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31
  • 쓰기
  • 검색

약간의 충격을 받았던 엔딩들

가미 가미
4936 26 31

<데어 윌 비 블러드>

MV5BYzgzZThkZGUtNjA3Yy00MWQzLWFiZDQtZDA2ODgyY2JhMDdjXkEyXkFqcGdeQXVyNjUwNzk3NDc@._V1_.jpg

 

<우주전쟁>

136F1B10AC41AC4FEF.jpeg

 

<A.I.>

MV5BYTYzMGZjM2UtNmMzOS00MjdlLWFlMzYtODA2ODdmZDM4ZTYyXkEyXkFqcGdeQXVyMTE0NTczNDAz._V1_.jpg

 

<블랙클랜스맨>

MV5BZmJmNWEzMTktNjhjYy00NjNhLTk3MGUtMWNmYTNlMmUyNTQ2XkEyXkFqcGdeQXVyNDE5MTU2MDE@._V1_.jpg

 

<체리향기>

MV5BNTYzMWQwN2ItZDNkOC00NTEwLThhNGMtNWI4NjIxNzcwNTVhXkEyXkFqcGdeQXVyMTQxNzMzNDI@._V1_.jpg

 

<플로리다 프로젝트>

MV5BZDhjNTc3OGEtYzdkOC00ODUwLTgzMzYtZWE5YzBmZDYxZjU3XkEyXkFqcGdeQXVyNDg2MjUxNjM@._V1_.jpg

 

 

 

 <데어 윌 비 블러드>의 엔딩은 폴 다노와 다니엘 데이 루이스의 뛰어난 연기까지 합쳐져 정말 소름이 돋을 만큼의 압도적인 엔딩이었습니다!

 스필버그의 영화들인 <우주전쟁>과 <A.I.>는 결말이 호불호가 조금 갈리던데(특히 <우주전쟁>) 전 정말 뛰어난 엔딩이라고 생각합니다.

 <블랙클랜스맨>은 가공의 매체인 영화에 현실을 끌어들인 강렬한 엔딩이었습니다!

 <체리향기>는 아무 생각 없이 봤던 지라 처음 볼 때 '이게 뭐지' 싶었던 기억이 나네요ㅋㅋ

 <플로리다 프로젝트>는 엔딩을 '이렇게도 만들 수 있구나' 하고 생각하게 만드는 놀라운 엔딩이었습니다.
 

 

여러분들은 보면서 놀랍거나 충격적이었던 엔딩이 있으신가요?

가미 가미
8 Lv. 6028/7290P

기다리는 자에게 복이 있나니

 

,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라라랜드>, <펀치 드렁크 러브>, <인사이드 르윈>,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그래비티>, <가구야 공주 이야기>, <그리고 삶은 계속된다>, <괴물>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26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맹린이
  • 토레타냠
    토레타냠

  • xwe8wj19al
  • 오키의영화
    오키의영화
  • 러브제이
    러브제이
  • 박노협
    박노협
  • 콩미니카
    콩미니카
  • bonvoyage
    bonvoyage
  • MovieLover
    MovieLover
  • 소울
    소울
  •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 NeoSun
    NeoSun
  • 강톨
    강톨
  • 조도루
    조도루
  • Nashira
    Nashira
  • 누리콩
    누리콩
  • 옵티머스프라임
    옵티머스프라임

  • 낯선하루
  • R.Kim
    R.Kim
  • 우유과자
    우유과자
  • 롱테이크
    롱테이크
  • reckoner
    reckoner

  • 영사기
  • 녹등이
    녹등이
  • 하디
    하디

댓글 31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강렬한 충격을 받았던 작품은 홀리 마운틴, 멜랑콜리아, 미카엘 하네케의 피아니스트 생각나네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7:13
21.04.17.
2등
이두용 감독의 <최후의 증인>이요
'끝'이라고 뜨는 순간에 멍때렸어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7:16
21.04.17.
profile image
율은사랑
아 그거.. 전 어릴때 텔레비전에서 보아서 약간의 트라우마가 생겼습니다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7:51
21.04.17.
profile image 3등
올드보이, 쏘우1, 미스트정도 생각나네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7:18
21.04.17.
profile image

블랙클랜스맨 갑자기 영화가 다큐로 변해 놀랬어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7:30
21.04.17.
profile image
체리향기 감독님 영화들은 다 좋아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7:35
21.04.17.
profile image
귀신이 온다요 플로리다 프로젝트 엔딩 얘기하시니 생각났어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7:38
21.04.17.
다르덴 형제 <아들> 자리에서 일어날 수가 없었어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7:52
21.04.17.

