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4
  • 쓰기
  • 검색

테넷 OST 딜럭스 에디션 & 인터스텔라 OST 확장판 리뷰

BeamKnight BeamKnight
4381 13 14

얼마 전에 드디어 '테넷' OST: 딜럭스 에디션을 수령했습니다. 

이제까지 mp3 음원파일로만 듣다가 드디어 CD를 손에 넣게 되니 좋네요.

20201118_220130.jpg   20201118_220318.jpg

앞면과 뒷면입니다. 뒷면에 'Deluxe Edition'이라는 딱지가 붙어 있는데,

다행히도 딱지가 잘 떨어지는 편이라, 아무 데나 붙여도 상관없습니다.

저는 아예 딱지를 떼서 CD 진열장 옆에 붙여 버렸어요. ;;;;

20201118_220205.jpg

20201118_220246.jpg

 

K-001.jpg1번 CD와 2번 CD입니다. 

1번 CD에는 주인공과 인버젼된 주인공이 반대로 총을 겨누고 있는 모습이 인쇄되어 있고,

2번 CD에는 산소 마스크를 쓰고 달려가는 인버젼된 주인공의 모습이 인쇄되어 있습니다.

케이스 안쪽에는 빨간 방과 파란 방에서 주인공이 닐을 다그치는 장면이 인쇄되어 있죠.

 

트랙 리스트는 왼쪽과 같습니다. 

1번 CD에 11곡, 2번 CD에 9곡씩 총 20곡의 음악이 실려 있고,

러닝타임은 총 1시간 36분 14초입니다.

 

아시다시피 2번 CD의 마지막 두 곡은 보너스로 추가된 곡이죠.

'Fast Cars'는 인버전된 주인공이 승용차를 몰고 추격에 나섰다가

사토르 일당의 공격으로 차가 뒤집어지는 장면에서 긴장감을 더해준 곡이고,

'Turnstile'은 주인공이 캣을 살리기 위해 인버전하여 공항의 회전문으로 갔다가

뜻밖의 위기를 맞는 장면에서 나온 곡입니다.

 

개인적으로는 크리스토퍼 놀란이 액션 연출에 상당히 신경썼다는 걸 보여주는 

오프닝 장면을 수놓았던 'Rainy Night in Tallinn'을 즐겨 듣고 있어요.

 

이렇게 놓고 보면 CD 한 장에 테넷의 음악이 다 들어가지 못 합니다.

그런데 보너스 트랙들을 빼고 나면 1시간 26분 24초란 말이죠.

CD 한 장에 대략 1시간 21분 내외의 음악이 들어가니까 1곡을 못 넣게 됩니다.

트래비스 스콧이 부른 힙합 넘버 'The Plan'을 앨범에 넣을 수가 없게 돼요.

그러니 애초에는 넣을 예정이 없었던 두 곡을 선심 쓰듯 보너스 트랙으로 수록해서 분량을 늘리고,

그걸 적당히 반으로 나눠서 두 장의 CD에 넣은 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어디까지나 뇌피셜이지만, 그게 맞다면 조금 괘씸하다는 생각도 드는군요.

노래보다는 배경음악을 선호하는 제 입장에서는

아예 노래를 빼고 그냥 CD 1장으로 내 주면 좋겠다는 생각도 드네요.

 

이어서 테넷 OST와 함께 수령한 앨범은 바로 인터스텔라 OST 확장판입니다.

인터넷 서점 알라딘의 음반 코너를 뒤적거리다가 갑자기 눈에 띄더군요.

20201129_110047.jpg

예전에 나온 정규 OST 앨범에는 겉표지에 웜홀을 통과하는 인듀어런스호의 모습이 인쇄되어 있었는데,

확장판 앨범에는 맨 박사가 탐사했던 얼음행성을 걷고 있는 쿠퍼의 모습이 인쇄되어 있습니다.

