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4
  • 쓰기
  • 검색

[세자매] 간략후기

jimmani jimmani
4132 8 4

익무의 은혜에 힘입어 문소리, 김선영, 장윤주 배우 주연의 영화 <세자매>를 개봉 전 시사회로 미리 보았습니다.

<소통과 거짓말>, <해피뻐스데이> 등 개성 강한 영화들을 연출한 이승원 감독이 가장 화려한 캐스팅으로

가장 상업영화에 가깝게 만든 이 영화는 그럼에도 여전히 상처 받은 개인들을 중심에 놓습니다.

오랜 시간 지워질 줄 모르는 그 상처를 저마다의 태도로 대하는 세 자매의 이야기는

새롭지 않은 만큼 보편적인 마음의 고통을 강렬하게 토로하는 한편 애틋하게 위로합니다.

 

첫째 희숙(김선영), 둘째 미연(문소리), 셋째 미옥(장윤주)으로 이루어진 세 자매는 사이는 좋아 보입니다.

떨어져서 각자의 삶을 이어가다 보니 자주 연락하거나 만나는 건 아니지만 한번 만나며 살뜰하게 서로를 챙깁니다.

그러나 그들의 속은 각자 썩고 있으니, 그 썩어문드러져 가는 속내를 대하는 태도도 제각각입니다.

첫째 희숙은 살아오면서 가장 큰 마음의 생채기를 떠안았지만 입에 달고 사는 '미안함'과 죄스러움으로 감추었고,

둘째 미연은 겉보기와 다르게 위태롭게 흘러가는 일상을 칼같이 단정한 신앙심에 감추었고,

셋째 미옥은 이제는 그만 번듯해지고픈 마음을 걸핏하면 튀어나오는 심술과 투정에 감추었습니다.

애써 잘 지낸다고 다독이지만 실은 세월에 둔감해지며 주저앉고 있는 듯한 그 속내들을 부여잡고,

세 자매는 여지껏 그들은 그렇게 못살게 구는 상처와 다시 한번 마주하기에 이릅니다.

 

현재에 맞닥뜨리는 것부터 과거부터 괴롭혀온 것까지, 세 자매가 만나는 불행의 형태는 그리 색다르지 않습니다.

정작 색다른 것은 이 불행에 대한 세 자매의 각기 다른 자세인데, 사건의 흐름보다 이미 던져진 사건을 대하는

세 자매의 심리로 이야기 전반을 구성하며 긴장과 불안, 고통과 우스꽝스러운 웃음을 자아냅니다.

역동적으로 흘러가는 사건을 비추는 대신 그 앞에서 힘겨워 하는 세 자매에 집중하다 보니

명확한 자초지종이 보이지 않고 세 자매의 분투만 지켜보는 것이 실은 좀 힘들 수도 있습니다.

그것도 세 자매의 캐릭터가 보통 유별난 게 아니다 보니 감정 표현의 강도가 세기도 하고요.

유별난 세 자매의 캐릭터에 비해 그들 각자가 지닌 고충이 유별나지 않아 보일 수 있지만,

남이 보면 깃털 같은 상처가 나에게 무쇠 같은 건 누구나 마찬가지이겠죠.

한편으로 유별나지 않은 상처이기에 더 많이 깨닫게 되고, 더 부단히 벗어나려 노력할 수 있을테고요.

 

어린 시절의 상처로 일생을 힘겨워 하는 세 자매의 모습이 한편으론 답답해 보일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러나 반대로 생각해 보면 그만큼 어린 시절의 상처는 평생 마음에 새겨지기도 하는 것일테죠.

그만하자고 고치자고 서로를 꾸짖거나 스스로 다짐해도 남아있는 버릇처럼 치유는 쉽지 않은데다,

어쩌면 평생을 안고 왔을 그 상처에 더는 다치지 않기 위해 알아서 먼저 비뚤어졌을 마음은

하루아침에 바로잡히거나 나을 수 없다는 걸 자매도 어쩔 수 없이 받아들입니다.

영화는 그들이 그 오래된 상처를 얼마간의 시간동안 극복하고 성장하도록 굳이 부추기지 않습니다.