미드 소프라노스

한동안 멍했는데 대담하고 훌륭한 엔딩이라고 생각합니다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8:15
21.04.17.
profile image
데어윌비블러드 여태 못봤는데 중간고사 끝나는대로 함 봐야겠어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8:18
21.04.17.
profile image
비교적 최근 영화들 중에선 <날씨의 아이>, <소리도 없이>, <아사코>, <살인마 잭의 집>, <페인 앤 글로리> 엔딩 정도가 충격을 주면서 좋았네요ㅎㅎㅎ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8:20
21.04.17.
profile image
가미 작성자
시샘달
아직 못봐서 빠졌습니다;;;
댓글
18:30
21.04.17.
가미
한번 볼만해요ㅎㅎ
엔딩스포는 하지 않겠습니다ㅎㅎ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8:31
21.04.17.
profile image
가미 작성자
시샘달
예전에 넷플릭스에 있던 걸로 기억해서 보려고 했는데 없더라고요ㅠㅠ 나중에 봐보겠습니다!
댓글
18:32
21.04.17.
충격과 함께 슬픔이 있던 영화들이네요
어렸을때라 그런가 인생은 아름다워 엔딩도 잊을 수 없어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9:15
21.04.17.
profile image
우주전쟁은 전중반은 너무 좋았지만 엔딩 너무 허무. 용두사미라 실망요. AI는 솔직히 외계인만은 안나오길 바랬는데 너무 클리쉐로 가버려서 실망였습니다.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9:18
21.04.17.
profile image
<A.I> 엔딩이랑 <플로리다 프로젝트> 엔딩은 정말 좋아합니다
<플로리다 프로젝트> 엔딩은 홍보될 때부터 마법 같았다고 들었는데 진짜 놀라웠어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19:32
21.04.17.
profile image
에이 아이 엔딩은 큐브릭이 의도했다고 하더군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20:36
21.04.17.

제잌이랑 레이놀즈 주연이였던 라이프요ㅋㅋ 꿈도 희망도없었던 엔딩이라 충격적이였네요ㅋㅋ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20:38
21.04.17.
profile image
여기 쓰신 작품 중에서는 <블랙클랜스맨>을, 그 이외의 작품 중에는 <곡성>을 고를게요.
<블랙클랜스맨>의 마지막에 시위대에게까지 비난을 내뱉던 당시의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의 모습과, 거꾸로 뒤집혀 나오던 흑백의 성조기는 꽤 묵직하게 다가오더군요. <곡성>은 다 보고 나니 사방을 세게 얻어맞은 느낌이었어요. 공포스럽고, 절망적이고, 무력감만 가득했죠.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20:45
21.04.17.
profile image

팀 로스가 호스피스 간호사로 나왔던 <크로닉> 생각나네요
미장센도 인상적이고 정적이고 우울한 분위기가 지배하는 와중에 위트도 있는 작품이었는데 마지막 충격이었어요;;

