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5
  • 쓰기
  • 검색

<강호아녀> 아직도 실험 중인 지아장커. (짧은 후기)

robertdeniro robertdeniro
1263 4 5

강호아녀.

<스틸 라이프>를 정점으로 지아장커의 영화는 크게 두 가지로 나눌 수 있습니다.

<천주정>, <산하고인>과 같은 '장르' 영화와 <동>, <무용>, <상해전기>와 같은 '다큐멘터리' 영화로 나눌 수 있습니다.

처음에 <24 시티> 즉 '장르'와 '다큐멘터리'가 혼합한 영화를 보고 앞으로의 지아장커를 기대했습니다.

그렇지만, 지아장커가 점차 자본에 흡수되면서 겉으로는 자본에 반대하지만, 속으로는 자본을 인정하는 영화를 만듭니다.

하지만 만약 이러한 영화를 지아장커가 <천주정>처럼 탄탄한 각본과 이미지를 이용해 만든다면 저는 이 길을 응원할 것입니다.

하지만 이후에 <산하고인>이라는 작품으로 인해 저는 지아장커의 미래를 의심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그리고 오늘 <강호아녀>를 통해 지아장커가 <소무>의 '영웅본색'을 이제는 동경과 향수로 바라보지 않고 '수단'의 시선으로 바라보고 있음을 깨달았습니다.

즉 인민을 다루는 것 같지만, 사실은 인민을 비판하고 자본을 옹호하는 영화를 지아장커는 또다시 만들었고, 그와 동시에 <산하고인>처럼 '장르'에 복종하였습니다.

지아장커, 중국의 희망이자 무너진 유럽 영화를 동양화한 훌륭한 감독이 이리 변할 수 있다는 사실이 참 가슴이 아픕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4

  • Antigone
    Antigone
  • B바라기
    B바라기

  • 에드워드
  • golgo
    golgo

댓글 5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각본 단계에서 검열하는 나라에서 영화 찍으려면 타협없인 못만들 것 같습니다.

