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BIAF] 프로메어 후기-보는 맛 하나만큼은 최고급!

1603630843526.jpg천원돌파 그렌라간으로 유명한 가이낙스에서 파생돼

킬라킬,BNA를 제작한 트리거의 애니메이션 프로메어를

BIAF 세 번째 관람작으로 보고 왔습니다.

정말 트리거가 트리거해버린 영화네요..

 

프로메어는 그렌라간의 열혈과 킬라킬의 연출을 뒤섞어

몇 배는 증폭시켜 만든 작품 같았습니다. 

작화도 보통 애니메이션 작화가 아닌 원색 위주로 쓴

작화에 화려한 연출, 그리고 보는 사람도 열혈에 불타올라

심장을 뛰게 만드는 요시노 히로유키의 OST까지.

평소 트리거의 작품들을 좋아하는 분들이 본다면 정말

만족할만한 작품이었습니다.

 

주인공인 갈로 또한 그렌라간의 카미나와 외형이며 성격이며

정말 판박이라고 할만큼 비슷한 캐릭터였습니다.

갈로가 외치는 대사 또한 카미나의 대사와 참 비슷했습니다.

정말 앞만 보고 향하는 열혈바보 그 자체였죠.

그래서 주인공 성우가 카미나를 맡았던 성우가 아닌

배우를 쓴 게 조금 아쉬웠습니다.. 물론 갈로를 연기한 분도

나름대로 열혈을 잘 보여줬지만 카미나의 열혈만큼은

아니었습니다.. 카미나 성우는 극 중 갈로와 함께 주인공

포지션을 이루는 리오의 부하로 나오더군요.

 

영화는 처음 시작부터 열혈스러운 음악과 번쩍거리는 연출이

화려하게 움직이는 카메라 워킹과 함께 시도떼도 없이

기관차 마냥 신나게 달려갑니다. 휘갈긴 글씨가 나오며

캐릭터들을 소개해주는 건 덤이고요. 그리고 후반으로

갈수록 스케일도 커져서 정말 기빨리는 수준이었습니다.

 

스토리는 정말 예상 가능한 뻔한 스토리지만 연출이 

그 뻔한 스토리를 씹어먹을 만큼 엄청났습니다.

앞서 말했듯이 원색 위주의 작화가 눈뽕을 최대치로 만들며

거기다 메카닉까지 등장하고 다이나믹한 움직임을

보여주는데 정말 넋 놓고 볼 수 밖에 없게끔

화려한 연출을 보여줬습니다.

어쩌면 극장용 애니로 만들었기에 이렇게 다이나믹한

영화를 만들 수 있었을지도요. 

 

그만큼 호불호는 좀 갈릴 듯한 애니메이션입니다.

시끄럽고 화려한 것을 싫어하는 분이라면 보는 내내

너무 속도감 넘치는 영화에 지쳐 피곤함만 느낄 겁니다.

반대로 이런 열혈,메카닉,화려함을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정말 재밌게 볼 수 있는 작품이었습니다.

 

여담으로 작 중 크레이 목소리 연기를 한 사람이 리갈하이,

한자와 나오키로 유명한 사카이 마사토 던데 성우연기도

잘하시네요.. 코미카도와 한자와와는 다른 느낌이었습니다.

처음 들었을 때는 일본 성우인 카미야 히로시인 줄 알았어요..

근데 계속 보다 보니 사카이 마사토라는 게

느껴지긴 했습니다.

 

평점:4/5

한 줄 평:열혈 한 스푼에 눈뽕 한 스푼인 줄 알았는데

들여다보니 너무 많이 넣어 넘쳐흘러버린 트리거의 열혈물

추천인 8

  • 호냐냐
    호냐냐

  • madman56
  • B바라기
    B바라기

  • 게임보이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쥬쥬짱
    쥬쥬짱
  • Tara
    Tara
  • 뉴타입이다
    뉴타입이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뉴타입이다 2020.10.25. 22:43
ㅋㅑ- 딱 이런걸 기대했습니다.
요새 일본애니들 (주류 흐름이) 수준이 낮아요. 단순히 작화 뿐만 아니라 내용도 소재도 개판이거나 막장이거나 둘 다거나 하죠. 제목만 봐도 알 수 있을 정도로요☹️
로봇물을 좋아하는 저로서는 간만에 그렌라간을 연상시키는 작품을 볼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컸는데 딱 제 기대에 걸맞은 작품인가 봅니다😎 ㅋㅑ-
"アニキは死んだ、もういない! だけど、俺の背中に、この胸に一つになって生き続ける!
穴を掘るなら天をつく!
墓穴掘っても堀り抜けて、突き抜けたなら俺の勝ち!"

