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7
  • 쓰기
  • 검색

부모님은 자식을 잘 가르쳐야 합니다.

loneranger loneranger
2474 15 7

 

오늘 중국에서 매체 관련 직업으로 일 하신 친구와 얘기 나눔 도중, 얘기 하나 들었습니다. 

 

 <대탈출> (한국) 예능 판권 구입한 예능 <밀실대탈출>(중국) 시즌3 방영하는 와중에, 이번 주는 결방되었습니다. 그 이유는 어느 부모님이 이 예능에서 좀비와 귀신 등장해서 자신 자식을 놀래켜서 수십통 편지로 항의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중국에서 등급제 없고 방송에서 귀신 존재도 허락하지 않기 때문에 좀비는 마음 없는 이간, 귀신은 특수 분장 하는 인간으로 명칭을 바꿨지만요. 

 

 여기서 주의 해야 할 것 하나 더 붙이자면, 등급제 없기 때문에 이 예능은 어떤 채널 통해 공중 방송하면 안 됩니다. 중국 정부 측의 요청을 따라 모든 지상파에서 방송한 프로그램은 밝은 모습을 가져야 하고, 최대한 경쟁, 공포, 살인.. 등 부정적이고 단순 오락적인 요소 배제 시켜야 합니다. (중국판 러닝맨 지금도 최대한 중국의 좋은 모습을 소개해주는 여행 방송으로 변신하고 있습니다. 전에 이름표 뜨기 보고 따라하다가 다치는 학생 있어서 정부 측에서 이처럼 위험한 게임 최대한 줄여야 하는 명령 내리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중국판 대탈출은 한 방송국에서 자체 제잔한 온라인 플랫폼에서 VIP사용권 구입하셔야 이 예능을 시청할 수 있습니다. 

 

 원래 중국의 매체 환경은 등급제 없는 관계 때문에 그리 자유롭게 창작할 수 있는 환경이 아니어서 하나의 방송 제작한 것을 이미 상당히 어렵겠는데, 중국판 대탈출 비록한 방송은 또한 그렇게 간단하게 시청할 수 있는 방송이 아니어고, 왜 부모님은 자식을 좋아하는 것 시청하게 놔두고 그 다음에 애기가 안 좋은 영향 받을 때, 아이에게 올바르게 가르치는 대신에 프로그램을 제보하고 사라지게 만들어요? 

 

 이러면 새로운 시도하고 싶은 창작자를 점점 줄어들고, 결국 볼만한 방송 점점 사라질 수 밖에 없을 텐데요. 참으로 안타깝고 아쉬움 일이네요. 중국판 대탈출 현재 다음 편 방송 일자는 무기한 연기되었다는 공지 밖에 없습니다.

 

 PS: 그리고 중국에서 부모님 제보 때문에 사라진 애니메이션 많지만, 그 중 어이 없는 사례 몇개 나열하겠습니다. 

 

 1. 여성 아이돌을 주인공으로 그리는 꿈에 관한 애니메이션은 수정 명령을 받았습니다. 부모가 아아를 염색한 여주인공을 보고 염색하고 싶다고 하시기 때문입니다. 결국 애니메이션 아에 방영 종료하고, 반년을 걸쳐 모든 캐릭터의 머리 색깔이 흑색으로 칠한 다음에 다시 방영했습니다. (중국에서 아이돌이라는 단어 쓰면 또한 안 됩니다. 어린이에게 헛된 꿈을 갖게 해준 단어이어기 때문입니다. 예를 들면, Blackpink 중국 방송 출연하면 춤 추고 노래하는 가수단체이라고 소개해야 방송이 나와요.)

 

 2. 돼지 한 가족을 대상으로 만든 시트콤 형식의 애니메이션은 수정 명령을 받았습니다. 부모가 아기 돼지가 밭에서 뛰어놀는 장면 보고 아기도 논밭에서 뛰어놀고 몸을 더럽히기 때문에 이 애니메이션은 아아 공부 못 하게 막은 부정적인 애니메이션이었다고 하고 제보하기 때문입니다. 결국 그 후 이 시트콤은 그에 관한 모든 장면 삭제한 다음에 다시 방영했습니다.

