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5
  • 쓰기
  • 검색

📱발신제한💰 (스포 약간 있음)

이리가수미 이리가수미
4204 9 15

익무 가입 후 첫 리뷰글이네요..ㅎㅎ 반갑습니다 익무님들 :)

오늘 발신제한 보고 왔습니다! 일단 킬링타임용으로는 무난했던 것 같아요.

한국 영화에선 제 기억으론 나름 신선한 소재였다 생각되구요. 드라마 도깨비에서부터 봐왔던 조우진씨의 연기력은 날이 갈수록 상승하더라구요.

딸로 나왔던 이재인씨와 폭발물팀장 진경씨의 눈빛 연기도 영화 몰입도를 높여주기 충분했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실제 범인(지창욱)의 신상을 제대로 확인조차 안하고, 용의자 동생이라는 말을 그대로 믿은 후 곧바로 실시간 범죄 현장에 투입시켜주는 경찰 이 장면은 다소 과했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물론 이후 내용 전개를 위한 각본 중 하나일 테지만, 적어도 테러담당 경찰팀이면 용의자와 유관한 사람의 한 행동 한 행동이 사건 흐름에 정말 중요한 요소가 될 수 있기에 최소한의 신상 확인 절차는 거쳐야 했다고 생각합니다. 예를 들면 범인이 경찰에게 형과 함께 찍은 사진(물론 범인이 합성한 사진)을 휴대폰 갤러리로 확인시켜주는 장면 정도만이라도 넣어줬다면, 좀더 자연스러운 시나리오가 되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죠.

 

폭발물제거반이 현장출동하는 모습은 나름 그럴듯 했습니다. 뒤에 있는 긴 트럭이 간지나더라구요.

신파가 심하다는 리뷰도 있었기에 미리 감안해서 본 탓인지, 영화 집중에 방해될 정도까진 아니었습니다. 가만 생각해보니 조우진씨는 <국가부도의 날>에서도 외환위기 직면에 있어 빌런쪽에 속하는 경제부처 관료로 그려졌는데, 이 영화에서도 외환시장 급변동 당시 빌런쪽에 가까웠던 행동을 한 은행 직원역을 맡으셨더라구요. <돈>에서도 금융감독원 관계자로서 증권시장의 비정상적인 흐름을 체크하고 조사에 들어가는 역이셨구요. 눈치빠르고 계산적이면서 똑똑한, 숫자 좋아하는 이성적인 인물 연기를 잘 하시는 것 같습니다ㅋㅋ

 

개인적인 평점은 7.6 정도★

111.jpeg.jpg

이리가수미 이리가수미
7 Lv. 5464/5760P

CGV RVIP 2년 차

메가박스 VIPP 3년 차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9


  • peacherry

  • 빛나

  • 낮에내린비
  • Disney1205
    Disney1205
  • 카르페디엠04
    카르페디엠04
  • golgo
    golgo

  • 주쓰
  • 물흐르듯
    물흐르듯
  • A열중앙관객
    A열중앙관객

댓글 15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맞아요.
누군줄 알고 신상 조사 한번 없이 바로 현장 투입을 하는 것이며 폭탄제거반에 경찰차 동원에 바리바리 와서 헛발질만 하고 끝에는 신파가루 샤샤샥 뿌려주시고 아무리 실제 사건을 참조 했어도 개연성과 신파가 작품을 말아먹은게 많이 보여요.
댓글
이리가수미글쓴이 추천
01:53
21.06.24.
profile image
A열중앙관객
신파가루 샤샤샥ㅋㅋㅋ 후.. 몇 가지 아쉬움이 남는 영화였던 건 사실입니다. 그래도 시간내서 봤으니 긍정적인 면도 생각해보려구요! 며칠 전에 본 <미스피츠>가 너무 별로였어서인지도 모르겠네요ㅜ
댓글
02:00
21.06.24.
profile image 2등
리뷰 잘 봤습니다. 기대를 많이 낮추고, 쿠폰을 받아 아주 조금 관람료를 지불하고 봤는데, 생각보다는 연기도 좋고 조여오는 연출도 괜찮아서 시간가는 줄 모르고 봤어요. 예전에 은행 근무할때 영화에서 나온 knock in 상품 관련 은행측 입장에서 변호 준비했던 기억도 있어서 먼 과거를 돌아볼 기회도 잠시 가졌어요. 🤔
댓글
이리가수미글쓴이 추천
02:15
21.06.24.
profile image
물흐르듯

