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57
  • 쓰기
  • 검색

진짜 cgv용산 너무 화가납니다

초코우유
7603 50 57

우선 앞서글썼는데 익무님들 너무 감사합니다.....

더스파이 끝나고 방금 나와서 굿즈받으려했는데

용산 직원한명도 없어서 당황.....

당황한 나머지 5분은 멘붕이 왔고, 호출벨 찾느라 10분....

익무에 글쓰느라 또 5분.....안되겠다싶어서 7층에도 2번갔다왔는데

7층에 미소지기 한분계셔서 다급한마음으로

굿즈받으려는데 직원이없다...어떻게해야하나....물었더니

6층매점앞에 호출벨있다는겁니다.....

6층에 갔는데 데스크며 매점 아무리찾아도없길래 10분또 왔다갔다하다

20210507_233812.jpg

이것저것 뒤적여보다 6층 매점쪽 데스크에 올려져있던

이 판넬.... 우연히 이거를.....뒤집었더니

20210507_233818.jpg

아.....장난하나요???

근데도

호출벨 한 20번넘게 눌렀나요...?? 계속눌러도 나오질않아요

덕분에 띵동띵동 호출벨 누르는 영상까지 찍으면서 기다리는데

7층 그분이 위에서 뛰어내려오더라고요

이렇게 돌려놓으면 제가어찌아냐요 라고 화냈더니

원래큰게있었고 따로 붙어있었는데

고장났는지 설치하시는분이 안와서

임시로해놨다 죄송하다 하더라고요....

아니 그럼 저걸 호출벨있는쪽으로 돌려놓고퇴근해야죠

저걸 누가 발견해요....

11시 20분에끝났는데 30분내내 서성이다가 겨우 받고 집에갑니다...

용산계속 일처리 엉터리인데 이번에 진짜너무화나네요....

아까도 명부체크하고 들어왔는데

지들끼리 노닥거리다 뒤늦게 쫓아와서 어깨툭툭치더니

표보여달라하더라고요(7층 온도체크하는데 들어갈때 미소지기들 뒤에서 장난치는모습다보였어요)

메인지점이 이렇게 개판이여도 되나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50


  • 흑우
  • 율독
    율독
  • Nashira
    Nashira
  • 토마디
    토마디
  • 토레타냠
    토레타냠

  • 선통물천
  • 요레
    요레

  • myskylo10

  • lobster
  • 롱테이크
    롱테이크

  • 빛나

  • 계단밑
  • 홀리저스
    홀리저스

  • IMAXscreen
  • 장숑
    장숑
  • 모쿠렌
    모쿠렌

  • 랄랄

  • oc11
  • 숩닝
    숩닝
  • Disney1205
    Disney1205
  • 레몬에이드라면
    레몬에이드라면
  • 유이
    유이
  • 비각
    비각
  • 세즈융
    세즈융
  • 자유
    자유
  • Quril
    Quril
  • 내꼬답
    내꼬답

  • 메가티즌

  • 주쓰
  • 아이보링
    아이보링
  • Nobita
    Nobita
  • 테리어
    테리어
  • 가모라
    가모라

  • 가든로즈
  • Y9B2G
    Y9B2G
  • 이한스
    이한스
  • 나름
    나름
  • 어느멋진날
    어느멋진날
  • 라라리라라
    라라리라라
  • 냥바냥
    냥바냥
  • A열중앙관객
    A열중앙관객
  • 헌터
    헌터

  • 하늘하늘나비
  • 퓨리
    퓨리
  • 조도루
    조도루
  • 천둥의호흡
    천둥의호흡
  • 파텍
    파텍
  • 솔로
    솔로

  • 뮤지컬은MGM

  • 산낙지

댓글 57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저도 몇일전 아무도없어서 당황했는데 ;;; 

댓글
글쓴이 추천
00:05
21.05.08.
파텍
그냥가고 고객센터가서 나중에 문의하고받을려고했는데 제가왜그런 번거로운 일을 해야하나싶더라고요
댓글
00:08
21.05.08.
profile image 2등

전 이런경우 피하기 위해 22시 이후 영화는 피하는 경우가 많아요.. 영화 끝나면 다 퇴근한지라....

