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0
  • 쓰기
  • 검색

[쥬세페 토르나토레] 3편 이상 연속 도전기

솜사탕지갑 솜사탕지갑
897 7 10

IMG_20210417_225729.jpg

 

 

익무분들 연속 상영 도전기보고 저도 드디어 하루에 4편 도전했습니다. 하루정도 녹아(..)있다가 야밤에 올려봅니다.

 

시작전에는 당충전 초콜릿을, 관람시엔 물만 마셨습니다.  예상외로 앉아만 있다보니 막 배고프진 않았습니다.

 

 

 

 

IMG_20210417_225751.jpg

 

 

우선 특집 관람전에 [빙과] 1편 관람했습니다. 

개봉시 못 보기도 했고, 소설과 애니메이션 둘다 클리어 한 상태라 영화도 도전했습니다. 애니는 현지 방영시 한권씩 블루레이를 모을정도로 좋아해서 추억의 애니 중 하나였죠. 지금은 다른분께 넘겨드렸지만 그때 당시 엔화 환률이 1400엔 대라 선명히 기억합니다..  약간의 설정변경이 있지만 나름 적절했다고 생각됩니다. 소소하게 꽤 볼 만했습니다.

 

5분 정도의 시간이 있어서 화장실 갔다가 바로 이동했습니다.😅

 

[시네마천국] 자세한 설명은 생략. 아 진짜 아버지였어 라는 생각이었어요. 궁금한 점이 있는데 엔딩크레딧에 그는 그녀를 다시 만난 건가요? 

 

[피아니스트의 전설] 재개봉 때 뱃지 패키지 실패해서 아쉬웠는데 이번에 포스터 받아서 너무 기뻐서 소리를 지르진 않았습니다:D

재개봉 때도 생각 했었지만 그가 땅을 밟았어도 자기 길을 발견하고 음악을 연주하게 되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다시봐도 역시 전 그렇게 생각하게 되더군요. 그야 그럴게 무엇을 연주할지 모르는 그는 상상이 안되서요. 물론 그는 마지막까지 그렇게 생각하지 않았지만요.

 

 

IMG_20210417_225806.jpg

 

[베스트오퍼]는 어떠한 정보도 없이 봤습니다. 슬슬 허리가 아파와서 조금 내면의 갈등이 시작됐는데, 하필 처음 시작할때 호러공포인지 반전물인지 전혀 몰라서 '어??? 뭐지 여기까진가??'하는 생각이...  작품은 좋은데 취약한 장르일 경우 정말로 못봐서 정말 혼란스러웠습니다. 다행히 아니었지만요.

[피아니스트의 전설]에서 두명의 재즈 피아니스트에게 쫓기는 씬을 보고 스릴러도 잘 찍으셨네~ 라고 느꼈는데, 초반에 여주인공 하는소리가 약간 황당할 정도로 너무 호러스릴러적이어서..

 

어쨌든 익무분들 연속 관람 후기보고 도전하게 됐는데 넘 재밌었네요. 다만 몸은 확실히 녹아서 다음날 쉴 여유가 있어야 3편이상 관람 가능한 것을 입증했습니다🤤

 

근데 넘 재밌어요 마약같은 연속관람....다음엔 과연....

 

솜사탕지갑 솜사탕지갑
4 Lv. 1953/2250P

영화 한편 볼까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7


  • 낯선하루
  • 각인Z
    각인Z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복자
    복자
  • 음악28
    음악28
  • 홀리저스
    홀리저스
  • 영원
    영원

댓글 10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오.. 저도 빙과 애니판 정말 재밌게 봤는데, 실사영화도 괜찮게 나왔나보네요.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23:30
21.04.17.
profile image
영원

소소하게 볼만했습니다~! 애니판을 보신분이 오히려 더 잘 보실 것도 같아요. 초반엔 살짝 늘어지는 감이 있는데 애니 보신분이면 아무래도 워밍업이라는걸 알테니까요.

댓글
23:32
21.04.17.
profile image 2등
베스트 오퍼를 마지막에 넣다니ㅠㅠ 베스트 오퍼-시네마 천국-피아니스트의 전설 순이었으면 훨씬 보기 편하셨지 않을까 싶어요. 베스트 오퍼는 주인공을 비롯한 인물들의 심리를 섬세하게 다룬 영화라 더 집중해서 보면 재밌지 않나 싶어서요. 엔딩씬이 인상적인 영화죠ㅎㅎ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00:22
21.04.18.
profile image
복자
으어어- 이런상태로 보긴했지만 영화가 좋아서 집중력이 막 떨어지진 않았던거 같습니다. 정말 이 베-시-피 이 순서였으면 더 좋았을 것 같네요.
제프리 러쉬분의 연기는 정말 훌륭했습니다. 변화되는게 좋긴좋은거...맞..나? 하면서 봤네요.이런분이 익살카리스마 해적이었다니 놀랍습니다
댓글
00:48
21.04.18.
profile image
솜사탕지갑
바르보사와 동일인물이라고 믿기 어렵죠ㅋㅋ 특히 엔딩에서 모든 욕망을 상실한 듯한 허무함이 담긴 표정은 정말👍🏼 피아니스트의 전설은 오스트가 워낙 좋아서 듣는 재미도 있고 팀 로스 연기도 참 좋아서 영화 많이 보지 않는 지인들에게도 추천하고 다녀요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00:53
21.04.18.
profile image
복자

저도 피아니스트의 전설이 학교에서 교양시간에 틀어준 게 첫 만남이었죠. 학생이 집중하기 쉽지 않은데 다들 꽤집중해서 봤던 기억이..

