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2
  • 쓰기
  • 검색

[수위아저씨 선정] '여고괴담' 시리즈 줄세우기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3842 17 12

'한국형 프렌차이즈'가 될 거라고 기대했지만 산소호흡기만 겨우 달고 있는 이 시리즈를 취향에 따라 줄세워봤습니다.

 

 

 

 

 

 

 

 

 

 

 

 

movie_image (24).jpg

 

1.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 

- 장르영화로써 매력이 크진 않지만 개인의 내면을 관찰하고 표현한다는 점에서는 의미가 있습니다. 당시 김태용, 민규동 감독은 단편영화 시절부터 소녀들의 불안한 내면을 관찰하고 표현한 작품으로 유명했는데요. 그 재능이 고스란히 묻어난 작품이 아닌가 싶습니다. 음악이 특히 매력적이었고, 조금 처연한, 슬픈 영화였습니다.

 

 

 

 

 

 

 

 

 

 

 

movie_image (22).jpg

 

2. '여고괴담4 - 목소리'

- 장르영화로써 매력은 잘 살아있습니다. 원초적인 공포에 대해 잘 표현하면서도 전통적인 클리셰를 자유자재로 가지고 논 작품이죠. 배우들의 연기도 아주 훌륭한 작품이었습니다. 귀신보다 무서운 '진짜 공포'가 뭔지 생각하게 한 영화였습니다.

- 이 영화 속 김서형은 음악교사 '희연'을 연기했습니다. '여고괴담6: 모교'와는 별개의 캐릭터입니다.

 

 

 

 

 

 

 

 

 

 

 

movie_image (25).jpg

 

3. '여고괴담1'

- 프렌차이즈의 포문을 열었고 한국형 공포영화를 부활시켰다는 의미는 있지만, 그 이상의 의미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다시 보면 그리 잘 만든 영화도 아닙니다. 

- 박기형 감독은 훗날 '폭력써클'이라는 기가 맥힌 학원폭력물을 만들지만 묻히게 됩니다.

 

 

 

 

 

 

 

 

 

 

 

 

movie_image (20).jpg

 

4. '여고괴담 여섯번째 이야기: 모교'

- 좋은 의도를 가지고 시작한 영화였지만 과정이 순탄치 못했습니다. 이야기에 욕심이 많아서 수습하는데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충분히 가능성이 보였던 이야기라는 점에서 조금 안타깝기도 합니다.

- 배우 김형서를 발견한 건 큰 성과라고 여겨집니다.

 

 

 

 

 

 

 

 

 

 

 

movie_image (23).jpg

 

5. '여고괴담 세 번째 이야기: 여우계단'

- 한창 유행하던 한국공포영화의 트렌드(유사 사다코)를 따라간 영화였습니다. 좋은 배우들이 나와서 좋은 연기를 보여줬지만 한국과 일본에 퍼져있던 '유사 사다코물'에서 진화한 모습을 보여주진 못했습니다.

 

 

 

 

 

 

 

 

 

 

 

movie_image (21).jpg

 

6. '여고괴담5: 동반자살'

- "공포영화를 좋아하진 않는다", "이전 '여고괴담' 시리즈를 하나도 보지 않았다"(이 영화 감독이 실제로 한 말)

- '유사 사다코물'이 극한에 치달았으며 의미없는 깜짝쇼만 반복한 영화였습니다. '여고괴담은 스타의 등용문'이라는 공식이 무너질뻔했을 정도로 절망적인 작품이었지만 오랜 시간이 흘러 주연배우 오연서는 스타가 됐고 손은서도 잠시 스타가 됐었습니다. 다음 시리즈가 나오기까지 11년이 흘렀다는 걸 감안한다면 사실상 시리즈의 숨통을 끊은 영화라고 봐도 될 듯 합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7

