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2
  • 쓰기
  • 검색

<프리키 데스데이>

입찢어진남자
1209 1 2

가벼운 작품을 보고싶다라는 생각과 오락영화에 대한 기호는 항상 있었으며(저는 기본적으로 재미있는 작품들을 좋아하고 대중성을 기반하는 작품들이 영화적인 베이스라서....) 호러라는 장르에 대한 애정까지 겹쳐서 궁금했었던 작품인데 막상 개봉을 한 이후에 호러영화들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오히려 좋지 않은 평들이 들리면서 조금은 의아하게 생각되고 감상이 망설여졌습니다.

적지않은 호러영화들을 제작했던 블룸하우스의 작품인데다가 해피 데스데이라는 독특한 매력의 호러물을 연출했었던 크리스토퍼 랜던의 연출작임에도 이런 평들도 적지않게 들렸다는 사실이 다소 의외라는 생각도 들었고 굳이 극장에서 무리해가면서 감상할만한 작품은 아니라는 생각하에 이렇게 다소 뒤늦은 타이밍에 감상하게 되었는데 작품에 대한 평들은 감상하니 이해되네요.

호러영화에 대한 기호에 대해서도 언급한것에 비해서는 작년 한해동안 호러영화들의 리뷰가 많지 않은편이였는데 개봉하는 호러영화들 자체가 많지 않았던것도 커다란 이유이기도 했고(이 부분은 굳이 호러뿐만 아니라 다른 장르에도 해당되는 부분인.) 미개봉작들이나 B급 호러영화들을 몇편을 감상하기는 했었지만 너무 좋지가 않아서 리뷰를 넘긴 케이스도 없지는 않았습니다

장점 : 묘한 상황이 주는 웃음 포인트는 있는데....

몸이 서로 체인지되는 설정을 가진 작품은 정말 많아서 설정 자체는 특별하지 않지만 이 작품의 가장 큰 차이점이라는 장르가 호러라는 점인데 롭 슈나이더, 안나 패리스, 레이첼 맥아담스등이 출연했었던 핫칙(2002) 생각이 좀 많이 나는데 설정보다는 아무래도 영혼이 바뀐 이후에 발생하는 상황들과 그 과정에서 나오는 유머??로 인해서 연상되기도 하고 장점마저도 공유됩니다.

바디체인지라는 설정을 가진 작품들에서 오는 장점은 이 작품에서도 고스란히 유지되며 아무래도 두 인물을 연기하는 빈스 본과 캐서린 뉴튼에게 눈길이 가고 두 배우의 매력과 캐릭터들에게

기대고 있는 부분이 큰 작품인데 그래도 다행스러운 점이 있다면 두 배우 모두 이를 잘 연기해내고 있으며 작품의 특성상 빈스 본의 연기쪽에 좀 더 눈길이 가기는 하는데 웃음이 나오긴 하네요

 

단점 : 애매한 위치와 방향성

초반부에 30여분 정도는 정통 호러영화를 지향하는 느낌으로 오프닝을 장식하는 신에서의 수위가 생각보다 높은편이라서 고어신에 익숙하지 않는 분들에게는 헉소리가 나올만한 장면이 등장해서 다소 놀랍기도 했는데 가장 큰 아쉬움은 이 작품이 장르는 호러로 구분되어 있고 적지않은 고어신이 등장하는데 초반부를 제외하면 유머러스한 장면과 고어신이 교차하면서 등장합니다.

서로 다른 느낌의 장면들과 상황들로 인해서 이질감이 느껴지는 부분도 있고 해피 데스데이의 1편과 2편을 감상했을때의 장점과 단점이 고스란히 재현되는듯한 느낌도 들지만 가장 큰 단점으로는 고어신이 등장할뿐 호러영화들의 장르적인 장점과 매력이 많지 않다라는 점으로 그래도 호러영화로서의 장르적인 매력이 있었던 해피 데스데이와의 가장 큰 차이점이 이 부분이 있습니다

감상 이후에 드는 생각은 분명 장점도 있고 매력도 있는 작품이기는 하지만 호러영화적인 색채는 초반부에 국한되며 이후에는 고어신으로 채우고 있을뿐 배우들과 캐릭터에 기대는 부분이 큰 작품이라서 장르적 매력은 제한적일수밖에 없고 이를 채울만한 아이디어와 각본이 많지 않은 상황인데 그로인해서 느껴지는 단점들이 있고 장점과 단점이 서로 교차해서 호불호는 갈리겠네요.

 

movie_image.jpg

직접적으로 설명하기는 힘든 묘한 매력이 있기는 한데 그 매력이 호러영화적인 매력이 아니라서 애매할수 있는 작품이고 연출을 맡은 크리스토퍼 랜던의 재기발랄함도 이 작품에서는 모두 발휘되지 못해서 장르를 호러영화로 기대를 하신다면 다소 실망하실만한 여지가 있고 다른 스타일의 묘한 매력이 있기는 하나 호불호가 갈릴 여지도 크고 이질감이 느껴지는 요인도 적지 않습니다.

