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0
  • 쓰기
  • 검색

[쥬세페 토르나토레] 3편 이상 연속 도전기

솜사탕지갑 솜사탕지갑
961 7 10

IMG_20210417_225729.jpg

 

 

익무분들 연속 상영 도전기보고 저도 드디어 하루에 4편 도전했습니다. 하루정도 녹아(..)있다가 야밤에 올려봅니다.

 

시작전에는 당충전 초콜릿을, 관람시엔 물만 마셨습니다.  예상외로 앉아만 있다보니 막 배고프진 않았습니다.

 

 

 

 

IMG_20210417_225751.jpg

 

 

우선 특집 관람전에 [빙과] 1편 관람했습니다. 

개봉시 못 보기도 했고, 소설과 애니메이션 둘다 클리어 한 상태라 영화도 도전했습니다. 애니는 현지 방영시 한권씩 블루레이를 모을정도로 좋아해서 추억의 애니 중 하나였죠. 지금은 다른분께 넘겨드렸지만 그때 당시 엔화 환률이 1400엔 대라 선명히 기억합니다..  약간의 설정변경이 있지만 나름 적절했다고 생각됩니다. 소소하게 꽤 볼 만했습니다.

 

5분 정도의 시간이 있어서 화장실 갔다가 바로 이동했습니다.😅

 

[시네마천국] 자세한 설명은 생략. 아 진짜 아버지였어 라는 생각이었어요. 궁금한 점이 있는데 엔딩크레딧에 그는 그녀를 다시 만난 건가요? 

 

[피아니스트의 전설] 재개봉 때 뱃지 패키지 실패해서 아쉬웠는데 이번에 포스터 받아서 너무 기뻐서 소리를 지르진 않았습니다:D

재개봉 때도 생각 했었지만 그가 땅을 밟았어도 자기 길을 발견하고 음악을 연주하게 되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다시봐도 역시 전 그렇게 생각하게 되더군요. 그야 그럴게 무엇을 연주할지 모르는 그는 상상이 안되서요. 물론 그는 마지막까지 그렇게 생각하지 않았지만요.

 

 

IMG_20210417_225806.jpg

 

[베스트오퍼]는 어떠한 정보도 없이 봤습니다. 슬슬 허리가 아파와서 조금 내면의 갈등이 시작됐는데, 하필 처음 시작할때 호러공포인지 반전물인지 전혀 몰라서 '어??? 뭐지 여기까진가??'하는 생각이...  작품은 좋은데 취약한 장르일 경우 정말로 못봐서 정말 혼란스러웠습니다. 다행히 아니었지만요.

[피아니스트의 전설]에서 두명의 재즈 피아니스트에게 쫓기는 씬을 보고 스릴러도 잘 찍으셨네~ 라고 느꼈는데, 초반에 여주인공 하는소리가 약간 황당할 정도로 너무 호러스릴러적이어서..

 

어쨌든 익무분들 연속 관람 후기보고 도전하게 됐는데 넘 재밌었네요. 다만 몸은 확실히 녹아서 다음날 쉴 여유가 있어야 3편이상 관람 가능한 것을 입증했습니다🤤

 

근데 넘 재밌어요 마약같은 연속관람....다음엔 과연....

 

솜사탕지갑 솜사탕지갑
4 Lv. 2178/2250P

영화 한편 볼까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7


  • 낯선하루
  • 각인Z
    각인Z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복자
    복자
  • 음악28
    음악28
  • 홀리저스
    홀리저스
  • 영원
    영원

댓글 10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오.. 저도 빙과 애니판 정말 재밌게 봤는데, 실사영화도 괜찮게 나왔나보네요.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23:30
21.04.17.
profile image
영원

소소하게 볼만했습니다~! 애니판을 보신분이 오히려 더 잘 보실 것도 같아요. 초반엔 살짝 늘어지는 감이 있는데 애니 보신분이면 아무래도 워밍업이라는걸 알테니까요.

댓글
23:32
21.04.17.
profile image 2등
베스트 오퍼를 마지막에 넣다니ㅠㅠ 베스트 오퍼-시네마 천국-피아니스트의 전설 순이었으면 훨씬 보기 편하셨지 않을까 싶어요. 베스트 오퍼는 주인공을 비롯한 인물들의 심리를 섬세하게 다룬 영화라 더 집중해서 보면 재밌지 않나 싶어서요. 엔딩씬이 인상적인 영화죠ㅎㅎ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00:22
21.04.18.
profile image
복자
으어어- 이런상태로 보긴했지만 영화가 좋아서 집중력이 막 떨어지진 않았던거 같습니다. 정말 이 베-시-피 이 순서였으면 더 좋았을 것 같네요.
제프리 러쉬분의 연기는 정말 훌륭했습니다. 변화되는게 좋긴좋은거...맞..나? 하면서 봤네요.이런분이 익살카리스마 해적이었다니 놀랍습니다
댓글
00:48
21.04.18.
profile image
솜사탕지갑
바르보사와 동일인물이라고 믿기 어렵죠ㅋㅋ 특히 엔딩에서 모든 욕망을 상실한 듯한 허무함이 담긴 표정은 정말👍🏼 피아니스트의 전설은 오스트가 워낙 좋아서 듣는 재미도 있고 팀 로스 연기도 참 좋아서 영화 많이 보지 않는 지인들에게도 추천하고 다녀요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00:53
21.04.18.
profile image
복자

저도 피아니스트의 전설이 학교에서 교양시간에 틀어준 게 첫 만남이었죠. 학생이 집중하기 쉽지 않은데 다들 꽤집중해서 봤던 기억이..