댓글
21:54
4일 전
profile image
golgo
아무래도 그렇겠죠... 몇년 사이 중국이... ㄷㄷㄷ
댓글
23:45
4일 전
2등
장르를 따르는 게 왜 자본을 인정하게 되는 것으로 연결이 되는 건지 잘 모르겠네요
댓글
21:56
4일 전
profile image
율은사랑
장르의 법칙에 매몰되어 자신의 인장을 확실히 살리지 못한 것 같습니다. 장르를 따르는 것이 곧 자본을 인정한다는 것은 아닙니다~^^
댓글
23:45
4일 전
profile image
robertdeniro
개인적으로 <강호아녀>는 멜로드라마의 실패를 보여준다는 측면에서 장르의 법칙에 매몰되지 않았다고 생각해요.
댓글
03:19
23시간 전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6월 15일 박스오피스 (크루엘라 100만, 분질 220만 돌파!) 21 paulhan paulhan 2시간 전00:00 1541
HOT CGV 골든티켓과 일본의 무비치케 5 Yolo Yolo 2시간 전23:33 1880
HOT [소라닌]영화의 모든 부분을 사랑해요❤ 18 닭한마리 닭한마리 2시간 전23:29 828
HOT [싱크홀] 200억대 영화는 아니었네요 2 ipanema ipanema 2시간 전23:24 1835
HOT 디즈니+ '미녀와 야수' 프리퀄 스핀오프 제작 확정..내년초 촬영 4 goforto23 2시간 전23:20 1461
HOT [캐시트럭] 간략후기 (스포) 2 jimmani jimmani 3시간 전23:16 567
HOT 양조위 최고의 영화 30 하디 하디 3시간 전23:12 1888
HOT 소니 인도 공식 계정 스파이더맨 게시물 8 MarriageStory MarriageStory 3시간 전23:03 1913
HOT 크리스 프랫 '투모로우 워' 파이널 예고편 2 goforto23 3시간 전22:27 798
HOT [인 더 하이츠]간단후기입니다(노스포) 9 내꼬답 내꼬답 3시간 전22:22 1596
HOT '쓰리 빌보드' 마틴 맥도나 감독 신작 (콜린 퍼렐, 브렌던 그리슨... 6 goforto23 4시간 전22:15 1015
HOT 클라이밍 익무 시사 후기 1 Arsenal 4시간 전22:05 350
HOT 토드 살란스 감독 신작 발표..레이첼 바이즈, 콜린 퍼렐 주연 6 goforto23 4시간 전22:02 922
HOT 사사차차 실사 불호 후기(스포없음) 12 홀리저스 홀리저스 4시간 전22:01 1234
HOT 6월 15일 롯데시네마 월드 타워 경품현황입니다 7 바다숲 바다숲 4시간 전21:51 894
HOT 지금 막 코엑스 메가박스에 설치된 분들 14 ReMemBerMe ReMemBerMe 4시간 전21:32 3074
HOT [크루엘라] 100만 돌파한 거 같아요 7 ipanema ipanema 4시간 전21:26 972
HOT 블랙위도우 골든티켓 아쉬운게 26 아악아아아 5시간 전21:16 3767
HOT CGV 골든티켓 지속적으로 만들거라고 하시네요 🙄 28 와썹맨 와썹맨 5시간 전21:06 4426
HOT 루카굿즈 영화사별 모음 8 스폰지밥주민 5시간 전21:18 2013
HOT 블랙위도우 골든티켓 사실 예정이신가요? 24 paulhan paulhan 5시간 전20:53 3285
HOT 용산 경품 현황 (20:55) 봄날은 갔다. 16 김레전드 김레전드 5시간 전21:00 1167
HOT 부천영화제에 그래도 B급 병맛 슬래셔 있긴 하네요 ㅋㅋㅋㅋㅋ '살인 ... 10 너그나 6시간 전19:33 1376
7021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8시간 전17:20 313
7020
image
NeoSun NeoSun 9시간 전16:33 297
7019
image
NeoSun NeoSun 12시간 전13:35 486
7018
image
NeoSun NeoSun 15시간 전10:52 188
7017
image
hera7067 hera7067 15시간 전10:52 85
7016
image
NeoSun NeoSun 15시간 전10:35 550
7015
image
johjima johjima 1일 전21:18 237
7014
image
특별한럭비 1일 전16:40 682
7013
image
영사기 1일 전15:56 398
7012
image
판다소라 판다소라 1일 전15:43 481
7011
image
golgo golgo 1일 전15:18 363
7010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4:58 613
7009
image
NeoSun NeoSun 1일 전09:26 786
7008
image
johjima johjima 2일 전12:19 398
7007
image
데헤아 데헤아 2일 전07:05 2255
7006
image
NeoSun NeoSun 3일 전00:18 495
7005
image
johjima johjima 3일 전17:34 422
7004
image
박노협 박노협 4일 전20:51 332
7003
image
박노협 박노협 4일 전20:17 379
7002
image
NeoSun NeoSun 4일 전17:33 302
7001
image
johjima johjima 4일 전13:10 305
7000
image
에몽돌899 5일 전21:18 1178
6999
image
golgo golgo 5일 전20:23 403
6998
image
판다소라 판다소라 5일 전19:39 628
6997
image
로정 로정 5일 전19:26 659
6996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6일 전23:02 281
6995
image
아톰 아톰 6일 전15:42 1345
6994
normal
golgo golgo 6일 전14:16 358
6993
normal
golgo golgo 6일 전13:04 481
6992
image
hera7067 hera7067 6일 전12:56 247
6991
image
환풍기 환풍기 21.06.08.18:50 1369
6990
image
NeoSun NeoSun 21.06.08.09:59 296
6989
image
NeoSun NeoSun 21.06.08.09:12 584
6988
image
MoLo MoLo 21.06.07.20:29 701
6987
image
NeoSun NeoSun 21.06.07.11:36 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