀는지 혹은 다른 문화권에서도 받아들일 수 있게 연출한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1:49
21.07.08.
profile image
영화 내에서 밍이 빙의됐다는 걸 암시하는 영상들을 보면 성적으로도 집착을 하는게 보이는데 이건 뭘 의미하는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1:50
21.07.08.
profile image
밍과 맥의 근친상간?은 그냥 속임수 역할 말고 원죄의 의미를 담고있는 걸까요?
댓글
21:51
21.07.08.
profile image

1. 한국의 샤머니즘과 태국의 샤머니즘의 큰 차이가 있는 지 궁금합니다.

2. 밍의 직업을 인력사무소 직원으로 설정한 이유가 궁금합니다. 

3. 랑종에서 가장 신경쓴 장면과 관객이 이 장면은 놓치면 안되는 장면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4. 등장인물의 이름 의미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5. 퇴마의식때 향을 거꾸로 꽂은 이유가 궁금합니다 

댓글
21:53
21.07.08.
profile image
영화보다는 다큐멘터리 한편을 본거 같습니다.
다큐멘터리 형식의 연출때문인지 영화에 더욱더 집중할수 있었습니다.
궁금증이 너무 많은대요
1. 님이 형부의 장례식장으로 가면서 도로위에 개(?)가 죽어있는것을 피해서 지나가는대요? 이장면에서는 어떤 의미인지 궁금합니다.
2. 밍이 알수없는존재의 신내림을 받가 님니 나타나 신내림을 못하게 하고 밍이 실종된뒤 가족들이 밍을 찾아나서다 강(?)건너편에서 갑자기 불꽃놀이가 시작되면서 가족들이 넋을 놓고 불꽃놀이를 하는 장면에서 어떤 의미가 있는건지 궁금합니다.
3. 퇴마의식을 하러가면서 퇴마사가 이야기한 차뒤에 “이차는 빨간색이다” 라는 말을 하고 퇴마사는 아무 설명없이 그냥 웃었는대요? 이 장면에서 무슨 의미인지 궁금합니다.
4. 님의 마지막 인터뷰에서 신의 존재를 의심하는대 곡성에도 나왔던것 처음 믿음을 의심하게 되면서 죽음을 맞이 한다는것으로 할수 있을까요?
댓글
21:53
21.07.08.
profile image

 

다른 나라의 샤머니즘 굿을 처음봐서 생소하기도하고,

무당의 굿이 한국과 많이 다른데..

일 예로 <곡성>의 굿은 한국 사람이면 다 아는 그런 일반적인 굿인데,
여기서 나오는 굿하는 장면은 실제 자국민들이 보면 원래 저렇지.. 라고 동의할만한 일상적인건가요?

아니면 감독님의 상상이 더 더해진건가요?

댓글
21:54
21.07.08.
profile image

실례되는 질문일수도 있지만

샤머니즘관련 다큐느낌으로
잘진행되면서 긴장감과 공포심을 받고

집중해서보았습니다.

그러다 후반부에 오면서 신들림이란 배경속에

단순 좀비물로 보여지더라고요.

이 작품을 샤머니즘기반 좀비물로 봐도 될까요?

댓글
21:57
21.07.08.
profile image

1. 최후반부의 밍의 엄마가 바얀신의 이름으로 밍의 퇴마를 시도하는데 밍이 엄마를 부르자 다시 제정신이 돌아온 듯한 모습을 보이는데요. 죽음을 맞는 마지막까지 어머니로서의 모습이 보여집니다. 모성애(?)의 힘으로 빙의가 풀린 것인가 라고 생각해도 되는걸까요?

 

2. 영화에서 작중에 나오는 다큐멘터리 스태프들은 전부 사망한 걸로 나오는데 그렇다면 이 기록들이 어떻게 공개가 된 건지 배경 스토리가 궁금합니다.

