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익무 시사회 후기] 이 시대 직장인들에게 던지는 질문, <젊은이의 양지>

익무 시사로 먼저 본 <젊은이의 양지>

 

고객센터 실습생인 10대, 취준중인 20대, 현실에 부딪히는 50대 세 사람에게 포커싱하여 진행되는 영화는 개인적으로 양지라는 단어와는 다르게 꿈도 희망도 없어보였습니다.

 

영화가 진행되면 될수록 사회의 구성원이 되기가 얼마나 힘든지, 그 구성원이 되고서 버티는게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 절실히 느끼며 엄청나게 이입하면서 봤네요.

 

갓 회사에 입사한 실습생인 10대는 기본적인 권리도 누리지 못하며 고객센터에서 일합니다. 영화가 끝나고 저런 곳이 아직도 있냐며 지나가시는 분들이 계셨는데 네...아직도 그런곳들이 많다는게 정말 암담하네요. 이 어린 나이에 사회에 던져진 남학생은 버티다 버티다 결국 한계를 맞이합니다.

취준 준비하는 20대 여자 또한 최선을 다해 취업 준비를 합니다. 하지만 돌아오는 결과는 좋지않죠. 아마 대한민국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거라 생각합니다. 그렇게 들어간 직장에서 또한 버티기 힘들겠죠.

센터장 위치까지 올라간 50대의 여자는 아파트 대출금이 걱정입니다. 얼른 빚을 없애고 안정적인 삶이 되길 원하죠. 하지만 현실은 지금 자리도 지키기가 힘듭니다.

 

세 인물을 통해 각기 다른 위치와 나이를 보여주지만 사회 구성원이 되기 얼마나 힘든지, 지금의 불합리한 구조는 변화해야한다고 영화는 우리에게 묻습니다.

 

전 오늘 영화를 보며 제 자신을 돌아봤습니다. 내가 직장생활을 하며 당했던 수많은 모욕이나 버티기 위해 삼켜냈던 눈물 등..

그렇게 내일도 출근을 하겠죠. 변화를 위해 내던졌던 지난 몇년이 늘 돌아오지 않는 메아리라 생각했는데 이런 영화가 나온걸보니 아주 의미 없는 메아리는 아니지 않을까 싶습니다.

 

전 내일도 사회의 구성원으로 최선을 다하겠죠. 그건 모두들 마찬가지일거에요. 앞으로 부당한 처우를 받지않는, 최선을 다하면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는 그런 사회가 되면 좋겠네요.

 

뭔가 감정이입을 심하게 해버린 후기같은데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하고, 좋은 영화를 볼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익무에게도 감사합니다.

 

수많은 우리 여러분들 화이팅입니다

추천인 20


  • 인생사
  • 자유
    자유
  • 아트매니아
    아트매니아
  • 쥬쥬짱
    쥬쥬짱
  • 얼죽아
    얼죽아
  • 익마
    익마
  • 호냐냐
    호냐냐
  • 김라티
    김라티
  • 베니
    베니
  • 온새미로
    온새미로
  • 돌멩이
    돌멩이

