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BIFF] '세 자매' 아주 뒤 늦은 짧은 후기

  • Dear Dear
  • 616
  • 5

올해 부산국제영화제가 막을 내린지 벌써 3주가 지났는데

이제서야 뒤늦게 이승원 감독님의 '세 자매' 후기를 짧게 남겨봅니다

 

이승원 감독님의 전작인 '소통과 거짓말'은 좋게 봤었는데 몇 년 전 전주국제영화제에서 본 '해피뻐스데이'는 흥미롭고 인상 깊게는 봤지만 몇몇 장면에서 소수자에 대한 희롱과 폭력 등과 장면 묘사들이 눈살이 찌푸러지게 만들어 썩 유쾌하지 못했던 기억이 남아있었어요

당시 GV에서 한 관객의 이런 불쾌함을 이야기했고 감독님이 눈물까지 보이며 그런 의도는 아니였다며 해명 아닌 해명을 했고 부인이신 김선영 배우도 감독님의 어린 시절이야기와 자신의 경험 등을 이야기하며 일종의 자학, 자조적인 표현인데 그게 제대로 잘 드러나지 못한 것 같다는 설명까지 했고 GV가 끝나고 퇴장로에서도 감독님이 관객들과 이야기를 하며 진심으로 설명을 하던 모습도 기억이나는데

어찌됐던 감독의 자신의 의도나 메세지를 적절히 전달하지 못했던것 아닌가라는 생각을 했었어요

그래서 인지 감독님의 신작에 선뜻 손이 가지않은것은 사실이지만

그래도 문소리, 김선영, 장윤주 배우가 주연이라는 점과

영화제 프로그래머의 '덜 과격하고 유연하다'라는 설명과 15세 관람가 등급을 보고 살짝 기대하며 예매를 했던 작품이에요

 

결론 부터 말하자면 프로그래머의 설명처럼 전작보다 훨씬 덜 과격하고 유연해졌지만 감독님이 하려는 메세지는 오히려 더 묵직하고 선명하게 잘 다가오더군요

각자 개성있는 세 자매의 캐릭터와 그들이 각각 처해있는 모습을 하나씩 보여주며 이야기와 감정들을 점점 하나의 지점으로 모으다가 후반부에 이 감정들이 모여 폭발하듯 터지는 씬에 영화의 힘이 느껴지더군요

스포가 될 수 있어 자세히 설명을 못하지만 상영후 GV에서 감독님이 이 영화를 만든 이유가 '가족이나 또는 어떤 관계에서 잘못을 했으면 제발 사과를 했으면 좋겠다. 제발 사과하세요!'라며 단호하게 말씀 하셨는데 그 말이 영화를 보고 나서 왠지 내내 가슴에 남았어요

 

이런 묵직하고 선명한 이야기에 더욱 힘을 실어준 것은 바로 배우들의 연기입니다

문소리 배우와 김선영 배우는 두말하면 입이 아플 정도로 최고의 연기를 보여 주는 배우인데 이번 작품에서 역시 제몫의 연기를 다 보여주었어요

문소리 배우는 타인에게 보여 지는 절제된 감정, 외적인 모습, 종교적인 신념과는 상반되는 자신의 진실된 감정 사이의 괴리감이 큰 캐릭터인 '미연'역을 연기하면서 겉으로는 숨기면도 조금씩 세어나오는 내면의 감정을 잘 표현했어요

김선영 배우는 조금은 답답할 정도로 내향적이고 모든 것이 자기 탓이라고 생각하며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 '희옥'역을 소화했는데 이런 답답한 모습들을 얼굴 하나, 손짓 하나, 발성 하나 까지 완벽하게 연기했고 정말 몇몇 장면에서는 소름이 돋을 정도로 너무 연기를 잘해서 '무섭다'라는 생각이 들 정도였어요

두 배우야 원래 연기를 잘 한다고 다들 잘 알고있겠지만

장윤주 배우의 연기도 도드라지더군요

다소 거칠고 철이 없이 막 사는 것 같지만 그 속에서도 좀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려 나름 고민하고 노력하려는 '미옥'역을 소화했는데

개인적으로 모델 시절부터 팬이라 항상 활동에 관심을 가지고있었고 이후 예능이나 라디오DJ 활동을 하는 모습을 지켜보며 정말 끼와 능력이 많은 사람이라서 연기도 곧잘 할것 같다고 생각을 하더 와중 '베테랑'에서 제대로된 이름도 없는 미쓰봉이라는 캐릭터를 연기하는 것을 보고 분명 더 많은 것을 보여줄 수있는데 너무 짧게 나오고 단순한 기능적인 캐릭터라 아쉬움이 많았는데 이번 작품에서 그런 아쉬움없이 자신의 능력을 맘껏 보여준것 같았어요

처음에는 배역에 자신이 없어 시나리오는 2번이나 거절했는데 문소리배우와 김선영 배우가 도와줄테니 같이 해보자고 설득 끝에 머리를 노락색으로 탈색하고 배역에 도전했다고 하네요

최근에 '시민 덕희'에도 캐스팅돼 촬영중이라는데 앞으로스크린 속의 모습들도 기대 됩니다

 

감독님이 하려던 중심 메세지와 각자 개성이 확실한 세명의 주연 캐릭터들과 이를 연기한 배우들의 열연만으로도 충분히 흥미로웠고 인상 깊었던 작품이네요

 