댓글
10:45
21.04.18.
profile image 3등
극장에서 피아니스트의 전설 무삭제 보고 싶네요ㅠㅠ 상영버전으로 보니깐 영 밋밋한게.... 결국 집에 가서 다시 봐야 됩니다!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08:17
21.04.18.
profile image
솜사탕지갑
무려 48분정도 차이가 있으니 꼭 다시 보시길 ㅎ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12:22
21.04.1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CGV 별관 상영 라인업 2편 추가 및 굿즈 증정 정보 (5/27 ~ 6/9) 39 무비런 무비런 1시간 전13:50 2708
HOT 다음 오티 예상 28 오래구워 1시간 전13:42 2549
HOT [클래식] 포토 이미지 6 JAY19 JAY19 1시간 전13:32 678
HOT 전단지의 사회적 거리두기 13 Roopretelcham Roopretelcham 1시간 전13:03 1769
HOT [크루엘라] 초간단 단평입니다! 76 Zeratulish Zeratulish 2시간 전12:54 2940
HOT '스파이럴' 감독 - MCU처럼 쏘우 시네마틱 유니버스 계획중  3 goforto23 2시간 전12:53 922
HOT '컨저링3 : 악마가시켰다' 개봉일 확정 14 PS4™ 2시간 전12:37 1897
HOT CGV <크루엘라> 스피드 쿠폰 (5/21 오후 3시 ~ ) 21 라온제나 라온제나 2시간 전12:27 3268
HOT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의 재관람률은 12.1% 13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3시간 전11:38 1356
HOT “분노의질주”역대 예매량 12 룡호충 룡호충 3시간 전11:13 2430
HOT 해외에서 극찬 받았었던 한국 영화... 25 온새미로 온새미로 4시간 전10:57 3439
HOT 글렌 클로즈, 제이크 질렌할, 패트릭 윌슨등 배우 기금위해 뮤지컬 노래 공연 2 goforto23 4시간 전10:18 695
HOT 메가박스 분노의질주 시크릿 메시지 정답 BDSNITRO5 83 유닉아이 유닉아이 4시간 전10:02 5283
HOT [귀멸의 칼날] 2기 ‘유곽편’ 10월 방송 예정 21 카란 카란 5시간 전09:49 3910
HOT 하정우 출연 영화 '터널', 드라마로 제작 9 PS4™ 5시간 전09:20 1957
HOT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대만 개봉 잠정 연기 8 하이브치즈NX 하이브치즈NX 5시간 전09:17 2266
HOT 두바이 버즈 칼리파 타워의 분노의 질주 광고 18 kimyoung 6시간 전08:49 1616
HOT '콰이어트 플레이스 2' 북미 언시 첫 반응 모음 11 goforto23 6시간 전08:37 3573
48905
image
공기프로젝트 공기프로젝트 3시간 전11:47 303
48904
image
키팅 키팅 14시간 전00:45 357
48903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5시간 전23:20 276
48902
image
로망 로망 16시간 전22:27 1176
48901
image
영화광. 영화광. 17시간 전21:49 290
48900
normal
츄야 츄야 17시간 전21:42 971
48899
normal
래담벼락 래담벼락 17시간 전20:59 204
48898
normal
글렌굴드 글렌굴드 20시간 전18:07 191
48897
image
입찢어진남자 입찢어진남자 1일 전12:18 1240
48896
normal
ReMemBerMe ReMemBerMe 1일 전00:36 275
48895
image
레몬에이드라면 레몬에이드라면 1일 전00:33 1080
48894
image
네버랜드 네버랜드 1일 전22:01 1270
48893
image
츄야 츄야 1일 전20:19 213
48892
normal
가미 가미 1일 전20:07 603
48891
image
히치맨 1일 전19:00 264
48890
normal
오기 1일 전18:37 251
48889
image
R.. R.. 1일 전18:31 626
48888
image
브리즈번 브리즈번 1일 전17:17 295
48887
image
R.. R.. 1일 전15:00 907
48886
image
화이트라뗴 2일 전14:46 373
48885
normal
데헤아 데헤아 2일 전09:18 195
48884
image
히치맨 2일 전02:48 483
48883
image
양파파 2일 전01:25 525
48882
normal
소울메이트 소울메이트 2일 전00:31 624
48881
image
stanly stanly 2일 전00:18 974
48880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2일 전22:37 242
48879
image
reckoner reckoner 2일 전22:33 1386
48878
image
입찢어진남자 입찢어진남자 2일 전20:46 683
48877
image
등불 등불 2일 전19:07 1364
48876
normal
고슴도 고슴도 2일 전18:30 546
48875
image
등불 등불 2일 전18:13 561
48874
image
히치맨 2일 전17:52 357
48873
image
R.. R.. 2일 전15:22 1663
48872
normal
255percent 3일 전14:08 410
48871
image
입찢어진남자 입찢어진남자 3일 전12:42 1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