댓글
글쓴이 추천
00:15
21.05.08.
천둥의호흡
22시이후영화 몇번갔는데 끝나고 항상 매점 직원1명 나와있길래 당연한줄알았어요...특히 cgv메인지점 용산이기도하고 그래서 아...이런점은신경쓰고있구나 라고했는데 최악이네요... 30분넘게 멘붕이였어요
댓글
00:22
21.05.08.
하늘하늘나비
화나서 생각도못했는데 생각해보니 그러네요..보통 어디붙어있거나 크게 안내화살표던 뭐던 그려넣던데...저 데스크고 매점이고 다 뒤져봐서 다른사람이 봤으면 도둑인가 싶었을꺼예요
댓글
00:26
21.05.08.
profile image
그래서 마지막회차 예매 못하겠더라구요. 코로나 시국에도 조금만 빈틈을 주면 일터에서 서로 잡담하고 노닥거리고... 거긴 관객이 아니라 직원이 확진된 적도 몇번 있잖아요.
댓글
글쓴이 추천
00:28
21.05.08.
A열중앙관객
얼마전에도 용산은 12시쯤에도 매점에 미리나와있어서 당연한줄알았어요....아까 입장할때부터 기분나쁘긴했어요 지들끼리 떠들다 체크못하고 뛰어와서 어깨치면서 따지듯 보여달라하니...
댓글
00:45
21.05.08.
profile image
아이고 고생 많으셨습니다...
읽는 제가 다 화가 나네요... ㅠㅠㅠ
댓글
글쓴이 추천
00:29
21.05.08.
냥바냥
감사합니다....포기할까하다가 익무분들덕에 포기안하고 받고집에갑니다 ㅜ
댓글
00:46
21.05.08.
어느멋진날
감사합니다 ㅜㅜ30분넘게뭐한건지.... 계속 왔다갔다하는 제가 이상한지 사람들 다쳐다보더라고요
댓글
00:52
21.05.08.
profile image
마지막 회차는 그냥 좀 융통성 있게 예외로 상영 전 증정해주면 참 좋을텐데..
혹시나 해서 늦은 회차 상영영화는 미리 물어보는데 계속 자기들 있을거니까 벨 누르라더군요..;;
그냥 늦은시간 영화 안보게 돼요 그래서 ㅠㅠ
댓글
글쓴이 추천
00:39
21.05.08.
profile image
나름

지난달인가 청담점에서 마지막회 봤는데 지리산 에어가 사은품으로 있었는데 물어보니 별다른 토달거나 뒷말 없이 선듯 미리 주더라구요. 그래서 저 말고도 다른분들도 다 미리 받아가신 기억이 나네요. 그런 융통성이라도 있던지 아니면 빼박 지키고 있던지...

댓글
글쓴이 추천
00:47
21.05.08.
나름
벨 20번 넘게 눌러도안오고 저기요도 불러봤어요 덕분에 이상한사람인가싶어 사람들이 절 쳐다보더군요.....그시간이 얼마나길었으면 벨누르는 영상도찍어놨네요...진짜 다퇴근시킬꺼면 상영전에주던가요
댓글
00:59
21.05.08.
이런거 보면 롯시가 막회차 굿즈증정 방식은 맘에 드네요.. 늦은시간에 고생하셨어요
댓글
글쓴이 추천
01:28
21.05.08.
일상탈출
롯시는 막회차상영전에주는군요 ㅜㅜㅜㅜ
댓글
01:44
21.05.08.
profile image
이런 글 올라올때마다 자꾸 마지막 회차를....피하게되네요 ㅠㅠㅠㅠ위추드려요 ㅠㅠㅠ
댓글
글쓴이 추천
01:32
21.05.08.
라니라니
한적해서 저녁9시시간대많이이용하는데 되도록이면저도 이제 피해야겠네요...감사합니다 ㅜㅜ
댓글
01:48
21.05.08.
저도 전에 15분동안 눌러댔는데 아무도 없어서ㅋㅋㅋㅋㅋ 뭔가 제가 굿즈를 떼쓰며 받는 느낌이어서 기분이 별로였어요ㅜㅜㅜㅜ
댓글
글쓴이 추천
01:35
21.05.08.
나르롱
저도 몇분동안눌렀을꺼예요 ㅋㅋㅋㅋ 화나서 띵동띵동거리는영상도남겼고요...인간적으로 몇번 누르면 나와야죠 ㅜㅜ
댓글
01:49
21.05.08.

