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
  • 쓰기
  • 검색

[노매드랜드 Nomadland, 2020] IMDB 트리비아 (약스포)

바이코딘 바이코딘
1457 17 3

movie_image (23).jpg

 

IMDB에 등재된 [노매드랜드 Nomadland, 2020]의 트리비아를 번역했습니다.

아무래도 팬들이 올리는 것이다 보니 사실이 아닌 정보가 올라올 수도 있다는 점 유념해주세요.

스포일러로 따로 분류되지 않은 쪽에도 스포일러성 정보가 있네요.

가급적 영화를 보고 읽으시는 게 좋을 듯합니다.

노력한다고 했지만 오역이 있을 수도 있습니다 ㅜㅜ

IMDB 트리비아 : https://www.imdb.com/title/tt9770150/trivia/?ref_=tt_trv_trv

 

 

 

e76e5ecabe7c5f38de865db9ceebbfe2a1a96c92.jpg

 

🚙 프랜시스 맥도먼드와 함께 출연한 샬린 스완키와 밥 웰스와 같은 많은 배우들은 그녀가 할리우드 스타라는 것을 전혀 몰랐다. 펀이 자신의 사별한 남편을 기억하는 감동적인 장면을 찍는 중에도 밥은 여전히 이것을 알지 못했다. 그 후, 그는 맥도먼드에게 그 이야기를 하는 것은 그녀에게 큰 의미가 있으며 모든 것이 잘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후 그녀는 자신의 남편이 사실 조엘 코엔이고 아직 살아있다는 걸 밝히자, 밥은 맥도먼드가 사실 배우라는 것을 알고 놀라워했다.

 

6fbae4c4fec8d04f62422e3dd498e9b4422f036d.jpg

 

🚙 프랜시스 맥도먼드는 유목민 커뮤니티에 너무나 잘 녹아들어서 지역의 타깃(유통업체)중 하나가 그녀에게 일자리를 제안했다. 프란시스는 7개 주를 아우르며 4~5개월 동안 밴에서 사는 경험을 했다. 그녀는 단순히 장면만 연기하는 것이 아니라 영화를 더 진솔하게 보이게 하기 위해 끊임없이 움직이는 라이프스타일을 받아들였다. 

 

movie_image (24).jpg

 

🚙 프랜시스 맥도먼드는 영화 속에 사용된 밴에게 '뱅가드'라는 별명을 붙였다. 그녀는 촬영중 차를 자신의 개인 용품으로 장식하고 촬영중 잠을 잤다. 그녀는 결국 이 행동을 멈췄는데, "실제로 지친 것보다 지친 척하는 것이 나에게 훨씬 낫기" 때문이라고 할리우드리포터와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cde573bb945e584d99ddcce831fb26b61be6ffb2.jpg

 

🚙 네바다의 엠파이어라는 기업도시는 미국 석고(US Gypsum)가 소유했던 실제 장소이다. 2011년 미국 석고는 광산을 폐쇄했고, 그 후 마을도 함께 폐쇄됐다. 근로자들과 그 가족들은 폐업 후 5개월 동안 회사 소유의 주택에 계속 거주할 수 있었다. 나중에 엠파이어가 유령도시로 변하면서 우편번호가 결국 사라졌다.

 

b43ca6a73668dd991c91e3383806c1124680e510.jpg

 

🚙 프랜시스 맥도먼드와 데이비드 스트라탄을 제외하면 영화 속 출연진 대부분은 실제 유목민들과 지역사람들이며, 등장인물들의 실제 이름을 사용하고 있다.

 

🚙 영화는 4개월 동안 7개주에서 촬영되었는데, 이 기간 동안 프랜시스 맥도먼드는 유목민들이 했을 것이며 원작 도서에 영감을 줬을 일들을 실제로 했다. 예를 들면 비트를 수확하고 캠퍼포스 프로그램과 함께 아마존 택배를 포장하는 일들이다.

 

MV5BN2U0YzZjYjktMGFiZC00MDYzLTk0YmItYTU0M2FhNWIzMTRiXkEyXkFqcGdeQXVyMDM2NDM2MQ@@._V1_.jpg

 

🚙 자오가 아시안 여성으로는 처음으로 2021년 2월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감독상을 수상하자, 미국 못지 않게 중국에서도 널리 축하받았다. 중국 언론과 소셜 미디어 유저들은 그녀의 성공이 국가적 자존심의 원천인 것처럼 결집했다. 하지만 하루만에 분위기는 급격히 어두워졌다. 인터넷 탐정들이 자오가 조국에 대해 비판적으로 말한 오래된 과거 인터뷰를 발견했고, 얼마 지나지 않아 자오의 '중국에 대한 태도'에 대한 논쟁과 독설은 자오를 숭배했던 것만큼이나 빠르게 퍼지고 있었다. 베이징의 인터넷 검열관들은 이 싸움에 끼어들어, [노매드랜드]에 대한 소셜 미디어에서의 대부분 홍보를 차단하고, 이 영화의 4월 23일 중국 개봉일에 대한 많은 언급을 삭제했다.