극장 문을 나설때 여러 상념에 젖게 만드는...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21:19
21.04.17.
profile image
우주전쟁은 원작도 같아서 뭐 알고 봐서 실망하지 않은 ㅋㅋ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22:10
21.04.17.
profile image
전 파이트클럽
유주얼 서스펙트
엔딩은 아니지만 세븐이...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22:27
21.04.17.
profile image
히치콕의 현기증이랑 위플래쉬 엔딩 참 충격이였네요..최근에 개봉한 레미제라블도 엔딩 참 강렬하고 좋았습니다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23:04
21.04.17.
profile image
유주얼 서스펙트랑 오리지널 혹성탈출~!!
우주전쟁은 가장 어처구니 없고 분노케 한 엔딩....ㅠㅠ
댓글
가미글쓴이 추천
23:51
21.04.17.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스파이럴 간략한 후기 2 Coming Coming 7시간 전22:59 808
HOT 개인적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영화평 37 인사팀장 인사팀장 6시간 전23:53 3064
HOT 이춘연 제작자님을 생각해보며...(만난적은 없습니다.) 1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6시간 전23:56 840
HOT '포에버 퍼지' 첫 공식 예고편/포스터 goforto23 6시간 전00:01 993
HOT 5월 12일 박스오피스 7 paulhan paulhan 6시간 전00:00 1738
HOT [뻐꾸기도 밤에 우는가] 시대를 대표했던 트로이카. 정윤희 5 프라임 프라임 7시간 전23:36 883
HOT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TMI 9 sirscott sirscott 7시간 전23:33 1026
HOT 마틴 캠벨 신작 [더 프로티지] 예고편 (자막) 4 이돌이 이돌이 7시간 전23:28 720
HOT 오늘 받아온 굿즈들 3 paulhan paulhan 7시간 전23:16 1290
HOT 빅피쉬 다시 보니 예전에 갔던 팀버튼전 생각나서 찾아봤어요! 23 Soma Soma 7시간 전22:50 1013
HOT 슈퍼노바 보신분들 혹시 이생각 안드셨나요?(별거없음 주의) 27 카놀라유 카놀라유 8시간 전22:35 1616
HOT 토토리에 나오는 자매가 실제자매였네요 ㅋㅋㅋ 8 뿡야뿡요 8시간 전22:26 893
HOT 넷플릭스 좋은 다큐 추천하러 왔습니다. 16 golgo golgo 9시간 전21:35 1208
HOT '스파이럴' 로튼지수 및 주요평 8 goforto23 8시간 전22:35 2006
HOT '라스트 나이트 인 소호' 새 공식 스틸 - 토마신 매켄지 4 goforto23 8시간 전22:12 1077
HOT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트리뷰트 | “죽여주는 날이네!” 4 환풍기 환풍기 8시간 전22:00 790
HOT 배우 서예지, 백상예술대상 불참 결정 "개인 사정" 3 friend93 8시간 전21:53 2217
HOT 현재 용산 경품현황 2 None None 9시간 전21:41 1416
HOT 어른제국의 역습이... 벌써 20주년이 됐군요 8 과장 과장 9시간 전21:13 1109
HOT <스파이럴>키덜트 굿즈패키지 받았어요(Play me~!) 33 내꼬답 내꼬답 9시간 전21:13 1558
HOT 귀멸의 칼날 극장판 처럼 오래간 영화가 있었나요? 16 Ya프리 Ya프리 10시간 전20:43 1411
HOT 좀 늦게 올린 <링: 더 라스트 챕터> 보시기 전에 아셔야 할 것들 8 loneranger loneranger 11시간 전19:36 710
HOT 가슴이 웅장해집니다 20 텐더로인 텐더로인 10시간 전20:21 3021
6895
image
특별한럭비 7시간 전23:33 348
6894
image
NeoSun NeoSun 7시간 전23:08 212
6893
image
에몽돌899 10시간 전20:12 265
6892
normal
뉑이 뉑이 13시간 전17:31 472
6891
image
NeoSun NeoSun 13시간 전17:13 190
6890
image
처니리 처니리 15시간 전15:27 162
6889
image
NeoSun NeoSun 17시간 전13:43 286
6888
image
NeoSun NeoSun 19시간 전11:37 385
6887
image
NeoSun NeoSun 20시간 전10:44 225
6886
image
NeoSun NeoSun 21시간 전09:17 261
6885
image
데헤아 데헤아 23시간 전07:12 458
6884
image
처니리 처니리 1일 전23:20 293
6883
image
NeoSun NeoSun 1일 전23:17 585
6882
image
에몽돌899 1일 전19:40 324
6881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7:22 743
6880
normal
NeoSun NeoSun 1일 전15:49 676
6879
image
정체불명 정체불명 1일 전15:19 1533
6878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4:04 772
6877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3:35 456
6876
image
NeoSun NeoSun 1일 전12:19 643
6875
image
spacekitty spacekitty 1일 전08:59 928
6874
image
NeoSun NeoSun 2일 전23:18 494
6873
normal
bangtong36 bangtong36 2일 전19:47 870
6872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8:16 506
6871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7:16 613
6870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6:21 584
6869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3:21 2009
6868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59 834
6867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52 433
6866
image
NeoSun NeoSun 2일 전11:18 409
6865
image
영사기 2일 전10:49 638
6864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21:41 660
6863
image
NeoSun NeoSun 3일 전11:20 453
6862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일 전08:54 564
6861
image
R.. R.. 4일 전19:31 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