전 롯시에서 마찬가지로 상영후 굿즈받느라갔는데 호출벨 눌러도안나오셔서 5분은기다린적있어요...전 늦은시간이 아니였는데ㅠㅠ데체 왜 비워두는지 참..😂

댓글
글쓴이 추천
01:41
21.05.08.
주쓰
왜 내돈 내고 내가고생하고 기다려야하는지....솔직히 그많은굿즈 당일증정이면 막회차끝날때까지 직원이 나와있어야정상이죠
댓글
01:54
21.05.08.
profile image

비판글이라든가 감정표출을 조심해야하는 직업이라 영화관중에서 가장 많이 이용하는 용산cgv의 잘못된 점을 한번도 올린적이 없는데, 조만간 저도 아쉬웠던 점에 대해서 처음으로 글을 올려볼까 생각하게되는 요즘입니다. 암튼 늦은시간에 초코우유님 너무 속상하셨겠네유... 고객응대 할때 자기들끼리 떠드느라 눈인사는 커녕 주문한 팝콘만 손으로 가리키거나, 지난 라톡때는 퇴근후 늦게온 친구가 굿즈 받으며 자리체크 해야하는거 아니냐고 먼저 얘기했는데 그제서야 좌석표 보더니 이미 받아간 자리라고 친구가 의심 받기도 했네요. 제 기억으론 노매드랜드 라톡이 19시 10분 시작이었고 19시쯤 상영관 앞에서 굿즈만 받고 돌아서는 사람들이 꽤 있었는데 그 사람들중 7층에서 굿즈 받은거 숨기고 6층에서 표 환불 받은 것 같더라구요. 3명이서 라톡 봤는데 현장 취켓팅한 친구 자리만 굿즈 체크 되어있었거든요. 그리고 우리 표 3장 말고 다른분도 굿즈 체크 중복이라고 얘기하는거 듣기도 했었고, 의심도 의심이거니와 그 날 영화 시작후에도 출입구 바로 앞에서 직원들 떠드는 소리며 어수선한 분위기였는데 상영관 밖에서 생각없이 하는 행동들에도 관크를 겪을수있구나 하고 씁쓸하더군요. 배급사에서 나오신분인지.. 암튼 숏컷한 여성분만 친절하셨던 기억이 나네요. 아, 초코우유님 글 읽다가 저까지 속상하길래 댓글 달아드린다는게 제 하소연만 한듯하네요;; 코로나때문에 힘들고 직원마다 다 다르니.. 친절한 직원도 있으니깐요^^ 그리고 미소지기여도 꼭 친절해야한다고는 생각하지 않아요. 다만, 요즘은 기본 예의에 어긋난 일들이 종종 생기기에 이젠 저도 참지않고 말을 해야겠다고 다시 한번 생각하게 되는 밤이네요:)

댓글
글쓴이 추천
01:41
21.05.08.
Y9B2G
아이고....일처리엉망이네요....바코드 체크되어있으면 환불할때 받은거 다나타날텐데 미소지기실수겠네요...고생하셨어요...친절한분들도 많아요 저 용산에서 친절한 미소지기분 칭찬글올려서 그분상품권도타시고 나중에 sns에 올리셨길래 감사해서 개인적으로 연락도했었는데 요즘 용산 실망스러워요...진짜 코로나로 사람줄이고 서비스전체가엉망진창이예요....
댓글
02:12
21.05.08.
profile image
Y9B2G
헐 당일 임박해서 현장 취켓팅 진짜 조심해야겠네요ㅠㅠ 굿패 솔직히 좌석체크 제대로 안 하는 경우 종종 보여서 체크 안 하셔도 되냐 제가 매번 물어보는데ㅜㅜ 이것도 일종의 다른 차원의 안전불감증 아닐런지욮
댓글
03:04
21.05.08.

아니 사람 줄일거면 호출벨이라도 제대로 해놓던지..

용산은 아니지만 수원에서 필름마크 받으려는데 아무도 없고 호출벨만 달랑 있더라구요. 아무리 눌러도 안 나오다가 10분 넘게 기다리다 다른 영화 상영시간되서 상영관 입구에 직원 나오길래 필름마크 받으려고 한다니까 하는 말이 호출벨 누르라고 합니다.. 눌렀는데도 안 나온다니까 그제서야 직원 나왔어요..

사과 한마디도 없고, 이럴꺼면 증정 이벤트는 왜하고 호출벨은 왜 만들었는지 모르겠어요..