다만 외따로 흩어진 채 행복을 가장하던 자매가 비로소 얼굴을 마주하고 함께 상처를 들여다 볼 때,

더는 홀로 앓거나 부러지지 않고 소리칠 곳, 마음 뉘일 곳을 발견하는 과정을 지켜볼 뿐입니다.

당장에 나을 수 없는 상처라면, 더 힘내어 그 상처를 견딜 수 있는 계기에라도 이를 수 있다는 희망이 보입니다.

 

이렇듯 고통을 고단하게 감내하며 애틋한 연대로 힘겹게 걸어가는 세 자매의 모습을

문소리, 김선영, 장윤주 세 배우가 강인하고도 치밀한 열연으로 절절하게 그려냅니다.

둘째 미연 역의 문소리 배우는 현재 붙든 행복이 깨질까봐, 예전부터 모른척해 온 아픔이 들킬까봐

신앙의 얼굴을 하고 속마음을 날카롭게 벼르는 미연의 깨질듯한 내면을 때로는 블랙코미디처럼,

때로는 섬뜩한 심리스릴러처럼 표현하며 완급 조절에 있어서 거의 신기에 가까운 모습을 보여줍니다.

첫째 희숙 역의 김선영 배우는 아마도 가장 큰 상처로 가장 썩어가는 마음을 지녔을텐데도

가장 평온하고 소극적인 표정으로 그 모든 것이 자신의 탓인양 웅크린 여인의 꺾여가는 내면을,

눈물마저 말라버린 얼굴로 그려내며 오히려 보는 이의 마음에 절박하게 와 닿습니다.

셋째 미옥 역의 장윤주 배우는 불같은 성미를 수시로 내지르는 캐릭터로 비교적 웃음 포인트 역할을 하지만,

늘 보호 받아왔던 막내에서 이제는 누군가를 지키는 사람이 되고픈 착한 속내를 유쾌하게 보여주기도 합니다.

 

<세자매>가 건네는 위로에 다다르기까지는 녹록치 않은 감정의 파고를 헤쳐 나가야만 합니다.

소통이 복원되면서 내면의 상처가 치유되는 극적인 순간은 사실 매우 귀하다는 걸 영화도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서로 소리치며 감정을 토해내는 자매가 서로를 사랑하지 않는다고는 볼 수 없을 것입니다.

그렇게 마음을 외치는 그들의 얼굴에는 그 마음을 들어줄 서로가 있다는 일말의 믿음이 있기 때문일 겁니다.

그 믿음 때문에, 모난 감정들이 굴러다닌 끝에 위로에 이르는 유별난 영화의 여정도 완성되는 것 같습니다.

 

익무 덕에 좋은 영화 잘 보았습니다.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8

  • kknd
    kknd
  • golgo
    golgo
  • 그대가분다
    그대가분다
  • 한솔2
    한솔2
  • 영화좋아요
    영화좋아요
  • 스타니~^^v
    스타니~^^v
  • 영원
    영원
  • 핏어팻
    핏어팻