 

 3. 중국 무술의 아름다음 보여주는 애니메이션 또한 예외 없습니다. 갈 갖고 싸우고, 주문을 외우고, 경쟁을 펼치는 것은, 아이의 성정에 대해 해만 끼친다고 하시는 부모님 때문에 수정 명령을 받았지만, 수정하려면 너무 많은 장면 다 그런 식으로 완성하기 때문에 결국 종방 후에 중국에서 아예 재방영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loneranger loneranger
14 Lv. 17859/20250P

영화 관람 후에 해석 듣는 것 보다 자신이 생각하고 자신의 관점을 갖는 것이 더 중요한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이 생각은 문자로 표현할 수 있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5

  • 셋져
    셋져
  • 깨방정
    깨방정
  • Nashira
    Nashira

  • 은철이
  • bonvoyage
    bonvoyage
  • 솔로
    솔로
  • 고등어태비
    고등어태비
  • 토레타냠
    토레타냠

  • miniRUA
  • B바라기
    B바라기
  • 홀리저스
    홀리저스
  •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 golgo
    golgo

  • 맹린이
  • 아루마루
    아루마루

댓글 7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중국 정말 심각하네요. 국가가 그렇게까지 국민을 통제하다니..

댓글
20:32
6일 전
profile image
loneranger 작성자
golgo

통제하기 보다 국민에게 보여주고 싶은 것 외에 최대한 안 보여주는 것죠? 그나마 유매체 통해서만 방영된 콘텐츠에 대한 검열이 덜 엄격해서 잘 찾아보면 볼만한 것 나올 거에요.

댓글
22:01
6일 전
profile image

내수시장에서 버틸 수는 있어도 해외에 내보내기 참 어렵겠군요.

