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8
  • 쓰기
  • 검색

영화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호러 영화 중 한 편

놀스 놀스
4179 30 38

vmYhFcA2YC15hoL44hQziba75Ij.jpg고바야시 마사키 감독의 1964년작 <괴담 Kwaidan>입니다. 탐미주의 호러의 고전으로써 영화사상 시각적으로 가장 아름다운 호러 영화에 손꼽히는 작품입니다.


일본에서 전해 내려오는 괴담을 소설화한 코이즈미 야쿠모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이 영화는 옴니버스 구성이며 각각 '흑발' '설녀' '귀 없는 호이치' '찻잔 속'이라는 네 개의 에피소드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tumblr_f160140dcf4b16ef49bacd8fde36450d_8c22f182_500.gif

Kwaidan-gif.gif

네 편의 기묘하고 으스스한 이야기가 담긴 이 작품에서 가장 눈에 띄는 요소는 뭐니뭐니해도 영상의 시각적인 아름다움입니다. 이 작품은 무섭기보다도 아름답습니다. 표현주의적 세트를 배경으로 담아낸 영상미는 강렬한 시각적 충격으로 다가옵니다. 당시 일본 스튜디오의 프로덕션 디자인 구현력이 얼마나 뛰어난지 실감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Kwaidan-040.jpg

4934topKwai.jpg

컬러 필름이 담아낼 수 있는 색채의 아름다움을 극단으로 추구한듯한 색채감은 단박에 눈을 사로잡습니다. 이 영화는 색의 영화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만큼 색채의 활용이 두드러집니다. 특히 이 영화의 붉거나 푸른 색감은 황홀경에 빠지는듯한 진풍경을 만들어냅니다. 

 

k64-wife1b.jpg

Kwaidan_Tea02-1024x425.jpg

<괴담>의 정적이고 느린 화면 운용의 리듬은 유려하기 그지 없습니다. 시네마스코프 비율로 공간을 담아내는 촬영은 정중동의 미학을 보여주듯 우아합니다. 무의미한 쇼트를 남발하지 않고 쇼트의 사이즈, 앵글, 지속시간 등으로 리듬을 형성하며 분위기를 만들어내는 솜씨는 요즘엔 더욱 보기 드문 감각인 것 같습니다.

 

Kwaidan_Snow01-1024x425.jpg

교훈적 성격을 띈 많은 민담이 그렇듯 네 편의 이야기에서 공통적으로 흐르는 기조는 인간의 어리석음과 나약함(무력함)입니다. 권태, 망각, 호기심, 부주의함, 욕망 같은 인간이 처한 조건들은 모두 각각의 에피소드에서 비극의 씨앗이 됩니다.

 

the-black-hair.png.jpg

DWm6KAqX4AAgpbR.jpg

첫 번째 이야기 '흑발'에서는 젊은 무사가 아내와의 가난한 생활에 대한 권태와 출세에 대한 욕망으로 파국을 맞이하며 두 번째 이야기 '설녀'에서는 귀신과의 약속을 망각한 남자의 경거망동 때문에 비극이 발생합니다.

 

Kwaidan-096.jpg

kwaidan-18c-web.jpg

세 번째 이야기 '귀 없는 호이치'에서는 부주의한 실수로 주인공이 귀를 잃게되고 네 번째 이야기 '찻잔 속'에서 주인공은 찻잔 속 물에 비치는 남자의 형상 때문에 미쳐버립니다.

 

인간이 알 수 없는 것 혹은 놓치거나 잡지 못 하는 것은 인간이 가진 두려움의 근원일 것입니다. 또한 해야 할 때와 하지 말아야 할 때, 가야할 때와 가지 말아야 할 때를 항상 합리적으로 판단하기는 힘들다는 것이 인간이 처한 조건이겠죠. 세상에 던져진 인간이 맞닥드린 이 실존적인 조건이야말로 진정한 공포가 아닐까 싶습니다.

 

Kwaidan-034.jpg83441ff57a98042389081b2ce04140d1.jpeg.jpg

순수한 탐미성으로 가득 찬 이 영화는 소위 '사회파' 감독으로 불리우곤 하는 고바야시 마사키의 예외적인 작품으로 꼽힙니다. 확실히 사회와 제도의 폭력성과 그로 인한 비극을 직접적으로 그려내는 그의 다른 작품들과는 조금 결이 상이한 느낌이 들죠. 하지만 세상을 바라보는 그의 어두운 비전을 생각하면 비극적인 호러 장르와도 맥이 닿는 부분이 있는 것 같습니다. 