20201127_223815.jpg

20201127_223558.jpg

41XclvBBdhL.jpg1번 CD는 밤하늘에서 별자리를 찾아볼 수 있는

별자리판처럼 만들어져 있습니다.

2번 CD에는 인듀어런스호의 모양이 그려져 있는데,

2번 CD를 꺼내려면 케이스를 화살표 방향으로 열어야 합니다. 

 

그런데 솔직히 말하자면 좀 뜬금없는 앨범이에요.

이제 와서 갑자기 왜?

앨범 수록곡들을 살펴 보면 상술이란 느낌이 조금 듭니다.

오른쪽 사진처럼 제법 푸짐해 보이는 구성을 선보였던

'Illuminated Star Projection Edition (이하 ISP 에디션)'과

거의 똑같은 트랙 구성으로 이루어져 있거든요.


K-002.jpg

확장판의 1번 CD는

영화 개봉 당시 발매된 정규 앨범을 그대로 가져왔습니다.

CD가 별자리판처럼 만들어져 있는 것도 똑같고요.

2번 CD도 ISP 에디션과 거의 똑같은 트랙 구성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차이점이라면 영화 후반부의 인듀어런스호와 레인저호의 도킹 장면에서

긴장감을 더해 주었던 트랙 'No Time for Caution'과 

'Day One Dark'라는 트랙이 처음으로 CD에 수록되었다는 것입니다.

 

ISP 에디션 자체에는 'No Time for Caution'이 수록되어 있지 않았습니다.

대신 앨범에 다운로드 링크가 들어 있어서,

링크에 접속해서 앨범을 구매했다는 걸 인증하면 음악을 받을 수 있게 했죠.

그것만이라면 불만이 별로 없었을 텐데,

음악 감상과는 별 상관도 없는 발광 기믹이 케이스에 들어가서

앨범 가격이 5~6만 원 이상으로 책정된 게 문제였죠.

발광 기믹도 그다지 볼 만한 게 못 된다는 게 중평이라

돈 아깝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을 겁니다.

이번에 나온 확장판은 ISP 에디션을 산 사람이면 약 오를 만한 앨범이에요.

ISP 에디션에서 쓸데없는 부분을 싹 덜어내서 가격을 확 낮춘 앨범이거든요.

심지어 ISP 에디션에 들어 있는 책자까지 확장판에 그대로 들어 있어요.;;;;

 

저도 이런 저런 경로를 통해 인터스텔라 OST를 다양하게 구해 놓았지만,

No time for Caution이 수록된 최초의 정규 앨범이기도 하고,

가격도 나쁘지 않아서 테넷 OST와 함께 구매했습니다.

 

이상으로 테넷 OST 딜럭스 에디션과 느닷없이 발매된 인터스텔라 OST 확장판을 살펴 보았습니다.

테넷과 인터스텔라 모두 음악이 인상적인 작품이라 두 앨범 다 잘 샀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런데도 왠지 모르게 상술에 당했다는 느낌이 드는 건

제 마음의 어딘가가 꼬여 있어서일까요? ;;;;;;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3

  • 프림로즈힐
    프림로즈힐

  • 베니

  • Decan
  • 아루마루
    아루마루
  • bonvoyage
    bonvoyage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deckle
    deckle
  • 바이코딘
    바이코딘

  • Pooch

  • 맹린이

  • 어우떤틱
  • golgo
    golgo
  • 솔로
    솔로

댓글 14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BeamKnight 작성자
golgo
어디까지나 제 추측이니까 확실하지는 않아요.;;;;
음반 업계에 이런 저런 어른의 사정이란 게 있겠지만요.
댓글
23:35
20.11.29.
profile image
BeamKnight 작성자
어우떤틱
저도 그 디지팩 갖고 있는데, 또 샀어요.......하아
댓글
15:25
20.11.29.
profile image 3등
lp일 것이라 단정하고 눌렀는데 cd였네요. 추가 트랙을 대하는 인상에 따라 앨범에 대한 느낌이 좌우 되겠어요.
댓글
15:47
20.11.29.
테넷 1번 트랙은 진심... 극장에서 시작하자마자 완전 압도돼버림. 다크나이트 오프닝처럼 시작부터 숨을 못쉬겠더라구요
댓글
18:59
20.11.29.
profile image
BeamKnight 작성자
nice_bottle

오프닝 액션 장면은 확실히 두근거릴 만하죠. 놀란이 단단히 벼르고 있었나 봐요.

