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7
  • 쓰기
  • 검색

'건담: 섬광의 하사웨이' 원작자 토미노 감독 인터뷰

golgo golgo
1372 6 7

일본서 오늘 개봉한 <기동전사 건담: 섬광의 하사웨이> 원작자인 토미노 감독의 인터뷰입니다.

https://mantan-web.jp/article/20210603dog00m200019000c.html

 

다 옮겨놓고 보니 작품에 대한 직접적인 소감은 아니네요..^^;

차라리 본인이 30여년 전 감독한 <역습의 사야>에 대해 자아비판한 인터뷰가 재밌으니 그쪽도 참고하세요.

https://extmovie.com/movietalk/66015158

 

 

f5b65e24ae24c65a.jpg

 

 


토미노 요시유키 총감독: <섬광의 하사웨이> 애니메이션에 대한 생각
“만들겠다는 사람이 있다면...”


인기 애니메이션 <기동전사 건담> 시리즈의 극장판 애니메이션 <기동전사 건담: 섬광의 하사웨이>(무라세 슈코 감독)이 6월 11일 (일본에서) 공개됐다. 이 시리즈의 ‘아버지’인 토미노 요시유키 총감독이 1989~90년에 발표한 소설이 원작으로, 1988년에 공개된 영화 <기동전사 건담: 역습의 샤아>(토미노 감독)의 후일담을 그렸다. <섬광의 하사웨이>에 대해 토미노 감독에게 묻자, “기대 안 합니다.”라고 단언했다. 토미노 감독이 가진 생각은?


◇ 내용은 일절 모른다


<기동전사 건담: 섬광의 하사웨이>는 우주세기 0105년을 무대로, 제2차 네오지온 전쟁에서 쓰라린 이별을 겪은 브라이트 노아의 아들 하사웨이 노아가 신형 모빌슈트 ‘크시 건담’을 조종해 지구연방정부에 반기를 드는 모습을 그린다. 애니메이션은 <학살기관>의 무라세 슈코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총 3부작.


소설이 나온 지 30년 이상 지나서, 애니메이션화된 것에 토미노 감독은 “그것(원작)을 쓸 때는 일이 없었어요. (애니메이션화)는 이상한 일이라고 생각했죠.”라고 말했다.


“왜 나한테 안 맡기는 거지? 70이 넘어서 그런 이야기를 하면 미움 받을 것 같아서, 그런 얘긴 안 했죠. <G-레코>(G의 레콘기스타)까지 만들고서 <건담>으로 돌아갈 순 없죠. 저에게 있어서 <건담>은 전쟁물이고 <턴에이 건담>으로 끝을 낸 거라, 만들겠다는 사람이 있다면 ‘하세요’란 입장이었습니다.”


토미노 감독은 왜 “전혀 기대”를 안 하는 것일까?


“스토리가 기억 나지 않기 때문이죠. 제작 현장과 무라세 군은 알고 있어요. 같은 스튜디오에 있으니까요. 무라세 군과는 시작하기 전에 대화를 나눴는데, 이야기에 관해선 말하지 않았어요. 사공이 두 사람 있는 작품은 안 됩니다. 구체적으로 영화 <스팔타커스>라는 사례가 있죠. 스탠리 큐브릭이 연출한 것으로 되어 있지만, 큐브릭은 편집에 관여하지 못했어요. 지독한 작품 된 거죠.”


“그 정도만”, “모른다”라고 말하지만...


“스튜디오가 같아서, 작업물이 왔다 갔다 하는 건 봤습니다. 복사기 앞에 서 있으면 스토리보드 초안을 저절로 보게 되죠. 스토리보드의 그림이 저랑 다르게 무척 좋습니다. 그림을 잘 그린다고 해서 좋은 건 아니에요. 그림을 사랑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캐릭터를 그리는 걸 좋아해요. 애니메이터 출신 감독 중에도 유아사(마사아키) 씨처럼 연출력이 있는 분도 있어서, 그런 부분에 기대는 하고 있어요.”


◇ <귀멸의 칼날>은 6화까지만 봤다


<섬광의 하사웨이>는 현대적인 작품이라는 의견이 있다. 강대국끼리의 전쟁이 아니라 테러리즘과의 전쟁을 그리고 있어서 그럴지도 모른다. 하지만 토미노 총감독은 “전쟁물이고, 냉전 이후에 전쟁이 일어날지도 모른다는 가능성을 바라본 작품이라서, 30년 전 작품이 현대적인 시선을 갖고 있다고는 여겨지지 않아요.”라고 말했다.


