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5
  • 쓰기
  • 검색

드니 빌뇌브 감독 <듄> 테스트 상영 본 사람의 후기?

인상옥 인상옥
9566 38 25

a02.jpg

 

https://twitter.com/DuneEveryday/status/1350191589562445824

 

 

 

 

 오늘 트위터에서 공유되고 있는 스레드인데요.

<듄>의 테스트 상영에 참여한 두 사람의 Q&A 인터뷰를 요약한 내용입니다.

5페이지 분량의 PDF로 공유되었다고 하며, 현재로서는 자료의 출처 자체는 불분명하다는데요.

그래도 신빙성이 있어 보이는 내용이라 공유된 것 같습니다.

 

일단 재미삼아 번역해보았어요.

믿거나 말거나, 계속해서 개봉이 연기된 이 영화를 관심있게 기다리고 있으신 분들은 재미삼아 읽어보심 좋을 것 같네요.ㅎㅎ

 

a01.jpg

 

1.

테스트 상영 이후 두 사람이 인터뷰에 응했다.

첫번째 사람은 '듄'의 세계관에 대해 전혀 몰랐다.
두번째 사람도 잘 몰랐지만, 테스트 상영 이후 1권을 읽었고, 인터뷰는 책을 읽은 후 진행된 것이다.
 

 

2. 

영화가 좋았는지 나빴는지 물었을 때,
첫번째 사람은 영화를 좋아했고, 완벽한 영화 같았다고 대답했다.
'블레이드 러너 2049'만큼 좋아한 것은 아니지만
10점 만점에 9점이라는 여전히 매우 긍정적인 점수를 주었다.

 

두번째 사람은 그것을 '반지의 제왕: 반지 원정대'를 시청하는 경험과 비교하였고, 그것을 "일종의 경험"이라고 표현하며 더 호평했다.
이전에 가장 좋아했던 '블레이드 러너 2049'보다 더 좋았다며 10점 만점에 10점의 점수를 매겼다.

 

불만족스러운 부분에 대한 질문에는 오직 첫번째 사람만이 대답했는데
종종 장면에 너무 많은 정보가 담겨 있었다는 점이었다.
그러나 그것이 영화에 대한 즐거움을 방해한 것은 아니란 점도 분명히 했다.

린치의 '듄'과 같은 과한 부연 설명(expostion dump)은 피한 것으로 보인다.

 

영화 촬영에 관해서는 첫번째 사람이 특히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영화는 예상보다 지루하지 않았다면서 지금까지 공개된 이미지들로 영화를 판단하지 말라고 말했다.

또한 그것은 PG-13 등급을 추진하는 것으로 보이며 때때로 꽤 잔인할 수 있다.

 

 

3. 

출연진.

이 정도 스케일의 영화에 이렇게 훌륭하고 유명한 배우들이 총출동하는 것은 오랜만이다.

그렇다면 그들의 연기는 얼마나 좋았을까?

 

첫번째 사람은 피터 드브리스를 연기한 데이빗 다스트말치안을 영화 전반에 걸쳐 특히 사랑했고
또한 팬들이 좋아하는 캐릭터인 덩컨 아이다호의 제이슨 모모아와 듀크 레토의 오스카 아이작의 연기를 매우 좋아했다.

 

003.jpeg

 

또 하코넨 남작을 연기하는 스텔란 스카스가드는 "정말 무섭다"고 말한다.

"스텔란 스카스가드의 깊은 목소리에 뭔가가 있습니다. 스노크처럼 무섭지만 좋습니다."
그들은 마침내 듄이 하코넨 남작의 완벽한 묘사를 찾아냈다고 말한다.

 

004.jpeg

 

두번째 사람은 원작에 가까운 레토와 제시카를 사랑했다.
그리고 오스카 아이작의 연기가 많은 사람들을 열광시킬 거라고 말했다.
"왜냐하면 당신이 만약 스타워즈만 본 사람이라면, 그가 이렇게 연기하는 것은 처음 볼 거예요. 그는 위대하고 정말 훌륭한 레토 연기를 보여줍니다."
 

우리는 또한 레토와 폴(티모시 샬라메)가 많은 장면에서 함께 출연하고 있다는 점을 확인했다.
그것들은 "그가(레토) 왜 그렇게 좋은 사람인지 보여주는" 장면들이다. 
 

005.jpeg

 

그들은 또한 폴, 남작, 덩컨, 그리고 심지어 투피르의 팬이었다.
하지만 그들은 거니 할렉(조시 브롤린)에게는 실망한 반응이었다.
그는 그들 생각에 가장 약한 캐릭터였다.
 