  • 락키
    락키
  • 스타니~^^v
    스타니~^^v
  • 러브제이
    러브제이

  • 영화보고
  • 설레는영화관
    설레는영화관
  • Asher
    Asher

  • 맹린이
  • 카르마
    카르마
  • LINK
    LINK
  • 명랑오리
    명랑오리
  • 호호아저씨
    호호아저씨
  • MegaBox
    MegaBox
  • raSpberRy
    raSpberRy

  • peacherry

  • 뭉뭉이
  • 다크맨
    다크맨
  • kiwiphobia
    kiwiphobia

댓글 12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모교는 아직 보지 못했지만
동반자살이 가장 아래라는 데에는 격하게 공감합니다
댓글
수위아저씨글쓴이 추천
13:05
21.06.20.
profile image 2등
동반자살... 보고도 기억이 안나는 영화....
댓글
수위아저씨글쓴이 추천
13:18
21.06.20.
profile image

"공포영화를 좋아하진 않는다", "이전 '여고괴담' 시리즈를 하나도 보지 않았다"

프랜차이즈 영화를 만드는 감독이 할 말은 아닌 것 같네요.
리스펙트가 없었으니 결과물도 그랬나 싶기도 하고요

댓글
14:46
21.06.20.
profile image

아.. '공포영화를 좋아하진 않는다..' 이야기... 여고괴담에서 나온 이야기였군요 @@;;;;

