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새삼스럽지만 지체장애인의 기준을 되짚어볼게요(우대요금 악용금지)

https://extmovie.com/movietalk/60920200

먼저 이 글 댓글등에서 업자로 추정되는 분이 목발을 짚고 있다고 장애인인 것 같다, 혹시 장애인 요금으로(굿즈패키지는 아무리 우대에 해당되어도 항상 정가 16,000원이지만 일반 특전은 더 저렴하게 구하겠죠?) 혜택받으려고 목발을 악용하고 있는 거 아닌가, 말이 나왔어서 일단은 확실하게 짚고 넘어가려 합니다

 

저는 지체장애인인 친구들과 어르신들을 여럿 알고 지내고 있습니다. 중증, 경증 장애인들 꽤 다양해요.  그 분들에게도 재차 확인받았고 알게 된 사실을 공유합니다.

 

먼저, 목발로 짚어서 이동할 수 있을 정도로는 장애판정은 못 받습니다. 왜냐고요? 혼자서 걸을 수 있으니까요 하도 패키지 때마다 보여서 안 보려 해도 줄서서 굿즈 받으려고 할 때 많이 보이다 보니 관찰할 수밖에 없었는데 의외로 이동을 슥슥 잘하시더라구요; 그 정도면 중증장애는커녕 경증장애 6급(현재 등급제가 폐지되어 과거기준)도 못 받고 등급외 장애로 나오지 않을까 합니다 

경증장애로 판정받은 지체장애인은 지팡이 짚고 겨우 한걸음 한걸음 내딛는데 등급외판정 받을 뻔했습니다.(물론 평소엔 그 느린 걸음걸이로 이동이 힘들어서 휠체어 생활하십니다)

양쪽 다리 다 완전 마비가 되어서 목발 짚어도 이동을 못하고 휠체어만 사용 가능한데도, 중증 판정 못 받고 경증 판정을 받는 현실입니다. 

 장애연금 제도 도입후 요즘 장애심사가 너무 까다로워졌습니다. 혼자 컵도 못 들만큼 팔을 못 움직이는 장애인도 더이상 장애인이 아니게 됩니다.

그래서 다른 사람의 자세한 사정도 모르고 함부로 추측하고 싶지는 않지만 저는 패키지 때마다 보이는 목발 짚으시는 분이 장애인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다양한 유형의 지체장애인과 장애심사를 받아봤지만 탈락한 등급외 장애인의 사례를 알고 있어서요. 

IMG_7693.JPG

제가 중증장애로 판정받아 복지카드를 갖고 있는 장애인으로서 영화관을 많이 다니면서 느낀겁니다만... 요즘 직원들이 우대요금 쓴걸 알면 복지카드 보여달라고 하는 경우가 많지 않습니다ㅜㅜ 아니면 겉모습만 흘끗 보고 장애인이구나 하고 확인도 안합니다. 당연히 저는 겉으로는 판단이 안 되니까 복지카드 보여달라 하는 직원이 드물게 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대부분 그냥 넘어가시네요ㅠㅠ 여러분들께서 확실히 알아두셔야 할 것은 겉모습만으로 섣불리 장애인이구나 판단하지 말아주셨으면 합니다.

비장애인들이 항상 겉모습만으로만 판정하니 티가 나지 않는 장애인인 저는 왜 장애를 갖고 있냐고 되려 질문을 받아서 불쾌했어요. 저는 이미 장애인으로서 20년 이상 살아왔고 장애로 인해 불편해서 필요할 때 사람의 도움을 받거나 보조기구 사용하는데 겉모습만 멀쩡하다고 장애인임을 부정하면....;;;

장애판정을 받지도 않아 복지카드도 없는데 당당하게 우대요금 쓸 자격 있다라고 악용하는 사람이 나올까봐 걱정스러운 마음에 글을 써보았습니다.  

개인적으로 가짜 장애인 행세하는 비장애인들 때문에 오히려 실제로 생활에 불편을 겪으시니 국가와 제도적인 도움을 받아야 할 장애인들이 까다로운 장애심사 받고 등급외로 탈락하는 경우가 많이 생겨나서 가짜인척 행세하거나 우대요금 악용하는 사람들을 두고 볼 수가 없습니다. 여러분도 어설프게 알고 계시다 속기보다 제대로 알고 계셨으면 합니다..