 

MV5BZmM1ZmRkMjItZjc3Ny00ZWQzLWFhYmUtMWE0Y2QwOWY0MTMxXkEyXkFqcGdeQXVyMTIyNzY1NzM@._V1_.jpg

<괴담>은 어디선가 한 번 쯤 들어본듯한 형태의 고전적인 괴담을 탐미적인 시각적 성찬으로 엮어낸 작품입니다. 고바야시 마사키 감독이 뛰어난 창작력을 자랑하던 시절의 작품이자 나카다이 타츠야, 아라타마 미치코, 미쿠니 렌타로 등의 일본 영화의 황금기를 이끌던 명배우들이 호연을 펼치는 작품이기도 합니다. 한마디로 고바야시 마사키의 <괴담>은 일본 영화의 가장 찬란했던 시절을 증거하는 여러 조각 중 하나입니다. 

 

f7959df736da0b48049b06ef0f4e244b.jpg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30


  • 키류
  • 스코티
    스코티
  • aro
    aro
  • 팔슈름예거
    팔슈름예거

  • 넷플릭스4K
  • 남궁나나
    남궁나나
  • 음악28
    음악28

  • 산낙지
  • KimMin
    KimMin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레히
    레히
  • 스타니~^^v
    스타니~^^v

  • miniRUA
  • ipanema
    ipanema

  • supremenyc
  • golgo
    golgo

  • dkxixid

  • mvbelt
  • 현미조청
    현미조청
  • 롱테이크
    롱테이크

  • xwe8wj19al
  • 퓨리
    퓨리
  • sirscott
    sirscott
  • Nashira
    Nashira
  •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 에드워드
  • 박노협
    박노협
  • 닭한마리
    닭한마리
  • J.Cole
    J.Cole
  • LINK
    LINK

댓글 38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마지막 컷에 보이는 '하늘에 떠 있는 눈이 쳐다보는 것 같은' 것 때문에 무서웠던 기억이 ㅎㅎ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18:19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LINK
저도 저 이미지가 잊혀지지 않더라고요 ㅎㅎ
댓글
18:26
21.06.11.
profile image 2등
장면 하나하나의 색이나 분위기에 반해서 언젠간 꼭 봐야겠어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18:26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닭한마리
분위기 끝내주고 색감의 활용이 정말 아름다워요 :)
댓글
18:27
21.06.11.
profile image 3등

와 고전 영화인데 화면 때깔이 상당하네요..

미술도 매우 아름다워요 보고 싶네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18:27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박노협
미술의 완성도가 역대급이라고 생각해요 ㅎㅎ 정말 아름답죠:)
댓글
18:32
21.06.11.
profile image
2016년에 나카다이 배우가 내한해서 gv했을 때 갔던 기억이 나네요 제가 살면서 본 할아버지 중에 제일 잘생기셨어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18:28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ItalianaMobstar
와우 실물 영접 하셨군요! ㅎㅎ 나카다이 타츠야옹 너무 멋지세요😃
댓글
18:33
21.06.11.
profile image
이게 64년작... ㄷㄷㄷ 진짜 황금기의 일본영화는 어마어마했군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18:32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알폰소쿠아론
어마어마해요 정말 ㅎㅎ 저 당시 일본엔 무슨 일이 있었던건지 ㄷㄷ
댓글
18:35
21.06.11.
profile image
이 영화 최고였습니다. 수공업 영화미술의 끝판왕이죠.설녀 미술보고 정말 감탄했습니다. 영자원에서 큰 스크린으로 보면서 너무 보길 잘했다 생각만 들었어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18:38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sirscott
설녀의 미술이 압권이죠😀 설원의 푸른 색조와 황혼의 붉고 분홍분홍한 빛깔이 너무 아름다웠어요^^
댓글
18:44
21.06.11.
놀스님이 자극적인걸 좋아하시죠 보고싶네요 저도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18:44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xwe8wj19al
자극적인 것만 좋아하는 건 아니지만 자극적이고 과잉적인 것도 매우 좋아합니다😄 이 작품 기회되시면 꼭 보셨으면 좋겠어요!
댓글
18:46
21.06.11.
profile image
영상미가 기가 막히네요!!! <할복>으로 유명한 고바야시 마사키 감독 작품이라서 더 궁금해지네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18:50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가미
크으 <할복>은 정말 비범한 걸작이죠 ㅎㅎ 할복과는 또 다른 고바야시 마사키의 감각을 느낄 수 있는 작품입니다👍
댓글
18:55
21.06.11.
오오 놀스님 추천작들 리스트가 좋아서 자주 보는데 오랫동안 안오셔서 기다렸습니다
추천작 자주자주 소개시켜주세요 ^^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19:31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mvbelt
앗 제가 한동안 뜸했었죠😂 챙겨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최대한 글 자주 올려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ㅎㅎ
댓글
19:40
21.06.11.
추천 감사합니다! 공포영화는 잘 손이 안 가던데 영상미가 장난 아니네요 봐야겠어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20:15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dkxixid
영상이 워낙 아름다운 영화라 한 번 쯤 감상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댓글
20:21
21.06.11.
profile image

다신 못만들 일본 영화죠.