댓글
21:57
21.07.08.
profile image
중간에 밍이 카메라로 기자를 폭행하는 장면이 있는데 이는 다른 의도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기자들이나 방송을 제작하는 사람들에게 던지는 메세지인가요??
댓글
22:05
21.07.08.
profile image

나홍진 감독에게 질문 드립니다
곡성 이후에 바로 이어서 랑종 제작을 하기로 결심한 이유가 무엇인지요

댓글
22:06
21.07.08.
profile image

극 후반부에 퇴마사를 제외한

모든 사람들이 신들림에
있어서 개처럼 변하는데 태국과 '개'라는 동물에
특별한 의미가있는것인지 굳이 많은것들중
개처럼 신들린 이유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22:07
21.07.08.
profile image
빙의된 사람들 대부분의 모습이 개의 형상처럼 보이는데 이렇게 표현한 이유가 있을까요?
댓글
22:07
21.07.08.
profile image

님이 처음엔 밍에게 자살한 밍의 오빠가 빙의되었다고 하다가 그게 아니라고 깨닫게 된 건 무당의 촉인가요 아니면 지성으로 기도하면서 밍의 오빠의 혼이나 바얀신이 알려준건가요?

댓글
22:13
21.07.08.
profile image

잘못 본건지 모르겠지만 밍의 영문식 표기를 보니 MINK라고 나와있었습니다.
영어식으로 읽으면 밍크인데 밍크하면 동물의 가죽입니다. 동물을 죽여야 얻을 수 있는 결과물인데 극중 강아지 도축이 안좋은 의미를 가지듯 밍의 이름 자체에서 이런 죄악을 함축한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2:17
21.07.08.
profile image
이 영화에서 맥의 출연에 다른 의미가 있나요? 그저 악령에 대한 진실을 파악을 지연시키기 위한 역할만을 위해 등장한건지 궁금합니다
댓글
22:18
21.07.08.
원안부터 태국이 배경이었나요? 한국 배경있다면 태국을 배경으로 선택한 이유 무엇이라요?
나 감독님께서 직접 연출을 맡지 않고 제작만 하신 부분도 궁금합니다.
댓글
22:19
21.07.08.
profile image
의식 전에 노이가 님한테 바야신이 있다는 것을 느끼냐고 물어봤을때는 그렇다 라고 했지만 마지막에는 님이 불안하다? 정말 있는지 의문이 든다고 했는데 그것때문에 의식이 실패하고 본인도 그렇게 되지 않았나 생각되는데요, 만약 흔들리지 않고 굳건히 바야신이 있다는 것을 믿었다면 의식이 성공해서 밍이 되돌아왔을지 궁금합니다!!
댓글
22:19
21.07.08.
profile image

모든 장면하나하나 제작하는데

신경을 기울이셨겠지만
특히 이 작품에서 심혈을 기울인 장면이 있다면
어떤장면인지 나홍진PD님께 질문드립니다.

그리고 제작하시면서

무섭진 않으셨는지 궁금합니다.

댓글
22:21
21.07.08.
profile image
맥과 밍의 근친상간을 간접적으로 언급하는 대사가 잠깐 스쳐가는데 영화 내에서 갖는 의미는 무엇인지, 이것도 악령이 씌이면 성적으로 집착한다는 면에서 집안의 원죄와 관련 있는 디테일인지 궁금합니다.
댓글
22:26
21.07.08.
profile image
밍과 맥의 관계에 대해서 궁금합니다. 굳이 맥이라는 존재가없엇어도 됫을거같은데 근친이라는 설정을 넣으신이유가 궁금합니다
댓글
22:28
21.07.08.
profile image

퇴마사가 곧게 떨어졌는데
절모양으로 떨어진건 악령이 그렇게 한건가요 아니면 즉사가 아니였던건가요?

그 새벽에 아들을 풀 한가운데서 찾을 수 있었던 이유는 뭔지 궁금합니다.