공감해요. 저도 배우 연기력 + 신선한 소재 덕택에 지루하지 않게 볼 수 있었습니다ㅎㅎ 예상치 못한 급격한 환율상승 때문에 고객들이 달려와서 난리난 장면 보니깐, 말씀해주신 것처럼 은행에서 녹인 혹은 그와 유사한 상품을 판 것 같은데 녹인에 진입 = 해당상품이 지정한 환율 상한선 돌파로 이해하면 되려나요?

댓글
02:33
21.06.24.
profile image
이리가수미
네 그렇게 이해하시면 될것 같습니다. 워낙 복잡한 상품인데 영화에서는 knock in 과 환율상승, 두배로 매입 정도 정보만 나와서요. 그당시 문제 되었던 파생상품은 kiko (knock in, knock out) 으로 주로 불렸는데, 가능성이 희박한 조건을 만족하면 (knock in) 어떠한 정해진 거래를 하거나, 희박한 조건을 벗어나면 (knock out) 또 어떠한 정해진 거래를 해야하는 상품이 많았어요. 확률이 높은 구간에서는 기업들이 안정적으로 수익창출 혹은 리스크 관리를 할 수 있는 상품이였는데, 작은 확률이 실제 발생하면 생길 수 있는 위험성을 적극적으로 알리지 않은 경우가 많았습니다. 복잡한 설명서를 읽지 않고, 금융전문가들의 말을 믿은거죠.. 사실 파생상품이 기업이 가진 위험도(환율 등 특정 기업이 외환자산을 가진 경우의 위험도) 를 어느정도 줄이는 반대 거래를 하는 보험으로 쓰여야 하는데, 수익률이 좋으니 (일반 구간에서는) 기업들은 투자목적으로 들어갔고.. 금융기관도 다른 어느 금융상품보다 마진이 커서 판매에 집중했던 시기가 있었습니다. 이 시기의 주 피해자는 기업, 준 피해자는 금융기관, 유일한 승자는 법무법인 이였습니다.(김앤장 등)
댓글
이리가수미글쓴이 추천
02:50
21.06.24.
profile image
물흐르듯
오오 상세한 설명 감사합니다! 환차손 대비해서 키코옵션에 가입했던 수출기업들이 08년 금융위기 당시 환율 급상승 때에도 피해를 많이 봤었다 들었는데, 이 때에도 법무법인이 건 수를 많이 잡았을 것 같네요.. 역시 현직에 계셨던 분의 말씀을 들어봐야 하나봐요ㅎㅎ 개인적으로 <국가부도의 날>이라는 영화가 한국의 가장 심각했던 경제위기를 다룬 내용이었음에도 생각보다 흥행이 저조해서 아쉬웠는데, 이젠 사람들이 증권이나 파생상품같은 금융 부문 나아가 거시경제에 대해 이전보다 관심이 확실히 많아진 걸 느끼고 있습니다. 코로나가 종식된 후 이전 수준의 영화 흥행 여력이 회복된다면, 이런 경제·금융관련 작품도 종종 나와줬으면 하는 바람이네요~
댓글
08:11
21.06.24.
3등
신원확인을 안하고 투입할리가 없죠
경찰 무전 대사도 나오는데요
동생이라는 사람이 와서 신원확인중이다 라고
신원확인을 어떻게 뚫었는지가 안나온거지
댓글
이리가수미글쓴이 추천
07:53
21.06.24.
profile image
케빈과넷
신원확인 중이라는 그 장면을 '보여주지 않은 것' 이게 크게 작용했다고 봅니다,, 말씀하신 것처럼 어떻게 뚫었는지 간단하게라도 보여줬으면 그 부분에 대해 문제삼는 사람들이 많이 없었지 않을까요? 관람객들 입장에선 거의 뭐 신원확인 안한 것처럼 여겨지는 거죠
댓글
08:18
21.06.24.
profile image

외국 영화 리메이크하면서 거의 그대로 옮겼다던데.. 경찰 행동을 좀 설득력 있게 각색하지 그랬나 싶더라고요.

