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51
  • 쓰기
  • 검색

익무 분들이 일탈하고 몰래 보러 간 영화가 궁금하네요!

홍채인식 홍채인식
7412 41 51

밑에 도서관 째고 영화 보러 간 썰을 보니 저도 몰래 영화 보러 갔던 적이 많이 떠오르네요ㅎㅎ

 

-야자 째고 보러 간 '칠드런 오브 맨' 재개봉

저희 고등학교는 강제는 아니고 야자 신청자만 출석하는 형식이었는데 야자하다가 그냥 가방 싸고 버스 타러 튀어갔네요ㅋㅋㅋ 제가 키도 작고 어리게 생겨서 교복 입고 가방 앞으로 매고 칠드런 오브 맨 한장 달라고 했더니 15세 넘었냐고 물어보시고 귀엽다고 속닥대시던...ㅋㅋㅋㅋㅋㅋ 평일 저녁이라 영화관에 사람이 별로 없었더랬죠

 

-독서실 째고 보러 간 '타이타닉' 재개봉

방학이었는데 안 본 눈이기도 하고 포스터 받고 싶어서 그냥 달려갔어요... 본 거 안 들키려고 포스터도 벽장에 처박아놨네요ㅎㅎ 나중에 대학 붙고 나서야 엄마한테 추억으로 털어놓을 수 있었어요ㅋㅋㅋㅋ

 

-독서실 째고 보러 간 '다크나이트' 용아맥

매우 최근 일이네요. 지금도 준비 중인 시험이 있어서 독서실 다니는데 왠지 보러 가야 할 것만 같아서 굉장히 충동적으로 취켓팅하고 다녀왔어요... 위에 두개는 지금이야 추억이지만 이건 밀린 대가를 요즘 바쁘게 치루고 있네요...ㅋㅋㅋㅋㅋㅋㅋ

 

왜 시험기간에만 항상 보고 싶던 영화가 개봉하는지...^^

몰래 보러 가는게 뭔가 쫄깃할 때가 있죠ㅋㅋㅋ

익무 분들은 몰래 보러 갔던 영화가 또 있으신가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41

  • 숲그늘
    숲그늘
  • 쿡쿠랜드
    쿡쿠랜드
  • 베일
    베일
  • CharacterViruS
    CharacterViruS
  • EST
    EST
  • 스코티
    스코티
  • 락키
    락키
  • TheFilm
    TheFilm
  • 율독
    율독
  • sinclair
    sinclair

  • 빛나
  • 북회귀선
    북회귀선
  • mugwort
    mugwort
  • KENDRICK30
    KENDRICK30
  • 음악28
    음악28
  • LU-LA
    LU-LA
  • raSpberRy
    raSpberRy
  • 소보르
    소보르
  • 옵티머스프라임
    옵티머스프라임
  • 셋져
    셋져
  • R..
    R..
  • Ando
    Ando
  • 알수없다
    알수없다
  • 레몬에이드
    레몬에이드
  • 퓨리
    퓨리
  • 이스케이프FZ
    이스케이프FZ
  • 데헤아
    데헤아

  • 맹린이
  • 롱테이크
    롱테이크
  • DucK
    DucK
  • 반지의제왕
    반지의제왕
  •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 세즈융
    세즈융

  • Again

  • 파르페틱
  • 붱웡
    붱웡
  • 홀리저스
    홀리저스
  • 콜슨
    콜슨
  • 우유과자
    우유과자
  • 닭한마리
    닭한마리
  • 솔로
    솔로