-1차원적인 질문-

댓글
22:37
21.07.0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OTT와 극장의 경쟁 14 라임52 2시간 전00:25 1644
HOT 블루레이 수집 7 paulhan paulhan 2시간 전00:20 984
HOT 뜨자마자 연기활동 중단선언했던 신인배우 12 Leedong 2시간 전00:04 3015
HOT 9월 20일 박스오피스 14 paulhan paulhan 2시간 전00:00 2067
HOT '할로윈 킬스' 파이널 예고편 5 goforto23 2시간 전00:01 737
HOT 극장 관객들의 반응이 최악이었던 영화는? 40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2시간 전23:54 2298
HOT 보이스 관람 후 화장실에서 실관객의 후기를 들었습니다. 35 키라라 3시간 전23:01 3176
HOT [오징어게임] 한국 드라마 최초 넷플릭스 월드랭킹 2위 (TV쇼 부문) 24 종착역 3시간 전23:23 2548
HOT 기억에 남는 자전적 영화 14 셋져 셋져 3시간 전23:17 961
HOT 개인적인 역대 최고 일본 만화가 10 14 풍류도인 3시간 전23:02 1366
HOT '베놈 2' 공식 캐릭터 포스터 4종 공개 6 goforto23 3시간 전23:01 1940
HOT 아니… 2년만에 KBS 오리지널 자체 더빙인데… 성우진도 명품으로 좋은데… 24 마그누센 마그누센 3시간 전22:43 3328
HOT 명씨네 채플린 AGAIN 4작품 후기(스포있음) 6 지그재구리 지그재구리 3시간 전22:36 485
HOT <열망>, <바바라> 후기 (스포 X) 16 영원 영원 3시간 전22:32 690
HOT [CGV]추석 연휴 스마일페이로 2D영화 5천원에 관람하기! 26 문학동네 3시간 전22:30 3009
HOT 대기업 출신 연예인.jpg 16 모코코 모코코 4시간 전22:24 3519
HOT '베놈2' 렌티큘러 굿즈 실물 15 ipanema ipanema 4시간 전21:51 3061
HOT 작품의 재미나 자신의 취향을 떠나서 정말 자주 보신 영화있나요?? 50 인생띵작 4시간 전21:37 1521
HOT 여러분은 '우와! 이건 띵작이다!!' 하시는 기준이 있으신가요? 24 브래드디카프리오 4시간 전21:30 1547
HOT 올해 남은 개봉작 라인업 18 loneranger loneranger 5시간 전20:59 2757
HOT 조지 맥케이 '울프' 새 스틸 1 goforto23 5시간 전20:54 1291
HOT [성적표의 김민영] 엣나인 배급, 2022년 개봉 2 ipanema ipanema 5시간 전20:32 1383
HOT 현재 CGV 관객수 7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5시간 전20:31 1950
HOT 이제 4곳만 채우면 IMAX travel 완성이네요 30 DBadvocate DBadvocate 6시간 전20:23 2096
HOT 블룸하우스 작품들중 좋아하는 작품들 어떻게 되시나요? 33 Leedong 6시간 전20:13 1028
998907
normal
설탕눈 설탕눈 2분 전02:24 46
998906
normal
복학배추 복학배추 7분 전02:19 41
998905
normal
질주의분노 18분 전02:08 203
998904
image
질주의분노 19분 전02:07 161
998903
normal
아르떼하비 아르떼하비 21분 전02:05 64
998902
normal
섭은낭00 22분 전02:04 117
998901
image
내꼬답 내꼬답 34분 전01:52 183
998900
normal
테사영 테사영 36분 전01:50 282
998899
image
sonso1112 sonso1112 39분 전01:47 341
998898
normal
nomad nomad 43분 전01:43 338
998897
normal
펭귄의오후 펭귄의오후 43분 전01:43 176
998896
normal
테사영 테사영 52분 전01:34 483
998895
normal
꿈처럼스필버그 53분 전01:33 219
998894
image
inflames inflames 1시간 전01:26 433
998893
normal
파울베어 파울베어 1시간 전01:23 148
998892
normal
아르떼하비 아르떼하비 1시간 전01:20 197
998891
normal
DBadvocate DBadvocate 1시간 전01:19 205
998890
image
스피또당첨 1시간 전01:15 528
998889
image
ipanema ipanema 1시간 전01:01 392
998888
image
goforto23 1시간 전00:59 526
998887
normal
푸루스 푸루스 1시간 전00:58 465
998886
normal
ipanema ipanema 1시간 전00:58 358
998885
normal
섭은낭00 1시간 전00:56 646
998884
image
파울베어 파울베어 1시간 전00:55 237
998883
normal
아크맨 1시간 전00:53 110
998882
normal
앙리14 1시간 전00:46 334
998881
normal
비밀은없다 1시간 전00:41 332
998880
image
FutureX FutureX 1시간 전00:34 635
998879
image
goforto23 1시간 전00:32 818
998878
image
mojojojo mojojojo 1시간 전00:31 1067
998877
normal
팬도리 1시간 전00:27 603
998876
normal
라임52 2시간 전00:25 1644
998875
normal
거노거노 거노거노 2시간 전00:23 187
998874
normal
영화취미 영화취미 2시간 전00:21 354
998873
image
paulhan paulhan 2시간 전00:20 9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