  • madman56
  • 우디
    우디
  • 내꼬답
    내꼬답
  • Anydevil
    Anydevil
  • Tara
    Tara
  • deckle
    deckle
  • 철왕
    철왕
  • 테리어
    테리어
  • 누누
    누누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22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맛동산 2020.10.22. 22:09
그러네요...내일도 출근......ㅠㅠ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2. 22:11
맛동산
ㅎㅎ주말도 일하는 프로 출근러로써.....참 씁쓸했어요 영화가...ㅎ...
댓글
profile image
2등 누누 2020.10.22. 22:10
아 펑펑 울었습니다.. 변하지 않을거라는게 너무 슬퍼요.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2. 22:11
누누
변화를 위해 싸웠던 지난날이 생각나서 많이 울었어요. 아직도 변하지않은 사회가 언젠간 변하길 바라며 또 노력해야겠습니다...ㅜ
댓글
profile image
3등 RoM 2020.10.22. 22:20
그저 소모품에 불과하다는 게 가장 견디기 어려운 거 같아요. 그렇게 대우받아서는 안 되는데 사회가 원래 그렇다는 가벼운 말 한마디로 대체품 취급할 수 있다는게 참.. 생각보다 너무 무거운 영화였어요.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2. 22:22
RoM
맞아요...제가 사회 생활할 때 부당한걸 못참아서 많이 항의했었는데 "너 아니여도 일할 사람 많아"라고 말하는걸 보고 충격이었습니다.. 내가 아무것도 아닌 사람같다는 생각 들게하는건 한순간이더라구요
댓글
profile image
deckle 2020.10.22. 22:24
솔라시네마의 일기, 제목 - 직장인의 음지 잘 봤습니다. 숙제도 밀렸는데 휴일에 출근은 이제 그만.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2. 22:26
deckle
휴일 출근 그만하고 싶네요....인원 감축하고 그 뒤로 일은 많은데 사람을 안뽑으니 죽을맛입니다...ㅜㅜ
댓글
profile image
deckle 2020.10.22. 22:32
솔라시네마
회사도 돈이 돌지 않으니 cgv처럼 채용을 하지 않는 것일 거예요. 내일도 포스터 수거를 위해 뛰어봅니다. 나를 구하지 마세요가 눈물지수 1부터 10까지에서 8이라면 이 영화는 어느 정도 되려나요.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2. 22:51
deckle
눈물지수는 5~6정도인데 참담함이나 공감도는 15요...
댓글
profile image
우디 2020.10.22. 22:40
후기보니극장에서 꼭봐야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2. 22:52
우디
극장에서 한번 보시면 누구라도 공감할 내용이라고 생각됩니다ㅜ
댓글
profile image
설레는영화관 2020.10.22. 22:49
젊은이들이라면 누구나 공감할만한 내용이고 너무 리얼하게 묘사해놔서 놀랐네요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2. 22:52
설레는영화관
진짜요....아무 정보도 없이봤다가 너무 놀랐습니다ㅠㅠ 이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공감할거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온새미로 2020.10.22. 22:51
그시간에 다른거 봤는데...ㅠㅠ
영화가 꽤 묵직하면서 메세지가 강렬해보이네요...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2. 22:52
온새미로
생각보다 묵직하고 강렬하더라구요ㅠㅠ
댓글
profile image
호냐냐 2020.10.23. 00:11
에효 술 한잔 해도 풀리지 않네요 ㅠ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3. 11:39
호냐냐
ㅠㅠㅠㅠㅠ이건 현실이니까 ...리얼 현실이라 더 풀리지 않는것 같아요ㅠㅠ
댓글
profile image
솔라시네마 작성자 2020.10.23. 23:23
아트매니아
맞아요.. 근데 최악의 상황들이 참 남일같진않더라구요ㅠㅠ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설경구, 변요한 주연 [자산어보] 2021년 2월 개봉, 줄거리 공개 3 ipanema 23분 전17:33 510
best 장예모 감독 신작 '원 세컨드' 첫 로튼평 1 goforto23 32분 전17:24 410
best '대부 3' 재편집본 초반 로튼 지수 및 메타크리틱 점수 5 DPS 43분 전17:13 534
best 넷플릭스 [더 프롬] 간단 후기 - 눈과 귀는 호강, 손발은 오글.. 4 Anydevil 52분 전17:04 502
best [조제] 포토 이미지 8 mistywoods 1시간 전16:40 577
best 이 영화를 먼저 트는 특별관은 제게 까임방지권을 얻습니다 (feat. [지... 4 샤프펜슬 1시간 전16:23 1186
best 롯데시네마 '존 윅 3 - 파라벨룸' 굿즈 패키지 상영회 정보 ... 23 무비런 1시간 전16:19 1874
best (용산 cgv) 오늘의 경품현황과 호냐냐의 오늘의 영화 2개 14 호냐냐 2시간 전15:32 1506
best 충무로영화제-디렉터스 위크 개막작 'The CMR' 온라인 공개 1 golgo 2시간 전15:21 419
best 용산역 실시간 계단 낮풍경 (슈퍼마리오 35주년) 16 호냐냐 2시간 전15:20 2130
best 넷플릭스 [퀸스 갬빗] 추천후기 : 보드 위의 수들이 만들어낸 매혹적인... 5 녹차소년 2시간 전15:19 460
best [당신이 잠든 사이에][익무시사] 90년대 감성(노스포) 4 셋져 3시간 전14:50 469
best 최근 추가된 12월 개봉영화 로튼토마토지수모음 3 sirscott 3시간 전14:37 846
best '맹크'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될만한 영화 해설 4 golgo 3시간 전14:36 1145
best 넷플릭스로 가려는 한국영화, 종각부터 종로5가까지 줄 섰다고? 13 ipanema 3시간 전14:17 2773
best 제5회 충무로영화제 디렉터스위크 왔습니다 : ) 18 펭하 3시간 전14:08 670
best (넷플릭스) '콜' 후기 - 오랜만에 한 명의 배우로 모든 것이... 8 happygroot 3시간 전14:07 551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2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5530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21 다크맨 18.06.19.15:52 394657
826647
image
푸루스 1분 전17:55 70
826646
image
척사광a 2분 전17:54 82
826645
image
캡틴아메리카★ 3분 전17:53 88
826644
image
라온제나 7분 전17:49 285
826643
image
윈터1314 11분 전17:45 273
826642
image
ipanema 23분 전17:33 510
826641
image
e260 26분 전17:30 224
826640
image
수리랑 29분 전17:27 255
826639
image
나마재 31분 전17:25 189
826638
image
goforto23 32분 전17:24 410
826637
image
nashira 34분 전17:22 137
826636
image
핀란 38분 전17:18 863
826635
image
cotton 42분 전17:14 204
826634
image
leodip19 42분 전17:14 190
826633
image
DPS 43분 전17:13 534
826632
image
hera7067 47분 전17:09 321
826631
image
ipanema 49분 전17:07 1516
826630
image
머라곰 50분 전17:06 389
826629
image
Anydevil 52분 전17:04 502
826628
image
판다소라 54분 전17:02 792
826627
image
뽀뇽뽀뇽 58분 전16:58 304
826626
image
문학동네 59분 전16:57 589
826625
image
ipanema 1시간 전16:56 566
826624
image
푸루스 1시간 전16:50 591
826623
image
옹성우월해 1시간 전16:45 601
826622
image
sattva 1시간 전16:45 201
826621
image
mistywoods 1시간 전16:40 577
826620
image
샤프펜슬 1시간 전16:23 1186
826619
image
무비런 1시간 전16:19 1874
826618
image
동그마니 1시간 전16:17 1371
826617
image
godzilla123 1시간 전16:10 338
826616
image
raSpberRy 1시간 전16:09 1600
826615
image
츄야 1시간 전16:09 274
826614
image
영화무비 1시간 전16:08 266
826613
image
헤레레레레 1시간 전16:00 11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