비 상업성, 예술성, 제작비, 아트.. 기타 등등...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20:22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golgo
정말 그렇네요😢 다신 못 만들 영화.. 흑흑
댓글
20:24
21.06.11.
포스터 보고 궁금해서 봤다가 생각지도 못한 비주얼에 감탄하고 뒤늦게 할복 감독님 작품인 거 알고 놀랐던 기억이 있네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20:54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supremenyc
역시 거장은 흑백과 컬러를 모두 잘 다루나봐요^^ 언뜻 같은 감독이라고 생각하기 쉽지 않은데 흑백인 할복과 컬러인 괴담 모두 강박적이고 엄격한 화면 구성의 아름다움이 멋지죠 ㅎㅎ
댓글
21:08
21.06.11.
profile image
프로덕션 디자인이 진짜 끝내주더라고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20:55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ipanema
정말 장인정신이 느껴지면서 감탄이 절로 나오는 프로덕션 디자인이에요ㅎㅎ
댓글
21:10
21.06.11.
profile image

와아...... 무슨 때깔이!! ㄷㄷㄷㄷ
요즘 애니메이션 못지 않겠는데요?!! +_+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22:02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Nashira
말씀대로 세트의 양식적인 아름다움이 애니메이션을 연상케 하기도 하네요 ㅎㅎ 저 때깔 만들어내려고 얼마나 힘들었을까요ㄷㄷ
댓글
22:15
21.06.11.
profile image
64년 작품이라니 .. 영상미도 뛰어나지만 저 시대에 저런 세트장 퀄리티와 비쥬얼 작업을 하다니 대단하네요 ㄷㄷ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22:07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현미조청

저 시절의 일본 영화를 보면서 여러모로 감탄할 때가 많습니다 ㅎㅎ 엄청난 공력이 느껴져요ㄷㄷ

댓글
22:19
21.06.11.
개인적으로 일본 공포 영화 사상 최고 걸작으로 치는 엄청난 작품입니다.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22:07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풍류도인
공감합니다:) 그저 경이로움 밖에 안 느껴지는 기념비적인 작품인 것 같아요!
댓글
22:20
21.06.11.
아 이거 보고 싶었는데 볼 수 있는 방법이 없네요 ㅠ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22:33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율은사랑
이런 영화를 쉽게 접할 수 없다는게 안타깝습니다ㅜㅜ 국내에서는 DVD마저 출시가 안되어있는 것 같네요😰
댓글
22:49
21.06.11.
약간 섬뜩하기도 하지만 영상미가 진짜 감탄스럽네요

마치 판타지 영화를 보는것같은 느낌도...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23:56
21.06.11.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넷플릭스4K
판타지처럼 현실 세계에서 붕 떠 있는듯한 인공적인 느낌이 매력적으로 다가오죠ㅎㅎ
댓글
00:13
21.06.12.
profile image
이 영화는 정말 끝내주죠. 마지막 에피소드가 가장 인상적이었어요.
댓글
놀스글쓴이 추천
07:46
21.06.12.
profile image
놀스 작성자
스코티