댓글 51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저는 수시 원서 접수 다 끝난 직후에 학원 째고 원어할 본게 기억나네요 ㅎㅎ
그거 말고도 입시 기간 중간에 학원째고 본 명탐점 피카츄도 있었습니다.
그때가 재작년이었는데... 그때가 참 그립네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28
21.01.24.
profile image
콜슨
저도 기숙사에서 학원 갔다가 원어할 보러 갔었는데... 학교 가고 싶네요ㅎㅎ
댓글
11:32
21.01.24.
profile image 2등
학원 안가고 몰래 보러간 영화가...수어사이드 스쿼드 였어요ㅠㅠ(그때 영화 보고나서 왜..그렇게 보려고 했을까 후회뿐인 선택이었네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29
21.01.24.
profile image
닭한마리
할 일 팽겨치고 보러 간 영화가 별로면 그것만큼 후회되는 게 없죠ㅠㅠ
댓글
11:33
21.01.24.
profile image 3등
저도 대학 수업 째고 영화관으로 튄 적 있습니다.
정작 어떤 영화를 봤었는지는 기억이 안 나고
수업을 쟀다는 거 자체가 속이 시원하고 좋았던
기억만 나네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29
21.01.24.
profile image
우유과자
저도 출튀는 언제나 좋았던 기억이네요ㅋㅋㅋㅋㅋ
댓글
11:33
21.01.24.
야자 째고 보러 간 영화가 <겨울왕국>이요
꽤 많이 보러 갔는데 걸린게 <겨울왕국>이라 기억에 남아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31
21.01.24.
profile image
율은사랑
ㅋㅋㅋ 겨울왕국 걸릴 당시 인기 절정이었죠...
댓글
11:34
21.01.24.
profile image
화물 면허 따자마자 본게 너의 목소리였었는데
기억나네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33
21.01.24.
profile image
고등학생 때 주말에 도서관 간다하고 아침 일찍 <고질라> 보러 간 적 있어요 문제는 너무 일찍이었는지 영화 중간에 잠들어서 극장 불 다 켜지고 극장 직원분이 깨워서 후다닥 도망치듯 나왔어요 ㅋㅋㅋㅋ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34
21.01.24.
profile image
병팔이
ㅋㅋㅋㅋㅋㅋㅋ바쁜 일정 사이에 영화 보다 보면 졸 때가 많아요 저도...
댓글
11:38
21.01.24.
profile image

대학 강의 하나 째고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2> 시사회 갔었어요 🙄 그렇게 빨리 갈 필요는 없었는데 왜 그랬었는지 모르겠네요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34
21.01.24.
profile image
붱웡
ㅋㅋㅋㅋㅋ대학 강의 째는 건 또다른 시원함이 있죠!ㅋㅋㅋ
댓글
11:40
21.01.24.

전 최근에 놀란전이요ㅋㅋ 아빠가 코로나때문에 극장 못가게 해서 자는 동안에 새벽에 나오고ㅠ 그러다가 영화보다가 자서 후회했네요... 그런데 안가면 더 후회할뻔했어요 용아맥 세자리 다 명당이었거든요ㅠㅠ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34
21.01.24.
profile image
파르페틱
전 부모님 자는 새벽에 나가는 건 간이 작아서 시도도 못해봤네요ㄷㄷ 용아맥 명당 어떻게 놓치나요ㅠㅠㅠㅋㅋㅋㅋ
댓글
11:41
21.01.24.
https://youtu.be/lqTXxGwzIWI

이거 보려고 학원 쨌었는데, 영화도 만족스러웠고 그 경험 때문에 더 깊이 남아있는 거 같기도 하네요.
음.. 근데 이거 나이 인증 같은데...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34
21.01.24.
profile image
Pogo
오 처음 보는 영화네요! 몰래 간 경험이 더 영화에 대한 감상과 기억을 오래 가게 하죠
댓글
11:45
21.01.24.
가장 최근은 인터스텔라, 덩케르크, 조제요!
독서실 간다고 뻥치고 몰래갔습니다 ㅋㅋㅋㅋ
엄마, 사랑해♡♡♡♡♡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35
21.01.24.
profile image
Again
최근에 정말 많이 몰래 보러 다니셨네요ㅋㅋㅋㅋ
댓글
11:47
21.01.24.
profile image
전 그런 경험이 없었던 거 같네요.. 영화 갈 시간은 항상 따로 비워두기 때문이죠 ㅋ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40
21.01.24.
profile image
최근에 토요일만 갈 수 있는 치과를 일정잡힌거 재끼고 상경해서 다크나이트, 인터스텔라 봤네요
둘 다 1.43:1 비율이라 참을 수가 없었죠 ㅋㅋ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43
21.01.24.
profile image
반지의제왕
치아는 괜찮으시죠ㅋㅋㅋ 1.43 어떻게 참겠어요ㅎㅎ
댓글
11:48
21.01.24.
profile image
전 째고 영화보러간 기억은 없는데
금요일날은 외국어 수업만 있어서
그것만 끝나면 바로 영화보러가던 기억이ㅋ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44
21.01.24.
profile image
저 파견근무 1년 마지막 날에 조기퇴근하고
용산가서 엔드게임 본 기억 나네요 ㅋㅋ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1:48
21.01.24.
profile image
이스케이프FZ
멘붕을 이렇게 극복하셨네요ㅋㅋㅋㅋㅋ
댓글
11:50
21.01.24.
profile image
기생충 절대 스포당하고 보지 말라고 하길래 개봉 다음날 조퇴하고 보러갔었습니다 ㅋㅋㅋㅋ 추억이네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2:02
21.01.24.
profile image

제 일탈 영화는 캐리비안의 해적3: 세상 끝에서 입니다.

