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6
  • 쓰기
  • 검색

<극장판 귀멸의 칼날> - 팬심 vs 객관적인 장단점 (노스포)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3882 19 16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을 보고 왔습니다.

 

작년 이맘때 애니메이션 1기를 즐겁게 봤기 때문에 이어지는 내용의 극장판 개봉을 1년 가까이 기다렸는데, 일본에서나 한국에서나 이렇게 뜨거운 반응이 있을 거라고는 전혀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ㅋㅋ

 

일본에선 충격적이게도 20년 가까이 왕좌를 지켰던 <센과 치히로~>를 끌어내리고 역대 박스오피스 흥행 1위를 차지했고, 한국에선 지난주 사전 개봉부터 낌새가 심상치 않더니 정식 개봉일인 오늘은 여기저기서 매진이 속출하고 있네요.

 

 

1.jpg

원작을 좋아하는 저는 당연히 정말 좋았습니다. '귀멸의 칼날' 애니메이션을 재밌게 보셨던 분들이라면 놓쳐선 안될 극장판임이 분명하죠. 애니메이션의 원래 장점이었던 수려한 작화와 역동적인 액션이 한층 스텝업했고, 그 '눈뽕'의 향연을 스크린으로 만날 수 있는 기회니까요.

 

중반까지 기차에서의 결투 장면들도 제게는 충분히 좋았지만, 후반부 들어 최종보스와의 일전은 정말 특별관에서 재관람해야겠다는 확신이 들 정도로 어마어마하더라고요. 개인적으로 아이맥스보다 4DX 효과가 엄청날 것 같은 장면들이 많이 보였습니다.

 

또한 '무한열차편'은 특유의 전개와 등장 캐릭터 덕에 원작에서도 유독 감정적으로 울림이 컸던 파트였는데, 극장판에선 이런저런 장면들을 삽입하고 멋드러진 연출로 꾸며서 그 울림의 진폭을 더욱 키우기까지 했습니다. 애니메이션 팬들이라면 너무 익숙할 멜로디를 포함한 OST도 이 감동의 물결에 한몫했죠. 캐릭터에 애정이 있으신 분들이라면 보다가 우는 것도 전혀 무리가 아니었어요. 저도 보다가 두어번 찔끔... ㅠㅠ

 

마지막으로 애니메이션 극장판치고는 주제가 꽤 선명하게 두드러지고, 그 주제를 이야기와 액션을 통해 영화에 녹여내는 방식도 괜찮았습니다. 굉장히 단순하고 직설적이지만 올곧고 소년만화다운 주제였죠.

 

 

 

2.jpg

뭐... 여기까진 팬심 섞인 제 개인의 감상이었고, 귀멸의 칼날을 잘 모르시는 분들이 영화를 보고 저와 같은 감상을 느끼긴 어렵겠죠.

 

일단 이 애니메이션은 지브리나 픽사의 수작들처럼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모든 세대에서 즐기며 감동을 받을 만한 내용을 담은 작품은 아닙니다. 원작 귀멸의 칼날 자체가 '소년만화 - 배틀물'의 카테고리에 매우 정확하게 들어맞는 만화입니다. '왕도물'이란 표현도 쓰더군요.

 

정의롭고 용감한 주인공이 어떤 계기로 모험을 떠나 동료를 만나고, 적을 만나 싸워 물리치고, 성장하고, 더 강한 적을 만나고... (이하 반복) - 교과서나 다름없는 공식이죠. (드래곤볼, 원피스, 나루토 등등...)

 

귀멸의 칼날의 팬까진 아니더라도, 기본적으로 소년만화의 이런 패턴에 큰 거부감은 없어야 어느 정도 즐길 수 있는 작품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귀멸의 칼날은 (다소 구식으로 느껴질 수도 있는..?) 열혈 속성이 듬뿍 첨가된 만화입니다. 열혈 속성이란게 뭐냐...

 

많은 인물들이 고래고래 소리를 지르며 대사를 치고

감정 표현도 다소 부담스러울 정도로 과장되게 큼직큼직하고

싸울 때 기술 이름도 일일이 외쳐주고 (ㅋㅋ)

 

아무튼 여러모로 감정적으로 상당히 고양되어 있는 거죠. 이런 요소들이 오글거리게 느껴질 수도 있고, 격한 텐션을 부담스러워할 분들도 꽤 많을 것 같습니다.

 

 

3.jpg

그리고 또 보면서 거슬릴 수 있는 부분이라면, 전반적으로 말이 굉장히 많다는 겁니다. 특히 위 짤의 악당이 말 많기로는 역대급이더군요 ㅋㅋ

 

원작을 다 읽어서 내용을 알던 저조차도 이 놈이 이렇게 주절주절 입이 가벼웠나? 싶을 정도였는데, 그게 정말 심해서 극의 템포를 늦추고 맥이 빠지는 느낌이 들 수 있습니다.

