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6
  • 쓰기
  • 검색

장문리뷰- 언컷젬스, 유대인과 오팔 (스포ㅇ)

치즈돈까스
701 7 6

언컷젬스_포스터.jpg

 


1. 보석과 유대인의 역사

 언컷젬스의 주인공, 하워드 래트너는 뉴욕에서 보석상을 하는 유대인이다. 그의 보석상이 있는 거리는 맨해튼 47번가, 이른바 다이아몬드거리라고 불리는 거리다.  영화 <티파니에서 아침을>의 배경이 되는 보석상 티파니도 이 거리에 있다


 미국은 전세계 다이아몬드 시장의 절반을 차지하고 있다. 그리고 이 맨허튼 47번가는 미국으로 들여오는 다이아몬드의 90%를 담당하는 거리다. 얼핏 보기에는 그저 5번가와 6번가를 잇는 300미터 남짓의 어느 빌딩가와 다를 바 없는 거리 같아 보이지만 실상 그 안에는 엄청난 욕망이 있다. 화려한 보석들 그리고 유대인말이다. 유대인에게 보석은 조금 각별하다. 유대인을 지칭하는 “Jew”와 보석을 지칭하는 말인 “Jewel”이 서로 같은 앞글자를 하고 있는 것이, 어쩌면 그저 우연일 수도 있지만, 유대인들은 이를 필연으로 바꿨다. 

 

00nyvirus-diamonddistrict1-videoSixteenByNineJumbo1600.jpg

 


 언컷 젬스의 오프닝장면에서, 오팔 안 속에 우주가 담겨 있는 모습을 보여준다. 하워드는 이 우주를 말하면서 보석이 지닌 가치에대해 실제보다 허풍을 친다. 그러나 실제로 보석 안에는 유대인의 우주, 역사가 들어있다. 보석의 역사는 곧 유대인의 근대사라고도 할 수 있다. 유럽인들의 성을 살펴보면 그들 조상의 직업을 알 수 있는 경우가 많은데 유대인 역시 마찬가지다. 유대인들의 성을 살펴보면 골드버그,아인슈타인 등등 돌과 금과 관련된 성들이 많다. 유대인중 많은 숫자가 금과 보석을 다루는 직업을 갖고 있었기 때문이다. 보석을 다루는 다른 영화인 ‘스내치’에서도 주인공들은 랍비로 위장해 유대인이 운영하는 보석상을 턴다. 그리고 이 보석을 뉴욕에 있는 아비라는 또다른 유대인에게 팔 생각을 한다. 이처럼 사람들에게 보석=유대인이라는 인식이 깊다고 할 수 있다.

 

 

 1492년 스페인은 왕국을 통일하면서 발생한 국고난을 해결하기 위해, 유대인의 재산을 몰수하고 추방했다. 수도 톨레도를 장악하고 있던 유대인들은 그렇게 하루아침에 쫓겨났다. 스페인에서 쫓겨나는 유대인들은 자신들의 재산을 처분하면서 대부분 보석으로 바꿨다. 화폐는 들고 다니기도 편하고 쓰기도 쉬웠지만, 나라마다 통용의 한계가 있었다. 반면 보석은 그 부피가 작으면서도 가진 가치가 크고, 어느 나라에서든 통용되었다. 이러한 보석의 가치를 일찍이 알아본 유대인들은 대부업을 하면서 보석을 담보로 받아냈다. 그저 예복을 꾸며주는 장식품에 지나지 않았던 보석을, 유대인들은 하나의 재화로서 발전시켰다. 그리고 이를 더 발전시키기 위해 유대인들은 가공기술을 개발했다. 