 

 

ps1.목발 짚으시는 분이 업자이든 말든 굿즈패키지만 주로 다니시는 것 같고 우대요금 악용한다는 확실한 제보가 없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신경 안 쓰려고 합니다만, 가끔 극장에서 복지카드도 없는데 우대요금 써서 들어가려는 사람들을 종종 목격하기 때문에...

일단 써보았어요. 우대요금 악용하지 맙시다!

추천인 51


  • 션샤인
  • nashira
    nashira
  • ineyes
    ineyes
  • 셋져
    셋져
  • 낡낡
    낡낡
  • 송씨네
    송씨네
  • 더치커피워터
    더치커피워터
  • 코쓱모쓰
    코쓱모쓰
  • 율독
    율독
  • 아임서스
    아임서스

  • 오잔나
  • Quril
    Quril
  • 토레타냠
    토레타냠
  • 테리어
    테리어
  • 아기밤비
    아기밤비

  • 멕아더
  • 음악28
    음악28
  • GFB
    GFB
  • 1집
    1집
  • 누누
    누누
  • 메뚝
    메뚝

  • 빛나
  • 깨방정
    깨방정
  • 락산
    락산
  • 호냐냐
    호냐냐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콘택트
    콘택트
  • 요소로
    요소로
  • 국화
    국화
  • 라라리라라
    라라리라라

  • 맹린이
  • WinnieThePooh
    WinnieThePooh
  • 김라티
    김라티
  • 헌터
    헌터
  • Tara
    Tara
  • 파아란
    파아란
  • B바라기
    B바라기
  • 줄리아러브
    줄리아러브
  • A열중앙관객
    A열중앙관객
  • ipanema
    ipanema
  • 하파타카차
    하파타카차
  • Ando
    Ando
  • 솔로
    솔로
  • 홀리저스
    홀리저스

  • peacherry
  • 미스터손
    미스터손
  • Hyoun
    Hyoun
  • 타비
    타비
  • 바이코딘
    바이코딘

  • Again
  • 연연
    연연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9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타비 2020.11.22. 15:23
어제는 목발 안하고 왔다는 댓글보니 소름돋았어요 😨
댓글
profile image
연연 2020.11.22. 15:28
타비

우대요금 혜택 받는 거 기정사실 아닌데 목발 안 하고 올 수도 있죠 뭐 ㅎㅎ,,

댓글
profile image
타비 2020.11.22. 17:56
연연
우대혜택 받는다고 의심하는게 아니라 그동안 목발하다 어제 글 올라오고부턴 안한다는게 익무를 보고있다는 거잖아요.
무엇보다 이목이 집중될꺼같으니 피하는거구요.
댓글
profile image
wolfkiba 작성자 2020.11.22. 15:47
타비
어제 목발을 하시는 분 두명 봤는데.... 안하신 걸 본 분이 계시다니 아리송하네요;;;;
댓글
profile image
하파타카차 2020.11.22. 15:53
wolfkiba
뱃지 모아서 자주 다니는데 어제 저녁타임에 오며가며 뵌 목발남분이 이번엔 목발 안짚고 오셨길래 그 글 읽기 전이어서 다 나으셨나보다 했었어요.
댓글
profile image
A열중앙관객 2020.11.22. 16:00
하파타카차
저는 한 여름에서 깁스하고 목발 사용하는걸 몇번 봤는데 길게도 하시는 구나 했네요.
댓글
profile image
2등 뉴타입이다 2020.11.22. 15:41
본문과 조금 떨어진 얘기지만, 이 얘기가 나온 이유가 된 그 사람에 관한 얘기로 돌아가서,
장애인 아닙니다. 특정 질환으로 인한 수술 후에 목발 짚고 다닌 겁니다. 그 전에는 그냥 다녔어요.
(본인이 다른 사람에게 이 얘기 할 때 우연히 같은 장소에 있다가 들었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golgo 2020.11.22. 15:49
뉴타입이다
다들 아시는 유명한 사람인가 보네요...;;;
댓글
profile image
wolfkiba 작성자 2020.11.22. 15:49
뉴타입이다
아 그런;; 이야기가..... 그럼 적어도 그 사람은 우대 악용은 안하시길.... 댓글에서 물론 평소에도 잘 모르시는 비장애인 분들이 목발만 짚어도 장애인이다 오해를 많이 하셔서 바로잡고자 글 써보았습니다ㅎㅎ
댓글
profile image
3등 WinnieThePooh 2020.11.22. 16:08
업자 뿐만 아니라..... N차 이벤트 응모한 티켓들도 보면
떡하니 장애인구역 좌석들 티켓들도 심심치 않게 보이죠.....ㅠㅠ
댓글
profile image
줄리아러브 2020.11.22. 16:14
잘 몰랐던 부분에 대해 이해하고, 알 수 있도록 설명해주셔서 도움이 되네요! 감사합니다~!!