제 일탈로 엄마가 CGV 고객센터 쥐잡듯이 잡을뻔 했었네요ㅠㅠ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2:04
21.01.24.
profile image

영화를 취미로 둔지 얼마 안되서 아쉽게도 땡땡이치면서 본 추억이 없네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2:22
21.01.24.
profile image
전 야자 째고 본건 잭리처:네버 고 백/겟아웃,라이프 이렇게 봤고 19년도에 시험공부는 뒷전으로 CAV를 미치도록 본거 같네요 ㅋㅋ 후회는 없습니다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2:23
21.01.24.
profile image
전 야자 도망치고 라스트 사무라이 보러 갔었네요 저희 땐 야자 도망치다 걸림 거의 탈옥하다 걸리는 데미지여서 엄청 콩닥거렸네요 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2:30
21.01.24.
profile image
진료있다고 반차내고 가서 봤던 《어벤져스: 엔드게임》
땡땡스는 차마 못 했네요. (저 아는 사람이 이거 보는 거 아니겠지? 두리번...)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2:36
21.01.24.
profile image
수없이 많지만 반차내고 보러간 잠깐만 회사 좀 관두고 올게가 기억에 남네요ㅋㅋㅋ슬럼프 제대로 왔을때라 의미부여하고 싶었어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2:44
21.01.24.
profile image

이런 경우는 너무 많아서...

회사 외근 나간다하고 거래처 직원이랑 같이 공범을 저지른 경우도 몇차례라...ㅋㅋ

도리어 저는 야구장 직관 갔다가 TV에 잡혀서 걸린적이 몇번....^^;;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2:53
21.01.24.
profile image

저는 고등학교때 학교 땡땡이치고 굿바이보러갔었습니다. 담임이 해외 교류로 출장갔을때 도망친케이스..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3:07
21.01.24.
profile image
전 대학때 오후수업있는날 학교앞 cgv에서 오전에 혼자 영화보는게 낙이였는데 너의췌장이먹고싶어 봤던 기억이 나네요 ㅋㅋㅋ
이때는 굿즈같은거 많이 나올때도 아니였고 굿즈주는 이벤트의 존재도 모르던 시절이였는데 빨간색 수성펜이랑 컴퓨터용 사인펜 받은 기억이 나네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3:07
21.01.24.
profile image

첫번째가 비포선라이즈 개봉때네요 ㅡ..ㅡ

심야영화관으로 튀었어요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3:14
21.01.24.
정말 많았지만 올드보이때는 아직 고등학생이어서 정말 사복입고 극장 아저씨 붙잡고 애원했어요 저는 자퇴했다면서 학생이 아니라고ㅋㅋㅋ 그때는 cgv 이런 극장이 아니었어서 아저씨가 나중에 들여보내주셨어요 그렇게 극장가서 5번은 봤던 것 같아요ㅎㅎㅎ 야자시간에 가서 영화보고 야자 끝날때쯤 교실 돌아왔다가 많이 맞았네요
ㅋ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5:47
21.01.24.
profile image
저는 기억나는 건 인터스텔라이고, 부모님은 모르시지만 인턴 연차 쓰고 보러 간 게 소울이었어요 ㅋ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17:07
21.01.24.
profile image

전 대학 3학년때였나, ‘우리 선희’라는 영화 개봉했을 때 대학 내 독서/문화 소모임에서 해당 영화보고 토론하기로 했는데 당시에 스케줄이 안맞아서 보러 간게 해당 영화 심야영화였어요. 부모님 모두 동유럽 여행 가계실때라 심야영화 보러가는 게 가능했는데 처음으로 그 야심한 시간에 자전거 타고 집근처 영화관으로 심야영화 보러간것이 나름 스릴있었습니다만 생각해보면 그 시간에 여자 혼자 다니는 게 위험하긴 하죠 ㅎㅎ ㅠㅠㅠ. / 근데 영화는 진짜 최악이었어요.. 해당 감독도 싫어하는데 .. 그 감독 영화는 이게 처음이자 마지막이 될 것 같습니다 ㅎㅎ

