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6
  • 쓰기
  • 검색

[퍼펙트 케어] 위풍당당한 암사자가 되고픈 현대판 흡혈귀

테리어 테리어
1274 11 6

영화 재밌습니다. 하지만 현재, 어쩌면 곧 도래할 미래의 단면을 뚝 잘라서 본 듯해 뒷맛이 씁쓸합니다. 재밌긴 한데 설정상 몇몇 허술한 점이 있습니다. 휘몰아치다 중간에 좀 느슨해지고, 등장인물이 하나같이 판에 박은 듯 일차원적입니다. 로자먼드 파이크의 카리스마로 극을 이끌어가는데, 이에 맞받아치는 배우들의 뛰어난 연기력으로 영화의 부족한 점을 가리고 이끌어갑니다. 

 

점차 고령화 사회가 되면서 은퇴한 노령자를 위한 돌봄 서비스가 하나씩 등장했습니다. 영화속 말라와 고객의 사례는 지금도 있을 법한 이야기에 앞으로 유사한 사례가 속속 등장할지도 모릅니다. 그래선지 영화는 권선징악을 이야기할지라도 시원한 해소감이나 카타르시스는 선사하지 않습니다.

 

원래 악과 악의 대결의 영화선 관객은 조금 덜 나쁜쪽을 응원하던지, 개선의 여지가 있거나, 더한 악을 응징하는 쪽에 심적으로 쏠리게 됩니다. 그러나 주인공 말라는 그런 틀에 맞지 않습니다. 고객이 갑작스레 사망하거나 잔고가 동나기 전까진, '머니머니'해도 안정적 돈줄로 보는 악당이기 때문입니다 재산목록에 등재되지 않으면 슬쩍 고객의 보석이나 골동품도 팔아치워 자신의 지갑을 두둑하게 채웁니다. 그렇다고 그녀 때문에 봉변을 겪는 불쌍한 노인네의 인척이 마침 돈과 무력을 동원할 수 있는 마피아라는건 환상에 가깝습니다.

 

말라는 스쳐가듯 경말조로 자신의 어머니를 사이코패스라고 합니다. 그말에 피식 웃음이 나옵니다. 말라와 친분있는 의사의 소견을 받아, 호구로 본 노인을 법원의 긴급명령으로 설사 가족 친지가 있더라도 제3의 전문가가 개입할 수 밖에 없는 심신미약자로 만들어 버립니다. 자신의 돌봄 서비스를 받아야할 노인을 자신의 야심을 이뤄줄 발판 도구로 보는 것이야 말로 피도 눈물도 없는 사이코패스의 전형입니다. 자신이 아끼는 동성애인이자 동료에겐 애정을 보이지만, 히틀러도 자신의 애인과 동물들은 극진히 아꼈다지요? 

 

말라는 마을 처녀들의 피로 젊음을 유지하려고 했던 엘리자베트 바토리 남작부인을 연상합니다. 흡혈귀 신화에 박차를 가했던 바토리 부인의 처녀들 대신 노인이 일생 일군 피땀어린 재산과 수명이 말라의 도구와 수단이 되었습니다. 그녀의 위험천만한 행보는 도전을 맞게 되는데, 죽음 앞에 두려움이 없고 악에 받친 모습이 어째 터미네이터 3의 집요한 기계인간같습니다.

 

스스로를 최상위 포식자로 양들 위에 군림하는 암사자라 표방하지만 이것은 사자에게 모욕일 겁니다. 아프리카 밀림서 암사자가 불필요한 축재를 위해 사냥을 하진 않으니까요. 청소동물 중 하나인 하이에나라고 부르기엔 자연 생태계 순환에 도움이 되는 동물이라 비교하기도 적절하지 않을 것입니다. 바토리 부인의 부활같은데, 바토리 남작부인에 관한 영화가 있다면 딱이지 않을까 싶네요. 

 

그러나 영화가 시종일관 냉소적이거나 무겁진 않고 코믹한 요소를 넣어 경쾌한 톤을 유지합니다. 모순을 통해 노인돌봄 서비스의 사각지대와 법망의 허술함을 풍자합니다. 노인 서비스가 잘 발달된 미국서 이럴 정도라니 경각심을 일깨우기도 하네요. 

 

메가박스 N스크린에서 먼저 공개했으니 시간대가 맞지 않아 못보던 것을, 익무예매권으로 감사히 잘 보았습니다. 나를 찾아줘를 좋아했던 지인과 같이 보았는데 로자먼트 파이크 연기에 연실 감탄하더군요. 영화는 시원한 통쾌감이 없어선지 저랑은 사뭇 다른 감상평을 내놓아서 호불호는 좀 있을 것 같네요. 파이크가 아카데미 나를 찾아줘 이후 필모그래피가 좀 아쉬웠는데, 화제작으로 다시 커리어에 날개를 달았으면 합니다. 

 

 

덧. 언젠가 꼭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받기를 소망하는 배우 - 로자먼드 파이크, 에이미 아담스, 시얼샤 로넌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1

  •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 DBadvocate
    DBadvocate
  • 레히
    레히
  • 피프
    피프
  • DELIGHT
    DELIGHT
  • kalhun
    kalhun

  • 제민나
  • 돌거북
    돌거북
  • nashira
    nashira
  • 퓨리
    퓨리
  • golgo
    golgo

댓글 6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로자먼드.. 꼭 오스카 받길 바랍니다.^^

댓글
09:23
21.02.21.
profile image
테리어 작성자
golgo
좋은 감독들과 많이 작업해서 꼭! 수상 염원해요.
댓글
09:24
21.02.21.
2등
ㅎㅎ 언급하신 3 배우가 아직 못받았군요? 엄청 의외네요.
댓글
12:34
21.02.21.
profile image 3등
정말 로자먼드 상 받길 간절히 바랍니다.
댓글
13:08
21.02.21.
profile image

간만에 정말 괜찮은 헐리웃 나름 완성도 높은 블럭버스터 느낌의 영화를 본듯.