 

 

 유대인들은 언제 쫓겨날지, 언제 재산을 몰수당할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안정을 갖기 위해 노력했다. 그를 위한 방편이 앞서 언급했듯이 보석이었다. 자신들의 재산을 지키고 가치를 보존하기 위해서 돌을 깎아내서 보석으로 만들어내는 작업을 해왔던 것이다. 스페인을 떠나 앤트워프로 간 유대인들은 앤트워프를 당시 최고의 보석도시로 만들었다. 앞서 언급했던 가공 기술을 가지고, 독점을 행하면서 유통 프로세스를 장악하고, 보석산업 자체를 유대인들의 거대한 가족사업으로 변모시킨 것이다. 영화에서도 하워드와 그의 장인이 보석경매와 연관되는 모습에서 그 흔적을 발견할 수 있다. 그러나 한번에 더 위기가 찾아왔다. 바로 반유대주의를 내세우며 홀로코스트를 자행한 나치와 히틀러였다. 보석가문의 유대인들은 위기를 벗어나기 위해 유럽대륙을 떠났다. 그리고 맨해튼 47번가에 자리잡았다. 현재는 인도인, 중국인 더 나아가 한국인까지 보이면서 다양한 사람들이 보이는 거리지만, 상인의 80%이상은 유대인이다. 특히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정통 양식의 수염을 기르고 있는 네덜란드계 유대인들이 많다.

 

 

2.오팔과 함께 반복되는 역사.

 

 영화속에도 등장하는 광물,오팔은 다이아몬드와 같은 보석들과 조금 궤를 달리하는 보석이다. 고대 로마인들은 오팔을 힘의 상징으로 여기며 귀중하게 여겼으나 오팔이 가진 무지개색과 무른 성질때문에 불길한 돌, 불행한 돌로 여기기도 했다. 실제로 오팔은 다른 보석들과 차이가 있다. 보통의 보석들은 광물의 결정인 반면, 오팔의 경우 비정밀 물질이다. 오팔은 광물의 정의에 부합되지 않기에 물질로 취급받고 그 때문에 굉장히 무르면서도 다양한 색깔을 가지게 된 것이다. 오팔만의 독특함은 극중 나오는 에티오피아 흑인과도 연결된다. 오팔의 주요 생산지는 오스트레일리아와 에티오피아이다. 특히 최대 생산지는 오스트레일리아다. 전세계 오팔 생산량의 절대 다수가 오스트레일리아가 차지하고 있다. 에티오피아에서 나오는 오팔의 생산량 소수다. 그리고 이러한 모습은 마치 이스라엘 내부에서 마이너리티를 차지하고 있는 에티오피아 유대인와 겹쳐보인다.

 

115782377_falashmuragondar2012gettyimages-156986569.jpg

 

(에티오피아계 유대인)


 영화에서 하워드는 오팔을 두고 에티오피아 유대인의 역사이며 우주라고 한다. 에티오피아계 흑인 유대인들은 유대인 중에서도 소수계층이다. Beta Israel 또는 에티오피아계 유대인이라고 불리는 그들은, 오랜 에티오피아 역사 속에서도 유대인의 고유 풍습을 지켜오며 에티오피아 내 다른 흑인들과 전혀 다른 자신들만의 삶의 방식을 고수해왔다. 

 

 

 언컷젬스는 블랙 오팔을 캐내는 에티오피아 유대인으로 시작한다. 그리고 이 돌을 나중에는 하워드가 사들인다. 보석을 케빈 가넷에게 보여주면서 하워드는 보석안에 1억 1000만년이 있고 역사가 들어있다고 말한다. 그리고 블랙오팔을 들여다본다. 블랙 오팔 안을 보여주면서 감독은, 케빈가넷의 역사와 동시에 에티오피아 흑인의 역사를 보여준다. 에티오피아왕조는 자신들의 시바여왕과 유대 솔로몬왕이 낳은 아들을 시조로 보았다. 솔로몬왕이 아들이 나라를 잘 다스릴 수 있도록 자신의 부족에게서 사람을 징발해 아들에게 내주었고 이를 에티오피아내 유대인의 조상이라고 생각한 것이다. 이렇게 스스로를 유대인이라고 에티오피아 유대인들을 생각해왔다. 그리고 이스라엘 정부 역시 그들을 유대인이라고 인정했다. 이스라엘을 세운 유대인들은 다른나라와 전쟁하기 위해 필요한 인구부양을 위해서 에티오피아계 유대인들을 이주정책을 적극 펼쳤다. 그래서 이스라엘 내 에티오피아계 유대인들이 많이 들어왔다. 그러나 에티오피아 유대인들은 일부 과격 유대인들에 의해 배척당했다. 1996년 그들이 헌혈한 피를 정부가 전량 폐기했다는 사실이 드러나기까지 할 정도였다. 에티오피아 흑인 유대인들은, 백인 유대인들이 유럽에서 당했던 차별을 같은 유대인들에게 그대로 당한 것이다. 