댓글 4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2등
유별나다고 하셔서 관심 생깁니다.
댓글
10:54
21.01.23.
profile image
jimmani 작성자
kknd
유별나면서도 마음을 움직이는 영화였네요.^^
댓글
10:55
21.01.23.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바일 수정본 교체합니다 40 다크맨 다크맨 1일 전13:24 4339
공지 '카오스 워킹' 한줄평 이벤트 39 익무노예 익무노예 1일 전22:22 3073
HOT 류승완 감독 차차기작 [밀수] 촬영 일정 나왔네요 1 ipanema ipanema 13분 전15:26 214
HOT 구로사와 기요시 단편 '폐교기담' 번역했습니다. 3 mbv mbv 13분 전15:26 232
HOT 범죄도시 일본판 리메이크 제작 확정 5 이스케이프FZ 이스케이프FZ 35분 전15:04 629
HOT [주말 TV 영화 편성표] 1 흐린날씨 흐린날씨 39분 전15:00 202
HOT [HBO] "시간 여행자의 아내" TV시리즈 주연 발표 1 이나영인자기 이나영인자기 45분 전14:54 374
HOT 영화 '디스트릭트 10' 시나리오 집필 중 22 카르마 카르마 1시간 전14:34 1080
HOT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 4월 재개봉 6 ipanema ipanema 1시간 전14:18 762
HOT cgv용산 경품지급 현황 4 빛나는95 1시간 전14:03 1041
HOT 2021년 국내 배급사별 영화 라인업 및 성적 현황 4 ipanema ipanema 2시간 전13:14 1372
HOT 빌리 아일리쉬 다큐멘타리 로튼지수 및 주요평 2 goforto23 3시간 전12:20 1417
HOT 말 그대로 OTT수다(OTT쿼터제가 말도 안되는 이유) 7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3시간 전12:04 1465
HOT 톰 홀랜드 - 마블에게 '블랙 위도우' 사전 시사 요청했으나 거절 ... 14 goforto23 3시간 전11:47 3321
HOT 렌고쿠 VS 아카자 그림 다 그렸습니다!! 12 환풍기 환풍기 3시간 전11:45 1251
HOT 소수 취향인데 앞으로는 미래가 없어 보입니다 12 raSpberRy raSpberRy 5시간 전10:13 3610
HOT MCU 석사 학위의 가치... 17 온새미로 온새미로 4시간 전10:58 2558
HOT 신도림 씨네Q 귀멸의칼날 포스터 수령 및 경품현황 8 내꼬답 내꼬답 4시간 전10:48 1578
HOT 샤론 스톤 '원초적 본능' 재개봉 확정 18 PS4™ 5시간 전10:38 2083
HOT 디즈니 [루카] 국내 공식 티저 예고편 1 ipanema ipanema 5시간 전10:36 870
HOT 새로운 렌고쿠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11 기둥주 5시간 전10:03 825
HOT 디즈니코리아 신임 대표 선임 9 APTX4869 APTX4869 5시간 전09:59 2898
907068
image
e260 e260 방금15:39 2
907067
normal
해롱해롱 해롱해롱 방금15:39 57
907066
image
ipanema ipanema 방금15:39 18
907065
image
stanly stanly 2분 전15:37 95
907064
image
알파h 11분 전15:28 80
907063
normal
하늘하늘나비 12분 전15:27 635
907062
image
알폰소쿠아론 알폰소쿠아론 12분 전15:27 131
907061
image
빙티 빙티 13분 전15:26 255
907060
normal
ipanema ipanema 13분 전15:26 214
907059
image
mbv mbv 13분 전15:26 232
907058
normal
shallowbed shallowbed 16분 전15:23 152
907057
image
빙티 빙티 21분 전15:18 531
907056
normal
소울 소울 21분 전15:18 757
907055
normal
영사김 영사김 23분 전15:16 343
907054
image
이스케이프FZ 이스케이프FZ 35분 전15:04 629
907053
normal
YONDUX YONDUX 37분 전15:02 344
907052
image
매스미디어 매스미디어 37분 전15:02 266
907051
image
깨방정 깨방정 38분 전15:01 203
907050
normal
흐린날씨 흐린날씨 39분 전15:00 202
907049
image
NeoSun NeoSun 40분 전14:59 90
907048
image
이나영인자기 이나영인자기 45분 전14:54 374
907047
image
겨우살이 겨우살이 49분 전14:50 1131
907046
image
ipanema ipanema 51분 전14:48 450
907045
image
매스미디어 매스미디어 54분 전14:45 1935
907044
image
처니리 처니리 55분 전14:44 109
907043
image
goforto23 56분 전14:43 338
907042
image
필름사랑 필름사랑 57분 전14:42 172
907041
image
영화광. 영화광. 57분 전14:42 84
907040
image
iywon97 58분 전14:41 469
907039
image
카르마 카르마 1시간 전14:34 1080
907038
image
스타니~^^v 스타니~^^v 1시간 전14:31 151
907037
image
허니버터췹 허니버터췹 1시간 전14:27 1833
907036
image
푸루스 푸루스 1시간 전14:27 2253
907035
image
SuGiHaRa SuGiHaRa 1시간 전14:26 147
907034
image
김레전드 김레전드 1시간 전14:26 17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