댓글
15:57
21.06.20.
profile image
저도 개인적으로 '여고 괴담 4: 목소리'를 높이 평가하고 싶습니다. 클리셰 안에서 나름 재미있게 잘 연출하고 김옥빈, 차예련 등의 배우들의 연기도 좋았습니다. 제 개인적인 순위로는 2편 - 1편 - 4편 - 3편 - 5편 순입니다. 6편은 아직 안 봐서 모르겠군요.
댓글
17:13
21.06.20.
profile image
저는 2편-1편.. 분명 전부 다 봤는데 기억나는건 두개뿐이네요 ㅋ 이번 여섯번째도 얼른 봐야겠어요.
댓글
19:47
21.06.20.
profile image
여우계단은 실제로 보진못했지만 제가 다닌 모교가 나와서 자랑하고다닌(?) 영화이죠 ㅋㅋ
댓글
08:48
21.06.21.
저도 두번째 이야기가 제일 나았던 모교는 굳이 보지 않을 것 같아서 순위에서 제외하고 시리즈마다 배우들의 연기력은 좋은데 내용에서 너무 빈약한 느낌이 들었던 영화 였던거 같습니다.
댓글
10:32
21.06.21.
profile image
모교는 올해 본 한국영화 중 파이프라인과 함께 굉장히 인내심이 필요한 영화였습니다
댓글
12:00
21.06.21.
profile image
개인적으로 최고는 2, 최악은 이번 6입니다만 5를 재작년 영자원에서 처음 봤을 때 이거보다 더 나쁜 시리즈가 나올 거라고는 생각도 안 하긴 했습니다 ^^;
댓글
16:06
21.06.21.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에드워드' 회원 강퇴 조치합니다(나눔 하실 때 꼭 참고) 23 익스트림무비 익스트림무비 1시간 전11:24 4127
HOT 2021 시네마콘 소니 픽처스 독점발표예정 4 밍구리 밍구리 37분 전12:18 495
HOT 《모가디슈》아트카드 상세 실물샷 및 디자인 비하인드 스토리 9 아지뱀 아지뱀 46분 전12:09 1065
HOT 시리즈 부자인 배우들 7 sirscott sirscott 55분 전12:00 756
HOT 영화관 다시봄쿠폰 지원 사업을 위한 예산, 국회 통과 5 PS4™ 1시간 전11:22 1392
HOT 토르3 감독이 관객을 대표해서 집어넣은 장면... 6 온새미로 온새미로 1시간 전11:20 1732
HOT IMAX로 개봉하는 야구치 시노부 영화의 중국판 리메이크 1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1시간 전11:12 564
HOT ‘What If?’ 로 바뀐 영화들의 허무한 결말들 (해외) 7 NeoSun NeoSun 3시간 전09:44 2368
HOT 칸에서 보고 온 비상선언 후기 22 다른 다른 3시간 전09:35 3559
HOT 최근 오픈한 판교 롯시 정말 깔끔하네요 6 인사팀장 인사팀장 3시간 전09:28 1625
HOT 하마베 미나미 아리무라 카스미 JA共済 8 e260 e260 4시간 전08:31 1492
HOT '올드' 보고 환불받은 '닥터 후' 배우의 샤말란 디스 21 goforto23 5시간 전07:48 4026
HOT 무비:우리가 사랑한 영화들 시즌2 (스포O) 6 24fps 24fps 5시간 전07:02 592
HOT ‘올드’ 북미 주말 오프닝 15M로 1위 기록 예상..샤말란 감사인사 2 goforto23 6시간 전06:49 963
HOT ‘기생충’ 레터박스에서 5점 만점 50만명 돌파 첫 영화 기록 4 goforto23 6시간 전06:37 1370
HOT [수위아저씨 선정] 2000년 이후 한국 공포영화 TOP 13 11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10시간 전02:16 1691
HOT [틸 데스] 저예산 티가 많이 나네요 (스포는 흰글씨 처리했습니다) 2 teamevans 10시간 전01:56 534
HOT 최희서, 오다기리죠 '당신은 믿지 않겠지만' 국내 개봉 준비 8 PS4™ 12시간 전00:33 2044
HOT 간만에 되새겨보는 각종 극장 관련 에피소드 12 Zeratulish Zeratulish 12시간 전00:14 1460
HOT 공포영화가 현실이 되는 끔찍하고도 유쾌한 상상 22 놀스 놀스 12시간 전23:56 3302
HOT 7월 24일 박스오피스 24 paulhan paulhan 12시간 전00:00 2918
29394
normal
Mike 3분 전12:52 68
29393
normal
홀리저스 홀리저스 30분 전12:25 910
29392
image
킹콩세마리 5시간 전07:47 862
29391
normal
아오리가좋아 아오리가좋아 5시간 전07:45 1146
29390
normal
Akaring 5시간 전07:19 897
29389
image
월계수 월계수 10시간 전01:58 1184
29388
normal
떼구르르를 13시간 전23:55 824
29387
image
스페이드 14시간 전22:34 1163
29386
normal
테리어 테리어 14시간 전22:27 2326
29385
image
박엔스터 박엔스터 16시간 전20:14 1099
29384
normal
Yolo Yolo 17시간 전19:19 1694
29383
normal
아기밤비 아기밤비 18시간 전18:48 742
29382
normal
Mike 19시간 전17:39 3987
29381
normal
카이K 20시간 전16:49 1069
29380
image
과장 과장 20시간 전16:34 1536
29379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21시간 전15:45 1097
29378
image
Elise Elise 21시간 전15:36 1082
29377
normal
rookie1 21시간 전15:01 1843
29376
normal
zin 23시간 전13:49 1933
29375
image
sirscott sirscott 1일 전09:54 765
29374
normal
건국 1일 전00:41 1204
29373
normal
테리어 테리어 1일 전23:23 2584
29372
image
Supervicon Supervicon 1일 전22:40 1012
29371
image
1일 전18:37 1175
29370
normal
안씨네 1일 전18:15 662
29369
image
빙티 빙티 1일 전17:01 994
29368
image
라온제나 라온제나 1일 전16:02 1299
29367
normal
aniamo 1일 전15:49 1337
29366
normal
홍상수의난 홍상수의난 1일 전15:46 349
29365
normal
아침꼭챙겨먹어요 아침꼭챙겨먹어요 1일 전15:19 1689
29364
normal
홍상수의난 홍상수의난 1일 전14:14 921
29363
image
라온제나 라온제나 1일 전14:14 634
29362
image
빙티 빙티 1일 전13:44 3751
29361
normal
ReMemBerMe ReMemBerMe 1일 전13:31 575
29360
image
zin 1일 전13:18 3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