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4
  • 쓰기
  • 검색

[익무시사] 쿠사마 야요이 : 무한의 세계 - 지금도 활동하기에 더 멋진 여성작가

등불 등불
1070 4 4

20210515_165607.jpg

 

지난 수요일 씨네큐브에서 쿠사마야요이 시사회 보고 왔습니다 -

혼자사는사람들 두꺼운 전단지 있어서 줍 했네요- 두꺼운건 굿즈같이 이쁘네용

 

422961_554335_2752.jpg

 

개인적으로 작년부터 기다렸던 작품이었습니다

cgv에서 예술가들의 영화들(보테로,뱅크시 등)을 개봉하려고 했는데 계속 밀리더니 쿠사마야요이는 해가 바뀌고서야 개봉이 되네요-

 

작년에 압구정 본관 1관 중간층 가죽의자에서 받던 '보테로'가 기억납니다 ㅎㅎ

 

EB_B3_B4_ED_85_8C_EB_A1_9C4.jpg

 

보테로를 봤던 기억에는 유명전시장 관장이나 도슨트들의 설명과 가족들이 함께 나와서 작품 보여주고 작가와 이야기 하는 장면들이 기억납니다

그의 작품 자체가 익살스럽고 색이 강렬해서 뭔가 밝은 이미지의 다큐 였던 걸로 기억에 남는데요-

 

반면 쿠사마 야요이영화는 그녀의 어린시절이 우울해서 그런지 초반 어두운 이미지가 많은 것으로 남습니다-

가정환경과 일본의 전쟁상황 들을 보며 살짝 졸았어요-

사진도 흑백이고 다큐나레이션을 듣다보니 스르륵 ㅎㅎ

 

하지만 그녀가 미국으로 넘어가고 작품들의 화려한 색과 미국에서의 활동들의 자료화면들을 보면서 집중하게 되었어요-

 

이번 작품에서 제일 맘에 들었던 건 그녀의 미국생활이었습니다-

야요이가 가장 열심히 했던 시간이었고 훗날 이 시간의 작품들을 인정해주면서 대중적인 인기가 시작되었죠

 

422961_554352_482.jpg

 

당시 남성작가 위주로 돌아가던 예술계에서 동양인, 여성 이라는 포지션은 정말 최악이었습니다

하지만 쿠사마 야요이는 계속해서 작품을 만들고 전시장을 두드렸고 전시를 못하면 밖에다가 행위예술을 하며 시선을 모읍니다

 

보테로 를 통해서는 세상에 대한 시선과 마음가짐을 느꼇다면 이번 야요이를 통해 자신의 생각과 꿈을 위해 끊임없이 행동하는 걸 배웠습니다- 

 

비록 나에게 관심을 주지 않는 환경과 또 실제로 느꼈을 이러한 환경에서의 절망감 속에서 그녀는 계속 움직였던 것이죠-

 

전쟁반대나 퀴어, 누드와 관련한 퍼포먼스 들은 당시 문제거리였지만 시간이 지난후에는 오히려 재평가를 받게 되는건 그녀가 포기않고 계속 움직였기에 가능했던 일인것같습니다

 

422961_554347_3912.jpg

 

우리나라에서도 전시회를 가져서 포털과 sns에서 한번쯤 봤을 작품들입니다 - 

 

점과 예쁜 색과 화려한 작품들이구나로 끝나는 것보다 쿠사마 야요이 작가의 어린시절부터 지금까지의 모습과 그녀의 가치관들의 이유를 알 게 되면 작품에 대한 생각과 느껴지는 것이 더 풍부해질거라 생각됩니다-

 

예술과 작가에 대한 관심이 있는 분들에게 좋은 시간이 될 것 같네요! 

 

시사회 관객분들 중에 대학생들 과목주제로 보러온 분들의 대화도 조금 들으면서 교양시간에 볼만한 영화다 느끼기도 했습니다- 다음시간에 감상문 제출하라고 할테지만요 ㅋㅋ

 

이번에도 익무덕에 좋은시간 보냈습니다~ 감사합니다 !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4


  • 낯선하루
  • 스타니~^^v
    스타니~^^v
  • Nashira
    Nashira
  • golgo
    golgo

댓글 4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등불 작성자
스타니~^^v
오호 재미있는 기사 감사해요~
댓글
21:48
21.05.15.
profile image
등불

제가 착각해 틀린 정보를 올렸습니다 ;;;;;
호박조형물이 있는 곳은 에히메(愛媛)현 '아오시마섬青島'입니다
고양이 섬으로 불리는 아오노시마섬相島은 후쿠오카현에 속합니다