 

 하지만 주인공 하워드 그들에게 일종의 유대감을 느낀다. 물론 하워드는 에티오피아계 유대흑인들과 실제로 아무런 유대관계가 없다. 그저 지구반대편 사람일 뿐이다. 이 둘을 이어주는 것은 그저 검은 돌덩이인 오팔이다. 하지만 '그 검은돌덩이'는 하워드랑 에티오피아 유대인을 이어준다. 에티오피아 흑인들이 오팔을 캐내는 장면을 보면서 하워드는 에티오피아계 유대인들, 그들도 자기 미국계 유대인들과 같은 일을 해왔다는 것을 인정했다. 유대인들이 살아 남기 위해서, 15세기부터 쭉 해온 광물업 보석업을 에티오피아 흑인들 역시 수년 수십년의 기간동안 다른 공간에서 해왔던 것이다. 에티오피아 흑인들은 그저 광부일지 몰라도 그들은 유대인들이 구축해온 거대한 가족사업인 보석업 안에 포함되어 있는 사람들이었다. 그리고 에티오피아 흑인들의 작업물이 유대인의 유통망을 통해 하워드 손에 들어왔다. 단순히 하워드와 광부가 우연히 이어진 것이 아닌, 유대인의 가족사업 내에 다른 시공간의 유대인이 이어진 것이다. 하워드는 그래서 그들의 역사가 오팔안에 들어있다고 생각했다. 하워드에게 ‘보석=유대인’이고 그렇기에 에티오피아 유대인 역시 유대인으로 받아들였다. 이렇게 보석은 유대인들을 묶어왔다.


3.오팔의 변덕스러움과 가족

 

 이렇게 전혀 다른 지구 반대편 유대인과도 유대감을 가지게 만든 오팔은, 정작 영화 내에서는 가족을 분열시키는 요소로 등장했다. 오팔의 가진 다채로운 색과 광채를 보고 셰익스피어는 변덕스러움과 엮어서 “십이야”에서 이야기를 이어 나갔는데, 언컷 젬스에서도 오팔은 그렇게 변덕스러운 모습을 보인다. 영화 속 오팔은 성공을 보여주면서 동시에 실패를 보여주고, 또 갈등을 만들기도 하고 화해의 계기가 되기도 한다. 

 

 오랜기간 외부로부터 핍박을 받아온 유대인들은 가족을 중심으로 자신들의 정체성을 지켜나갔고, 가족을 뿌리에 두고 자신들의 문화를 발전시켜왔다. 언컷 젬스의 시간적 배경은 유월절이다. 유대인에게 유월절은 중요한 명절이다. 이집트 신왕국의 노예생활을 탈출한 사건을 기념하는 날이다. 그래서 유월절이 되면 유대인들은 온가족이 모여서 절차에 따라서 만찬을 보낸다. 이렇게 가족이 하나가 되어야 할 기간에 하워드는 가족과 주변인물들과 오팔을 통해 분열되고 갈라서게 된다. 

 

unnamed.jpg

(유월절의 풍경)


