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4
  • 쓰기
  • 검색

[낙원의 밤]해외평가는 상당히 극찬이네여~

바람코지 바람코지
1675 9 14

저도 솔직히 나쁘지 않게 보긴 했는데 

웬지 초창기 기타노 다케시의 피칠갑 느와르의 느낌도있고

차승원이 정말 몸에 딱맞는 연기를 보여줘서 

근데 엄태구의 그 웅얼거리는 딕션은 쫌 어떻게 안돼는지

보는내내 계속 거슬리는 엄태구가 나오는 영화는 

정말 엄태구의 그 웅얼거리는 딕션때문에 계속 신경쓰이더라고여

캐릭터성은 좋은데 목소리가 개성있긴 한데 딕션이 정확한

목소리가 아니라서 그 목소리에 그웅얼거림까지 더해지니 ㅡ,.ㅡ

 

스토리만 좀더 괜찮게 썼으면 정말 최고의 느와르가 될뻔 했는데

마지막 느낌은 좋은데 극을 끌고가는 흐름이 너무 단조로워서

아쉬웠는데 의외로 해외는 극찬이네여 국내평가와는 달리 ㅎㅎ

============================================

넷플릭스 영화 '낙원의 밤'에 전 세계 언론과 팬들의 뜨거운 지지와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조직의 타깃이 된 한 남자와 삶의 끝에 서 있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낙원의 밤'이 지난 9일 전 세계 동시 공개 됐다. 누아르 장르 마스터 박훈정 감독의 신작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았던 '낙원의 밤'은 공개와 동시에 전 세계 비평가들과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14일 '낙원의 밤' 측은 쏟아지는 열띤 반응에 힘입어 미공개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삶의 끝에서 만난 세 사람의 팽팽한 긴장감이 영화의 여운을 더한다.

'낙원의 밤' 공개 직후 해외 매체들은 작품성에 찬사를 쏟아내고 있다. 세계 최고 권위의 영화 전문지 중 하나인 프리미어(PREMIERE)는 "비관적인 정서의 한국 젊은이들의 숨막히는 절망을 읽어낼 수 있는 작품"이라는 평을 내놓았고, 프랑스 유력 매체 시네마티저(Cinemateaser)는 별점 다섯 개 만점을 주며 "마에스트로 박훈정 감독은 누아르에 신선함을 더해 새로운 레시피를 만들어냈다. 특히 액션신에서 그의 하이브리드 적인 면모가 드러난다"며 극찬했다. "총성과 죽음의 한국식 오페라"라고 칭한 가디언(The Guardian)을 필두로 "비주얼 스토리텔링이 완벽하다"(미국, AV Club), "피와 총탄으로 물든 낙원, 거장답다"(영국, NME) 등 영어권 매체들의 호평도 쏟아지고 있다.

이 밖에도 "'낙원의 밤'은 기술적으로도 잘 촬영된 작품이다. 시퀀스마다 역동적인 카메라의 움직임이 눈에 띄고 배경 음악의 중요성도 놓치지 않았다"(스페인, CINEFILOS FRUSTRADOS), "무정할 만큼 아름다운 제주도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캐릭터들의 절망적 운명이 더욱 무자비하게 느껴진다"(이탈리아, WIRED)라며 아름다운 화면을 만들어낸 촬영부터 독보적인 감성을 더해준 제주도까지 다각도로 분석한 평론이 눈에 띈다. 

 

https://newsis.com/view/?id=NISX20210414_0001406379&cID=10601&pID=10600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9

  • 소보르
    소보르
  • 퓨리
    퓨리
  • 도리
    도리
  • 너돌이
    너돌이
  • APTX4869
    APTX4869
  • reckoner
    reckoner

  • 킹스맨2
  • tae_Dog
    tae_Dog
  • golgo
    golgo

댓글 14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1등
한국은 그동안 지켜본 감독의 필모도 같이 봐서 그럴까요?
댓글
14:01
21.04.16.
profile image
킹스맨2
솔직의 저의 한국 느와르의 명작은 내부자들,신세계,달콤한 인생 정도 되겠네여 ㅎㅎ
그중에서 개인적으로 톱은 내부자들..
댓글
14:03
21.04.16.
profile image 2등
한국영화 가장 까다롭게 보는 사람은 한국인이라 생각해요.
댓글
14:02
21.04.16.
profile image
golgo

전 그 피칠갑느와르의 느낌은 참좋았서여 캐릭터성도 거기에 미쟝센도 괜찮았는데 근데 스토리가 너무 없어서..

