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일본은 문화파워에 비해 영화가 이상할만큼 약해지긴 했네요

  • 무비
  • 4814
  • 16

애니메이션 문학 게임 만화 캐릭터산업 등 세계적으로 잘나가는 문화컨텐츠가 매우많죠. 포켓몬은 전세계 지적재산권 1위라고 하구요.

근데 영화 쪽에서는 이상할 만큼 성과가 없네요.

예술영화쪽은 고레에다 히로카즈 같은 명감독이 있고

애니메이션쪽도 신카이 마코토같은 감독이 명맥을 이어가지만,

의문인건 블록버스터 쪽입니다.

 

일본정도 시장성이면 미국 급은 아니더라도 꽤 경쟁력있는 블록버스터 영화를 만들수 있다고 보거든요.

근데 그런 영화가 수년간 없었던것 같아요. 

우리나라도 부산행, 신과함께 등 해외에서 나름 선방하는 블록버스터가 나오는데 말이죠.

옛날엔 일본영화 잘나갔다고 들었는데 왜이리됐을까요

추천인 14

  • nutbrother
    nutbrother
  • Tankshot
    Tankshot
  • 누리킹
    누리킹
  • 픽팍
    픽팍
  • 소보르
    소보르
  • golgo
    golgo
  • 러브제이
    러브제이
  • 퓨리
    퓨리
  • 영화좋아요
    영화좋아요

  • madman56

  • 메가티즌

  • 카신

  • 맹린이
  • 셋져
    셋져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6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셋져 2020.10.26. 00:53
일본영화가 잘 나가던 시절도 오래전인데다 그동안 일본영화시장이 금전적인 부분을 떼고 본다면 과거의 영광을 잃었다고 봐야죠.(물론 그사이에도 명감독들이 어느정도 나왔지만 이전의 위상을 찾을 만큼은 못되었다고 봅니다)
일본은 그 특유의 감성이 있는데 이게 블록버스터에도 영향을 미칠 수 밖에 없습니다. 좋게 보자면 개성이고 나쁘게 보자면 내수용으로 남을 수 밖에 없는 한계가 있습니다. 흥행하는 일본영화들을 보면 오리지널보다 인기 드라마의 극장판이 차지하는 부분도 적지 않은데 자국에서 아무리 히트한 드라마라도 해외에서까지 통하기는 어렵다고 봅니다.
그래서 일본에서 배우들의 위상이 영화보다 TV드라마가 더 높다는 점에서 영화의 위치가 어떤지 알 수 있죠.
댓글
무비 작성자 2020.10.26. 00:54
셋져
장문의 설명 감사드립니다:)
댓글
profile image
2등 RoM 2020.10.26. 01:06
한국이 해외영화제에서 입지를 쌓으면서 일본 내 영화판에서도 자성의 목소리가 꽤 나오는 거 같아요.
점점 영화관에 사람은 안 오게 되는데 수익성이 보장된 팬이 많은 만화의 실사화를 계속하게 되고 그럴 수록 그래도 영화관을 찾던 사람들이나 영화제작에 필요한 인재들은 점점 유입되지 않는 악순환에 빠지게 된 거 같단 말도 나오더라고요.
2000년대 초기까지의 일본풍의 드라마 장르나 코미디극같은건 꽤 재밌었는데 이젠 그 감수성이 글로벌에 맞춰져 있지 않은, 내수용에 그치는 것도 한 요인이겠죠.
댓글
무비 작성자 2020.10.26. 01:30
RoM
내수에만 맞춰진다는게 위험성이 있는것같아요.
한국같은경우는 내수로는 부족하니 모든분야에서 해외를 고려하는데 그덕에 퀄리티가 많이 올라간듯해요
댓글
3등 메가티즌 2020.10.26. 02:07
관련하여 공부를 하지 않아 정확히 알 수는 없지만.. 그냥 느끼기에 일본 애니메이션 산업과 비슷한 것 같아요. 일본 애니메이션이 예전에 정말 명작들도 많이 나와 인기를 얻었는데 어느 순간부터 돈을 많이 벌 수 있는 매니아(일명 오타쿠)들만 즐기는 애니메이션이 나오게 되고 자연스럽게 (예전에 비해)다양한 소재를 활용하던 애니메이션의 수가 줄었다고 들었습니다.(수익적으로는 늘었을지라도 일반 대중들의 관심도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현상) 이와 비슷한 것 아닐까 생각을 한번 해봅니다. 또 추가적으로 우리나라도 영화나 드라마, 게임 같은 문화 산업이 똑같은 전철을 밟지 않을까 우려스러운 부분이기도 합니다.
댓글
무비 작성자 2020.10.26. 02:15
메가티즌
오 양질의댓글들이 많이달려서 감사하네용
댓글
profile image
즐기는자 2020.10.26. 03:40
익무였나 어디서 본 글인데 일본 영화산업 수익구조가 굉장히 특이하다더라구요. 그래서 블록버스터처럼 제작비가 많이 들어간 영화들은 감독의 권한이 최소화되고 투자자였나 암튼 윗사람들의 입맛대로 영화가 만들어질 수밖에 없다고 하더라구요. 기생수나 바람의 검심이 희한하게 잘 나온편인거지 다른 영화들은.. 무튼 일본에 재능있는 영화감독들이 참 많을텐데 양질의 영화를 보기가 힘든게 정말 아쉬워요. 그래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같은 분이 보물처럼 느껴지죠.
댓글
매언니 2020.10.26. 07:38
즐기는자
맞아요, 우리나라처럼 감독이 모든 권한을 갖고 영화를 만드는 구조가 아니라고 하더라구요. 게다가 감독이 받는 보수(?)도 굉장히 작다고 하더군요.
댓글
율은사랑 2020.10.26. 04:46