댓글
21:16
20.11.29.
테넷 1번트랙 정말 좋아요 한장에 다 들어가면 좋은데 2장이라면...교체하면서 들어야하는 불편함이 있죠
아무래도 씨디는 감상용에서 점점 멀어지다보니 그런 배려?가 줄어든것 같기도하고 잘봤습니다^^
댓글
22:09
20.11.29.
profile image
BeamKnight 작성자
Decan

그 불편함을 감수하면서 음악을 듣는 사람들이 근래 몇 년 사이에 많아졌어요.
LP 음반 시장이 다시 활성화된 것이 그 반증입니다.
CD는 LP에 비하면 훨씬 감상하기 편하고, 음원 파일 추출도 용이하죠.
음원 파일 시장이 보편화되어 있다 보니 CD나 LP를 구매하는 걸 별나다는 듯이 보는 시선이 있는데,
CD와 LP 모두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구매자의 감성을 자극하는 요소를 갖고 있어요.
다만 LP든 CD든 장수가 늘어나면 가격이 올라가니까 좀 신중해지긴 하죠.

댓글
01:38
20.11.30.
profile image
인터스텔라는 LP 때문에 출시한 것 같더군요. LP를 엄청 밀어주는 광고여서ㅎㅎ
그래도 인터넷에만 돌아다니는 day one dark가 공식적으로 공개되어서 팬 입장에선 기쁘네요^^
ISP 에디션은 기존 팬에겐 구하기 힘드니까 시간이 이렇게 지난 상황에선 이제 슬슬 모두 공개하면 좋을 타이밍이다 생각했습니다. ㅎ
댓글
BeamKnight글쓴이 추천
07:38
20.11.30.
profile image
내용과 다른 얘기인데 인터스텔라를 본지 오래되서 기억은 잘 안나지만 테넷을 보면서 인터스텔라 ost가 생각나는 구간이 종종 느껴지더라구요. 특히 테넷에서 여박사랑 인버전 관련해서 얘기할때 나오는 음악이 인터스텔라의 신비로운 현상이나 기분을 표현할때 나오던 음악이랑 비슷하게 느껴졌어요. 테넷 그런 구간을 보면 인터스텔라가 자꾸 생각나더라구요 ㅋㅋ 아무튼 둘 다 음악 너무 좋습니다 ㅠㅠ
댓글
09:03
20.11.30.
profile image
BeamKnight 작성자
프림로즈힐

데자뷰 느낌 살짝 받으셨겠네요. (^^)