댓글
14:04
21.04.16.
profile image 3등
저는 박훈정 감독님 전작들은 별로인데 <낙원의 밤>은 좋더군요
댓글
14:05
21.04.16.
profile image
너돌이

아 그러시군여 전 전작들 대호도 정말 인상적으로 봤고 신세계는 말할필요도 없고
마녀가 약간 부족하긴 했는데 물론 바로 직전작 vip가 망트리 타긴 했죠 ㅎㅎ

프사가 타여초의 그 여인이네여ㅎㅎ

댓글
14:06
21.04.16.
profile image

한국 사람들이 외국영화에 관대하고 한국영화에 박한 느낌이 조금 들어요 ㅎㅎ

낙원의밤은 저도 재밌게 봤어요

댓글
14:05
21.04.16.
profile image
도리
저도 큰 기대치가 없어서 그런지 나쁘지않게 보기는 했습니다ㅎㅎ
댓글
14:17
21.04.16.
profile image

메타스코어는 59점이더라구요 극찬한 언론평만 참고한걸지도

댓글
14:08
21.04.16.
profile image
소보르
그럴수도 있겠네여 저도 다 좋은데 정말 너무 단조로운 스토리때문에..
아무리 피칠갑 느와르라고 해도 극의 흐름이 너무 단순해서..
댓글
14:16
21.04.16.
profile image
언론기사는 대부분 보도자료 인용이고, 보도자료는 홍보사에서 뿌리는 것이라 참고정도만 하는게 좋습니다.
댓글
14:37
21.04.16.
sothaul

언론기사 믿을 게 못돼죠ㅠ

지지와 호평이란 말을 너무 쉽게 남발하는 기사들...

댓글
14:42
21.04.16.
profile image
sothaul
어느정도 보도자료일꺼라고 생각은 했는데 근데 저도 그렇게 완전 나쁘지는 않아서 저 평들도 어느정도 이해는 가서여
스토리만 어떻게 좀 했으면 나머지는 참 괜찮게 봐서 캐릭터나 피칠갑 느와르 느낌도 좋았고여~
댓글
15:59
21.04.16.

해외 평 극찬 아닐걸요^^;;
IMDB 보면 미국 유저들 평균점수가 6.3점이에요...