저도 중간에 조금 느슨한 부분이 있었지만 이야기가 진행 될수록 흥미로웠던듯.

그리고 지나 거손의 바운드도 생각났어요 ㅋ

댓글
13:11
21.02.21.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미나리보러 코엑스 가시는분은 요기로 고고!! 10 파텍 파텍 1시간 전21:54 1845
HOT 부모님과의 취향 차이 33 셋져 셋져 2시간 전20:50 2133
HOT [미나리] 노스포 후기 (4.0/5) 3 에라이트 에라이트 2시간 전20:39 1411
HOT The Little Things에 대한 단상... 6 네버랜드 네버랜드 2시간 전20:29 732
HOT 마블 코믹스 한국 신 히어로들 다수 등장 예고 11 엣센스불한사전 2시간 전20:26 2114
HOT 한국 & 미국 박스오피스 (2/26~28) 귀멸의 칼날 / Tom and Jerry 4 피프 피프 2시간 전20:15 659
HOT [파수꾼 10주년] 기념, 10년전 파수꾼 시사회장 현장 한컷 8 정체불명 정체불명 3시간 전19:23 1104
HOT [귀멸의 칼날] 부울경 최다관람 포스터 6종 수령 43 야옹선생 야옹선생 4시간 전19:00 2516
HOT 밥 오덴커크 액션 스릴러' 노바디' 북미 첫 반응 10 goforto23 4시간 전18:13 1959
HOT 인터뷰글보니까 제 인터뷰 첫경험!! 17 영화지기 영화지기 5시간 전18:12 1370
HOT 점점 더 영화관으로 돌아가기를 낙관하고 있는 영화팬들 (해외) 10 NeoSun NeoSun 5시간 전18:01 1786
HOT [용산 cgv] 오늘의 경품현황 (6시) / 또 촬영옴 2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5시간 전18:00 1587
HOT 미나리보고 미나리 샀어요 😆 34 프림로즈힐 프림로즈힐 5시간 전18:08 2957
HOT [메가박스]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6주차 특전 증정 ... 47 빙티 빙티 5시간 전17:37 4061
HOT 지금까지 본 돌비시네마중 가장 좋았던 영화 8 12 sirscott sirscott 5시간 전17:20 1541
HOT 이제훈 인스타 ('파수꾼' 개봉 10주년) 5 ipanema ipanema 5시간 전17:20 1708
HOT [미나리] 놀라울 정도로 한국적인 미국영화 7 sonso1112 sonso1112 6시간 전17:07 2022
HOT 김종관 감독 신작 [아무도 없는 곳] 티저 예고편 1 ipanema ipanema 6시간 전17:06 970
HOT 코로나 사태 이후 100만 관객을 넘긴 영화 21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6시간 전16:51 3436
HOT 용산 4관 미나리 보러 왔는데 이게 대체😨 43 waterfall waterfall 6시간 전16:45 4822
47638
image
포커페이스 포커페이스 4분 전23:08 46
47637
image
비단장수 13분 전22:59 152
47636
normal
래담벼락 래담벼락 23분 전22:49 182
47635
image
미르마르 1시간 전21:30 157
47634
normal
영원 영원 2시간 전20:40 810
47633
image
목표는형부다 5시간 전17:41 220
47632
image
leodip19 leodip19 9시간 전13:17 673
47631
image
에펠 에펠 12시간 전10:37 128
47630
normal
영원 영원 21시간 전01:54 599
47629
normal
쉬는날영화보기 21시간 전01:41 205
47628
image
Story Story 21시간 전01:34 285
47627
image
CinemaLife 21시간 전01:26 372
47626
image
바다숲 바다숲 23시간 전23:49 210
47625
image
바다숲 바다숲 23시간 전23:27 176
47624
image
바닷바람 바닷바람 23시간 전23:23 335
47623
image
braeroco braeroco 1일 전22:20 184
47622
normal
달과영혼 달과영혼 1일 전22:16 270
47621
normal
라이온 라이온 1일 전21:18 242
47620
image
텐더로인 텐더로인 1일 전20:33 460
47619
normal
빙티 빙티 1일 전19:19 248
47618
normal
ReMemBerMe ReMemBerMe 1일 전18:56 1140
47617
image
비카인드 비카인드 1일 전18:49 536
47616
image
보고파아아아아 1일 전18:47 344
47615
normal
영화광. 영화광. 1일 전18:40 974
47614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18:28 177
47613
normal
빙하 빙하 1일 전17:23 1650
47612
normal
발없는말 발없는말 1일 전15:04 587
47611
image
희열 희열 1일 전14:19 1025
47610
normal
호락 1일 전01:14 1135
47609
image
moonhaji moonhaji 2일 전20:54 1401
47608
normal
아크맨 2일 전20:21 331
47607
normal
NightWish NightWish 2일 전19:53 231
47606
normal
ReMemBerMe ReMemBerMe 2일 전19:48 901
47605
normal
해가뜬다용가리 해가뜬다용가리 2일 전19:46 738
47604
normal
룰루리요 룰루리요 2일 전19:43 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