 

4. 

VFX는 "매우 멋지다"고 간단히 기술되어 있다.

스코어 또한 "한스 짐어의 최고 수준"이라고 적혀있다.
스코어에는 많은 구호 소리와 기이한 외계인 소리가 사용 되었다고 말한다.

 

영화의 길이는 약 2시간 15분이었다. (크레딧을 포함하여)
그리고 "예상외로 놀라울 만큼 짧고 매우 빠르게 진행된다"고 말한다. 
하지만 영화의 개봉까지 아직도 9개월이 남아있고, 최종 길이는 여전히 변경될 수 있다는 것을 기억하라.

 

 

 

 

 

이후부터는 스토리 관련에 대한 질문과 대답들인데 스포성이어서 저 역시도 읽지 않았습니다.ㅎㅎ

이 후기들이 사실이면 드니 빌뇌브 감독이 적어도 실망스러운 영화를 찍은 것 같진 않네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38

  • inny0127
    inny0127
  • 타누키
    타누키
  • 1839
    1839
  • 음악28
    음악28

  • 라아아아
  • 듀으듀
    듀으듀
  • NeoSun
    NeoSun
  • 복학배추
    복학배추
  • Asher
    Asher

  • 허푸

  • LIKE
  • leehs0409
    leehs0409
  • 애플민트T
    애플민트T

  • 에스파
  • 스타니~^^v
    스타니~^^v
  • ZELDA
    ZELDA
  • 아임서스
    아임서스
  • 엠마스톤
    엠마스톤
  • 찬영
    찬영
  • Anydevil
    Anydevil
  • 허니버터췹
    허니버터췹

  • HyperReal

  • 영사관
  • 누리콩
    누리콩
  • 아프락사스
    아프락사스
  • bonvoyage
    bonvoyage
  • 퓨리
    퓨리
  • 롱테이크
    롱테이크
  • 얼죽아
    얼죽아
  • 맥리오
    맥리오
  • 픽팍
    픽팍
  • Groooooof
    Groooooof
  • 창이
    창이
  • 영원
    영원

  • 맹린이
  • mirine
    mirine
  • 우유과자
    우유과자
  •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댓글 25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아 트윗 글 보긴 했는데..

그냥... 영화 나오면 보려고요 ^^ 기대됩니다
댓글
23:13
21.01.16.
profile image 2등
스포안당하려고 정말 조심하고있긴합니다. ㅋㅋㅋ 작년 이맘때 부터 기대중이에요.
댓글
23:16
21.01.16.
profile image
영원
딱히 스포일러성 내용은 없어요.
댓글
23:25
21.01.16.
인터뷰 내용만봐도 아바타 이후 할리우드 최대 프로젝트다운 포스가 풍기네요 <호빗>이 못한 포스트 <반지의제왕>의 꿈을 듄이 실현시켜줄지 벌써부터 기대됩니다
댓글
23:58
21.01.16.
아... 기대컨 해야하는데 너무 어렵네요.. 기대되는건 어쩔 수 없어...
댓글
11:50
21.01.17.

이건 거 보면 ... 되게 부러워요. 원작을 수십년 동안 읽고 또 읽어온 팬층이 두터운 이야기가 <듄>말고도 얼마나 많겠어요. 이걸 영화로 만들고. 또 만들고. 그래서 다시 후배들이 또 소설을 찾아서 읽게 되고. 이런걸 두고 문화 유산이라고 하나 봅니다. 세대차이가 생길리가 있겠어요. 아버지가 어릴 때 읽은 소설을 아들과 손잡고 가서 보게 되는데. 아시모프의 <파운데이션>도 그렇고 참 ...

