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5
  • 쓰기
  • 검색

[평창영화제] 새로운 희망이 보였던 결코 평범하지 않은 영화제!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4205 17 15

 

이번 3회째 진행되었던 평창영화제에 익무의 은혜로 2번째로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20210617_094245.jpg

 

작년에도 코로나의 영향으로 철저한 방역이 인상적이었던 부분이 있었는데, 이번 또한 철저한 방역으로 안전하게 영화제를 즐기고 관람할 수 있었습니다. 익무원정대는 평창 출발하기 전에 코로나 검사까지 의무적으로 실시하여 출발 하였습니다.

 

20210620_154630.jpg

 

2f55d92a1c5a85904b5d74ec6ad5ce1e333a24b3.jpeg.jpg

7c15a99a7f8643bfb39fc8f21ee369a41541687750812.jpeg.jpg

이번 클로즈업은 애니메이션 안재훈 감독입니다. 일본에는 ‘지브리 스튜디오’가 있다면 한국에는 ‘연필로 명상하기’ 스튜디오를 떠올릴 수 있도록 이번 영화제에서는 다양한 영화들을 접할 수 있었습니다. 개막작인 ‘무녀도’는 애니 뮤지컬이라는 기존의 틀을 깬 차별성 있는 우리나라 애니를 보여주었고, 모자의 종교의 대립으로 인한 갈등을 보여주면서 평창영화제의 시작을 열어주는 개막작에 어울리는 영화였습니다.

 

m1_a73e73d305b843.jpg

m3_3fa1848af9254c.jpg

 

한국 단편 소설을 토대로 한 ‘메밀꽃, 운수 좋은 날, 그리고 봄봄’은 요즘 교과서에 실리지 않은 예전 단편 문학들을 요즘 학생들에게 알려주고, 어릴 적 애니는 일본 만화만 접해왔던 30-40대에게는 우리나라 풍경과 내용을 담은 영화를 보여주고 싶은 ‘안재훈’ 감독의 마음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그 외 순수한 기쁨과 소나기, 소중한 날의 꿈까지 다양한 그림체와 영화들마다 느낌이 달라서 지루할 틈이 없었고, 보는 동안이라도 잠시나마 힐링을 주는 영화였습니다.

 

 

20210619_154725.jpg

20210618_154124.jpg

 

IMG_20210622_3.jpg

IMG_20210622_2.jpg

 

작년보다 더 늘어난 관객과의 대화(GV)는 짧아서 아쉬웠지만 감독님께 직접 질문을 하고 답변 받는 시간 자체가 의미 있었던 시간이었습니다.

 

20210618_195759.jpg

20210619_211202.jpg

 

 

이번엔 상영관이 작년보다 더 늘어나서 코로나로 인한 인원수 제한과 거리 두기가 가능한 점 또한 좋았고, 작년과 달라진 상영관 2개인 감자창고 시네마와 대관령 트레이너 센터는 분위기 있고 영화 보기에는 적합 했어요. 아쉬운 점은 의자들인데, 대관령 트레이너 센터 빼고는(여기는 의자가 빈백 이어서 거의 누워서 보는 특이한 구조였어요) 의자들이 플라스틱 의자여서 장시간 앉아있으면 엉덩이나 허리가 아파서 좀 힘들었어요. 예산 문제도 있었겠지만, 의자가 좀 편했으면 좋겠습니다. (안되면 방석이라도 있음 좋겠습니다.)

 

20210619_134636.jpg

 

20210619_134630.jpg

IMG_20210622_4.jpg

 

다양한 공연과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 또한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저는 파우치를 만들었는데, 잘 만들었다고 하시면서 만든 영상이 평창 영화제 영상에도 올라왔어요.

 

 

20210621_102818.jpg

20210621_184654.jpg

영화제의 캐릭터인 평범이는 평창과 범을 합쳐서 이름이 ‘평범’이 인데 결코 평범하지 않은 포스를 뽐내며 귀여움을 자랑하였습니다.

이벤트로 받은 평범이 스티커로 노트북도 꾸며보았어요.

 

movie_image.jpg

6b815c076f37c8a750ed3d17891dca1ef61e6237.jpeg-1.jpg

 

비밀 후기
https://extmovie.com/movietalk/66198989

멋진 세계 후기
https://extmovie.com/movietalk/66191791

 

영화들도 하나하나 다 고심하면서 상영 하신게 느껴졌습니다.

제가 정말 좋았던 영화들을 꼽자면 ‘비밀’과 ‘멋진 세계’입니다.

