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6
  • 쓰기
  • 검색

바람아 안개를 걷어가다오(인디그라운드 온라인 상영작) 감상평

reckoner reckoner
2581 3 6

간단평: 다큐와 극영화의 경계를 오가며 잘 그려낸 가족이야기

 

영화를 보신분 가운데, 내용관련으로 감독의 코멘트가 정리된 내용을 참조하시면 영화 이해에 좋을 것 같습니다

( http://mocushura.com/?page_id=4855 )

 

(상세는 사진아래에 서술되며 영화의 내용이 언급될 수 있습니다. 

 인디그라운드 홈페이지에서 선택한 15개의 키워드들 가운데 3가지를 골라 정리했습니다)

바람아.JPG

바람아2.JPG

(사진출처: 인디그라운드 바람아 안개를 걷어가다오 페이지 https://indieground.kr/indie/movieLibraryView.do?seq=8&type=O&req=60 )

 

#가족

 

부모는 가족을 선택할 수 있지만, 자식은 가족을 선택할 수 없고,

부모는 가정을 꾸리고 싶으면, 마음에 드는 파트너를 만나 가정을 이루고, 시간이 지나 맞지 않으면 갈라서면 되지만,

하지만 자식은 그렇지 못하죠. 남겨진 사람 곁에서 계속해서 살아가야 한다는 점을 이 영화는 잘 담아내고 있는 것 같아요.

 

영화속 주인공 동민이가 그렇습니다. 그의 마음속에 남아있는 가족의 이미지는 영화 마지막에 보여주는 영상 속 모습이진 않을까 싶었어요.

1, 2, 3부에서 보여줬던 모습을 통해, 가족의 변천사에 대해 짐작을 할 수 있는데요.

엄마와 헤어지고 자신의 곁을 떠난 아빠. 그리고 이제 세상을 떠난 아빠. 2번 이별하게 되죠.

주인공 동민에게 있어서 가족이란, 붙잡고 싶지만 자꾸만 흩어지는 존재란 생각이 들었어요. 

그렇기에 과거에 찍어놓은 영상이 네 식구가 함께 했던 가족의 한 시절을 그린 것이라면.

지금 이 영화는 세 식구가 살고있는 현재를 기록으로 남겨둔 것 같았습니다. 미래의 먼 훗날 지금을 추억하기 위해서.

 

#캐스팅의 묘

 

영화를 보면서 1부에서의 엄마와 2부에서의 엄마가 달라서, 

주인공의 아버지가 1부에서의 엄마와 첫번째 결혼하고 2부에서의 엄마와 2번째, 그리고 군산에서 만난 사람과 3번째 결혼하는 줄 알았는데,

감독 코멘트를 찾아보니 1부와 2부의 엄마는 외양만 다를뿐 같은 엄마이며,

1부와 3부에서 등장한 엄마는 친모라고 하네요. 

얼핏 이해되지 않았던 게 감독 코멘트를 보고서 명확해졌지만, 내용적으로는 불분명해지는 지점들이 설명되지 않은채로 남아있는데요. 

그런데, 1부, 2부, 3부에 대해 명확히 구분짓고 전후관계를 파악하지 않아도

영화를 보고 난 뒤 감독이 무얼 말하려 하는지는 충분히 와닿기에 큰 문제가 되지 않으며,

오히려 이런 구성을 통해 영화에 대한 여운이 더 오래 남고 장면 하나하나가 계속해서 머릿속에서 떠오르게 되는 것 같아요. 

 

1부를 보면서, 동민역을 연기한 연기자는 내뱉는 발성을 하는데, 엄마를 연기한 연기자는 자꾸만 말을 먹는듯한 발성을 해서,

조금은 어색함을 느끼며 영화를 봤는데요. 

그런데 엄마가 본인 자신을 연기했다는 설정을 알고는, 내가 영화를 보며 느낀 그 어색함이 적절한 것인지,

내가 느낌 감각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게 되었어요. 