역사적으로 영화 스튜디오를 중심으로 발전해온 일본영화는 80년대 경제규모가 커짐에따라 제작편수가줄어들고 비디오가 보급되면서 스튜디오 시스템이 몰락했고 스튜디오가 몰락함에 따라 신인 감독 육성도 부재되었죠..(영화는 경제가 좋아지면 관객 수가 줄고 경제가 안 좋으면 관객수가 늡니다. 영화가 가장 싼 유흥거리니까요) 반면에 재패니메이션이 부흥하기 시작했는데 재패니메이션이 전세계에 영향을 끼친 것도 이때부터입니다.
90년대에 버블경제가 터지면서 영화관련산업도 쇠퇴하고 인디영화사들도 해산되었지만 그래도 제작편수는 늘었는데 이는 대부분 질적으로 좋지 못한 영화들이 상영관을 채우기 위해 상영되었다는 걸 의미합니다. 그래도 <우나기>나 <하나비> 같은 걸작들도 나왔습니다. 그 사이에서 우리가 아는 현재 저명한 일본영화감독들도(구로사와 기요시, 소노 시온, 고레에다 히로카즈 등)대부분 이 때 등장했죠.
그런데 2000년대 들어서도 일본영화는 세계 미디어 환경을 따라가지 못했고 일본 내 영화담론이 쇠퇴하면서 영화를 진지하게 바라보는 경향이 줄어들었습니다. 이 같은 상황에서 제작편수는 증가하면서 자국영화의 점유율이 증가하는데 이는 일본영화의 질적인 쇠퇴로 이어졌고 문화적 갈라파고스현상이 이루어지기 시작합니다
그 이후로 전세계적으로 영향을 끼쳤던 J-호러(<링><주온> 등)을 제외하고는 지금 일본영화는 진짜 별 볼일 없죠. 오리지널 이야기보다는 다른 매체, 문학이나 만화 등에 많이 기생하는 경향을 보이고 내수 시장에 집중하는 경향이 커지면서 현재 일본의 영화 스튜디오 시스템은 많이 불완전한 상황입니다. 그래서 현재 새롭게 발굴되는 감독이 있으면 대부분 독립영화 감독이죠.. 하마구치 류스케 감독이 그런 예시일 겁니다.

댓글
profile image
러브제이 2020.10.26. 08:42
일본 영화계의 폐단
1. 제작위원회 제도...감독은 그저 허수아비
2. 극단출신이 주도해온 어색하고 과장된 연기 방식 유지
3. 내수시장 콘텐츠에 집중 특히 실사보다 애니메이션에 집중
이 모든 이유로 국제적 경쟁력 상실
일본에서만 흥행하는 올웨이즈 3번가의 석양 같은 영화가 대표적 사례
댓글
profile image
golgo 2020.10.26. 09:56
만화가 너무 잘 돼서 그런 것 같기도 해요.
손해 안 보기 위해 성공한 원작만 가지고 영화로 만들려 하죠.
댓글
profile image
golgo 2020.10.26. 10:12
아래 글이 좀 참고가 될 것 같습니다.
https://extmovie.com/movietalk/54049984

일본은 내수 시장만으로 충분히 상업영화 찍어서 이익을 볼 수 있는 규모의 시장이고, 투자자들이 리스크를 잘 안지려고 한데요. 그래서 우리나라 돈으로 100억원대 영화가 만드는 정도가 한계라고 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소보르 2020.10.26. 10:46