 하지만 오팔을 통해서 돈을 벌기도하고 잃기도하며 가족을 얻을 뻔했다가 다시 전부를 잃었다. 영화속 일련의 과정들은 마치 오팔 때문에 벌어진 것 같아 보인다.  오팔은 하워드는 자신의 인생 전부를 오팔에 걸고, 오팔이 가진 마력과 매혹으로 자신의 현재까지 삶을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한다. 마지막에 케빈 가넷이 다시 찾아와서 오팔을 요구하고, 하워드는 이 오팔을 넘기면서 마지막으로 다시한번 가진 돈 전부를 가넷과 셀틱스에게 다시한번 건다. 150만 달러가 넘는 잭팟을 노리면서 전부를 거는 것이다. 그리고 결과는 놀랍게도 적중한다. 셀틱스와 가넷이 승리를 거뒀다. 이 승리는 하워드의 주변사람들 모두를 밝게 만들었다. 하워드의 아들도 가넷의 승리에 기뻐했고, 줄리아도 환호했고 가넷, 그리고 심지어 빚을 독촉하던 아르노 역시 밝아졌다. 아르노는 하워드가 대단하다고 말하고 하워드 역시 빚쟁이와 아르노를 풀어줬다.

 

 

 오팔을 통해서 아르노는 150만 달러를 가지고 자신의 빚도 갚고, 내연녀와도 가족들과도 행복한 삶을 살 수 있을지도 몰랐을 것이다. 그러나 오팔의 변덕스러움은 거기까지다. 빚쟁이가 하워드랑 아르노에게 총을 쏘면서 영화는 마무리된다. 오팔은 지구 반대편의 유대인과 유대감을 가지게 만든 오팔은 이렇게 정작 자신 주변인물들과 떠나게 만들었고 결국 목숨도 잃게 되었다. 오팔이 가진 변덕스러움은 영화내에서 이렇게 작용했던 것처럼 보인다. 마치 하워드라는 사람이 보석과 오팔이 지난 거대한 역사와 그것이 쌓아온 흐름에 그저 흔들렸다는 듯이 영화는 비쳐준다.

 

 

4.하지만 오팔=하워드

 

  하워드는 맨해튼에서 보석상을 운영하고 탐욕을 보여주면서 전통 유대인스럽게 보인다. 그러나 실제 하워드는 다르다. 그는 겉으로는 가족적이면서 니나와 대가족을 유지하는 듯 싶지만, 실제로는 내연녀 줄리아가 있다. 또한 전통 유대인들의 복장과 하워드의 복장은 전혀 다르다. 금욕적인 유대이고 수염을 기르는 유대인 복장을 하워드는 하지않는다. 그는 자신의 손가락에 커다란 반지를 끼고 자신의 탐욕적인 모습을 그대로 겉으로 보여주는 의상을 하고 다닌다. 정말이지 유대인과 정반대의 인물이다. 

 

영화 초중반 오팔은 에티오피아 유대인을 상징하는 것처럼 보였지만 실상은 오팔은 하워드 그 자체였던 것이다. 이를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장면은 오프닝이다. 오프닝에서 오팔을 확대하는 장면에서 처음에는 소우주를 보여주지만 점점 확대하다가 나중에는 하워드의 대장 내부로 바뀐다. 오팔 속에 하워드의 내장이 있는 것이다. 마치 관객들에게 하워드=오팔인 것처럼 생각되게 만드는 장면이다. 하워드의 속도 오팔과 같다는 것이다. 하워드는 오팔을 보면서 사실은 자기자신을 보고 있던 것이다.    

 

 이러한 모습은 오팔을 과대평가하는 모습에서도 드러난다. 하워드는 오팔의 가치를 실제가치보다 꾸준하게 고평가한다. 10만달러짜리 오팔을 계속해서 100만달러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이는 자신의 삶을 바라보는 관점과 그대로 일치한다. 하워드는 자기 자신의 삶을 계속해서 과대포장하고 남들에게 허세를 부린다. 언제든지 돈을 갚을 수 있고, 남을 속이면서 산다. 남에게 겉치레를 보여주며 과대포장하던 하워드는 오팔에게 자기자신을 투영하고 있던 것이다. 그래서 오팔이 지닌 가치를 고평하고 오팔이 모든 것을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한다. 자기자신이 그런 것처럼 말이다. 이 절정은 마지막에 케빈가넷에게 오팔의 힘을 얘기하면서 ‘넌 할 수 있어’라고 주문을 거는 장면으로 나타난다. 하워드는 자기자신이 가넷에게 힘을 주고 상황을 통제하고 있다고 착각한다. 