 

#자전적이야기

 

감독이 자전적이야기를 영화로 사용할 때 극영화이기에, 어느 정도 반영할지에 대한 고민을 하게 될텐데,

이 영화는 내용과 더불어 배우까지도 실재인 부분이 많아서 극영화와 다큐멘터리영화 중 명확한 경계를 긋기가 힘들어요.

그렇기에 둘 사이를 오가며 만들어내는 기묘한 느낌이 이 영화의 주요 특장점인 것 같아요. 

 

자신의 이야기를 가지고 만들었기에, 영화가 담백하면서도 진중함이 느껴지고요.

이번 작품이 첫 번째 장편 작품이라 하는데, 차기작 '당신에 대하여'도 검색해서 살펴보니 자전적이야기를 담아낸 것 같은데,

감독님 고유의 기억이 차기작에서는 어떻게 녹아들었을지 기대됩니다.

 

 

사실 영화소개 키워드에 #군산 이 있어서, 군산은 언제 등장하나 싶었는데,

영화 속에서 언급된 장소를 찾아봤더니, 영장산 봉국사와 태평 산부인과가 성남에 있어서

군산의 모습은 실제로 끝내 나오지 않았어요.

처음 예상과는 상당히 빗나간 영화가 되었지만, 영화는 매우 인상적이었습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3