댓글
10:09
20.11.3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화수다 TV카테고리 -> 드라마수다로 변경합니다 33 다크맨 다크맨 21.01.15.22:21 22650
공지 시사회 티켓 수령때 진상 부리면 안됩니다. 145 다크맨 다크맨 17.10.23.00:19 23742
HOT 몬스터 헌터 IMAX 2D, 돌비시네마 2D 상영 예정 5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21분 전20:59 692
HOT [용산CGV 관계자님 필독!!] CGV만 많이 간 사람도 혜택을 줬으면 하는데요... 41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2시간 전18:49 3467
HOT 다음주 왓챠플레이로 공개되는 프랑스 영화 2 ItalianaMobstar ItalianaMobstar 53분 전20:27 738
HOT (세번째)역대 배트맨중 제일 좋았던 수트와 비주얼은? 5 Leedong 1시간 전19:24 617
HOT 의미있는 소재 보고 영화 제목 맞히기 15 해일해일헤일리 1시간 전20:14 733
HOT MBC "집콕 영화제" < 찬실이는 복도 많지 > 오늘 밤 22:20 3 흐린날씨 흐린날씨 1시간 전20:12 557
HOT CGV VIP 등급 하향 조정 고객 대상 세부 혜택 안내 64 라온제나 라온제나 5시간 전15:59 8366
HOT 눈팅만 하던 익무 유저인데 cgv 진짜 실망이네요 22 텀블러 1시간 전19:54 2777
HOT '귀멸의 칼날' 탄지로 프라모델 조립해봤습니다. 41 golgo golgo 1시간 전19:41 1292
HOT (강스포) 김성모 작가 귀멸의 칼날 극장판 소감 13 넷플릭스4K 2시간 전19:10 1491
HOT 소울 포티 이미지 하나 cgv, 메박 돌비 확장형 6 DBadvocate DBadvocate 2시간 전18:33 644
HOT [명탐정 코난: 비색의 탄환] 국내 개봉 추진 중인 것 같네요. 4 스톰루이스 스톰루이스 2시간 전18:54 844
HOT 형 연기가 그거밖에 안나와? 16 leodip19 leodip19 1시간 전19:48 1550
HOT [2046], [타락천사], [중경삼림] 리마스터링 포스터 16 ipanema ipanema 2시간 전18:21 1818
HOT (노스포) 가장 좋아하는 디즈니의 블루레이가 도착했습니다 + 영업 2 강톨 강톨 3시간 전18:05 851
HOT 키드 전단지를 발견했네요. 24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3시간 전17:58 1544
HOT 톰 홀랜드, 데이지 리들리 주연 [카오스 워킹] 국내 첫 예고편, 포스터 2 ipanema ipanema 3시간 전18:00 1211
894588
normal
nerner 방금21:20 15
894587
image
gwajang gwajang 2분 전21:18 114
894586
normal
봉봉스 4분 전21:16 206
894585
image
아싸리무비시청 아싸리무비시청 4분 전21:16 91
894584
normal
허셜 허셜 4분 전21:16 185
894583
normal
이오호라 이오호라 5분 전21:15 244
894582
image
빛나 10분 전21:10 392
894581
image
얼죽아 얼죽아 13분 전21:07 506
894580
normal
현71 현71 18분 전21:02 257
894579
image
레일트레인 레일트레인 21분 전20:59 692
894578
normal
toddle 23분 전20:57 212
894577
normal
nigus 23분 전20:57 1054
894576
normal
스페이드 23분 전20:57 458
894575
image
Meerkat Meerkat 23분 전20:57 522
894574
normal
포코 포코 24분 전20:56 140
894573
normal
WB 24분 전20:56 812
894572
normal
oc12 27분 전20:53 612
894571
normal
Supervicon Supervicon 28분 전20:52 587
894570
image
hera7067 hera7067 28분 전20:52 113
894569
image
밍구리 밍구리 29분 전20:51 362
894568
image
inflames inflames 32분 전20:48 1198
894567
normal
노양 노양 33분 전20:47 761
894566
image
데헤아 데헤아 37분 전20:43 811
894565
image
golgo golgo 40분 전20:40 1154
894564
normal
LuciteTokki LuciteTokki 40분 전20:40 1017
894563
image
라온제나 라온제나 42분 전20:38 125
894562
image
얼음연못 얼음연못 43분 전20:37 335
894561
normal
뽀뇽뽀뇽 뽀뇽뽀뇽 43분 전20:37 125
894560
image
e260 e260 45분 전20:35 325
894559
normal
KYND KYND 47분 전20:33 625
894558
normal
믹스커피 믹스커피 49분 전20:31 622
894557
normal
뚱땡바리 뚱땡바리 51분 전20:29 606
894556
image
ItalianaMobstar ItalianaMobstar 53분 전20:27 738
894555
normal
시수 시수 54분 전20:26 1115
894554
normal
PSH 54분 전20:26 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