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
  • 쓰기
  • 검색

[애비규환] 봤어요 늦었지만 리뷰 올립니다 (스포 약간~)

핑크팝 핑크팝
370 1 1

1.jpg

막차로 애비규환을 보고 왔습니다. 막차라 그런지 관에 사람이 엄청 많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20여명 내외로 있었던 것 같아요. 올해 본 한국 영화 중에 1등은 아니지만 탑5에는 들 것 같네요. 속도위반 임산부가 아빠 찾는 이야기라고만 알고 가서 당연히 임신한 아기의 아빠??를 찾는 내용이라고 생각했는데 아니더라고요. 물론 그 애기 아빠 찾는 내용도 있습니다만 임산부인 토일이의 친부를 찾는 내용이었습니다. 

 

토일이와 아빠의 사자성어 배틀부터 명장면 아니었나 싶습니다. 그렇게 목전지계 할 일이 아니라는 아빠의 말에 왜 그렇게 견문발검을 하냐는 토일이의 대답까지. 그리고 옆에서 ????? 투성이인 호훈이까지 정말 완벽했습니다.  제목부터 아비규환을 애비규환으로 꼰 영화다운 오프닝 아니었나 싶어요. ㅋㅋㅋㅋ 그리고 정반대인 호훈이네 집. 여자네 집이 아니라 남자네라 환영하는 분위기라는 호훈이 엄마의 말. 그럴 수도 있겠지만 호훈이네 부모님이 워낙 유쾌하시던데요. 두분 호흡이 아주. ㅋㅋㅋㅋ

 

지역과 직업, 최씨라는 세 개의 단서를 가지고 토일은 임산부의 몸으로 친부를 찾으러 나섭니다. 서울에서 김서방 찾기보다는 수월하지만 그래도 어려운 미션을 시작합니다. 아빠를 찾는 방법은 최씨 기술가정 선생님을 찾아가서 졸업생이라고 한 뒤 딸 이야기를 꺼내며 떠보는 식이었습니다. 물론 쉽지만은 않았죠. 미혼인 선생님, 내연녀라고 착각하는 선생님 부부도 재미있었고요. 중간중간 토일이를 키워준 아버지가 걱정하는 모습이 겹치면서 마음이 찡했어요. 마지막으로 본인 아빠라고 확신한 선생님이 사실은 슬픈 사연을 가지고 있는 선생님이라는 걸 알았을 때의 그 감정이란.. 그리고 친부를 정말 엉뚱한 곳에서 만납니다.

2.jpg3.jpg 

 

고대하던 친부와의 만남이었지만 모든 만남이 좋게 풀리지는 않죠. 서울로 돌아온 토일이는 사라진 호훈이를 찾아나섭니다. 그리고 친부가 토일이를 찾아오면서 어색한 4인조가 결성됩니다. 배드민턴장에서 동호회 사람들과 약간의 말다툼이 벌어지는데 다들 성격이 화끈했습니다. ㅋㅋㅋㅋㅋ 호훈이를 찾은 뒤 호훈이 부모님까지 등장하시는데 우당탕탕 상견례 아니었나 싶어요. 토일이의 두 아버지 연목구어님과 기사님까지 다 계셨으니까요. 우여곡절 끝에 토일이는 결혼을 합니다. 본인의 친부모처럼 결혼을 망칠까 봐 겁이 났지만 엉망이 되면 다시 시작하자는 쿨한 마음으로요. 영화에서는 결혼이었지만 모든 일이 그렇지 않나 싶어요. 처음에는 다 실수를 합니다. 하지만 더 좋은 방향으로 나아가죠. 그리고 모든 일이 처음부터 완벽할 필요가 없다는 것.   


왜 그랬냐는 토일이의 물음에 나라고 그러고 싶어 그랬겠냐는 엄마의 대답을 들으며 작게나마 공감을 했던 것 같습니다. 부모님도 부모의 역할이 처음이니까요. 진짜 첩첩산중 대환장 파티인, 누가 보면 콩가루일 수 있는 이 집안이 귀여워 보이는 건 서로에 대한 사랑과 이해 덕분인 것 같습니다. 

웃긴 포인트도 정말 많았습니다. 제기 닦으면서 이렇게 공을 들이는데 무슨 일이 벌어지는 거냐는 토일이와 할머니의 대화, 무슨파 몇대손까지 따지고 모든 게 자기 탓이라는 할아버지가 아이폰 쓰시는 장면, 토일이의 고스족?? 막나가는 사춘기 시절, (교복 입은 토일이가 5초정도 나오는데 상속자들 찍던 에프엑스 크리스탈이 떠오르더라고요.. 나만 늙지.. 나만..) 스님이 스타벅스 커피 연상되는 초록 빨대 물고 나타나는 장면, 결혼식장에서 그 스님이 피아노 치면 장면까지. ㅋㅋㅋㅋㅋㅋㅋ 옆에 같이 보시던 분은 여기에서 빵 터지시더라고요. 역시 이런 영화는 웃음 코드가 비슷한 분과 봐야 좋은 것 같아요. 

 

그리고 토일이가 친부를 만나고 문앞에 캐리어를 두고 갔잖아요. 서울로 가는 버스 안이나 집에 도착했을 때 그 캐리어가 같이 있었다면 웃겼을 것 같았거든요. 친부에게 다짜고짜 질러놓고 다시 캐리어 가지러 가는 그림 웃기잖아요. ㅎㅎ 집에 들어갔을 때 없길래 오 어떻게 하지 싶었는데 그게 재회의 매개체로 쓰인다는 점이 신선하고 좋았습니다. 