 

c665bb15570d4162da27ab96aae883a770de0939.jpg

 

🚙 영화 속 데이브의 아들은 데이비드 스트라탄의 실제 아들 테이 스트라탄이 연기한다.

 

🚙 제시카 브루더의 논픽션 도서 '노마드랜드'를 바탕으로 한다.

 

ecb49df9cb8ab4715c59da6a3e2ad8188d235f9e.jpg

 

🚙 이 영화로 클로이 자오는 같은 해에 아카데미 감독상, 각본상, 작품상, 편집상 후보에 오른 세 번째 인물이 되었다. 처음 두 사람은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2007)로 후보에 오른 조엘 코엔과 에단 코엔이다. 자오는 또한 이 기록을 세운 첫 여성이다.

 

4c3157b378343652bf0feda2ccd25f4ededa6721.jpg

 

🚙 이 영화의 사건들은 2011년 말부터 2013년 초 사이에 일어난다. 2011년 홀리데이 시즌에 아마존 유통센터에서 일하는 펀, 2012년 11월 데이브의 가족들과 함께 기념하는 추수감사절, 2013년으로 년도가 바뀔 때 동료 유목민들에게 새해인사를 하는 것이 대표적인 지표다.

 

🚙 제 77회 베니스국제영화제 황금사자상 수상작.

 

Eu1uRN1WgAA6-yv.jpg

 

🚙 클로이 자오는 [프라미싱 영 우먼](2020)의 에머랄드 펜넬과 함께 오스카 감독상 후보에 올랐다. 이 부문에서 같은 해에 두 명의 여성이 후보에 오른 것은 처음이다.

 

🚙 클로이 자오는 [미나리](2020)의 정이삭과 함께 오스카 감독상 후보에 올랐다. 이 부문에서 같은 해에 동아시아 출신 감독 2명이 후보에 오른 것은 처음이다.

 

3ba6585eabf26b97bde57e0fd095f4a000f5450d.jpg

 

🚙 애리조나 쿼츠사이트 요트클럽에서 일부 촬영되었다. 영화에 몇몇 지역 사람들이 등장한다.

 

🚙 린다 메이(린다)는 원래 이 영화의 주인공으로 캐스팅되었다. 프랜시스 맥도먼드가 이 프로젝트에 참여하자, 그녀는 처음에 책의 주인공을 바탕으로 린다가 했던 것처럼 캐릭터를 묘사하려고 했다. 하지만 프랜시스와 클로이 자오 감독은 결국 주인공을 맥도먼드의 실제 성격에 더 기반을 두기로 결정했다.

 

81704affe55c167ee4234ae24e27bde430f7bf9b.jpg

 

🚙 프랜시스 맥도먼드는 같은 영화의 제작과 연기 부문으로 오스카 후보에 오른 여덟 번째 인물(이자 첫 번째 여성)이다.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1967), [천국의 사도](1978), [레즈](1981), [벅시](1991)의 워렌 비티, [늑대와 춤을](1990)의 케빈 코스트너, [용서받지 못한 자](1992), [밀리언 달러 베이비](2008)의 클린트 이스트우드, [머니볼](2011)의 브래드 피트, [더 울프 오브 월 스트리트](2013)의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아메리칸 스나이퍼](2014)의 브래들리 쿠퍼, [펜스](2016)의 덴젤 워싱턴이 있었다.

 

MV5BYTc4NTY2OWMtYjA1NC00OWY2LWEzMjUtNzg5OGFhM2Y0YjliXkEyXkFqcGdeQXVyNzc0ODgyNDI@._V1_.jpg

 

🚙 82년 간의 영업 끝에 2021년 폐업을 앞둔 텍사스 휴스턴의 역사적인 리버오크스 극장에서 상영된 마지막 영화였다.

 

🚙 1시간 부근에 펀(프랜시스 맥도먼드)는 사우스 다코다 주의 월 드러그에서 일할 때, Sons of the Pioneers의 노래 Tumbleweeds가 연주되는 것을 들을 수 있다. 이 노래는 에단과 조엘 코엔이 제작하고 연출한 [위대한 레보스키](1998)에서도 연주된다. 조엘은 맥도먼드의 실제 남편이다.