댓글
글쓴이 추천
01:44
21.05.08.
메가티즌

위탁점도 아니고 직영점에서도 이런 일이 비일비재하고 또 티켓값 올리고 포인트 적립율 줄이고 있는 반면에 서비스는 점점 개판되어 가는데 영화관을 사랑하는 저 조차도 '이러니 OTT에 밀리지' 라는 소리가 절로 나와요.

댓글
글쓴이 추천
01:49
21.05.08.
메가티즌
저도 호출벨나오면 나올꺼라더니 몇십번을 눌러도 안나와요.....굿즈증정한다고 공지하고 했으면 미리나와있는게 맞지않나요....내가왜호출벨누르고 기다려야하는지 굿즈장사는하고싶고 서비스는 엉망이고...한숨만 나옵니다.....코로나 와중에 가격올린거보면 ott로가라는거죠 ㅋㅋㅋ
댓글
02:18
21.05.08.
profile image
영화표도 비싸진 마당에...서비스 참 안일하네요 저도 용산은 굿즈때문에 가긴하지만 직원들 대처가;;
댓글
글쓴이 추천
01:45
21.05.08.
아이보링
그니깐요....14000원값은해야죠 서비스가 2019년보다 못합니다
댓글
02:22
21.05.08.
profile image
초코우유
에휴 갑자기 저도 잊고 지내던 페이코사건이 생각나네요..키오스크로 페이코 쿠폰사용하다가 적용이 안돼 직원에게 물어보니 ‘우린 잘 모른다 고객님이 직접 하셔야한다’ 는 식으로 얘기하고 타지점 예매할때 쿠폰적용 안된다던 직원분 떠오르네요 저도 익무에다 물어보고 한참을 용산에서 시간보내다가 결국 키오스크로 타지점 쿠폰적용해서 예매하고 돌아왔었어요 바쁜 상황도 아니었는데요..코로나때문에 인력을 줄이고 키오스크로 고객응대를 많이 하지 않는 것에 익숙해진걸까요 영화관에 영화보러가는 거라지만 기본적인 응대는 해야하는 거 아닌지...알바도 아니고 직원분들이 그러니까 고객센터에 글남겨도 돌아오는 대답이 너무 뻔할 것 같아 남기진 않았지만 왠만하면 다른 곳 가려고 해요 ㅎ
댓글
글쓴이 추천
04:12
21.05.08.
아이보링

그래도남겨보세요...ㅜㅜ 아니 진짜 직원들이 익무분들보다 모르는게 말이됩니까....예매서비스는 진짜 기본적인 응대인데.....모른다 ㅋㅋ
일 참 편하게 하네요

댓글
11:33
21.05.08.
profile image
솔직히 코로나 이후 영화관들 다 개판이라고 생각 하는 사람 많을듯 하네요
댓글
글쓴이 추천
01:52
21.05.08.
자유
영화관 비판하는글몇번올렸는데 누가보면진상인줄알겠어요....용산은아니고 굿즈달라했더니 그게뭐냐고 무전기로물어보더니 모르겠는지 저한테 물어보던 사람도있었어요...그때 익무글보여드렸네요
댓글
02:24
21.05.08.
profile image
제가 다른것보다 제일화낫던게 영화비올려놓고
서비스질은 개판이라는거조..고생하셨어요ㅜㅜ
댓글
글쓴이 추천
01:52
21.05.08.
내꼬답
저도 이거 너무공감하고 화나요...영화비는 올려놓고 서비스는 퇴행하니.....2019년보다 못한서비스를 받고있다는게 화나요..
댓글
02:27
21.05.08.
profile image
용산 막회차 보고나서 굿즈 받는거 걱정하는 글 올라오면 용산은 직원 다 있다고 무안 주는 댓글이 대부분이었는데, 이젠 그것도 옛말이네요. 진짜 인기작 상영 때 외엔 막회차 이후 분위기는 타지점들과 비슷하군요. 고생하셨습니다.ㅠ 플래그쉽 직원들이 이렇다니 씁쓸합니다.
댓글
글쓴이 추천
02:30
21.05.08.
유이

일주일전까지만해도 12시넘어서나왔더니 매점에 계셨는데 용산까지 이럴줄몰랐습니다....용산 좋은분들도 많은건아는데 몇몇 응대태도와 제일 큰지점에 사람은 계속줄이고 미소지기는 수시로바뀌니 업무도 미숙하고 일처리도 느리고....화만쌓입니다 ㅜㅜ