 

내년에도 시간과 기회가 된다면, 코로나가 없어진 세상에서 새로운 희망이 보이는, 결코 평범하지 않은 평창영화제에 다시 오고 싶습니다.

 

이 글을 쓰는 와중에도 많이 아쉽네요.

올해도 정말 잊지 못할 추억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익무의 은혜 너무 감사드립니다.

 

20210622_211022.jpg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
39 Lv. 286643/300000P

클라이밍하며 영화보는 시네필!

2020년 극장에서만 343편 관람!!

알라딘 자스민, 매트릭스 트리니티, 블랙위도우 코스프레 경험.

 

영화로운 하루 되세요 😊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7

  • 셋져
    셋져
  • 스타니~^^v
    스타니~^^v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pimpmania
    pimpmania
  • 테리어
    테리어
  • 뚱땡바리
    뚱땡바리
  • 클로브
    클로브
  • 경계를넘어서
    경계를넘어서

  • 쳇빵사

  • 빛나
  • 한솔2
    한솔2
  • 창이
    창이
  • Nashira
    Nashira
  • 돌멩이
    돌멩이
  • KimMin
    KimMin
  • 김레전드
    김레전드
  • 쿨스
    쿨스

댓글 15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용산요정에서 평창요정 되신 호냐냐님 ㅎ
수고많으셨습니다 ㅎ
댓글
용산요정호냐냐글쓴이 추천
22:12
21.06.22.
profile image 3등

다양한 활동으로 익무원정대를 더 널리 알리는 역할을 수행하셨어요! 고생하셨습니다 ^^

댓글
용산요정호냐냐글쓴이 추천
22:20
21.06.22.
profile image

GV 정리하느라 힘드셨을 텐데 고생하셨어요! 평창영화제를 통해 익무가 더 많은 분들께 알려졌으면 좋겠네요

댓글
용산요정호냐냐글쓴이 추천
23:14
21.06.22.
저도 비밀과 멋진 세계가 가장 좋았어요~~
우리 둘이 나란히 찍힌 것도 좀 있죠ㅋㅋ
댓글
용산요정호냐냐글쓴이 추천
00:40
21.06.23.
profile image
매년 업그레이드 되는 느낌을 받는 평창영화제인거 같네요..
개인적으로 최애영화제인 무주산골영화제하고 비슷한 경향이 있는데..
평창영화제 역시 저의 또하나의 최애영화제가 될거 같네요..
좋은 작품들과 멋진 풍경 그리고 다양한 이벤트에 먹거리까지
벌써 내년이 기다려지고 코로나 없는 평창 기대가 되네요~
댓글
용산요정호냐냐글쓴이 추천
09:34
21.06.23.
profile image
뚱땡바리
작년보다 더 발전된 영화제였습니다.😊
무주산골영화제 안가봤는데 가보고 싶네요!!
댓글
09:36
21.06.23.
profile image
내년에는 꼭 마스크 없이 자유롭게 영화제를 즐길 수 있길 소원합니다 고생 많으셨습니다
댓글
용산요정호냐냐글쓴이 추천
22:55
21.06.23.
profile image

정신없는 영화제 기간동안 원정대 분들의 글을 잠깐 살펴보는 시간이 있었는데 호냐냐님이 올려주신 글이 여러모로 도움이 되었습니다.

그덕분에 미쳐 생각못했던 것도 챙겨볼 수 있었어요.

이번에 다른 분들이 추천한 영화들을 봤는데 확실히 괜찮은 작품들이었어요.