 

MV5BZDVjZGRiNzctOWVjZS00YjI0LTg5ZjQtMWFkNjUyM2Q3NTcwXkEyXkFqcGdeQXVyNzc0ODgyNDI@._V1_.jpg

 

🚙 제작이 시작됐을 때 이 영화는 폭스 서치라이트에서 아래 배급될 예정이었으나, 영화 개봉을 앞두고 월트디즈니컴퍼니가 20세기폭스의 자산을 사들였다. 배급은 월트디즈니컴퍼니/스튜디오에서 다시 이름 붙인 자회사 서치라이트로 변경되었다. 하지만 오프닝 몽타주는 로고에 '폭스'라는 단어가 없는 것만 빼면 그대로였고, 로고 위로 흘러나오는 음악도 폭스 서치라이트가 늘 하던 것과 같았다. 

 

MV5BYTUxYTQ1NGMtYjliYi00ZWNlLWFmMTEtNzUxOTA3ZTcxYTU1XkEyXkFqcGdeQXVyMjQ3NDc5MzY@._V1_.jpg

 

🚙 이 영화로 클로이 자오는 아카데미 감독상 후보에 오른 최초의 아시안 여성(이자 유색인종 여성)이 되었다.

 

🚙 어느 순간 펀은 [어벤져스](2012)를 상영하는 극장을 지나간다. 클로이 자오 감독의 바로 다음 작품은 [이터널스](2021)로 [어벤져스]가 속한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영화이다.

 

MV5BMmNlMjNjZjItMDg3Yy00ZTdlLWI4NGUtMTBiYzMwM2I4Y2MzXkEyXkFqcGdeQXVyMjQ3NDc5MzY@._V1_.jpg

 

🚙 [프라미싱 영 우먼]의 에머랄드 펜넬과 함께 클로이 자오와 펜넬은 같은 해에 각본상, 감독상, 작품상 후보에 오른 2, 3번째 여성이 되었다. 첫 번째는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2003)의 소피아 코폴라였다.

 

MV5BYjAyNmYxMjctM2I5Mi00YzVkLThiMjMtZGNkMjE2OTFhODNjXkEyXkFqcGdeQXVyMjQ3NDc5MzY@._V1_.jpg

 

🚙 클로이 자오는 자신이 연출한 영화를 편집해 오스카 후보에 오른 아홉 번째 인물(이자 첫 번째 여성)이다. [인도로 가는 길](1984)의 데이비드 린 경, [후프 드림스](1994)의 스티브 제임스, [파고](1996)와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2007)의 코엔 형제, [타이타닉](1997)과 [아바타](2009)의 제임스 카메론, [칠드런 오브 맨](2006)과 [그래비티](2013)의 알폰소 쿠아론, [아티스트](2011)의 미셀 하자나비시우스,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2013)의 장 마크 발레가 있었다. 이 9명 중 [타이타닉]으로 카메론, [그래비티]로 쿠아론만이 수상했다.

 

 

 

MV5BZjk4OGQxMzQtOTJmNS00NGZmLTg0MTQtNjAxZmNjYWU4OTVjXkEyXkFqcGdeQXVyNzc0ODgyNDI@._V1_.jpg

 

스포일러

🚙 프랜시스 맥도먼드는 영화 속 모든 씬에 나온다.

 

MV5BNmI5Y2Q4NWYtMTMxMi00NTNlLWE3ZTAtNDFhYjIyMGZmZTJjXkEyXkFqcGdeQXVyMjM0Mzk3NjM@._V1_.jpg

바이코딘 바이코딘
47 Lv. 402102/420000P

죽는 날까지 하늘을 우러러
한점 부끄럼이 없기를.
잎새에 이는 바람에도
나는 괴로워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7

  • 율독
    율독
  • 퓨리
    퓨리
  • MiaDolan
    MiaDolan
  • 송씨네
    송씨네
  • golgo
    golgo
  • 플래티넘
    플래티넘
  • 마법구름
    마법구름
  • 프림로즈힐
    프림로즈힐

  • roarr
  • 얼죽아
    얼죽아
  • 이한스
    이한스
  • 카르
    카르
  • Nashira
    Nashira
  • Roopretelcham
    Roopretelcham
  • 홀리저스
    홀리저스

  • 하루키왕
  • 영원
    영원

댓글 3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4월 23일 중국에서 개봉하긴 하나보네요.. 중국성격에 막을만도 해보이는데 말이죠.
댓글
00:05
21.04.18.
profile image 3등

배우가 완벽하게 영화에 녹아들었네요.