그분을 처음 몇번 봤을땐 단순히 아파서 치료중인데도 굿즈를 챙기시는 열의가 대단하다고 생각만 했었는데, 그 모습을 꽤 오랜 기간동안 보면서 단순히 치료중인 상황이 아닐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했었거든요. 그분이 되팔이를 하던 안하던 최소한 본인 스스로에게 부끄럽지만 않게 생활하셨으면 좋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국화 2020.11.22. 16:14
아, 저는 그냥 선천적이거나 사고로 인해 평생 불편을 갖고 살아야하면 가장 낮은 등급이라도 받을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이런 기준이 있군요. 하긴 악용되면 안되니까 있어야 마땅하겠죠. 장애인 배려석은 예매 생각을 해본 적도 없는데 참 세상에는 다양한 사람이 있어요. 굿즈 싹쓸이 같은 생각을 하는, 생각이 비정상적인 사람이 의외로 많은 걸 알게 되니 굿즈에 대한 집착도 내려놓게 되더라고요.
댓글
허니쿰보 2020.11.22. 16:20
동생이 자폐성 2급이라 영화관 자주가는데 롯데시네마는 복지카드 확인 철저하더라구요(지류는 카운터에서 무조건뽑게되있어 확인 기계로도 못뽑게하고 ,모바일은 입장시에 확인) 복지카드 항상갖고다녀서 보여달라고해도 기분안나쁘니까 cgv 메박도 정립되었으면 좋겠어요.. 악용하는분 나빠요ㅜㅜ!
댓글
profile image
A열중앙관객 2020.11.22. 16:39

엄마가 20년 가까이 이틀마다 한번씩 주3회 한번에 4시간씩 병원에서 신장 투석을 하고 있는 만성 신부전증 환자인데 온몸에 투석을 하기 위한 튜브관을 심어놨고 장애판정을 받았다길래 한번은 같이 공연 보러 갈일이 있어서 엄마 장애인증 등급을 볼 기회가 있어서 보니 가장 낮은 등급이었어요.
그렇게 응급 사항이 생길 정도가 되도 가장 낮은 등급이더군요. 게다가 그것도 2년마다 한번씩 다시 갱신을 해야 한데요. 

댓글
시민2865 2020.11.22. 18:16
A열중앙관객
투석받으시면 예전 기준으로는
장애2급 . 현재 기준으로는
중증 장애이예요.
신장 이식 받게되면 5급
지금기준으로는 경증장애로
바뀌고요.
아마 잘못보셨거나, 착오가 있을거 같아요.
투석중이면 장애등급 높은편이예요.
댓글
profile image
A열중앙관객 2020.11.22. 19:11
시민2865
그런가요? 다시 한번 엄마한테 물어봐야 되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더치커피워터 2020.11.22. 19:31
덕분에 이전에 모른 채 행해온 무례함을 조금이나마 성찰할 수 있었습니다. 조금 더 찾아보면서 공부하겠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셋져 2020.11.23. 02:24