한국이 지금 비슷한 위기인데 상업성만 추구하다 그리됐다고 봅니다 위에도 써있지만 리스크 안지려고 하고 윤제균필름처럼 안전빵만 넣어서 만들거나 인기원작만 가지고 만들다보니까 점차 애니메이션 실사만 찍게 되고 악순환이 되면서 상업판이 망한....그래도 일본 독립영화는 괜찮은게 꽤 있죠 홍콩도 비슷하게 망했고......우리도 지금 기회삼아서 새롭고 과감한 시도와 상업판에서도 영화 원작을 많이 만들어야 합니다 근데 이미 웹소설, 웹툰 원작으로 꽤 만들고 있긴 하죠 애니메이션 실사화 비슷합니다

댓글
비밀은없다 2020.10.26. 11:26
'카메라를 멈추면 안돼'의 흥행수익 중 감독과 배우가 받을 돈은 없다
https://m.huffingtonpost.kr/entry/story_kr_5c0dcf26e4b035a7bf5c7dd0?ec_carp=3333647848985500803#cb

이 기사를 보니 일본은 감독이나 배우나 영화찍을 맛이 안나겠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일본 영화 제작구조자체가 이런식이니 투자가 이루어지기 힘든거같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네잎클로버 2020.10.27. 10:59

거기는 이제 영화가 서브컬처 같아요.
만화나 라이트노벨 원작->애니->실사영화 아니면 tv드라마의 연장선인 극장판 만들기가 주류가 된 것 같아요. 철저히 내수 수요에 맞추는 느낌? 소설원작이나 오리지널 각본들도 있지만요.

댓글
야채비빔밥 2020.10.27. 13:50
애니메이션 실사판 문제, 연기 문제. 특히 일본 애니메이션이라는게 워낙 오글오글거리는 장면이 많은데 그걸 현실로 옮겨온다는게 참...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AMC, 워너의 극장/HBO Max 동시공개 정책 비판 5 이스케이프FZ 29분 전10:07 601
best 앤 해서웨이가 올린 신작 '락다운' 홍보샷 with 치웨텔 에지... 2 NeoSun 45분 전09:51 313
best 내년에 해외 OTT 들어올 수 밖에 없을거같아요. + 극장 얘기 15 환풍기 1시간 전09:30 1490
best '더 프롬' 후기 - 휘황찬란하게 마음 살피기 2 happygroot 1시간 전09:22 231
best 박소담 인스타그램 사진들 kimyoung 1시간 전09:19 350
best 해리 스타일스 Variety 화보 e260 1시간 전08:59 402
best 소울 리뷰 포스터 3 인사팀장 2시간 전08:14 911
best [바람의 검심 최종장] 2부작 새 개봉일 확정&새 티저 예고편 1 스톰루이스 2시간 전08:13 734
best 아만다 사이프리드 인스타 3 e260 3시간 전07:30 1454
best 티모시 샬라메 새 화보 - 다큐먼트 저널 4 goforto23 4시간 전06:25 804
best 뉴욕 타임즈 선정 2020 최고 영화 Top 10 1 goforto23 4시간 전06:14 1337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2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5647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21 다크맨 18.06.19.15:52 394762
827355
image
북회귀선 1분 전10:35 14
827354
image
aafterr 8분 전10:28 174
827353
image
어느멋진날 9분 전10:27 95
827352
image
도토리이 13분 전10:23 335
827351
image
leodip19 18분 전10:18 124
827350
image
NeoSun 20분 전10:16 156
827349
image
Miiiin 21분 전10:15 218
827348
image
온새미로 21분 전10:15 361
827347
image
NeoSun 22분 전10:14 163
827346
image
ipanema 29분 전10:07 192
827345
image
이스케이프FZ 29분 전10:07 601
827344
image
NeoSun 36분 전10:00 161
827343
image
온새미로 45분 전09:51 740
827342
image
NeoSun 45분 전09:51 313
827341
image
타조융털 45분 전09:51 1775
827340
image
ipanema 51분 전09:45 419
827339
image
NeoSun 55분 전09:41 209
827338
image
호냐냐 59분 전09:37 188
827337
image
빛나 1시간 전09:33 219
827336
image
환풍기 1시간 전09:30 1490
827335
image
NeoSun 1시간 전09:24 232
827334
image
happygroot 1시간 전09:22 231
827333
image
kimyoung 1시간 전09:19 350
827332
image
ipanema 1시간 전09:01 1126
827331
image
e260 1시간 전08:59 402
827330
image
헤레레레레 1시간 전08:56 476
827329
image
이스케이프FZ 1시간 전08:52 1835
827328
image
deckle 1시간 전08:46 277
827327
image
PS4™ 2시간 전08:25 1485
827326
image
인사팀장 2시간 전08:14 911
827325
image
스톰루이스 2시간 전08:13 734
827324
image
goforto23 2시간 전07:58 501
827323
image
goforto23 2시간 전07:51 1156
827322
image
e260 3시간 전07:30 1454
827321
image
goforto23 4시간 전06:25 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