댓글
등불글쓴이 추천
21:53
21.05.1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첫사랑과의 이별을 다룬 영화들😭(스포) 10 닭한마리 닭한마리 1시간 전23:44 665
HOT 6월 24일 박스오피스 15 paulhan paulhan 54분 전00:00 1383
HOT 2021년 상반기 베스트 10 5 하디 하디 57분 전23:57 620
HOT [콰이어트 플레이스2]더할나위 없는 속편 그리고 극장의 소중함. 17 tae_Dog tae_Dog 1시간 전23:03 581
HOT 알루카르다 (1977) 적그리스도 소녀의 살육 파티 (혐오내용 주의) 6 BillEvans 1시간 전22:58 650
HOT 개인적으로 인상 깊었던 2021년 상반기 영화연기 베스트 10 10 스페이드 1시간 전22:55 859
HOT 감독과 영화광이 사랑하는 컬트 SF 괴작 16 놀스 놀스 2시간 전22:37 1736
HOT 블랙 위도우 용아맥 현황 놀랍네요😳 17 지그재구리 지그재구리 2시간 전22:10 3632
HOT 샹치 티저 영상 20 kimyoung 2시간 전22:09 2007
HOT 강남 메가박스에서 제 8일의 밤 5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2시간 전22:12 1413
HOT VOD 주요 출시 예정작 7 PS4™ 3시간 전21:47 1952
HOT 건조하면서도 차가운분위기가 일품이였던 영화들 11 Leedong 3시간 전21:42 1448
HOT 오늘 오픈한 CGV 인천도화 방문! 12 hansolo hansolo 4시간 전20:36 1974
HOT [소중한 날의 꿈] 개봉 10주년 스튜디오 감사 인사 (평창 익무원정대 후기 ... 3 창이 창이 4시간 전20:40 444
HOT 루카의 트레네테 알 페스토 레시피를 한글로 바꿔보았습니다. 36 참다랑어 참다랑어 4시간 전20:19 1654
HOT 시그니처 아트카드 이렇게 전시하니 예쁘군요. 26 물개 물개 5시간 전19:46 3144
HOT 조지 R R 마틴 - '왕겜' 시리즈가 원작보다 앞서나가 이상하게 흘... 14 goforto23 5시간 전19:43 1805
HOT 홍메박에서 라이브로 블랙위도우 핀뱃지 보여주셨네요 8 뿡야뿡요 5시간 전19:11 2860
HOT 할리우드 영화 4대 마왕 스케일을 비교합니다. 35 카르마 카르마 5시간 전19:20 2779
HOT 섬광의 하사웨이. 귀멸의 칼날을 능가하는 걸작 애니메이션! 19 풍류도인 5시간 전19:04 1729
HOT 다음 시사회 예고... 17 다크맨 다크맨 6시간 전18:53 3363
HOT <레일로드 워> 후기 6 loneranger loneranger 5시간 전19:04 657
HOT 씨네큐 진짜 감동이네요.. 41 콜슨 콜슨 5시간 전18:58 4010
28814
normal
내추럴 내추럴 2시간 전22:49 788
28813
normal
이신헌 이신헌 4시간 전20:36 823
28812
normal
냠얌 4시간 전19:59 1255
28811
image
빙티 빙티 5시간 전19:35 1941
28810
image
7시간 전17:14 1804
28809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7시간 전17:05 1710
28808
normal
쎄라토 8시간 전16:29 1844
28807
image
홀리저스 홀리저스 9시간 전15:47 281
28806
image
텡겔 텡겔 10시간 전14:22 1359
28805
image
MiaDolan MiaDolan 10시간 전14:04 2068
28804
image
ipanema ipanema 11시간 전13:46 615
28803
normal
오렌지마카롱 11시간 전13:16 1258
28802
image
솜사탕지갑 솜사탕지갑 12시간 전12:03 2394
28801
image
신사동꾸안꾸 13시간 전11:16 962
28800
image
빙티 빙티 13시간 전11:03 807
28799
image
빙티 빙티 13시간 전11:01 662
28798
image
MegaBox MegaBox 14시간 전10:41 1593
28797
normal
MysticRiver 14시간 전10:06 471
28796
normal
베베투 15시간 전09:38 739
28795
normal
Supervicon Supervicon 23시간 전01:45 962
28794
image
스페이드 1일 전23:46 1609
28793
normal
알라폴리 1일 전22:34 522
28792
normal
LFCChampions 1일 전22:27 894
28791
normal
1일 전21:51 1803
28790
normal
빵빵칠 1일 전18:26 583
28789
image
빙티 빙티 1일 전18:06 1339
28788
normal
djwidhs 1일 전17:49 1361
28787
normal
유이 유이 1일 전17:41 1506
28786
normal
한여름밤엔 한여름밤엔 1일 전16:49 1457
28785
normal
목표는형부다 1일 전14:16 829
28784
normal
LINK LINK 1일 전14:16 1390
28783
normal
AyuLove AyuLove 1일 전14:06 4228
28782
normal
옹성우월해 옹성우월해 1일 전13:14 1159
28781
normal
헨집 헨집 1일 전12:41 1514
28780
image
wandava wandava 1일 전12:24 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