댓글
00:27
6일 전
profile image
loneranger 작성자
셋져
800도 그렇고 소년시절의 너도 그렇고, 이 영화들 보면 좋은 면이 있더라도 검열 때문에 어쩔 수 없이 붙이거나 삭제해야 할 부분이 있어요. 그래서 해외에서 중국 영화가 인기가 아직 덜 있어요. 쇼크 웨이브는 홍콩제작에다가 수순한 오락영화여서 그나마 좀 봐주는데요.
댓글
01:00
6일 전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CGV <루카> 무비굿딜 2차 20 라온제나 라온제나 39분 전17:26 1750
HOT [클라이밍] 삶을 증명하는 "살아있음"에 관하여 (스포) 1 창이 창이 42분 전17:23 147
HOT 로튼 토마토에서 정리한 '블랙 위도우' 북미 시사 리뷰 - 역대급 ... 6 goforto23 56분 전17:09 1100
HOT [평창영화제] <유배> 피해의식에서 벗어나 이제는 스스로를 돌아볼 때 4 KimMin KimMin 1시간 전17:05 201
HOT [4DX] CGV '분노의 질주' 4DX 특가 상영 이벤트 (6/23 ~ ) 21 무비런 무비런 1시간 전16:08 2828
HOT 여고괴담 대관으로 보네요 ㄷㄷ 15 피날레 피날레 2시간 전15:47 1148
HOT CGV '웬디' 아트하우스 Club 아티스트 렌티큘러 포스터 증정 이벤트 25 무비런 무비런 2시간 전16:00 3125
HOT [평창영화제] 평창에선 라이브 공연도 매일 무료! 8 KimMin KimMin 2시간 전15:59 388
HOT CGV DRIVE IN 스퀘어원 자동차 극장 그랜드 오픈 및 오픈 이벤트 4 빙티 빙티 2시간 전15:51 1259
HOT [단독] 변요한, 드라마 '백설공주에게 죽음을' 주인공 15 ipanema ipanema 2시간 전15:37 2280
HOT [평창영화제] ‘징검다리 건너 가는 상영관’과 ‘세상 편한 빈백 상영관’ 2 KimMin KimMin 2시간 전15:22 417
HOT 6/21(월) 극장별 선착순 쿠폰 정리 15 빙티 빙티 2시간 전15:11 3651
HOT 디즈니플러스는 강풀'무빙'을 시즌제 드라마로 만들려고 한다 (+... 13 PS4™ 3시간 전14:44 2030
HOT [평창영회제] 개막식 기자간담회 사진 3 Supervicon Supervicon 3시간 전14:37 352
HOT 와 더숲아트시네마 분위기 너무 맘에 드네요! 29 DBadvocate DBadvocate 3시간 전14:23 1724
HOT 국내 공개를 준비중인 일본 작품들 8 PS4™ 4시간 전14:05 2015
HOT 황정민, 현빈 주연 [교섭] 첫 스틸 6 ipanema ipanema 4시간 전13:45 3349
HOT [평창영화제] <비밀> 막장, 범죄, 역사가 절묘하게 어우러진 수작 2 빛나 4시간 전13:41 645
HOT 송강호, 박정민 주연 [1승] 시놉시스 공개 5 ipanema ipanema 4시간 전13:32 2456
HOT 귀멸의 칼날 개인결산~ 22 판다소라 판다소라 4시간 전13:29 1414
HOT 91세 대감독의 열정 9 sirscott sirscott 4시간 전13:27 1616
HOT 루카 메박오티는 왜 포장이 없을까요 (처음겪는 직크) 14 고등어태비 고등어태비 4시간 전13:15 2393
HOT 조이앤시네마 '캐시트럭' 2번째 등급심의 신청 27 PS4™ 4시간 전13:20 2763
954866
image
무비런 무비런 3분 전18:02 264
954865
image
스톰루이스 스톰루이스 3분 전18:02 41
954864
image
판다소라 판다소라 7분 전17:58 131
954863
image
핀란 핀란 10분 전17:55 224
954862
image
나름 나름 10분 전17:55 45
954861
normal
hansolo hansolo 11분 전17:54 248
954860
image
stanly stanly 15분 전17:50 263
954859
image
새벽설 23분 전17:42 583
954858
image
PS4™ 24분 전17:41 211
954857
normal
아이아이아이아이이이이 24분 전17:41 861
954856
image
ReMemBerMe ReMemBerMe 25분 전17:40 662
954855
normal
창이 창이 27분 전17:38 188
954854
normal
KJ마리아 28분 전17:37 363
954853
normal
귀멸은못말려 29분 전17:36 995
954852
image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30분 전17:35 286
954851
normal
내꼬답 내꼬답 32분 전17:33 281
954850
normal
One그리 32분 전17:33 110
954849
normal
해오평석 해오평석 35분 전17:30 232
954848
normal
해오평석 해오평석 35분 전17:30 386
954847
normal
복싱아 복싱아 37분 전17:28 317
954846
image
DBadvocate DBadvocate 38분 전17:27 140
954845
image
라온제나 라온제나 39분 전17:26 1750
954844
image
qga8060 qga8060 41분 전17:24 405
954843
image
무비런 무비런 41분 전17:24 521
954842
image
창이 창이 42분 전17:23 147
954841
image
복싱아 복싱아 45분 전17:20 187
954840
image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45분 전17:20 481
954839
image
goforto23 50분 전17:15 646
954838
image
킹콩세마리 50분 전17:15 513
954837
image
NeoSun NeoSun 52분 전17:13 183
954836
normal
깨방정 깨방정 54분 전17:11 354
954835
image
무비런 무비런 54분 전17:11 1162
954834
normal
보고파아아아아 54분 전17:11 214
954833
image
goforto23 56분 전17:09 1100
954832
image
NeoSun NeoSun 57분 전17:08 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