“<G-레코> 때 생각했던 것은, 지구에서 전쟁을 치를 여력이 없다. 어떻게 지구에서 전쟁을 벌일 수 있을까? 어느 나라가 항공모함을 만든다 해도, 어디를 폭력한단 말인가? 폭격할 장소가 없다. 항공모함이 공격한 순간, 세계가 그걸 어떻게 바라볼까? 항공모함을 움직인 시점에서 지는 거죠. 어째서 군인, 정치인, 경제인들이 전력을 원하는 걸까? 답은 빤하거든요. 군사 퍼레이드를 하고 싶다. 관함식을 보고 싶을 뿐인 거예요. 그런 전통이 남아 있죠. 전투씬은 <건담> 정도에서나 볼 수 있으니까, <건담>의 인기는 앞으로도 계속될 거예요.”


토미노 감독은 병기, 전쟁에 대해 열변을 토했는데, “애니메이션에 대해서는...”이라고 물었더니 “요즘 애니메이션은 안 본다”고 말했다.


“<귀멸의 칼날>은 6편까지만 봤어요. 애니메이션에 대해 별로 할 말이 없어요. <원피스>에 대해서도 ‘잘하네, 템포가 좋아.’라고 생각하지만, ‘이렇게까지 판타지로 만들어도 괜찮나?’라고 생각해요. 저는 <반지의 제왕>도 <해리포터>도 잘 못 봐요. 비슷한 캐릭터가 비슷한 행동을 하고, 그렇게까지 공을 들이는 것에 ‘어쩌자는 건가?’라고 생각하는 사람이라서요.”


토미노 총감독이 연출하는 <G-레코> 극장판 제3부 <G의 레콘기스타 III: 우주로부터의 유산>이 7월 22일 (일본에) 개봉되는 것도 발표되었다. <섬광의 하사웨이> <G-레코>를 보면, 토미노 감독의 전쟁, 애니메이션에 대한 생각이 보일지도 모른다. 

 

golgo golgo
88 Lv. 3520869/3700000P


익스트림무비 스탭
영화, 영상물 번역 / 블루레이, DVD 제작
영화 관련 보도자료 환영합니다 email: cbtblue@naver.com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6

  • 화이트나이트
    화이트나이트
  • Nashira
    Nashira
  • 하이데
    하이데
  • 메가드라이브
    메가드라이브
  • 셋져
    셋져
  • tae_Dog
    tae_Dog

댓글 7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건담은 시드만 봤는데...
엄청난 감동을 받았어서...
이참에 넷플에 나오는 초기 건담 극장판들하고
섬광까지 달려봐야겠어요!
댓글
12:50
21.06.11.
profile image
golgo 작성자
tae_Dog
시드는 저는 안봤는데.. 대충 원조 건담을 리메이크한 식으로 캐릭터, 스토리 구성을 한 것 같더라고요.
댓글
12:52
21.06.11.
profile image 2등

섬광을 집필할 때는 일이 없어서 쓸 수 있었다거나 턴에이나 G레코때문에 자신이 참여못할 것을 알면서도 내심 하고싶다는데서 솔직함이 묻어나네요.