+ 코로나 이후는 영화나 뮤지컬 집에 별 말 안하고 친구 만난다고만 이야기하고 보러 다녀온 적 있는데 - 부모님 걱정하실까봐.. 20대 후반이 되어도 늘 부모님께선 걱정을 하시더랍니다.. ㅠ
마리퀴리(뮤지컬), 스토리오브마이라이프 (뮤지컬) 등이 생각나네요....ㅎㅎ

 

그리고 상담심리 교육대학원 다닐때(2018년) 기말고사 끝나자마자 보러간 해리포터와 마법사의돌 4DX도.. 일탈이라 말하긴 그렇지만 정말 기말시험 끝나고 저녁 8시거 보러 달려간 기억이 나네요 ㅋㅋㅋ

댓글
홍채인식글쓴이 추천
20:22
21.01.24.
profile image
부모님한테 친구들하고 카페에서 공부한다고 해놓고 친구랑 엔드게임 보러 간 기억이 나네요ㅋㅋㅋㅋ
댓글
00:31
21.01.25.
profile image
어릴때 학원 간다고 갔다가 마침 문화의 날이란 행사에 학생요금이 아마 500원인가 그랬을 거예요.
그래서 처음으로 혼영 했던 게 엠마누엘 베아르 주연의 '천사와 사랑을'이란 영화를 한일극장에서 본 기억이 있네요 ㅎㅎ
이 영화에서 엠마누엘 베아르가 고개 돌리던 순간 극장에서 퍼지던 탄성은 아직도 기억납니다 ^^
댓글
00:32
21.01.25.
profile image

대학시절 친구들 여럿이 수업 째고 보러 간 <분노의 역류> 생각나네요. (원래 A,B반 나누어 하는 수업인데 저희가 짼 날 수업을 취소하고 합반으로 진행한다고 나중에 통보받았죠. 럭키~)

 

여담인데 일탈은 아니고, 정말 바빠서 영화도 못 챙겨보던 때에 어디 글을 좀 써야 해서 부득이 <산부인과>를 봐야 하는 상황이 있었습니다. 딱히 보고 싶은 영화는 아니었던지라 영화가 괜찮았음에도 '정작 좋아하는 영화는 못 보는 마당에...' 싶어서 좀 맘이 무엇했더랬는데, 설상가상으로 시간을 잘못 맞춰 앞부분을 좀 놓쳤더랬죠. 그때만 해도 상영관 관리가 좀 느슨하던 때고 관객도 거의 없다시피해서 다음 회차 앞부분 조금 보고 나갈 생각으로 영화 끝나고도 그냥 앉아 있었습니다만, 어찌된 셈인지 크레딧 막 올라가기 시작할 때쯤부터 다음 회차 관객들이 막 몰려들어오는 거예요. 거참 이상하네 하고 아무튼 자리 지키고 있었는데 다음 회차 시작에서 웬 부에나 비스타 로고가 뜨더라구요?

 

알고보니 다음 회차가 <페이스 오프> 시사회였던 겁니다. 얼떨결에 앉아서 완전히 딴 영화 한편 더 보게 됐는데 다행히 무척 재미있었던 경험이 생각납니다.