 

악당 뿐 아니라 주인공도 말이 많은 편인데, 굳이 입을 열진 않더라도 싸움 중의 생각을 일일이 대사로 풀어주는 장면들이 애니메이션에서부터 굉장히 많았죠. 액션 중에 말 많은거 안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여러번 몰입이 깨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1.gif

최대한 팬심을 걷어내고 객관적으로 단점으로 느낄 수 있는 부분들을 뽑아서 정리해봤어요... 아무래도 완벽한 정리는 아니겠죠. ㅋㅋㅠ

 

반면 솔직하게 팬심을 좀 섞어서 얘기해보면.... 지금까지 TVA 극장판으로 나온 영화들을 많이 본건 아니지만, 이만하면 개중엔 손꼽히는 퀄리티로 뽑힌 수작인 것 같습니다 ㅎㅎ

 

앞서 말했듯 누구에게나 추천할만한 영화는 아니지만, 소년만화에 익숙할 젊은 관객층에게는 꽤나 폭넓게 어필할 수 있는 영화라는 생각이 드네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9

  • moviemn7
    moviemn7
  • 스페이스제이80
    스페이스제이80

  • 김낄깔
  • 베일
    베일
  • 블루스카이
    블루스카이
  • Coming
    Coming
  • 북회귀선
    북회귀선
  • 솔로
    솔로

  • 영화는기세
  • 까멜
    까멜
  • 소보르
    소보르
  • 피프
    피프

  • 민토
  • 누리콩
    누리콩
  • 롱테이크
    롱테이크
  • 영화좋아요
    영화좋아요
  • golgo
    golgo
  • 영사남
    영사남

  • 파르페틱

댓글 16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개인적으로 궁금한건데..

저 대나무 물고있는 애는 말을 할 수 있나요?

댓글
22:50
21.01.27.
profile image 2등

일본 소년점프 배틀물 만화의 클리셰들이 한가득이죠.^^

댓글
22:50
21.01.27.
profile image
golgo
저는 별 이물감 없이 애니메이션부터 재밌게 봤지만, 그런 클리셰 안 좋아하시는 분들도 꽤 있죠 ㅎㅎ
댓글
22:54
21.01.27.
profile image
golgo
저 역시 티비판 절반정도 보면서 머리속을 스쳐간 만화들만 5편이 떠오르더라구요
모든 소년성장배틀작품들을 응축시킨 결과물로 보였습니다
댓글
00:30
21.01.28.
profile image 3등
저 이미지만 봐도 웃기네요. ㅋ
초반 등장할때 저런 웃긴 캐릭터라곤 생각도 못했네요.
댓글
22:54
21.01.27.
profile image
영화좋아요
능력도 괜찮고 나름 멋지게 만들 수도 있었을 빌런인데... 하이고 참ㅋㅋㅠ
댓글
23:03
21.01.27.
왜그렇게 기술 이름을 다 말하는건가 했는데
원래 저런거군요 ㅎㅎ 전 진짜 재밌게 봤어요
댓글
23:05
21.01.27.
profile image
개인적인 생각으로 지금껏 본 애니들 중 작화는 대박인데.. 극방판이라고 그리 스페셜하진 않고 그냥 대박인 티비판을 큰 스크린에서 본다는 느낌인듯.
그리고 개봉작을 볼려고 왓차에서 티비 시리즈를 봤는데 전세대가 공감할 애니라기보단 조금 중2들이 좋아할만한 이야기인듯.
물론 기본 이야기 라인은 어디서 많이 본 이야기들이지만 아이들이 공감할만한 가족사를 많이 담고 있는게 특징인듯.
아무튼 약간은 편중된 영화가 일본 역대 1위라는건 개인적으로나마 살짝 아쉬운감도 들만한듯합니다.
(개인적으론 센과 치이로의 행방불명을 꽤나 좋아했는데 ㅋ)

그나저나 개봉일 봤는데도 4시대 영화를 보러가서 오티를 못받은건 아쉽네요. 작화가 너무 좋다보니 오티가 탐나던데 ㅎㅎ
댓글
23:09
21.01.27.
profile image

원래 요런 만화류에 설명충들이 많죠 ㅋㅋ 그냥 이기면 되는데 막 봐주고 설명하고 자신의 모습에 반함 뿜뿜 

근데 그게 또 맛인것 같습니다 ㅎㅎ

댓글
23:15
21.01.27.
profile image

객관적 장단점에 깊이 공감갑니다

티비판 절반정도 봤지만 저에겐 낯익음과 적응쉽지않은 낯설음이 공존하네요 ^^;

댓글
00:34
21.01.28.
profile image
티비판을 볼 때는 그래도 재밌게 봤는데 그걸 큰 스크린으로 보니까 전반적으로 많이 부담스럽더라구요.ㅎㅎ

가장 큰 장점인 작화도 극장판이라니까 대단해 보이질 않고 그냥 당연해 보이기만 하고...