댓글
09:40
21.04.1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스파이럴 간략한 후기 2 Coming Coming 7시간 전22:59 798
HOT 개인적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영화평 37 인사팀장 인사팀장 6시간 전23:53 3018
HOT 이춘연 제작자님을 생각해보며...(만난적은 없습니다.) 1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6시간 전23:56 833
HOT '포에버 퍼지' 첫 공식 예고편/포스터 goforto23 6시간 전00:01 975
HOT 5월 12일 박스오피스 7 paulhan paulhan 6시간 전00:00 1728
HOT [뻐꾸기도 밤에 우는가] 시대를 대표했던 트로이카. 정윤희 5 프라임 프라임 7시간 전23:36 879
HOT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TMI 9 sirscott sirscott 7시간 전23:33 1016
HOT 마틴 캠벨 신작 [더 프로티지] 예고편 (자막) 4 이돌이 이돌이 7시간 전23:28 706
HOT 오늘 받아온 굿즈들 3 paulhan paulhan 7시간 전23:16 1281
HOT 빅피쉬 다시 보니 예전에 갔던 팀버튼전 생각나서 찾아봤어요! 23 Soma Soma 7시간 전22:50 1010
HOT 슈퍼노바 보신분들 혹시 이생각 안드셨나요?(별거없음 주의) 27 카놀라유 카놀라유 8시간 전22:35 1612
HOT 토토리에 나오는 자매가 실제자매였네요 ㅋㅋㅋ 8 뿡야뿡요 8시간 전22:26 885
HOT 넷플릭스 좋은 다큐 추천하러 왔습니다. 15 golgo golgo 9시간 전21:35 1197
HOT '스파이럴' 로튼지수 및 주요평 8 goforto23 8시간 전22:35 1999
HOT '라스트 나이트 인 소호' 새 공식 스틸 - 토마신 매켄지 4 goforto23 8시간 전22:12 1064
HOT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트리뷰트 | “죽여주는 날이네!” 4 환풍기 환풍기 8시간 전22:00 790
HOT 배우 서예지, 백상예술대상 불참 결정 "개인 사정" 3 friend93 8시간 전21:53 2208
HOT 현재 용산 경품현황 2 None None 8시간 전21:41 1414
HOT 어른제국의 역습이... 벌써 20주년이 됐군요 8 과장 과장 9시간 전21:13 1106
HOT <스파이럴>키덜트 굿즈패키지 받았어요(Play me~!) 33 내꼬답 내꼬답 9시간 전21:13 1556
HOT 귀멸의 칼날 극장판 처럼 오래간 영화가 있었나요? 16 Ya프리 Ya프리 9시간 전20:43 1403
HOT 좀 늦게 올린 <링: 더 라스트 챕터> 보시기 전에 아셔야 할 것들 8 loneranger loneranger 11시간 전19:36 710
HOT 가슴이 웅장해집니다 20 텐더로인 텐더로인 10시간 전20:21 3005
6895
image
특별한럭비 7시간 전23:33 348
6894
image
NeoSun NeoSun 7시간 전23:08 211
6893
image
에몽돌899 10시간 전20:12 265
6892
normal
뉑이 뉑이 13시간 전17:31 472
6891
image
NeoSun NeoSun 13시간 전17:13 190
6890
image
처니리 처니리 15시간 전15:27 162
6889
image
NeoSun NeoSun 16시간 전13:43 286
6888
image
NeoSun NeoSun 19시간 전11:37 385
6887
image
NeoSun NeoSun 19시간 전10:44 225
6886
image
NeoSun NeoSun 21시간 전09:17 261
6885
image
데헤아 데헤아 23시간 전07:12 458
6884
image
처니리 처니리 1일 전23:20 293
6883
image
NeoSun NeoSun 1일 전23:17 584
6882
image
에몽돌899 1일 전19:40 324
6881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7:22 743
6880
normal
NeoSun NeoSun 1일 전15:49 676
6879
image
정체불명 정체불명 1일 전15:19 1530
6878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4:04 772
6877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3:35 456
6876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2:19 643
6875
image
spacekitty spacekitty 1일 전08:59 928
6874
image
NeoSun NeoSun 2일 전23:18 494
6873
normal
bangtong36 bangtong36 2일 전19:47 870
6872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8:16 506
6871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7:16 613
6870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6:21 584
6869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3:21 2009
6868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59 834
6867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52 433
6866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18 409
6865
image
영사기 2일 전10:49 638
6864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21:41 660
6863
image
NeoSun NeoSun 3일 전11:20 453
6862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08:54 564
6861
image
R.. R.. 4일 전19:31 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