댓글
00:53
21.01.25.
profile image
하... 쓰고는 싶은데 시대가 워낙 차이나서 나이 들통날까봐 못쓰겠어요 ㅠ.ㅠ
댓글
17:04
21.01.25.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바일 수정본 교체합니다 43 다크맨 다크맨 1일 전13:24 4929
공지 '카오스 워킹' 한줄평 이벤트 50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22:22 3694
HOT [미나리] 진득하게 고아서 깍두기를 하나 올린 영화 3 발없는말 발없는말 6시간 전00:44 1331
HOT 영화굿즈 정리엔 다이소 16 텡겔 텡겔 6시간 전00:17 2532
HOT 2월 26일 박스오피스 17 paulhan paulhan 7시간 전00:00 2068
HOT 살인마 캐릭터로 데뷔하는 가수(약혐🔪) 16 닭한마리 닭한마리 7시간 전23:37 2897
HOT 중경삼림 영화 끝내주네요 41 엠마스톤 엠마스톤 7시간 전23:21 2812
HOT 일본 보컬로이드 하츠네 미쿠, 오리지널 애니메이션 시리즈로 제작 5 이스케이프FZ 이스케이프FZ 7시간 전23:18 866
HOT 귀멸의 칼날 제일복권 뽑아봤어요😆 25 카란 카란 7시간 전23:14 1843
HOT [프라미싱 영 우먼] [퍼펙트 케어] 포토플레이 이미지 3 얼죽아 얼죽아 7시간 전23:12 603
HOT <열혈남아> 비쥬얼 쇼크 영화네요 ㅎㅎ 40 요니 요니 8시간 전22:43 1897
HOT 드라마 '시지프스' 컴퓨터그래픽 왜 이럽니까? 19 카르마 카르마 8시간 전23:03 2185
HOT [넷플릭스] "왕좌의 게임" 각본가의 신작 제목은 Metal Lords 5 이나영인자기 이나영인자기 8시간 전23:01 873
HOT 요즘 자주 가는 메가박스에 대한 감상 몇가지 18 sirscott sirscott 8시간 전22:24 2216
HOT CGV 별관 다음 라인업 (3/11 ~ ) 32 무비런 무비런 9시간 전22:10 4400
HOT 뭐? 다니엘 크레이그가 카메라를 만들었다구? 13 제임스카메라 제임스카메라 9시간 전22:06 1475
HOT [소울] 속 대사 옮기기 🐟 6 토레타냠 토레타냠 9시간 전21:52 633
HOT 신 에반게리온 극장판 새 예고편. 4dx, IMAX 개봉확정 11 프리폴 프리폴 9시간 전21:45 1899
HOT 가지고 있는 1917 블루레이 모아봤습니다 8 김하디 김하디 9시간 전21:37 631
HOT 귀멸의 칼날 특전 모음!!과 그외 굿즈들 떼샷 찍어봤어요 36 댠댠 댠댠 9시간 전21:29 1276
HOT 귀멸의 칼날 포토티켓 이미지 어떤게 좋을까요...! 26 밍구리 밍구리 9시간 전21:44 872
HOT [CGV] '고백' 스마트톡 및 소독수 증정 이벤트 3 빙티 빙티 9시간 전21:20 2332
907392
image
APTX4869 APTX4869 4분 전07:06 22
907391
image
goforto23 12분 전06:58 57
907390
normal
스티븐킴 스티븐킴 16분 전06:54 122
907389
normal
APTX4869 APTX4869 45분 전06:25 97
907388
image
goforto23 1시간 전06:03 211
907387
image
goforto23 1시간 전05:59 132
907386
image
goforto23 1시간 전05:49 263
907385
image
APTX4869 APTX4869 1시간 전05:39 148
907384
image
APTX4869 APTX4869 2시간 전05:08 193
907383
image
APTX4869 APTX4869 2시간 전04:50 366
907382
normal
APTX4869 APTX4869 2시간 전04:43 149
907381
normal
APTX4869 APTX4869 2시간 전04:27 217
907380
image
goforto23 2시간 전04:20 337
907379
image
CcMystery22 CcMystery22 2시간 전04:16 304
907378
image
goforto23 2시간 전04:12 487
907377
image
goforto23 3시간 전03:59 540
907376
normal
메린이 메린이 3시간 전03:49 233
907375
normal
노양 노양 3시간 전03:44 1073
907374
normal
고도리 고도리 3시간 전03:42 161
907373
image
포이테일 포이테일 3시간 전03:41 251
907372
normal
내추럴 3시간 전03:37 459
907371
image
치즈그라탕 치즈그라탕 3시간 전03:30 184
907370
image
NightWish NightWish 3시간 전03:19 156
907369
image
제민나 3시간 전03:13 451
907368
image
쥬쥬짱 쥬쥬짱 4시간 전02:28 216
907367
normal
stanly stanly 4시간 전02:12 274
907366
normal
APTX4869 APTX4869 4시간 전02:12 244
907365
image
탕웨이 탕웨이 5시간 전02:09 806
907364
normal
소울메이트 소울메이트 5시간 전01:59 152
907363
normal
빨리와줘 5시간 전01:55 974
907362
image
잔동산 5시간 전01:26 278
907361
image
필름사랑 필름사랑 5시간 전01:11 1464
907360
normal
APTX4869 APTX4869 6시간 전01:05 419
907359
image
Disney1205 Disney1205 6시간 전00:59 1434
907358
image
큰레드 6시간 전00:57 18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