엔딩 크레딧에 처음 흘러 나오던 이소라의 노래도 영화와 너무 잘 어울렸고 극중에서도 나오고 엔딩 크레딧에서 두번째로 나온 노래의 작사를 감독님이 직접하신 것 같던데 이 노래 가사도 재미있더군요

 

벌써 3주전에 본 작품이라 그냥 생각나는대로 두서 없이 폰으로 주저리 주저리써봤네요

1월 개봉예정이라는 소식이 들리던데 빨리 정식 개봉해서 다시 또 한번 보고 싶고 다른 많은 사람들도 봤으면 좋겠네요

추천인 8

  • 얼죽아
    얼죽아
  • 깨방정
    깨방정
  • 낡낡
    낡낡
  • bonvoyage
    bonvoyage
  • AZURE
    AZURE
  • ipanema
    ipanema
  • 타비
    타비
  • 이안커티스
    이안커티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5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이안커티스 4일 전22:48
이감독 우라부락한 외모와다르게?(해피뻐스데이 영화에서도 최악질같은 역활역으로 나오기도했어서)여러 깊은 관념이나 좋은 인성..이 여러 시네토크나 사람들 대하고 관객들에게 예의있게 대하는 자세보니 느껴지더군요.. 저는 해피뻐스데이와 소통과거짓말 두작품다 아주 좋았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2등 타비 4일 전22:53
저두 미리보신분들 후기가 다 너무 좋아서 기대중인 한국영화에요 ㅎ
1월개봉이라니... 아티스트뱃지 선정작으로 되면 좋겠어료 ^^
댓글
profile image
3등 ipanema 4일 전23:02
아마도 부국제 상영본이 곧 개봉본이겠죠? 엔딩 크레딧에서 이소라님 노래가 나올줄은 1도 예상을 못해서 잠시 얼탔던 기억이 납니다 ㅋㅋ 제가 무척이나 좋아하는 노래라 더 그랬던 거 같아요. 영화하고도 절묘하게 잘 어울리는 느낌이었어서 추후 개봉하고 보러갔을때도 그 노래가 흘러나왔으면 좋겠습니다 ㅎㅎ
댓글
profile image
AZURE 4일 전23:07
멘탈 갈아주는 부분들이 있었지만 차곡차곡 쌓이는 감정들이 뒤에서 폭발할 때 정말 소름돋게 좋았어요 장윤주 배우 연기 정말 기대 안했는데 기대이상이어서 앞으로는 연기력 의심 안하게 될거같았어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깨방정 4일 전23:18
올해 본 한국 영화 중에 최고였어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신민아 하퍼스 바자 12월호 화보 e260 16분 전08:33 129
best [소울] 한국버전 엔딩크레딧곡 가수는 이적님! 1 무비팝 39분 전08:10 329
best 로튼지수와 팝콘지수가 극명히 갈린 영화 12편 1 goforto23 45분 전08:04 339
best 송혜교 Chaumet e260 1시간 전07:15 235
best 씨네큐 <500일의 썸머> <제리 맥과이어> <루비 스팍스&... 1 요레 4시간 전04:23 589
best <서스페리아> 각본가이자 다리오 아르젠토의 페르소나였던 다리... 1 MovieLover 7시간 전00:53 1034
best 가지고 있는 블루레이, 스틸북 정리! Part.1 8 paulhan99 8시간 전00:26 1084
best 아트하우스 클럽 뉴스레터 12월호 소식. 48 숨결군 8시간 전00:25 3295
best 뜬금없이 올려보는 소장중인 좋아하는 영화들의 블루레이 인증샷들 17 라차가 8시간 전00:06 1221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2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5253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21 다크맨 18.06.19.15:52 394359
824744
image
네오룸펜 5분 전08:44 34
824743
image
장만월사장님 7분 전08:42 109
824742
image
e260 16분 전08:33 129
824741
image
서복 29분 전08:20 352
824740
image
무비팝 39분 전08:10 329
824739
image
옴팡옴팡 43분 전08:06 243
824738
image
goforto23 45분 전08:04 339
824737
image
홀리저스 1시간 전07:35 148
824736
image
e260 1시간 전07:15 235
824735
image
샌드맨33 1시간 전06:58 950
824734
image
goforto23 2시간 전06:48 506
824733
image
돌멩이 2시간 전06:45 147
824732
image
goforto23 2시간 전06:28 405
824731
image
goforto23 2시간 전06:12 288
824730
image
goforto23 3시간 전05:07 458
824729
image
요레 4시간 전04:23 589
824728
image
김날먹 5시간 전03:09 487
824727
image
유닉아이 5시간 전03:00 213
824726
image
청잉 6시간 전02:43 556
824725
image
포커페이스 6시간 전02:22 728
824724
image
아루마루 6시간 전01:54 1141
824723
image
호두집사 7시간 전01:28 1028
824722
image
초보영화꾼 7시간 전01:17 647
824721
image
래담벼락 7시간 전01:05 1532
824720
image
등불 7시간 전01:04 318
824719
image
셋져 7시간 전01:01 294
824718
image
누리H 7시간 전00:58 929
824717
image
얼죽아 7시간 전00:53 377
824716
image
MovieLover 7시간 전00:53 1034
824715
image
무비B 8시간 전00:48 1328
824714
image
paulhan99 8시간 전00:45 403
824713
image
무비B 8시간 전00:43 637
824712
image
paulhan99 8시간 전00:35 426
824711
image
카르마 8시간 전00:29 344
824710
image
paulhan99 8시간 전00:26 10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