댓글
02:53
21.05.08.
profile image

저는 코메박에서 주차인증하려고 벨을 열번도 넘게 눌러도 안오셔서 그냥 나갔어요. 이십분정도 기다리고 상영관 복도 순회해도 아무도 못찾았죠. 결국 주차비 할인없이 나갔는지는 6개월정도 지난일이라 잘 생각은 안나는데 아무튼 짜증났던 기억😤

코메박 잘 안다녀서 다른 대체방법이 있었는진 모르겠지만 호출하라고 써놓고 안오는건 무슨 경우인지

댓글
글쓴이 추천
03:07
21.05.08.
로저스캡

코메박도 그러는군요 코엑스 영화할인받아도 4천원아닌가요?? 고객센터 들어가서 클레임거시지....cctv돌려봐라하고 환불받아야되는데ㅜㅜ 호출벨 몇번 누르면 즉각나와야죠 왜내가기다려야하는지...

댓글
08:05
21.05.08.
profile image
코로나 이후로 영화관 산업 힘든건 알겠지만 이렇게 해도 되나싶어요;; 알바생은 알바생대로 힘들고 손님은 손님대로 힘들고,,, 이런 악순환이 더 영화관에 발길을 끊는 계기가 된다는걸 왜 모를까요
댓글
글쓴이 추천
03:33
21.05.08.
숩닝
굿즈 증정, 출입명부작성으로 할일은 더 늘어났는데 사람은줄이니 문제죠....가격올렸으면 그만큼 값어치 하던가요...용산도이런데 다른지점은 얼마나 엉망일지 상상도안가네요 ㅎㅎ
댓글
08:13
21.05.08.
장숑
화만 쌓입니다...저 클레임 한번도안걸었었는데 올해부터 한두번이 아니예요...참다참다얼마전에도 고객센터에도 불만문의 넣었었네요....
댓글
11:29
21.05.08.
profile image
초코우유
저도 정말 이전엔 단한번도 없었는데 올해들어서만 용산에서 건의 서너번이상 했어요. 절반은 방역수칙 위반 관련이고..ㅜㅜ 지들끼리 신나서 떠드는 모습이나 큰소리로 친구부르는 모습같은건 또 왜이리 많이 보이는지.. 아무리 자유로운 분위기라해도 직장이잖아요??? 일이나 제대로 하면 몰라.. 개인적으로 용산 이래저래 너무 빡쳐서 소심하게 보이콧 중입니다ㅠㅠㅠㅠ
댓글
글쓴이 추천
16:57
21.05.08.
장숑
심히공감합니다 서로친한건 알겠는데 너무시끄럽게 그리고 일터에서 일안하고 잡담하고장난치는모습이 많이보여 공과사는구별했으면하고 저도 팝콘먹는거 몇번이나 데스크에 문의했지만 알겠다고 하고 별효과도없더라고요
댓글
08:18
21.05.09.

헤구ㅠㅠ 글 읽으면서 저도 속상하고 화나네요;;;
고생하셨어요ㅠㅠ

댓글
글쓴이 추천
10:52
21.05.08.
화이트라뗴
감사합니다. 오늘 영화보러갈까하다 기분나빠서 그냥취소했네요 좀 화좀삭히고 평일에나다시가야겠어요
댓글
11:30
21.05.08.
profile image
일이 바빠서 오랜만에 익무 들어와서 글보는데 진짜 제가 다 속상하고 화나네요ㅠㅠ 정말 너무 고생 많으셨어요..!!
용산은 아니지만 저는 일부러 막회차 영화 보게되면 영화보러 들어가기전에 직원분께 특전받을 예정인데 그시간까지 있으시는거 맞냐고 미리 확인하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벨 몇번 누르고 조금은 기다려야 되는 경우가 간간히 있더라구요...
진짜 이 부분은 다른 지점들도 다 개선해줬으면 좋겠습니다ㅜㅜ
댓글
글쓴이 추천
04:01
21.05.09.
요레
감사합니다....직원이 7층 그한명이었는지 계속눌렀는데 몇분을기다렸는지 모르겠네요...사람들은 다이상하게쳐다보더라고요...상식적으로 나와있어야죠... 왜고객이 기다리고있어야하는지 모르겠네요 ㅜㅜ
댓글
08:21
21.05.09.
마지막회차에 CGV 굿즈받으려면 자주 가봐서 검증된 지점 가세요.
신촌은 항상 매점에 직원 있었어요.
댓글
글쓴이 추천
08:29
21.05.09.
선통물천