공포와 코미디가 교차한다라기보다는 고어신이 등장하는 가운데 유머러스하게 풀어가는 타입의 작품이라는 생각이 드는데 이 두가지가 다소 이질감이 조금 있어서 감상하실분들이라면 아무래도 감안하셔야 할듯 싶고 저는 고어신에는 비교적 익숙한편이라서 그 부분에 대해서는 크게 문제가 되지도 않았고 차라리 코미디를 좀 더 보완했으면 더 재미있게 볼수 있지 않았나?싶더군요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

  • 밍구리
    밍구리

댓글 2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평이 전반적으로 쏘쏘느낌이라 고민이에요 볼지...
댓글
21:24
21.01.10.
밍구리
오프닝신은 전형적인 호러영화이고 꽤 수위가 있는 고어신이 등장하기는 하나....
전체적인 톤도 그렇고 호러라기보다는 ..... 고어신이 들어있는 핫칙을 감상하는듯한 느낌이더군요.
나쁘지는 않은데 아쉽다고 할까요? 취향도 좀 많이 탈 타입이기도 했고요
댓글
21:49
21.01.1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화수다 TV카테고리 -> 드라마수다로 변경합니다 32 다크맨 다크맨 21.01.15.22:21 18217
공지 차단하기 기능 교체 되었습니다. 66 다크맨 다크맨 21.01.13.19:41 22753
HOT 1월 24일 박스오피스 (소울 12만) 10 paulhan paulhan 3시간 전00:00 1863
HOT [도쿄 구울]들쑥날쑥이 너무 심한 애니 10 닭한마리 닭한마리 4시간 전22:54 954
HOT 원작을 먼저 보시면 좋을 것 같은 올해 개봉 영화 3편 16 sirscott sirscott 4시간 전23:13 1933
HOT 귀멸 IMAX 개봉 시 눈여겨볼 점 9 히키 히키 4시간 전23:14 2411
HOT [2021.01.24] 앙리할아버지와 나 커튼콜 영상 4 무지개과자 4시간 전22:54 447
HOT [2021.01.23] 겨울밤에 인디토크 GV 영상 5 무지개과자 4시간 전23:04 420
HOT 상영중인 스크린 사진 찍는게 불법아닌가요?? 21 밀라야란 밀라야란 5시간 전22:01 2639
HOT 이동진 평론가 [소울] 별점 및 한줄평 19 영사남 영사남 5시간 전22:18 3951
HOT [신과 함께: 묶어 보았소 기획전] 한줄평: 괜히 천만영화가 아니다 19 테리어 테리어 5시간 전21:24 1385
HOT 왕십리 CGV 화장실에 갇혔었네요. 30 이오호라 이오호라 5시간 전21:58 3231
HOT 김재형 애니메이터가 밝힌 '소울' 한국어 대사/간판 사용 이유 goforto23 6시간 전21:12 1798
HOT EBS 한국영화특선 [만남의 광장] 잠시 후 22:35 3 흐린날씨 흐린날씨 6시간 전21:04 676
HOT 『신세기 에반게리온』 OP 냥코대전쟁ver & 예고편 3종 4 야옹선생 야옹선생 6시간 전20:49 967
HOT 20살 손예진 12 인사팀장 인사팀장 6시간 전20:43 2179
HOT 현재까지 올해 개봉연기 작품들 정리 한짤 12 NeoSun NeoSun 7시간 전20:13 1920
HOT 여태까지 가장 많은 굿즈가 나온 영화는 뭐라고 생각하시나요? 20 팬지 7시간 전19:38 2465
HOT <소울> 보신 분들! 역대 픽사 작품 줄 세우면 몇번 째에 두고 싶으신... 22 YNWA YNWA 8시간 전19:11 2423
47148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3시간 전23:49 167
47147
normal
오렌지나 5시간 전22:16 962
47146
normal
DBadvocate DBadvocate 6시간 전21:03 807
47145
image
꿈극장 꿈극장 7시간 전20:20 297
47144
image
아크맨 7시간 전20:09 170
47143
image
R.. R.. 7시간 전19:30 408
47142
image
THEHANBIN THEHANBIN 8시간 전18:23 971
47141
image
테리어 테리어 14시간 전12:43 762
47140
image
R.. R.. 15시간 전12:13 772
47139
image
R.. R.. 17시간 전10:00 962
47138
image
공기프로젝트 공기프로젝트 21시간 전06:02 1029
47137
normal
NightWish NightWish 23시간 전03:51 1462
47136
normal
NightWish NightWish 23시간 전03:47 1180
47135
normal
NightWish NightWish 23시간 전03:44 1173
47134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21:48 1068
47133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일 전12:26 927
47132
image
박엔스터 박엔스터 1일 전12:03 757
47131
image
귀장 귀장 1일 전10:20 852
47130
normal
rshuk 1일 전09:56 741
47129
image
입찢어진남자 1일 전09:11 3189
47128
image
영화가되자 2일 전22:55 4744
47127
image
LuciteTokki LuciteTokki 2일 전21:32 813
47126
image
입찢어진남자 2일 전18:25 902
47125
image
입찢어진남자 2일 전18:24 924
47124
normal
두부튀김 2일 전17:04 903
47123
normal
Review_by_한지원 2일 전14:42 785
47122
image
박엔스터 박엔스터 2일 전13:03 961
47121
normal
기리니다 기리니다 3일 전02:49 1222
47120
normal
기리니다 기리니다 3일 전02:17 1163
47119
normal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3일 전00:37 1626
47118
normal
Coming Coming 3일 전00:33 1316
47117
normal
이쁘니여우 3일 전00:18 938
47116
image
영원 영원 3일 전22:04 1014
47115
image
raSpberRy raSpberRy 3일 전21:50 993
47114
image
LuciteTokki LuciteTokki 3일 전21:17 7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