댓글
이리가수미글쓴이 추천
08:00
21.06.24.
profile image
golgo
레트리뷰션이라는 스페인 영화네요. 이 영화도 한 번 찾아서 봐봐야 겠습니다ㅎㅎ
댓글
08:21
21.06.24.
profile image
진짜.. 저 밑줄 그은 부분만.. 조금 보완됬더라면.... 개인적으로 너무 아쉽네요;;
댓글
이리가수미글쓴이 추천
08:26
21.06.24.
profile image
카르페디엠04
정말 배우 연기력이 다 살린 영화같아요.. 개인적으로 폭발물담당팀장 눈빛 연기가 너무 맘에 들었어서 그분 작품 더 찾아보고 있습니다ㅋㅋ
댓글
08:35
21.06.24.
profile image

맞아요 당시 용의자라고 지목된 사람 아내도 버젓이 있는데 간단한 확인 절차를 제대로 밟지 않고 그냥… 그냥 드라마 보이스에서처럼 가족관계 금방 보고, (보이스라고 예를 들면) "어? 센터장님, 용의자의 동생은 현재 국내에 있지 않은데여?"하면, 그럼 넌 누구냐? 의도적으로 동생을 사칭하고 접근했다면, 설마, 범인?! 이렇게 될 수도 있는데…! 대한민국 경찰은 보이스 드라마 속 골타팀 경찰들만 일 잘하는건가?ㅋㅋㅋㅋ 여튼 경찰들 헛발질 한두번인가요. 현실이 더하자나요. 제일 유명한 사건이 오원춘 살인사건 당시 경찰 대응 아니었는지…ㅋㅋㅋ 나름 인구 많은 도시 부산에서 아침부터 2번이나 연달아 폭탄터지니 이제 급하니까 막 부랴부랴 저격수까지 배치하고 자극하고 난리부르스 치다가 기막힌 실수를 계속 벌인거죠, 뭐. 뭐든 기본만 좀 잘 지켰으면ㅋㅋㅋ 전 경찰 허술한 게 오히려 현실적인 것 같았거든요.ㅋㅋㅋ

댓글
이리가수미글쓴이 추천
10:58
21.06.24.
profile image
Disney1205

ㅋㅋ오히려 현실을 반영했다 생각하고 편하게 보는게 맞는 것 같기도 하네요.. 이게 원작을 거의 그대로 갖고온 거라 들었는데, 경찰이 헛짚는 것들까지 인거면 어느정도는 감안하고 보는게 좋아보여요
아무튼 몇가지 장면 빼고는 나름 볼만했던 영화였습니다ㅎㅎ 기회되면 원작 영화도 한 번 찾아서 보려구요~