용산은 저도경험하고 익무분들도 많이 경험하셔서 검증된지점인데 ㅜㅜ 신촌은 끝까지 남아계시는군요....저번에 여자직원한분이 원더우먼1984 필름마크 증정자체를몰라서 제가 한참을 설명하고 익무 정리된거까지 보여드렸는데 이건아이맥스보면주는거다라는 뜬금포소리까지들어서 안좋은추억이있네요ㅜ 2021년들어 불만 엄청쌓입니다 ㅜㅜ

댓글
08:34
21.05.09.
저도 비슷한 경험이 있어요. 다른 지점에서요.

당직이 넋놓고 있으면 죽어라 기다려야만 하죠. 짜증나더군요.
댓글
글쓴이 추천
10:12
21.05.09.
토니A
다른지점도 상황이 다비슷비슷하군요....사람도없는데 진짜 누르면 바로바로 나와야죠....몇십번씩눌러서 안나와도 추후 고객탓한다는 글 몇개봐서 끝까지 눌렀네요
댓글
10:28
21.05.10.

저도 영화를 좋아하고 본격적으로 다양한 영화를 많이보기 시작한 건 2017년 부터이지만, 코로나가 조금 괜찮아지고 좋은 영화들이 쏟아지기 시작했던 올해 3월부터 영화굿즈를 모으면서 다양한 극장을 돌아다니게 된 것 같은데, 위에 익무님들 말씀대로 Ggv 마지막회차는 자주다녀서 검증된 지점을 가는게 맞는 것 같아요. 여담으로, Cgv는 저도 신촌이 극장은 작지만 친절하고 항상 직원이 자기자리에 있어서 Cgv 특전을 받으시려면 가장좋은 것 같고, 고양 화정점도 직원두명이 항시있어서 특전을 받기에는 좋으나 극장이작고 많이 노후화된 단점이 있네요. 압구정점은 4월초에 딱 한번 가봤고 저는 관크도없고, 특전도 받기 좋았지만 관크가 있다는 다른 익무님의 글을 오늘본지라 호불호가 있는 것 같습니다. 용산점에 대해서 저도 불편했던 기억을 떠올리면 최근에 4월초에 노바디를 보러 방문했었는데, 극장 영화상영 전 티켓확인 및 발열체크 확인하는 직원이 정직원 1명에 알바생 두 명이나 있었는데, 앞에서 qr코드 및 발열체크 하고 뒤에서 영화표만 확인하면 되는데 똑같은 걸 또 확인하려고해서 짜증이 올라왔던 기억이 있네요.