그래서 앞으로는 극장판이 나와도 집에서 티비로 보는걸로 결정을....ㅎㅎ
댓글
00:39
21.01.28.
profile image
일목요연하게 정리 된 글 감사히 잘 읽었습니다.
아직 귀멸의 칼날 보지 않았는데 큰 도움이 된 것 같아요.
댓글
04:52
21.01.28.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HOT 3월 4일 박스오피스 (라야 첫날 성적은?) 19 paulhan paulhan 1시간 전00:00 1875
HOT 현재 가장 인기많은 일본애니 4편 33 닭한마리 닭한마리 1시간 전23:37 1698
HOT 데이빗 리치 ‘블럿 트레인’ 브래드 피트 첫 촬영 모습 6 goforto23 2시간 전23:16 1161
HOT (스포X)[미나리] 후기 - America Dream을 꿈꾸는 Wonderful Famliy 2 영사남 영사남 2시간 전22:41 461
HOT (스포X) [아이씨유]: 재밌지만 좀 과도하게 친절한 10 FilmWhatElse FilmWhatElse 3시간 전22:17 704
HOT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 일본 개봉 상황에 대해 분석한 칼럼 12 스톰루이스 스톰루이스 3시간 전22:08 1274
HOT 노매드랜드 IMAX 1.90:1로 상영하나봅니다. 12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3시간 전22:00 2083
HOT 제일복권 렌고쿠 피규어!! (feat. 그루트) 25 단밤 단밤 3시간 전21:51 1555
HOT [더 레이서]와 함께 보면 좋은 영화 둘 10 야옹선생 야옹선생 3시간 전21:44 652
HOT <반지의 제왕> 재개봉 한다해서 찾아본 DVD 8 qga8060 qga8060 3시간 전21:29 855
HOT 롯시 시그니처 아트카드 북 + 아트카드 No.1~18 전종 37 프라임 프라임 4시간 전21:16 2632
HOT 용산CGV경품현황입니다(3월 4일 20시 55분기준 25 렌고쿠쿄쥬로 4시간 전20:56 1379
HOT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 한국어 더빙 상세 후기 10 마그누센 마그누센 4시간 전20:43 1224
HOT 로베르토 베니니 주연 [피노키오] 국내 3월 17일 공개 ipanema ipanema 4시간 전20:30 1159
HOT (스포X)[라야와 마지막 드래곤] 간단 후기 5 영사남 영사남 5시간 전19:38 1159
HOT 올리비아 쿡-알렉 볼드윈-벤 하디 주연 "Pixie" 로튼평 2 이나영인자기 이나영인자기 5시간 전19:35 633
HOT ‘노매드랜드’ 영국에서 디즈니+ 직행 발표 5 goforto23 6시간 전19:11 1712
HOT [넷플릭스] 노토리어스 B.I.G 다큐멘터리 "비기 할 말이 있어" 로... 1 이나영인자기 이나영인자기 6시간 전19:14 619
HOT 영화 보면서 채팅하는 온라인영화제 등장...스크리나영화제 7 파르티잔 파르티잔 6시간 전18:46 1120
910184
normal
냥풀뜯기 냥풀뜯기 19분 전01:09 160
910183
normal
Supervicon Supervicon 20분 전01:08 523
910182
image
jimmani jimmani 22분 전01:06 175
910181
normal
애늙은이 애늙은이 27분 전01:01 85
910180
image
정체불명 정체불명 35분 전00:53 248
910179
normal
nerner 41분 전00:47 565
910178
normal
스페이드 41분 전00:47 242
910177
image
1991 42분 전00:46 643
910176
image
처니리 처니리 47분 전00:41 1342
910175
normal
래담벼락 래담벼락 48분 전00:40 134
910174
image
붕붕카 51분 전00:37 374
910173
normal
DBadvocate DBadvocate 54분 전00:34 1029
910172
image
피프 피프 1시간 전00:28 118
910171
normal
북회귀선 북회귀선 1시간 전00:17 1075
910170
image
redmon redmon 1시간 전00:17 532
910169
image
진격의유령 진격의유령 1시간 전00:15 1022
910168
normal
소울메이트 소울메이트 1시간 전00:13 421
910167
image
e260 e260 1시간 전00:11 534
910166
normal
AZURE AZURE 1시간 전00:09 1253
910165
image
렌고쿠쿄쥬로 1시간 전00:08 899
910164
normal
RoM RoM 1시간 전00:07 219
910163
image
nekotoro nekotoro 1시간 전00:07 500
910162
image
APTX4869 APTX4869 1시간 전00:05 320
910161
normal
영화취미 영화취미 1시간 전00:04 689
910160
normal
APTX4869 APTX4869 1시간 전00:02 397
910159
image
paulhan paulhan 1시간 전00:00 1875
910158
image
풍류도인 1시간 전23:49 363
910157
normal
샤레이드 샤레이드 1시간 전23:46 1455
910156
normal
APTX4869 APTX4869 1시간 전23:45 236
910155
image
북회귀선 북회귀선 1시간 전23:41 909
910154
normal
moonriver moonriver 1시간 전23:40 1424
910153
image
닭한마리 닭한마리 1시간 전23:37 1698
910152
normal
하하하맨 하하하맨 1시간 전23:34 1380
910151
normal
동그마니 동그마니 1시간 전23:33 983
910150
normal
아악아아아 2시간 전23:23 1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