영화제의 묘미는 원래는 볼 예정이 없었는데 다른 분들이 괜찮다고 한 영화를 보고 감동받을 때에요.🤗

댓글
용산요정호냐냐글쓴이 추천
01:00
21.06.27.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영화를 (어설프게) 좋아하게된 이유와 나에 대한 고찰이랄까 4 늘찬 늘찬 7시간 전00:07 1144
HOT [Sv님 이벤트]랑종을 보고 생각난 태국영화관 12 달려라부메랑 달려라부메랑 7시간 전00:04 1114
HOT 7월 25일 박스오피스 20 paulhan paulhan 7시간 전00:00 2155
HOT [Supervicon님 이벤트] 일본 개봉당일 날씨의 아이 본 후기 10 paulhan paulhan 8시간 전23:57 631
HOT 오늘 모가디슈도 보고 전 남친도 봤어요. 62 키라라 8시간 전23:48 5264
HOT 지구 반대편 영화관에서 수퍼 소닉 관람 (2020년 초) 7 몽디 8시간 전23:33 861
HOT [슈퍼비콘님 이벤트]록본기 시네마트에서 아사노 타다노부 무대인사 참가썰~ 7 쿨스 쿨스 8시간 전23:18 498
HOT [넷플릭스 - 피어 스트리트 3부작] 간략후기 9 jimmani jimmani 8시간 전23:32 968
HOT 7년 뒤 LA 올림픽 개막식을 맡으면 될 것 같은 감독들 15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9시간 전22:13 2760
HOT [모가디슈] 간단후기 - 인성이 형에게 반하고 갑니다. 13 OVO2 OVO2 9시간 전22:03 1074
HOT 용산에 이어 두번째 아이맥스 레이저관과 보급형중 탑급 4DX관 보유하고있... 6 호두스 10시간 전21:54 967
HOT 개막식으로 논란이 되었는데도 MBC 32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9시간 전22:37 3437
HOT 핫토이 아이언맨 마크7 피규어입니다 15 yssds 10시간 전21:14 973
HOT 최근에 익무에서 핫한 더숲 아트시네마를 소개합니다! 14 RedChars RedChars 10시간 전21:52 1104
HOT 모가디슈 후기-한국 블록버스터에 내리는 단비 18 이카로스 이카로스 10시간 전21:41 1415
HOT <모가디슈> 후기 - 꼭 봐야 할 7가지 이유 26 songforu songforu 10시간 전21:52 1757
HOT <코바야시네 메이드래곤> 힐링하고 싶을 때 보기 딱 좋은 애니메이션 3 과장 과장 10시간 전21:04 1157
HOT 현재 CGV 관객수 4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10시간 전21:01 1589
HOT [모가디슈] 추천 후기입니다. 3 밖에비온다 10시간 전21:13 1153
HOT 영화 보면서 가장 뜨거운 열기와 환호를 느낀, BIFF 2018 <할로윈> 상... 6 KYND KYND 10시간 전21:12 765
HOT 이번주 굿즈 모음 때샷. 19 피프 피프 11시간 전20:47 1823
HOT 아이언맨 시빌워 슈트에다가 건틀렛을 끼우다 16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11시간 전20:20 1736
HOT 해외 극장 추억 보며 저도 올려보는 멕시코에서의 추억입니다. 10 하이드 하이드 11시간 전20:02 696
HOT 2년뒤 없어질 확률 높은 <영통 메가박스> 소개 52 ProMovie7 ProMovie7 11시간 전20:02 3503
HOT 자주 다니는 영화관 소개 5 주쓰 12시간 전19:12 1205
971284
image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1분 전07:58 27
971283
image
e260 e260 7분 전07:52 43
971282
image
ipanema ipanema 9분 전07:50 135
971281
normal
푸돌이 푸돌이 14분 전07:45 113
971280
image
kimyoung 16분 전07:43 129
971279
normal
Matryoshka Matryoshka 19분 전07:40 252
971278
image
goforto23 1시간 전06:41 682
971277
file
kimyoung 1시간 전06:40 172
971276
image
kimyoung 1시간 전06:39 266
971275
normal
goforto23 1시간 전06:35 280
971274
image
goforto23 1시간 전06:20 358
971273
image
goforto23 1시간 전06:15 367
971272
image
goforto23 1시간 전06:13 391
971271
normal
홍채인식 홍채인식 5시간 전02:10 911
971270
normal
Again 6시간 전01:50 836
971269
image
spacekitty spacekitty 6시간 전01:46 585
971268
normal
반값행렬 6시간 전01:45 2488
971267
image
이안커티스 이안커티스 6시간 전01:44 1418
971266
image
셋져 셋져 6시간 전01:22 750
971265
image
커피해골 커피해골 6시간 전01:13 2021
971264
normal
NightWish NightWish 6시간 전01:12 346
971263
normal
강꼬 강꼬 6시간 전01:04 333
971262
normal
땀돌이 땀돌이 7시간 전00:41 881
971261
normal
시나모롤 시나모롤 7시간 전00:41 2584
971260
normal
oriental 7시간 전00:26 542
971259
image
영화초보12 7시간 전00:15 346
971258
image
leodip19 leodip19 7시간 전00:13 2000
971257
normal
영원 영원 7시간 전00:13 405
971256
normal
늘찬 늘찬 7시간 전00:07 1144
971255
image
달려라부메랑 달려라부메랑 7시간 전00:04 1114
971254
image
놀스 놀스 7시간 전00:02 763
971253
image
kimyoung 7시간 전00:02 1176
971252
image
팔찌하나 팔찌하나 7시간 전00:01 2574
971251
image
paulhan paulhan 7시간 전00:00 2155
971250
normal
goforto23 7시간 전00:00 4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