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0
  • 쓰기
  • 검색

[평창영화제] 클로즈업: 안재훈 단평 - '메밀꽃, 운수 좋은 날, 그리고 봄봄'

창이 창이
2317 7 10

mm_cb02efdf652240.jpg

 

 '메밀꽃, 운수 좋은 날, 그리고 봄봄'은 영화도 물론 재밌었지만, 영화 못지않게 관객과의 대화 시간이 재밌었다. 특히 이번 회차에선 평화 아카데미 참가자인 유소년이 자리를 함께했는데, 어린 학생들의 순수한 질문에 감독이 사려깊은 대답을 하는 순간이 즐거웠다. 이를테면 "이 영화를 왜 만들게 되었나요?", "'운수 좋은 날'에서 설렁탕은 무슨 의미인가요?", "어떤 걸 가장 잘 만들었다고 생각하세요?" 같은 질문들이 쏟아져 나왔으니 말이다.

 

 그 중 이번 회차에서 가장 뜻깊은 질문과 답을 소개해보려 한다. 한 성인 관객이 이 3개의 단편을 선정하게 된 계기가 궁금하다고 질문하자, 감독의 답은 다음과 같았다. 자신이 어릴 적 학교에선 국정교과서를 써서, 학생이 읽는 한국문학이 정해져 있었고, 그런 문학들을 토대로 세대 간 정서적 공유가 가능했다고 한다. 하지만 현재 학교에서 채택중인 검정교과서에는, 이런 대표적인 문학들이 빠지거나 생략되는 추세라고 한다. 그 탓에 세대 간 문학의 공유가 어려워졌고, 그렇게 잊혀질 수도 있는 문학작품을 애니메이션으로 남기고 싶다고 말했다. 그 외에 저작권 소멸이나 교사들의 설문 조사 등의 이유도 있었지만, 앞서 말한 점이 제작 동기에 큰 비중을 차지한 듯 보였다. 덩달아 안재훈 감독은 다른 질문에 답을 할 때도, 일제강점기 시절 급격한 근대화로 인해 한국 고유의 것들이 빠르게 자취를 감추었다며 그 세태를 안타까워 하기도 했다. 이렇게 여러 GV를 통해 나는 안재훈 감독의 비전을 어렴풋이 확인할 수 있었다. '소중한 날의 꿈'부터 '무녀도'까지 십여년 간 장편을 해오면서 끊임없이 과거를 돌아보던 계기가, 시대의 빠른 변화 탓에 잊혀져 가는 무언가를 붙잡기 위한 것이란 점을 말이다.

 

창이 창이
36 Lv. 218642/230000P

2021 '애니 익무평 이벤트' 진행중! (주최자 창이)

 

[진행중📢]

No.7 사이다처럼 말이 톡톡 솟아올라 (넷플릭스) https://extmovie.com/movietalk/67028388

 

[진행완료✔]

No.1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No.2 사랑하고 사랑받고, 차고 차이고

No.3 미첼 가족과 기계 전쟁 (넷플릭스)

No.4 굴뚝마을의 푸펠

No.5 아야와 마녀

No.6 클라이밍

 

[진행예정❓]

신 에반게리온 극장판 :|| (아마존 프라임)

 

[진행희망🙏]

캘러미티 제인

용과 주근깨 공주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7

  • 셋져
    셋져

  • 빛나
  • 스타니~^^v
    스타니~^^v
  • KimMin
    KimMin
  •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 다크맨
    다크맨
  • golgo
    golgo

댓글 10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제가 학교 다닐때 필수로 읽어야 하는 소설이었는데.. 지금은 아니군요.

댓글
10:32
21.06.21.
profile image
창이 작성자
golgo
이게 GV시간에 한 교사의 질문을 통해 그 이유를 유추할 수 있는데요.
현 시점에서 논란이 될 장면을 그대로 묘사한 점에 대한 질문이 나왔거든요(‘메밀꽃’의 방앗간에서의 하룻밤, ‘봄봄’의 데릿사위 노동, ‘운수 좋은 날’의 가정폭력 등…)
자세한 내용은 아래 GV글에 잘 정리되어 있어요
https://extmovie.com/movietalk/66207749
댓글
11:28
21.06.22.
profile image 2등
그림이 넘 이쁘네요
어린 관객들 질문 좋네요 ㅎㅎ

평창가서 볼걸 ㅜㅜ
댓글
10:34
21.06.21.
profile image
창이 작성자
다크맨
어른으로선 상상도 못할 직설적인 질문들이죠 ㅋㅋㅋㅋㅋ
댓글
11:29
21.06.22.
profile image 3등
역시 저보다 글을 잘쓰셨네요
보는 내내 짜증이 나는 장면도 있었지만, 그 시대에는 그랬다고 하니 공감이 되더라고요~
댓글
10:37
21.06.21.
profile image
창이 작성자
용산요정호냐냐
아녜요 ㅠㅠ 이런 후기보다 호냐냐님의 GV 정리가 더 어렵고 힘듦을 압니다…
내용상 각색은 최대한 피하는 방향이다 보니, 그런 장면들도 그대로 담긴 듯 하네요
댓글
11:31
21.06.22.
profile image
소중한 것들을 보존하고 전하려는 노력을 아끼지 않으시니 아주 고맙고 존경스러워요 ^^
댓글
10:56
21.06.21.
profile image
창이 작성자
KimMin
저도 이번 기획전 통해 그러한 점을 크게 느꼈네요
댓글
11:32
21.06.22.
profile image