댓글
16:05
21.01.17.
profile image
드니 빌뇌브 감독 영화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그냥 극장 관람해야죠
이 글 보니까 더 기대되네요 ㅎ
댓글
20:54
21.01.17.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 굿즈 관련 이슈에 대해서... 84 다크맨 다크맨 21.02.16.14:49 12463
HOT 취향저격 당한게 이렇게 여파가 클줄이야...(퍼펙트케어) 11 DBadvocate DBadvocate 5시간 전00:14 1819
HOT 2월 24일 박스오피스 (신작 대거 등장!) 18 paulhan paulhan 6시간 전00:00 2333
HOT 톰과제리 오티놀이 재밌네요 ㅎㅎ 11 FROZEN2 FROZEN2 6시간 전23:26 2224
HOT 픽사 신작 ‘루카’ 첫 공식 포스터 15 goforto23 7시간 전23:01 3200
HOT 신세경이 올린 바닐라코화보 비하인드 3 NeoSun NeoSun 7시간 전22:30 1034
HOT 친구가 선물해준다던 캐롤 A3 포스터 받았습니다 :) 9 붕붕카 7시간 전22:35 1724
HOT CGV 용산 1관은 원래 스크린이 그런가요? ps.15관 13 사사방 7시간 전22:10 1809
HOT 오늘 영화 3편 짤막한 후기 (노스포) 17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7시간 전22:21 1610
HOT 씁쓸한 극장 풍경 38 셋져 셋져 7시간 전22:12 4523
HOT 다음 영화를 제외하고 최악의 영화를 말씀해주세요 117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8시간 전21:46 3010
HOT <큐어 (Cure), 1997> 리뷰 6 공기프로젝트 공기프로젝트 8시간 전21:31 752
HOT 버오프에서 유일하게 빛났던 할리 퀸 8 특별한럭비 9시간 전21:02 1423
HOT 저가 코스플레이 근황.jpg 9 무비런 무비런 9시간 전20:44 1913
HOT 마이클 베이 신작 촬영 현장 13 시네마키즈 시네마키즈 9시간 전20:57 1764
HOT [용산 cgv] 오늘의 경품현황 (8시50분) / 톰과제리 그립톡 26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9시간 전20:54 1962
HOT <반지의 제왕> 아이맥스 재개봉 기념으로 몰스킨 다이어리 꺼내봤어요 7 YNWA YNWA 9시간 전20:43 2157
HOT 오늘자 한국 넷플릭스 TOP 10(2.24) 귀멸의 칼날..오오 12 golgo golgo 9시간 전20:30 1547
HOT ‘스파이더맨 3’ 제목들이 의미하는 빌런 카메오 11 goforto23 10시간 전19:27 2466
HOT [베니스영화제] 모니카 벨루치 "The Man Who Sold His Skin" 로튼평 1 이나영인자기 이나영인자기 10시간 전19:24 942
HOT 계속 옆에 앉으려는 이상한 분을 봤네요;; 79 밀라야란 밀라야란 10시간 전19:44 6087
906325
normal
APTX4869 APTX4869 16분 전05:53 44
906324
image
APTX4869 APTX4869 1시간 전05:07 233
906323
image
goforto23 1시간 전05:00 293
906322
image
APTX4869 APTX4869 1시간 전04:36 151
906321
normal
APTX4869 APTX4869 1시간 전04:33 167
906320
image
이돌이 이돌이 2시간 전03:28 552
906319
image
goforto23 3시간 전02:47 1758
906318
image
goforto23 3시간 전02:45 648
906317
normal
쿨쿨_ 쿨쿨_ 3시간 전02:45 192
906316
image
goforto23 3시간 전02:32 608
906315
image
러브제이 러브제이 3시간 전02:10 416
906314
image
물공 물공 4시간 전01:48 831
906313
image
Leedong 4시간 전01:44 448
906312
normal
월계수 월계수 4시간 전01:44 481
906311
normal
서복 4시간 전01:41 790
906310
normal
단밤 단밤 4시간 전01:26 633
906309
image
주송치 주송치 4시간 전01:14 817
906308
normal
Coming Coming 4시간 전01:12 617
906307
normal
호두집사 5시간 전01:05 322
906306
image
stanly stanly 5시간 전00:57 710
906305
image
Again 5시간 전00:56 1824
906304
normal
miniRUA 5시간 전00:55 1280
906303
image
gwajang gwajang 5시간 전00:53 1731
906302
normal
데헤아 데헤아 5시간 전00:51 837
906301
normal
현71 현71 5시간 전00:41 430
906300
image
시험끝공부시작 5시간 전00:38 778
906299
image
ㅅㄴ ㅅㄴ 5시간 전00:30 1372
906298
image
칠리새우 칠리새우 5시간 전00:29 651
906297
normal
RoM RoM 5시간 전00:28 369
906296
normal
마자 마자 5시간 전00:26 674
906295
normal
붕붕카 5시간 전00:26 519
906294
normal
홍상수의난 홍상수의난 5시간 전00:25 330
906293
image
파르페틱 5시간 전00:23 181
906292
image
Uprain Uprain 5시간 전00:23 898
906291
normal
한스딤머 한스딤머 5시간 전00:20 13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