다른 얘기지만 규제가 생기는 이유 중에 하나는 법의 빈틈을 악용하는 사람들때문에 생겼다는 얘기를 들은 적이 있어요. 소수의 악용하는 사람들때문에 다수가 불편해지는 것을 보면 그저 씁쓸하기만 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ineyes 2020.11.23. 11:07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개인적인 경험이 있어 말씀드리자면, cgv미소지기로 일할때 간혹 복지카드 확인을 요청하면 보호자 되시는 분들이 "딱 봐도 맞잖아요" 식의 반응을 하시는 경우가 꽤 있었어요. 지금은 어떤지 모르겠는데 그 당시엔 장애급수에 따라서 우대요금 적용 인원수가 달라져서 그것 때문에라도 복지카드 확인은 필수였는데, 그리고 개인적으로 아무리 육안상 확인이 가능한 분이셔도 주관적인 판단 자제하고 절차 지키는게 맞다고 생각해서 늘 카드 확인 요청했었거든요. 근데 보호자분들 저런 반응 하시면 되게 당황스럽...ㅜㅜ 보호자가 필요한 정도의 분들은 아마도 중증이시겠지 싶어서 내가 너무 융통성이 없나 하는 생각도 하긴 했지만요 ㅠ 그 장애인분이 의사소통 어려운 분이라 바로 옆에 두고도 그런말 쉽게 하나 싶을 정도였다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헐리우드에서 활약하는 영국 배우들 ①탄 - 처음부터 영국 출신임이 뻔... 1 미까 15분 전13:49 215
best 중국에서 떠오르는 배우 4 닭한마리 19분 전13:45 332
best 네이버 시리즈온 무료영화 5편 업데이트/다음주 예고([홀리 모터스]) 4 LinusBlanket 35분 전13:29 787
best (용산 cgv) 오늘의 경품현황 2 호냐냐 52분 전13:12 697
best '콜' 전종서 배우의 연기는 언제봐도 압도적입니다 (넷플릭스) 3 FilmWhatElse 59분 전13:05 390
best 주간 넷플릭스 12월 1주차 1 goforto23 1시간 전13:00 362
best 만약에 21시 이후 일반시설 영업 종료면 17 FROZEN2 1시간 전12:18 2617
best 충무로영화제 디렉터스 위크 12월5일 초대 취소 10 익무노예 2시간 전11:40 1101
best ‘승리호’…“극장 개봉은 없다” 28 PS4™ 2시간 전11:40 3565
best 조지 밀러와 샤를리즈 테론이 말하는 故 휴 키스번  3 goforto23 3시간 전10:50 1181
best '너, 연기, 성공적', 최우수연기상 줘놓고 백상예술대상 유... 10 leodip19 3시간 전10:45 2955
best 너의 이름은 렌티큘러 한정판 (스압) 4 판다소라 3시간 전10:41 829
best 앤 해서웨이가 올린 신작 '락다운' 홍보샷 with 치웨텔 에지... 3 NeoSun 4시간 전09:51 1157
best 내년에 해외 OTT 들어올 수 밖에 없을거같아요. + 극장 얘기 21 환풍기 4시간 전09:30 3203
best '더 프롬' 후기 - 휘황찬란하게 마음 살피기 2 happygroot 4시간 전09:22 534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2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5663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21 다크맨 18.06.19.15:52 394779
827441
image
남얌 1분 전14:03 74
827440
image
KENDRICK29 1분 전14:03 20
827439
image
해님달 2분 전14:02 89
827438
image
김프프 3분 전14:01 204
827437
image
내꼬답 3분 전14:01 114
827436
image
무비런 3분 전14:01 135
827435
image
Stinger 4분 전14:00 156
827434
image
루치오 4분 전14:00 111
827433
image
홀리저스 6분 전13:58 70
827432
image
영화취미 8분 전13:56 97
827431
image
Meerkat 9분 전13:55 278
827430
image
미까 15분 전13:49 215
827429
image
goforto23 16분 전13:48 183
827428
image
할머니 18분 전13:46 366
827427
image
닭한마리 19분 전13:45 332
827426
image
헌터 24분 전13:40 105
827425
image
푸루스 27분 전13:37 295
827424
image
태태보라해찜 28분 전13:36 698
827423
image
mcfly 31분 전13:33 245
827422
image
인생은아름다워 32분 전13:32 492
827421
image
IMAXscreen 33분 전13:31 273
827420
image
LinusBlanket 35분 전13:29 787
827419
image
테리어 36분 전13:28 281
827418
image
얏호!!! 39분 전13:25 228
827417
image
sirscott 39분 전13:25 129
827416
image
mcfly 40분 전13:24 188
827415
image
짱제니 43분 전13:21 119
827414
image
하루새 45분 전13:19 368
827413
image
이나영인자기 46분 전13:18 103
827412
image
McManagan 47분 전13:17 936
827411
image
하루새 47분 전13:17 178
827410
image
숨결군 48분 전13:16 437
827409
image
NeoSun 49분 전13:15 195
827408
image
롱테이크 51분 전13:13 382
827407
image
호냐냐 52분 전13:12 6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