댓글
14:41
21.04.16.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스파이럴 간략한 후기 2 Coming Coming 7시간 전22:59 764
HOT 개인적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영화평 36 인사팀장 인사팀장 6시간 전23:53 2895
HOT 이춘연 제작자님을 생각해보며...(만난적은 없습니다.) 1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6시간 전23:56 800
HOT '포에버 퍼지' 첫 공식 예고편/포스터 goforto23 6시간 전00:01 948
HOT 5월 12일 박스오피스 7 paulhan paulhan 6시간 전00:00 1679
HOT [뻐꾸기도 밤에 우는가] 시대를 대표했던 트로이카. 정윤희 5 프라임 프라임 6시간 전23:36 856
HOT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TMI 9 sirscott sirscott 6시간 전23:33 982
HOT 마틴 캠벨 신작 [더 프로티지] 예고편 (자막) 4 이돌이 이돌이 6시간 전23:28 670
HOT 오늘 받아온 굿즈들 3 paulhan paulhan 6시간 전23:16 1260
HOT 빅피쉬 다시 보니 예전에 갔던 팀버튼전 생각나서 찾아봤어요! 22 Soma Soma 7시간 전22:50 986
HOT 슈퍼노바 보신분들 혹시 이생각 안드셨나요?(별거없음 주의) 27 카놀라유 카놀라유 7시간 전22:35 1601
HOT 토토리에 나오는 자매가 실제자매였네요 ㅋㅋㅋ 8 뿡야뿡요 7시간 전22:26 875
HOT 넷플릭스 좋은 다큐 추천하러 왔습니다. 15 golgo golgo 8시간 전21:35 1182
HOT '스파이럴' 로튼지수 및 주요평 8 goforto23 7시간 전22:35 1968
HOT '라스트 나이트 인 소호' 새 공식 스틸 - 토마신 매켄지 4 goforto23 7시간 전22:12 1051
HOT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트리뷰트 | “죽여주는 날이네!” 4 환풍기 환풍기 8시간 전22:00 782
HOT 배우 서예지, 백상예술대상 불참 결정 "개인 사정" 3 friend93 8시간 전21:53 2183
HOT 현재 용산 경품현황 2 None None 8시간 전21:41 1412
HOT 어른제국의 역습이... 벌써 20주년이 됐군요 8 과장 과장 8시간 전21:13 1095
HOT <스파이럴>키덜트 굿즈패키지 받았어요(Play me~!) 33 내꼬답 내꼬답 8시간 전21:13 1556
HOT 귀멸의 칼날 극장판 처럼 오래간 영화가 있었나요? 16 Ya프리 Ya프리 9시간 전20:43 1391
HOT 좀 늦게 올린 <링: 더 라스트 챕터> 보시기 전에 아셔야 할 것들 8 loneranger loneranger 10시간 전19:36 698
HOT 가슴이 웅장해집니다 20 텐더로인 텐더로인 9시간 전20:21 2995
48832
image
히치맨 1시간 전04:57 148
48831
normal
고슴도 고슴도 3시간 전02:29 150
48830
normal
글렌굴드 글렌굴드 6시간 전00:01 234
48829
normal
pptv 6시간 전23:43 313
48828
normal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6시간 전23:35 232
48827
normal
룰루리요 룰루리요 6시간 전23:32 520
48826
normal
영화를읽다 영화를읽다 6시간 전23:32 218
48825
image
비밀이지만 비밀이지만 6시간 전23:11 546
48824
normal
Coming Coming 7시간 전22:59 764
48823
normal
래담벼락 래담벼락 7시간 전22:44 278
48822
normal
레드룸 레드룸 8시간 전21:36 192
48821
normal
RoM RoM 8시간 전21:14 171
48820
image
우디알린 우디알린 11시간 전18:54 393
48819
image
Nashira Nashira 11시간 전18:41 1491
48818
normal
파울베어 파울베어 12시간 전17:43 262
48817
normal
파울베어 파울베어 12시간 전17:41 557
48816
image
leodip19 leodip19 12시간 전17:23 230
48815
image
입찢어진남자 12시간 전17:18 226
48814
image
입찢어진남자 12시간 전17:16 176
48813
image
KimMin KimMin 13시간 전16:39 570
48812
image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13시간 전16:21 171
48811
image
하비에르 하비에르 16시간 전13:21 587
48810
normal
츄야 츄야 17시간 전13:03 1470
48809
image
아아카스 18시간 전11:14 758
48808
normal
비밀이지만 비밀이지만 19시간 전10:18 472
48807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00:21 459
48806
normal
데헤아 데헤아 1일 전00:20 949
48805
normal
피클주 피클주 1일 전23:30 787
48804
image
붕붕카 붕붕카 1일 전22:55 694
48803
normal
stanly stanly 1일 전21:47 408
48802
normal
분홍분홍 분홍분홍 1일 전21:40 383
48801
image
KimMin KimMin 1일 전16:51 527
48800
normal
A열중앙관객 A열중앙관객 1일 전16:04 522
48799
normal
실리 1일 전16:03 347
48798
image
비밀이지만 비밀이지만 1일 전15:59 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