댓글
글쓴이 추천
00:39
21.05.10.
yhsinn
용산은 검증된지점이였어요 ㅜ 익무글 몇개만검색해보셔도 직원들 끝날때까지있는다는 글 많습니다...용산이 집에서 제일가깝고 위에댓글도남겼는데 신촌도 굿즈증정관련하여 안좋은추억이 2번이나 있어서 안가게됩니다....또 제가 굿즈모으자고 영화를 보진않아요....영화보는김에 굿즈얻는거죠...그래도 경험감사합니다....몇년내내 영화관서비스 만족하며다녔는데 2021년들어 서비스불만이 계속 쌓이고있네요
댓글
10:41
21.05.1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스크롤 주의) 루카 파스타를 직접 만들어봤습니다. 92 Disney1205 Disney1205 5시간 전22:46 3854
HOT 6월 21일 박스오피스 15 paulhan paulhan 3시간 전00:00 1895
HOT [킬러의 보디가드 2] 간략후기 jimmani jimmani 4시간 전23:34 1381
HOT 영화 내용과 잘 맞는, 잘 만들어진 포스터들 12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4시간 전23:11 1947
HOT [사양]영화화 확정(다자이 오사무 소설) 8 닭한마리 닭한마리 5시간 전22:18 1073
HOT 마블 유니버스 mcu의 시작이자 끝을 가지고 놀았습니다. 11 yssds 6시간 전21:41 2642
HOT 1998년 [여고괴담] 1편 전단지 공개 6 키노야놀자 키노야놀자 5시간 전22:42 1276
HOT [평창영화제] <초원의 역습> 미드 <멘탈리스트>의 사이먼 베이... 7 빛나 6시간 전21:25 382
HOT 롯시 월타 굿즈 현황 (10시 15분 기준) 7 5시간 전22:38 967
HOT 귀멸의 칼날 유포테이블 특전 렌고쿠 아크릴 놀이 ㅋㅋ 4 inflames inflames 5시간 전22:23 984
HOT 멘탈이 붕괴 되는 광기 어린 영화의 고전 14 놀스 놀스 5시간 전22:14 1608
HOT ‘샤잠 2’ 첫 공식 스틸 9 goforto23 5시간 전22:01 2353
HOT 루카 : 조금 다른 시각의 리뷰 (스포) 10 24fps 24fps 5시간 전21:48 1150
HOT 이제는 공사현장에서도 쓰이는 분 24 sirscott sirscott 7시간 전20:35 3453
HOT 서울에서 안성스타필드 갔다오는 경로 및 시간표입니다. 9 cusie cusie 7시간 전20:30 1719
HOT [평창영화제][소중한 날의 꿈] 어른들을 위한 영화(노스포) 4 셋져 셋져 7시간 전20:29 333
HOT [명탐정 코난: 비색의 탄환] 일본 흥행 수익 70억엔, 500만 관객 돌파 3 스톰루이스 스톰루이스 7시간 전20:21 651
HOT [평창영화제][멋진 세계] 보고 눈물흘렸어요(노스포) 21 셋져 셋져 7시간 전19:57 650
HOT 프로파간다 시네마 스토어 봉준호 뱃지 10 멈춰 멈춰 8시간 전19:19 2193
HOT 6/22(화) 선착순 쿠폰 정리 20 라온제나 라온제나 8시간 전19:16 5331
HOT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블루레이 유포테이블판 받았습니다 15 세피아 세피아 8시간 전19:11 1251
HOT [평창영화제] 이벤트로 받은 평범이 스티커로 노트북 꾸미기 9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8시간 전18:52 676
HOT 간절히 극장에서 다시 보고 싶은 한국영화 14 옵티머스프라임 옵티머스프라임 8시간 전18:50 1630
956143
image
CGV영화인 CGV영화인 22분 전03:25 308
956142
image
팔찌하나 32분 전03:15 142
956141
image
바라바라밤 바라바라밤 54분 전02:53 235
956140
image
율은사랑 1시간 전02:12 174
956139
normal
eastwater eastwater 1시간 전01:49 273
956138
image
북회귀선 북회귀선 2시간 전01:40 632
956137
file
goforto23 2시간 전01:22 856
956136
image
leviathan 2시간 전01:07 910
956135
normal
아스티아 아스티아 2시간 전01:06 292
956134
normal
극장영화 3시간 전00:46 398
956133
image
ipanema ipanema 3시간 전00:36 630
956132
normal
xwe8wj19al 3시간 전00:29 592
956131
image
애플민트T 애플민트T 3시간 전00:26 961
956130
image
물공 물공 3시간 전00:14 231
956129
image
Dolpin02 3시간 전00:06 1517
956128
image
paulhan paulhan 3시간 전00:00 1895
956127
normal
과장 과장 4시간 전23:47 816
956126
image
NeoSun NeoSun 4시간 전23:36 542
956125
normal
뽀시래기 4시간 전23:35 715
956124
image
jimmani jimmani 4시간 전23:34 1381
956123
normal
Lambda Lambda 4시간 전23:33 353
956122
image
쿨스 쿨스 4시간 전23:28 127
956121
image
쿨스 쿨스 4시간 전23:18 294
956120
image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4시간 전23:11 1947
956119
image
쥐제 4시간 전23:06 687
956118
image
goforto23 4시간 전23:04 823
956117
image
kimyoung 4시간 전23:03 698
956116
image
계란여왕쥬리 계란여왕쥬리 4시간 전22:58 1303
956115
image
목표는형부다 4시간 전22:57 497
956114
normal
영사기 4시간 전22:51 215
956113
image
Disney1205 Disney1205 5시간 전22:46 3854
956112
image
영사남 영사남 5시간 전22:44 653
956111
image
키노야놀자 키노야놀자 5시간 전22:42 1276
956110
file
kimyoung 5시간 전22:39 917
956109
normal
콜슨 콜슨 5시간 전22:39 1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