댓글
18:34
21.06.24.
profile image
이리가수미
리메이크는 항상 원작과 저울질 필수같아요ㅠ
댓글
이리가수미글쓴이 추천
20:24
21.06.2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가디슈' 리뷰 이벤트 67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11:29 5993
HOT [아프리카의 여왕](1951) 정글 크루즈가 모티브를 따온 고전 모험영화 (강추) 테리어 테리어 1시간 전00:31 342
HOT 7월 28일 박스오피스 (모가디슈 첫날 성적은?) 29 paulhan paulhan 1시간 전00:00 2610
HOT '샹치' 새 예고편 22 goforto23 1시간 전00:00 2093
HOT 마틴 스콜세지의 과소평가된 리메이크 24 놀스 놀스 2시간 전23:50 1585
HOT 소다에 진심인 감독님🙃(크림,메론 등등) 10 닭한마리 닭한마리 2시간 전23:45 1291
HOT <피닉스> _영화가 끝나고 한참을 앉아있었어요🥲 23 토레타냠 토레타냠 2시간 전23:40 1370
HOT <모가디슈> 이런 일이 있었다니... 9 DELIGHT DELIGHT 2시간 전23:11 1911
HOT 스티븐 연, 리처드 젠킨스 신작 '더 휴먼스' 첫 스틸 2 goforto23 2시간 전23:18 877
HOT '인디아나 존스' 5편의 격투씬 촬영 모습 9 golgo golgo 2시간 전23:10 1014
HOT 오늘 획득한 굿즈 떼샷 16 FROZEN2 FROZEN2 2시간 전23:03 1560
HOT 앞으로의 올림픽 개막식에서 기대하는 것들 3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3시간 전22:47 927
HOT 산책할 때마다 마주치는 영화 8 텐더로인 텐더로인 3시간 전22:34 1380
HOT 모가디슈 용아맥 간단 후기 5 sirscott sirscott 3시간 전22:22 1221
HOT <우리, 둘> 조용히 묻히기엔 아까운 영화 11 DBadvocate DBadvocate 3시간 전22:11 859
HOT 장예모의 올림픽 18 닭한마리 닭한마리 4시간 전21:44 1681
HOT 일본서 1년 산 사람이 본 영화 <꽃다발~> 후기 32 Yolo Yolo 4시간 전21:53 1653
HOT 보스 베이비 2 일본 특전과 전단지 8 사르데냐 사르데냐 4시간 전21:38 1026
HOT [고스트버스터즈: 애프터 라이프] 피규어 공개 6 밍구리 밍구리 4시간 전21:19 852
HOT 옥문도 (1977) 8 BillEvans 4시간 전21:15 593
HOT 어떻게 보셨을지는 모르겠지만 저에겐 중독성 있는 영화 8 R.. R.. 5시간 전20:42 1761
HOT 스파이더맨 원클릭 도착 전에 올려보는 제 방(?) 7 콜슨 콜슨 5시간 전20:27 852
HOT <모가디슈> 후기 - 다만악 못지않은 액션과 깔끔한 스토리의 조합 (약... 3 롱테이크 롱테이크 5시간 전20:39 774
HOT 저번에 떴던 스페이즈 잼 1등 당첨 실물! 12 커피빈 커피빈 5시간 전20:24 1425
HOT Old에 대한 단상 8 네버랜드 네버랜드 5시간 전20:20 1284
HOT 램 - 공식 예고편 [한글 자막] 3 푸돌이 푸돌이 6시간 전19:56 1113
29456
normal
빛나래 빛나래 3시간 전22:31 927
29455
normal
하카펠 3시간 전22:14 859
29454
image
빙티 빙티 7시간 전18:03 2190
29453
image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9시간 전16:10 2167
29452
image
빙티 빙티 10시간 전15:48 5034
29451
image
빙티 빙티 10시간 전15:46 742
29450
normal
nerner 10시간 전15:41 1218
29449
normal
고민중 10시간 전15:33 345
29448
image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11시간 전14:18 972
29447
normal
이예름 12시간 전13:17 626
29446
normal
피프 피프 13시간 전12:50 765
29445
normal
킹콩세마리 13시간 전12:34 416
29444
normal
오래구워 13시간 전12:29 368
29443
normal
바람바라 14시간 전11:50 843
29442
normal
슉샥 14시간 전11:23 430
29441
normal
숲속의아이 16시간 전09:50 1023
29440
image
빙티 빙티 16시간 전09:48 1305
29439
image
빙티 빙티 16시간 전09:36 2170
29438
image
Elise Elise 17시간 전08:30 811
29437
normal
월계수 월계수 17시간 전08:17 1500
29436
image
ReMemBerMe ReMemBerMe 1일 전23:59 2157
29435
image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1일 전23:39 2047
29434
image
피프 피프 1일 전19:59 2474
29433
normal
로히 로히 1일 전19:03 943
29432
normal
뚜비뚜바바바 1일 전17:59 337
29431
image
라온제나 라온제나 1일 전17:23 3641
29430
image
목표는형부다 1일 전16:50 4054
29429
normal
마사히로 1일 전16:43 1022
29428
normal
Supervicon Supervicon 1일 전15:47 1363
29427
normal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1일 전13:59 631
29426
normal
leviathan 1일 전12:56 2503
29425
image
1인제작 1인제작 1일 전11:53 1435
29424
image
바젤리스 바젤리스 2일 전01:55 4718
29423
image
Tankshot Tankshot 2일 전19:07 161
29422
image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2일 전14:40 7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