  • 셋져
    셋져

  • 은철이
  • golgo
    golgo

댓글 6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작품 소개 잘 봤어요.
댓글
reckoner글쓴이 추천
08:20
21.06.25.
2등
왠지 기슴이 찡해지네요. 가족은 늘 그런 존재 같아요. 주말에 관람해볼게요
댓글
reckoner글쓴이 추천
09:04
21.06.25.
profile image
reckoner 작성자
은철이
가족이란 존재는 늘 함께 있지만, 실감하기 어려운 존재같아요.
영화를 보고나면 자신의 이야기를 진솔히 풀어낸 감독을 응원하고파져요~
댓글
16:23
21.06.25.
profile image 3등
사전정보없이 영화를 보면 엄마를 연기한 배우가 바뀌어서 많은 관객들이 당황하곤하죠.😅
댓글
reckoner글쓴이 추천
10:17
21.06.25.
profile image
reckoner 작성자
셋져
이런 변주때문인지 다른 영화와도 차별성도 있고, 특유의 감성도 갖고 있다고 보는데,
1,2,3부 구성에 대한 설명을 보지 못했다면 반쪽짜리 영화만 본 것 같은 기분이 들었을 것 같아요.
댓글
16:26
21.06.2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영화를 (어설프게) 좋아하게된 이유와 나에 대한 고찰이랄까 2 늘찬 늘찬 2시간 전00:07 692
HOT [Sv님 이벤트]랑종을 보고 생각난 태국영화관 12 달려라부메랑 달려라부메랑 2시간 전00:04 743
HOT 7월 25일 박스오피스 19 paulhan paulhan 2시간 전00:00 1609
HOT [Supervicon님 이벤트] 일본 개봉당일 날씨의 아이 본 후기 8 paulhan paulhan 2시간 전23:57 466
HOT 오늘 모가디슈도 보고 전 남친도 봤어요. 49 키라라 3시간 전23:48 3561
HOT 지구 반대편 영화관에서 수퍼 소닉 관람 (2020년 초) 7 몽디 3시간 전23:33 619
HOT [슈퍼비콘님 이벤트]록본기 시네마트에서 아사노 타다노부 무대인사 참가썰~ 7 쿨스 쿨스 3시간 전23:18 376
HOT [넷플릭스 - 피어 스트리트 3부작] 간략후기 8 jimmani jimmani 3시간 전23:32 617
HOT 7년 뒤 LA 올림픽 개막식을 맡으면 될 것 같은 감독들 15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4시간 전22:13 2386
HOT [모가디슈] 간단후기 - 인성이 형에게 반하고 갑니다. 13 OVO2 OVO2 4시간 전22:03 888
HOT 용산에 이어 두번째 아이맥스 레이저관과 보급형중 탑급 4DX관 보유하고있... 6 호두스 4시간 전21:54 828
HOT 개막식으로 논란이 되었는데도 MBC 30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4시간 전22:37 2930
HOT 핫토이 아이언맨 마크7 피규어입니다 12 yssds 5시간 전21:14 839
HOT 최근에 익무에서 핫한 더숲 아트시네마를 소개합니다! 14 RedChars RedChars 5시간 전21:52 974
HOT 모가디슈 후기-한국 블록버스터에 내리는 단비 18 이카로스 이카로스 5시간 전21:41 1247
HOT <모가디슈> 후기 - 꼭 봐야 할 7가지 이유 25 songforu songforu 5시간 전21:52 1548
HOT <코바야시네 메이드래곤> 힐링하고 싶을 때 보기 딱 좋은 애니메이션 3 과장 과장 5시간 전21:04 1086
HOT 현재 CGV 관객수 4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5시간 전21:01 1534
HOT [모가디슈] 추천 후기입니다. 3 밖에비온다 5시간 전21:13 1035
HOT 영화 보면서 가장 뜨거운 열기와 환호를 느낀, BIFF 2018 <할로윈> 상... 6 KYND KYND 5시간 전21:12 699
HOT 이번주 굿즈 모음 때샷. 18 피프 피프 6시간 전20:47 1691
HOT 아이언맨 시빌워 슈트에다가 건틀렛을 끼우다 16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6시간 전20:20 1578
HOT 해외 극장 추억 보며 저도 올려보는 멕시코에서의 추억입니다. 10 하이드 하이드 6시간 전20:02 645
HOT 2년뒤 없어질 확률 높은 <영통 메가박스> 소개 51 ProMovie7 ProMovie7 6시간 전20:02 3321
HOT 자주 다니는 영화관 소개 5 주쓰 7시간 전19:12 1111
971271
normal
홍채인식 홍채인식 42분 전02:10 291
971270
normal
Again 1시간 전01:50 381
971269
image
spacekitty spacekitty 1시간 전01:46 256
971268
normal
반값행렬 1시간 전01:45 978
971267
image
이안커티스 이안커티스 1시간 전01:44 535
971266
image
셋져 셋져 1시간 전01:22 437
971265
image
커피해골 커피해골 1시간 전01:13 1212
971264
normal
NightWish NightWish 1시간 전01:12 222
971263
normal
강꼬 강꼬 1시간 전01:04 171
971262
normal
땀돌이 땀돌이 2시간 전00:41 678
971261
normal
시나모롤 시나모롤 2시간 전00:41 1819
971260
normal
oriental 2시간 전00:26 445
971259
image
영화초보12 2시간 전00:15 262
971258
image
leodip19 leodip19 2시간 전00:13 1395
971257
normal
영원 영원 2시간 전00:13 295
971256
normal
늘찬 늘찬 2시간 전00:07 692
971255
image
달려라부메랑 달려라부메랑 2시간 전00:04 743
971254
image
놀스 놀스 2시간 전00:02 570
971253
image
kimyoung 2시간 전00:02 835
971252
image
팔찌하나 팔찌하나 2시간 전00:01 1944
971251
image
paulhan paulhan 2시간 전00:00 1609
971250
normal
goforto23 2시간 전00:00 354
971249
image
영사남 영사남 2시간 전23:58 328
971248
image
eastwater eastwater 2시간 전23:57 287
971247
image
paulhan paulhan 2시간 전23:57 466
971246
image
그냥뭐 2시간 전23:55 369
971245
normal
선통물천 2시간 전23:55 364
971244
image
복자 복자 3시간 전23:51 816
971243
normal
옵티머스프라임 옵티머스프라임 3시간 전23:51 920
971242
image
goforto23 3시간 전23:51 334
971241
image
키라라 3시간 전23:48 3561
971240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3시간 전23:46 618
971239
image
Pomelo Pomelo 3시간 전23:46 401
971238
image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3시간 전23:41 637
971237
normal
판자 3시간 전23:40 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