 

60638cfd6183e1001981966d.jpg

 

 삶을 도박처럼 사는 하워드는 불가능한 사건들이 자신의 통제하에 있다고 지각하고 실제를 더 통제 가능하다고 생각한다. 이를 illusion of control이라고 한다. 실제로 ellen langer는 실험에서 운에 좌우되는 게임에서도 사람들은 말쑥하고 자신감 있는 상대와 게임할 때 더 긴장하고 돈을 덜 걸게 되고 긴장한 상대로 돈을 더 걸게 된다. 하워드도 이러한 착각을 하고 오팔이 가넷에게 징크스가 되어서 힘을 줬듯이 자기도 그럴 수 있다고 착각한 것이다. 그러나 실제는 그렇지 않았다. 그래서 오팔이 실제가치보다 낮다는 것을 알게 된 순간 그는 굉장히 절망하고 부정한다. 그래서 장인어른에게 부탁해서 거품을 끼게만드는 시도마저 하는 것이다. 그렇게 오팔은 하워드였다. 아니 하워드는 오팔이 되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7

  • 엘도
    엘도
  • Nashira
    Nashira
  • 테리어
    테리어

  • 수수꽃다리
  • 쟈켄
    쟈켄
  • Trier
    Trier
  • golgo
    golgo

댓글 6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배경이 되는 역사 이야기와 함께 흥미진진하게 읽었습니다.^^

유대인하면 보석을 연상시키게 된 건 개인적으론 <마라톤맨> 때부터였던 거 같아요. 치과의 공포와 함께 다이아몬드가 강렬하게 기억에 남았던 영화입니다.

댓글
글쓴이 추천
15:41
21.05.14.
golgo
재밌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ㅎㅎ 마라톤맨은 하도 예전에 봐서 어렴풋이 기억에 있는데 거기도 유대인이 나왔군요.
댓글
16:17
21.05.14.
profile image 2등
좋은 리뷰 잘 읽었습니다!!
댓글
글쓴이 추천
16:27
21.05.14.
profile image 3등

혹시 조승연씨??? 정보량이 최고네요 잘읽었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오프닝 장면에서 대장내시경 장면과 이어지는 장면을 보면서 그 대장을 지나가는건 결국 배설물에 불과하다는 생각을 해서 물질주의에 대한 무의미를 은유적으로 보여준다고 생각했어요. 결국 다...piece of shit아니겠는가 이런식의 생각 ㅋㅋㅋ