ㅋㅑ 이런 대사 다시 들을 수 있나요ㅠㅠ
낼 보는데 넘나 기대됩니다ㅠㅠㅠ
댓글
profile image
이카로스 작성자 2020.10.25. 22:53
뉴타입이다

시몬의 열혈보다는 카미나의 열혈에 더
맞다고 하는게 어울린 영화였어요.
위의 명대사 만큼은 아니여도 카미나의

명대사같은 비스무리한 대사는 나오니

만족하실지도..?

뉴타입이다님이 보신 후의 후기도 궁금하네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2등 golgo 2020.10.25. 23:40
그렌라간 제작진 애니라 볼만하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이카로스 작성자 2020.10.26. 01:03
golgo
그렌라간 오마주가 정말 많이 들어갔습니다.
그만큼 그렌라간을 재밌게 봤다면
좋아하실거에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미국 국민 절반은 향후 6개월동안 극장 안 간다 (설문 결과) 4 goforto23 1시간 전22:58 944
best 경험에서 나온 연기들(많이 드문 경험...) 6 닭한마리 1시간 전22:50 697
best 충무로영화제-디렉터스위크 한숨 토-크, 코로나 시대 감독살이 후기 입... 6 코쓱모쓰 2시간 전21:49 528
best 시미즈 다카시 공포 마을 시리즈 2편 [주카이 마을] 포스터 8 카란 2시간 전21:45 799
best 일본 조간신문 전면광고를 장식한 [귀멸의 칼날] 6 카란 2시간 전21:36 915
best [포드 VS 페라리] 드디어 발매된 캐롤 쉘비의 선글라스 25 제임스카메라 2시간 전21:32 1636
best 펀치 드렁크 러브 뱃지 16 espresso 3시간 전20:59 1688
best 여행을 떠나고싶은 일부 영화속 장면들 part2 6 R.. 3시간 전20:48 816
best 나만의 영화별 음식, 음료 매치 7 텐더로인 3시간 전20:33 1019
best 이준익 감독 '자산어보, 내년 설에 개봉 할수 있을지 또다시 불안... 3 PS4™ 3시간 전20:21 1174
best 여행가고 싶게 만드는 영화의 일부 장면들 13 R.. 4시간 전19:54 962
best (스포일러)맹크-장문리뷰입니다. 4 한물결 4시간 전19:49 495
best 배우라는 직업이 건강에 안 좋은 이유 28 제임스카메라 4시간 전19:26 3566
best 조금은 다른 결(?)의 연말 영화 한 편 추천합니다! 8 나도밤나무 5시간 전18:50 1239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2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5742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21 다크맨 18.06.19.15:52 394866
828081
image
소울메이트 6분 전00:12 64
828080
image
토레타냠 8분 전00:10 353
828079
image
NeoSun 9분 전00:09 75
828078
image
한여름 13분 전00:05 72
828077
image
토니스타크 13분 전00:05 161
828076
image
플레어윈드 14분 전00:04 233
828075
image
paulhan99 18분 전00:00 325
828074
image
Yxxthfilm 18분 전00:00 117
828073
image
싸인한 20분 전23:58 622
828072
image
셋져 23분 전23:55 195
828071
image
리얼리스트 26분 전23:52 85
828070
image
닭한마리 37분 전23:41 366
828069
image
바이코딘 38분 전23:40 264
828068
image
우히린 42분 전23:36 109
828067
image
로또1등되게해줘 43분 전23:35 108
828066
image
히히히하하 51분 전23:27 292
828065
image
아싸리무비시청 52분 전23:26 520
828064
image
이스케이프FZ 56분 전23:22 293
828063
image
셋져 58분 전23:20 263
828062
image
박찬식이 59분 전23:19 355
828061
image
leanonpete 1시간 전23:15 517
828060
image
sirscott 1시간 전23:11 512
828059
image
누누 1시간 전23:10 514
828058
image
NeoSun 1시간 전23:07 947
828057
image
국화 1시간 전23:06 190
828056
image
goforto23 1시간 전22:58 944
828055
image
판다소라 1시간 전22:54 352
828054
image
할리할리퀸 1시간 전22:54 458
828053
image
hera7067 1시간 전22:51 127
828052
image
닭한마리 1시간 전22:50 697
828051
image
NeoSun 1시간 전22:41 350
828050
image
우히린 1시간 전22:41 166
828049
image
영화보는삶 1시간 전22:32 653
828048
image
NeoSun 1시간 전22:31 217
828047
image
자르다니 1시간 전22:23 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