이혼부터 재혼과 속도위반까지 어떻게 보면 가정사에 흉이 될 수 있는 모든 사건들을 겪은 가정 이야기지만 정말 편하게 볼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따뜻한 영화라 기분 좋게 관람하고 나왔네요. 소소한 포인트들도 많고 좋은 영화인데 코로나 때문에 이렇게 그냥 지나가버려 아쉽습니다. ㅠㅠ감독님과 출연한 모든 배우들 앞으로 좋은 작품에서 만나길 기대합니다. 사심 담아 정수정 배우님, 장혜진 배우님 파이팅입니다!!!!4.jpg

KakaoTalk_20201204_232550170.jpg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


  • comeupon

댓글 1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1등
"왜? 착불이야?"
이 대사 나올 때 빵 터졌어요 ㅋㅋ
댓글
23:50
20.12.0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화수다 TV카테고리 -> 드라마수다로 변경합니다 32 다크맨 다크맨 6일 전22:21 14047
공지 차단하기 기능 교체 되었습니다. 65 다크맨 다크맨 21.01.13.19:41 18946
HOT 날아라 개천용 이정재 권상우 정우성 배우 한번에 모인 사진 6 leodip19 leodip19 34분 전15:33 645
HOT 캐치온 '해리 포터' 이벤트 당첨 후기٩( ᐛ )و 4 아임서스 아임서스 1시간 전14:59 430
HOT [극장판귀멸의칼날:무한열차편] 액션과 감동의 무한열차 4 쿨스 쿨스 1시간 전14:51 696
HOT 다음주 VOD 출시일정 3 PS4™ 1시간 전14:45 838
HOT [파힘] CGV 굿즈패키지 뱃지 실물샷 3 먐먐 먐먐 1시간 전14:42 743
HOT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프리미어 시사회 후기> 드디어 봤습... 8 gwajang gwajang 1시간 전14:13 1187
HOT [E.T. The Extra-Terrestrial]로비카드.... 2 오후의죽음 오후의죽음 2시간 전13:57 243
HOT 아미 해머, 음담패설 DM→전 여친 충격 폭로 "갈비뼈 먹으려" 22 장료문원 장료문원 2시간 전13:52 1807
HOT 엔드게임 블루레이 케이스 역대급으로 잘 나왔습니다 14 아톰 아톰 2시간 전13:46 1356
HOT 캐치온 해리포터 이벤트 당첨 선물이 왔네요! + 해리포터 굿즈들 11 깨방정 깨방정 2시간 전13:34 947
HOT (쵸큼후방주의) 아침부터 눈뜨자마자 만들어본 포토티켓 7 KENDRICK29 KENDRICK29 2시간 전13:29 1687
HOT 늑대랑 춤추러 왔어요 (해결) 9 필름사랑 필름사랑 3시간 전13:05 1239
HOT 사카모토 류이치 작곡가, 직장암 수술 후 회복중 10 이스케이프FZ 이스케이프FZ 3시간 전12:31 1504
HOT 메가박스 코엑스 귀멸의 칼날 프리미어 시사회 근황 11 판다소라 판다소라 3시간 전12:10 2294
HOT JTBC 드라마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한석규, 정유미 이어 이희준 합류 5 ipanema ipanema 4시간 전11:50 1510
HOT '톰과 제리' 톰의 수난 포스터 3종 8 golgo golgo 4시간 전11:27 1337
HOT '원더우먼 1984' 영국판 4K 스틸북 & 피쳐내용 5 NeoSun NeoSun 4시간 전11:42 672
891670
image
happygroot happygroot 1분 전16:06 14
891669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3분 전16:04 19
891668
normal
그랑크뤼 5분 전16:02 68
891667
image
시네마키즈 시네마키즈 6분 전16:01 107
891666
image
빙티 빙티 9분 전15:58 624
891665
normal
espresso espresso 10분 전15:57 494
891664
image
토로로 토로로 11분 전15:56 150
891663
image
징쨩 징쨩 12분 전15:55 226
891662
image
마스터D 마스터D 14분 전15:53 132
891661
normal
냥풀뜯기 냥풀뜯기 18분 전15:49 158
891660
normal
아후 21분 전15:46 330
891659
image
Roopretelcham Roopretelcham 22분 전15:45 696
891658
image
goforto23 23분 전15:44 391
891657
image
ipanema ipanema 26분 전15:41 336
891656
normal
FrozenJaina 29분 전15:38 551
891655
normal
니트 니트 30분 전15:37 281
891654
image
Leedong 31분 전15:36 620
891653
image
leodip19 leodip19 34분 전15:33 645
891652
image
이나영인자기 이나영인자기 40분 전15:27 125
891651
image
e260 e260 42분 전15:25 439
891650
normal
갓중딩 43분 전15:24 1241
891649
image
NeoSun NeoSun 43분 전15:24 254
891648
image
내꼬답 내꼬답 43분 전15:24 633
891647
image
인쓰 인쓰 47분 전15:20 372
891646
image
장료문원 장료문원 56분 전15:11 434
891645
image
핏어팻 핏어팻 56분 전15:11 553
891644
normal
쎄라토 1시간 전15:05 445
891643
normal
Meerkat Meerkat 1시간 전15:01 968
891642
image
ipanema ipanema 1시간 전15:00 439
891641
image
아임서스 아임서스 1시간 전14:59 430
891640
normal
substantial substantial 1시간 전14:59 469
891639
image
LU-LA LU-LA 1시간 전14:59 459
891638
normal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1시간 전14:57 479
891637
image
멕아더 1시간 전14:53 617
891636
normal
쿨스 쿨스 1시간 전14:51 6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