댓글
글쓴이 추천
17:10
21.05.14.
엘도
좀 억지로 끼워맞춘 것도 있고.. 뭐 그렇습니다. ㅋㅋ

이게 어디 제출할려고 썼던 글이라 분량 채우는데 급급했어서.
댓글
17:25
21.05.1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1박2일 기생충 성지순례 (촬영지와 전시2곳) 5 sayopening 15분 전16:44 349
HOT 마블 ‘블랙 위도우’ 국내 등급 심의 완료 15 무비런 무비런 45분 전16:14 1699
HOT [콰이어트 플레이스2] 용아맥 관람 후기 🤣🤣 3 AyuLove AyuLove 59분 전16:00 726
HOT <귀멸의 칼날 : 무한열차 편> 포토이미지 6 qga8060 qga8060 1시간 전15:42 641
HOT '킬빌 이전의 킬빌' 일본 핏빛 컬트 복수극 18 놀스 놀스 1시간 전15:20 736
HOT [콰이어트플레이스2]1의 불친절함을 싹날려주네요(코돌비 약스포) 15 내꼬답 내꼬답 1시간 전15:14 865
HOT 귀멸의 칼날 오티 수령+귀멸의 칼날 페이 교통카드 21 봉봉봉쓰 2시간 전14:29 2017
HOT 분노의질주 N차관람 이벤트 경품 무선헤드폰이 왔어요~ 13 NightWish NightWish 2시간 전14:11 1239
HOT (스포없음) [콰이어트 플레이스 2] 간단 후기 3 박엔스터 박엔스터 3시간 전13:56 903
HOT 어마어마한 예매율 4 sirscott sirscott 2시간 전14:57 2148
HOT 배급사들도 배급을 꺼려했다는 한국 독립 영화... 22 온새미로 온새미로 3시간 전13:30 4810
HOT [알쓸영잡] <백투더퓨처>에서 원래 기획했던 타임머신은? 13 KimMin KimMin 3시간 전13:06 1032
HOT 나를 찾아줘 여주 엄마역 리사베인스 뺑소니 사고로 사망 20 Leedong 3시간 전13:14 3287
HOT 한 할리우드 스튜디오에서 12년만에 만들어진 프랜차이즈 12 sirscott sirscott 4시간 전12:36 2604
HOT 몰입감이 뛰어났던 테러 소재 영화들 14 Leedong 4시간 전12:38 1432
HOT [콰이어트 플레이스 2] CGV 초반 에그 지수 15 ipanema ipanema 4시간 전12:11 3347
HOT [대외비], [교섭] 대략적인 러닝 타임이 공개됐네요 6 ipanema ipanema 5시간 전11:52 1650
HOT [평창영화제] 평창의 맛집 지도 공유합니다 (feat.카카오맵) 6 쿨스 쿨스 5시간 전11:47 816
HOT [아사다 가족] 국내 예고편 (6월 29일 개봉) 8 창이 창이 5시간 전11:39 972
HOT 타이리스 깁슨 - '분질' 10편과 11편은 연달아 촬영..다양한 대륙... 5 goforto23 5시간 전11:27 1152
HOT [평창영화제] D-1, 무료공연과 함께 대관령의 시원한 여름밤을 즐겨보세요! 6 KimMin KimMin 5시간 전11:12 421
HOT 용아맥 IMAX LASER 예고편 [블랙위도우] 입니다 12 솔로 솔로 5시간 전11:07 2128
HOT [수위아저씨 선정] 상상도 못한 녀석이 인간을 공격하는 영화 TOP10 10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5시간 전11:20 1261
953800
normal
쿠딜 7분 전16:52 135
953799
image
sayopening 15분 전16:44 349
953798
image
츄야 츄야 16분 전16:43 271
953797
normal
롯데야 21분 전16:38 444
953796
image
영미용 영미용 26분 전16:33 652
953795
image
바이코딘 바이코딘 31분 전16:28 491
953794
normal
ps1881 ps1881 32분 전16:27 803
953793
normal
엄뚱 33분 전16:26 164
953792
normal
한번이면충분해 한번이면충분해 34분 전16:25 146
953791
normal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39분 전16:20 1076
953790
image
ipanema ipanema 41분 전16:18 1770
953789
normal
쿨후 쿨후 42분 전16:17 213
953788
image
riceheart 42분 전16:17 853
953787
image
무비런 무비런 45분 전16:14 1699
953786
image
내꼬답 내꼬답 54분 전16:05 1319
953785
normal
우유과자 우유과자 55분 전16:04 777
953784
normal
쿨스 쿨스 55분 전16:04 525
953783
image
NeoSun NeoSun 57분 전16:02 265
953782
image
카마도카나오 57분 전16:02 702
953781
normal
푸른고양이 59분 전16:00 329
953780
image
AyuLove AyuLove 59분 전16:00 726
953779
image
NeoSun NeoSun 1시간 전15:56 288
953778
image
golgo golgo 1시간 전15:54 2318
953777
image
돌솥비빔밥 돌솥비빔밥 1시간 전15:51 124
953776
normal
모안나 모안나 1시간 전15:50 1914
953775
image
1시간 전15:44 304
953774
image
qga8060 qga8060 1시간 전15:42 641
953773
normal
월계수 월계수 1시간 전15:40 2362
953772
normal
음파 음파 1시간 전15:34 555
953771
normal
파텍 파텍 1시간 전15:30 959
953770
image
Ext-Img Ext-Img 1시간 전15:28 1226
953769
normal
데이비스 1시간 전15:21 1525
953768
image
놀스 놀스 1시간 전15:20 736
953767
image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1시간 전15:17 1859
953766
image
Aero Aero 1시간 전15:16 7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