이미 본 작품이라 이번 스케줄에서 뺐는데 GV때문이라도 보러갈 걸 그랬어요.😥

댓글
20:59
21.06.26.
profile image
창이 작성자
셋져
아이들 질문이 너무 재밌었습니다 ㅋㅋㅋㅋ
댓글
21:28
21.06.26.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가디슈' 리뷰 이벤트 68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11:29 6141
HOT [아프리카의 여왕](1951) 정글 크루즈가 모티브를 따온 고전 모험영화 (강추) 테리어 테리어 6시간 전00:31 679
HOT 7월 28일 박스오피스 (모가디슈 첫날 성적은?) 32 paulhan paulhan 7시간 전00:00 3567
HOT '샹치' 새 예고편 23 goforto23 7시간 전00:00 3166
HOT 마틴 스콜세지의 과소평가된 리메이크 26 놀스 놀스 7시간 전23:50 2488
HOT 소다에 진심인 감독님🙃(크림,메론 등등) 11 닭한마리 닭한마리 7시간 전23:45 1736
HOT <피닉스> _영화가 끝나고 한참을 앉아있었어요🥲 25 토레타냠 토레타냠 7시간 전23:40 1926
HOT <모가디슈> 이런 일이 있었다니... 10 DELIGHT DELIGHT 8시간 전23:11 2606
HOT 스티븐 연, 리처드 젠킨스 신작 '더 휴먼스' 첫 스틸 3 goforto23 8시간 전23:18 1229
HOT '인디아나 존스' 5편의 격투씬 촬영 모습 12 golgo golgo 8시간 전23:10 1370
HOT 오늘 획득한 굿즈 떼샷 16 FROZEN2 FROZEN2 8시간 전23:03 1841
HOT 앞으로의 올림픽 개막식에서 기대하는 것들 3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8시간 전22:47 1142
HOT 산책할 때마다 마주치는 영화 9 텐더로인 텐더로인 8시간 전22:34 1580
HOT 모가디슈 용아맥 간단 후기 5 sirscott sirscott 9시간 전22:22 1370
HOT <우리, 둘> 조용히 묻히기엔 아까운 영화 11 DBadvocate DBadvocate 9시간 전22:11 978
HOT 장예모의 올림픽 20 닭한마리 닭한마리 9시간 전21:44 1928
HOT 일본서 1년 산 사람이 본 영화 <꽃다발~> 후기 33 Yolo Yolo 9시간 전21:53 1869
HOT 보스 베이비 2 일본 특전과 전단지 8 사르데냐 사르데냐 9시간 전21:38 1133
HOT [고스트버스터즈: 애프터 라이프] 피규어 공개 6 밍구리 밍구리 10시간 전21:19 945
HOT 옥문도 (1977) 8 BillEvans 10시간 전21:15 662
HOT 어떻게 보셨을지는 모르겠지만 저에겐 중독성 있는 영화 8 R.. R.. 10시간 전20:42 1907
HOT 스파이더맨 원클릭 도착 전에 올려보는 제 방(?) 7 콜슨 콜슨 10시간 전20:27 934
HOT <모가디슈> 후기 - 다만악 못지않은 액션과 깔끔한 스토리의 조합 (약... 3 롱테이크 롱테이크 10시간 전20:39 856
HOT 저번에 떴던 스페이즈 잼 1등 당첨 실물! 12 커피빈 커피빈 11시간 전20:24 1536
HOT Old에 대한 단상 8 네버랜드 네버랜드 11시간 전20:20 1382
HOT 램 - 공식 예고편 [한글 자막] 3 푸돌이 푸돌이 11시간 전19:56 1215
29456
normal
빛나래 빛나래 8시간 전22:31 990
29455
normal
하카펠 9시간 전22:14 927
29454
image
빙티 빙티 13시간 전18:03 2257
29453
image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15시간 전16:10 2186
29452
image
빙티 빙티 15시간 전15:48 5188
29451
image
빙티 빙티 15시간 전15:46 754
29450
normal
nerner 15시간 전15:41 1251
29449
normal
고민중 15시간 전15:33 361
29448
image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17시간 전14:18 983
29447
normal
이예름 18시간 전13:17 628
29446
normal
피프 피프 18시간 전12:50 774
29445
normal
킹콩세마리 18시간 전12:34 421
29444
normal
오래구워 18시간 전12:29 377
29443
normal
바람바라 19시간 전11:50 850
29442
normal
슉샥 20시간 전11:23 437
29441
normal
숲속의아이 21시간 전09:50 1045
29440
image
빙티 빙티 21시간 전09:48 1312
29439
image
빙티 빙티 21시간 전09:36 2188
29438
image
Elise Elise 22시간 전08:30 813
29437
normal
월계수 월계수 23시간 전08:17 1517
29436
image
ReMemBerMe ReMemBerMe 1일 전23:59 2159
29435
image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1일 전23:39 2057
29434
image
피프 피프 1일 전19:59 2478
29433
normal
로히 로히 1일 전19:03 944
29432
normal
뚜비뚜바바바 1일 전17:59 348
29431
image
라온제나 라온제나 1일 전17:23 3647
29430
image
목표는형부다 1일 전16:50 4059
29429
normal
마사히로 1일 전16:43 1028
29428
normal
Supervicon Supervicon 1일 전15:47 1363
29427
normal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1일 전13:59 631
29426
normal
leviathan 1일 전12:56 2510
29425
image
1인제작 1인제작 1일 전11:53 1438
29424
image
바젤리스 바젤리스 2일 전01:55 4750
29423
image
Tankshot Tankshot 2일 전19:07 167
29422
image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2일 전14:40 7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