끝내주죠😁 마지막 에피소드 강박스러운 신경증적 심리 상태에 대한 묘사에서 왠지 마리오 바바나 구로사와 기요시 영화가 떠오르기도 하더라고요ㅎㅎ

댓글
11:47
21.06.12.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인디그라운드 온라인 상영관 기대작 투표 이벤트 11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23:09 4283
HOT 블랙위도우 위력이..ㄷㄷ 7 Dolpin02 24분 전23:09 1252
HOT 토론토 영화제 경쟁부문작 공개..''듄' 라스트 나잇 인 소호... 1 goforto23 28분 전23:05 330
HOT [꽃다발 같은 사랑을 했다] 노스포 후기 (4.0/5) 2 에라이트 에라이트 30분 전23:03 266
HOT <꽃다발 같은 사랑을 했다>: 생각나는 사람이 있는 영화 (스포X) 11 뇽구리 뇽구리 56분 전22:37 420
HOT <기생충>에 자양분이 된 파괴력 13 놀스 놀스 1시간 전22:16 1292
HOT 섬광의 하사웨이 한정판 블루레이 구매했습니다. 2 풍류도인 1시간 전22:03 547
HOT 조여정 제주도 사진 1 kimyoung 1시간 전21:55 1573
HOT [발신제한] 단평 (스포x) 10 ipanema ipanema 2시간 전21:13 1232
HOT 영화감독님들의 개성이 확실하게 보이는 제목 로고 모음집 9 소심한돌고래 소심한돌고래 1시간 전21:43 1380
HOT 발신제한 관람평 14 reckoner reckoner 2시간 전21:18 1858
HOT (스포X)[발신제한], [킬러의 보디가드 2] 간단 후기 4 영사남 영사남 2시간 전21:01 1173
HOT 90년대 걸작 영화 스틸북 콜렉션 18 콜슨 콜슨 2시간 전20:48 1107
HOT [킬러의 보디가드2] 씨네큐 스티 2종 받았어요 🤣 굿즈 5종 모음 6 AyuLove AyuLove 2시간 전20:45 1315
HOT 랑종 인물 관계도 5 kimyoung 2시간 전20:37 1346
HOT [랑종] 제작기 영상 공개 4 ipanema ipanema 3시간 전20:28 998
HOT 콰이어트 플레이스2 후기-숨 좀 쉬게 해주세요.. 11 이카로스 이카로스 3시간 전20:03 1130
HOT 나의 인생관을 뒤흔든 영화 16 altair6220 3시간 전19:59 2213
HOT 오늘 받은 굿즈들 (스압) 12 espresso espresso 3시간 전19:50 1337
HOT 오늘 도착한 직구 블루레이들 (feat. 자이언트 로보, 멕시코 장르영화) 16 spacekitty spacekitty 3시간 전20:33 719
HOT 김강우, 김소혜 '귀문' 티저 예고편 공개 9 golgo golgo 5시간 전18:31 2977
HOT 올해 칸 필름마켓 서울, 도쿄, 베이징, 멜버른, 멕시코시티 5개 도시에서 상... 10 스톰루이스 스톰루이스 4시간 전18:55 2053
HOT 오늘 새로온 귀멸의 칼날 포스터와 잡지❤ 20 내꼬답 내꼬답 4시간 전18:46 1980
HOT 단발로 변신한 김새론 6 Ryan_ 5시간 전18:22 3021
956983
image
MarriageStory MarriageStory 방금23:33 0
956982
image
스페이드 2분 전23:31 80
956981
normal
구그그궁우 5분 전23:28 124
956980
normal
버쿠터키 버쿠터키 7분 전23:26 336
956979
normal
존사라코너 9분 전23:24 94
956978
normal
멜로우 멜로우 11분 전23:22 89
956977
image
goforto23 14분 전23:19 212
956976
image
선우 선우 14분 전23:19 324
956975
normal
순수한조이 순수한조이 15분 전23:18 443
956974
image
영화초보12 15분 전23:18 134
956973
normal
goforto23 16분 전23:17 126
956972
image
복학배추 복학배추 18분 전23:15 182
956971
image
Dolpin02 24분 전23:09 1252
956970
file
e260 e260 24분 전23:09 140
956969
normal
Supervicon Supervicon 27분 전23:06 286
956968
image
goforto23 28분 전23:05 330
956967
normal
에라이트 에라이트 30분 전23:03 266
956966
normal
소보르 소보르 32분 전23:01 247
956965
normal
Supervicon Supervicon 33분 전23:00 298
956964
normal
팝콘우마이이 35분 전22:58 416
956963
normal
뇽구리 뇽구리 39분 전22:54 245
956962
image
Liv9 42분 전22:51 645
956961
image
판다소라 판다소라 42분 전22:51 699
956960
normal
레미제라드 45분 전22:48 336
956959
normal
앙파카 47분 전22:46 1474
956958
image
과장 과장 49분 전22:44 345
956957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49분 전22:44 486
956956
image
에몽돌899 49분 전22:44 247
956955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50분 전22:43 597
956954
image
이신헌 이신헌 52분 전22:41 159
956953
image
애늙은이 애늙은이 52분 전22:41 192
956952
image
sirscott sirscott 53분 전22:40 328
956951
image
Pomelo Pomelo 54분 전22:39 339
956950
image
비단장수 55분 전22:38 430
956949
normal
NightWish NightWish 55분 전22:38 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