댓글
10:45
21.04.18.
profile image 3등
극장에서 피아니스트의 전설 무삭제 보고 싶네요ㅠㅠ 상영버전으로 보니깐 영 밋밋한게.... 결국 집에 가서 다시 봐야 됩니다!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08:17
21.04.18.
profile image
솜사탕지갑
무려 48분정도 차이가 있으니 꼭 다시 보시길 ㅎ
댓글
솜사탕지갑글쓴이 추천
12:22
21.04.1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스파이럴 간략한 후기 2 Coming Coming 6시간 전22:59 736
HOT 개인적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영화평 36 인사팀장 인사팀장 5시간 전23:53 2763
HOT 이춘연 제작자님을 생각해보며...(만난적은 없습니다.)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5시간 전23:56 762
HOT '포에버 퍼지' 첫 공식 예고편/포스터 goforto23 5시간 전00:01 911
HOT 5월 12일 박스오피스 7 paulhan paulhan 5시간 전00:00 1632
HOT [뻐꾸기도 밤에 우는가] 시대를 대표했던 트로이카. 정윤희 5 프라임 프라임 5시간 전23:36 839
HOT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TMI 9 sirscott sirscott 5시간 전23:33 956
HOT 마틴 캠벨 신작 [더 프로티지] 예고편 (자막) 4 이돌이 이돌이 5시간 전23:28 647
HOT 오늘 받아온 굿즈들 3 paulhan paulhan 6시간 전23:16 1238
HOT 빅피쉬 다시 보니 예전에 갔던 팀버튼전 생각나서 찾아봤어요! 22 Soma Soma 6시간 전22:50 975
HOT 슈퍼노바 보신분들 혹시 이생각 안드셨나요?(별거없음 주의) 27 카놀라유 카놀라유 6시간 전22:35 1582
HOT 토토리에 나오는 자매가 실제자매였네요 ㅋㅋㅋ 8 뿡야뿡요 6시간 전22:26 872
HOT 넷플릭스 좋은 다큐 추천하러 왔습니다. 15 golgo golgo 7시간 전21:35 1167
HOT '스파이럴' 로튼지수 및 주요평 8 goforto23 6시간 전22:35 1932
HOT '라스트 나이트 인 소호' 새 공식 스틸 - 토마신 매켄지 4 goforto23 7시간 전22:12 1043
HOT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트리뷰트 | “죽여주는 날이네!” 4 환풍기 환풍기 7시간 전22:00 767
HOT 배우 서예지, 백상예술대상 불참 결정 "개인 사정" 3 friend93 7시간 전21:53 2158
HOT 현재 용산 경품현황 2 None None 7시간 전21:41 1395
HOT 어른제국의 역습이... 벌써 20주년이 됐군요 8 과장 과장 8시간 전21:13 1088
HOT <스파이럴>키덜트 굿즈패키지 받았어요(Play me~!) 33 내꼬답 내꼬답 8시간 전21:13 1538
HOT 귀멸의 칼날 극장판 처럼 오래간 영화가 있었나요? 16 Ya프리 Ya프리 8시간 전20:43 1385
HOT 좀 늦게 올린 <링: 더 라스트 챕터> 보시기 전에 아셔야 할 것들 8 loneranger loneranger 9시간 전19:36 696
HOT 가슴이 웅장해집니다 20 텐더로인 텐더로인 9시간 전20:21 2967
6895
image
특별한럭비 5시간 전23:33 343
6894
image
NeoSun NeoSun 6시간 전23:08 182
6893
image
에몽돌899 9시간 전20:12 265
6892
normal
뉑이 뉑이 11시간 전17:31 472
6891
image
NeoSun NeoSun 12시간 전17:13 190
6890
image
처니리 처니리 13시간 전15:27 162
6889
image
NeoSun NeoSun 15시간 전13:43 286
6888
image
NeoSun NeoSun 17시간 전11:37 384
6887
image
NeoSun NeoSun 18시간 전10:44 225
6886
image
NeoSun NeoSun 20시간 전09:17 261
6885
image
데헤아 데헤아 22시간 전07:12 458
6884
image
처니리 처니리 1일 전23:20 282
6883
image
NeoSun NeoSun 1일 전23:17 574
6882
image
에몽돌899 1일 전19:40 324
6881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7:22 742
6880
normal
NeoSun NeoSun 1일 전15:49 674
6879
image
정체불명 정체불명 1일 전15:19 1530
6878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4:04 772
6877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3:35 454
6876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2:19 643
6875
image
spacekitty spacekitty 1일 전08:59 927
6874
image
NeoSun NeoSun 2일 전23:18 491
6873
normal
bangtong36 bangtong36 2일 전19:47 870
6872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8:16 506
6871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7:16 613
6870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6:21 584
6869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3:21 2009
6868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59 832
6867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52 433
6866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18 409
6865
image
영사기 2일 전10:49 638
6864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21:41 660
6863
image
NeoSun NeoSun 3일 전11:20 453
6862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08:54 561
6861
image
R.. R.. 4일 전19:31 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