댓글
13:26
21.06.11.
profile image
토미노… 자기 작품으로 시작된 프랜차이즈에 이렇게 무관심한 양반도 없을 겁니다 ㅋㅋㅋ
댓글
15:56
21.06.11.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속보 ) 롯데시네마 부평점 루카 아트카드 아직 안들어와. 17 귀멸은못말려 57분 전17:36 1571
HOT 천문 포토플레인 다 모았습니다. 10 판다소라 판다소라 35분 전17:58 516
HOT CGV <루카> 무비굿딜 2차 30 라온제나 라온제나 1시간 전17:26 2425
HOT [클라이밍] 삶을 증명하는 "살아있음"에 관하여 (스포) 2 창이 창이 1시간 전17:23 222
HOT 로튼 토마토에서 정리한 '블랙 위도우' 북미 시사 리뷰 - 역대급 ... 7 goforto23 1시간 전17:09 1359
HOT [평창영화제] <유배> 피해의식에서 벗어나 이제는 스스로를 돌아볼 때 4 KimMin KimMin 1시간 전17:05 248
HOT [4DX] CGV '분노의 질주' 4DX 특가 상영 이벤트 (6/23 ~ ) 23 무비런 무비런 2시간 전16:08 3068
HOT 여고괴담 대관으로 보네요 ㄷㄷ 15 피날레 피날레 2시간 전15:47 1280
HOT CGV '웬디' 아트하우스 Club 아티스트 렌티큘러 포스터 증정 이벤트 26 무비런 무비런 2시간 전16:00 3380
HOT [평창영화제] 평창에선 라이브 공연도 매일 무료! 8 KimMin KimMin 2시간 전15:59 428
HOT CGV DRIVE IN 스퀘어원 자동차 극장 그랜드 오픈 및 오픈 이벤트 4 빙티 빙티 2시간 전15:51 1326
HOT [단독] 변요한, 드라마 '백설공주에게 죽음을' 주인공 16 ipanema ipanema 2시간 전15:37 2375
HOT [평창영화제] ‘징검다리 건너 가는 상영관’과 ‘세상 편한 빈백 상영관’ 2 KimMin KimMin 3시간 전15:22 432
HOT 6/21(월) 극장별 선착순 쿠폰 정리 16 빙티 빙티 3시간 전15:11 3773
HOT 디즈니플러스는 강풀'무빙'을 시즌제 드라마로 만들려고 한다 (+... 13 PS4™ 3시간 전14:44 2089
HOT [평창영회제] 개막식 기자간담회 사진 3 Supervicon Supervicon 3시간 전14:37 367
HOT 와 더숲아트시네마 분위기 너무 맘에 드네요! 29 DBadvocate DBadvocate 4시간 전14:23 1777
HOT 국내 공개를 준비중인 일본 작품들 8 PS4™ 4시간 전14:05 2075
HOT 황정민, 현빈 주연 [교섭] 첫 스틸 6 ipanema ipanema 4시간 전13:45 3500
HOT [평창영화제] <비밀> 막장, 범죄, 역사가 절묘하게 어우러진 수작 2 빛나 4시간 전13:41 656
HOT 송강호, 박정민 주연 [1승] 시놉시스 공개 6 ipanema ipanema 5시간 전13:32 2521
HOT 귀멸의 칼날 개인결산~ 23 판다소라 판다소라 5시간 전13:29 1452
HOT 91세 대감독의 열정 9 sirscott sirscott 5시간 전13:27 1668
72482
image
무비런 무비런 8분 전18:25 292
72481
image
무비런 무비런 27분 전18:06 845
72480
image
무비런 무비런 31분 전18:02 1254
72479
image
무비런 무비런 1시간 전17:24 627
72478
image
goforto23 1시간 전17:15 738
72477
image
무비런 무비런 1시간 전17:11 1443
72476
image
goforto23 1시간 전17:09 1359
72475
image
햇밤 햇밤 1시간 전17:06 792
72474
normal
ipanema ipanema 1시간 전16:36 366
72473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6:31 553
72472
image
goforto23 2시간 전16:11 589
72471
image
무비런 무비런 2시간 전16:08 3068
72470
image
NeoSun NeoSun 2시간 전16:04 256
72469
image
무비런 무비런 2시간 전16:00 3380
72468
image
NeoSun NeoSun 3시간 전15:19 328
72467
image
PS4™ 4시간 전14:05 2075
72466
image
ipanema ipanema 5시간 전13:32 2521
72465
normal
흐린날씨 흐린날씨 5시간 전12:42 797
72464
image
ipanema ipanema 5시간 전12:35 1005
72463
image
goforto23 6시간 전12:23 606
72462
image
goforto23 7시간 전11:15 1347
72461
image
golgo golgo 7시간 전10:55 144
72460
image
goforto23 7시간 전10:35 737
72459
image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8시간 전10:24 301
72458
image
NeoSun NeoSun 8시간 전10:22 731
72457
image
NeoSun NeoSun 8시간 전09:51 321
72456
image
NeoSun NeoSun 8시간 전09:47 304
72455
image
NeoSun NeoSun 9시간 전09:23 248
72454
image
goforto23 10시간 전08:26 386
72453
image
ipanema ipanema 10시간 전08:14 1166
72452
image
ipanema ipanema 10시간 전08:09 2367
72451
image
goforto23 10시간 전07:42 845
72450
image
goforto23 11시간 전07:33 1106
72449
normal
goforto23 12시간 전06:12 1560
72448
image
goforto23 12시간 전06:03 6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