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크모드
  • 목록
  • 아래로
  • 위로
  • 댓글 12
  • 쓰기
  • 검색

[원더풀 데이즈] 17년의 세월을 무색하게 하는 영상미

사다코언니 사다코언니
3352 14 12

 

 

 

122038974_3753575458000455_4598594414731367820_n.jpg

 

‘원더풀 데이즈’ 짧은 데모 영상을 처음 접했을 때의 흥분과 충격이 아직도 생생합니다.

이것이 진정 우리 애니에서 나올 수 있는 퀄리티인가 감탄의 감탄을 하고

도대체 어떤 결과물이 나올 것인가에 기대를 키워가며

사무실 동료들과 얼마나 많이 돌려보았는지 모르겠습니다.

 

사실 너무 큰 기대감 때문이었는지 2003년 개봉 당시에는 아쉬움만 가득 안고 나왔던 것 같아요.

중간중간 제작 진행에 대한 이야기들은 전해 들었던 이유도 영향이 있었던 것 같고요.

 

그랬던 애니를 자그마치 17년이 지난 지금에 극장에서 재관람할 수 있게 되었네요.

어쩌면 지난 개봉 때 보다 더 객관적으로 볼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설렘도 있었습니다.

 

우선은 지금 봐도 손색이 없는 영상미는 인정할 수밖에 없더군요.

중간중간 이질감이 두드러지는 실사 합성이 보이긴 하지만

17년 전 미니어처와 3D와 2D의 조합이라니, 실로 대단한 도전과 결과물이라는 것은  부정할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제 경험으로는 TV 시리즈이긴 했어도 1998년 즈음에서야  미국 작품들에서도

우주선이나 자동차 같은 일부분에 3D를 합성하여 사용하기 시작했었거든요.

빛이 닿는 부분의 라인과 그림자의 칼라 변화까지 고려한 고퀄의 작화도 훌륭했습니다.

여전히 주인공 캐릭터의 최종본에는 아쉬움이 있지만 굉장한 성의를 들인 것이 보이더군요.

무엇보다 최근에 제작된 '성형수'가 20억의 제작비로 완성되었다는 것을 생각해볼 때

이렇게 큰 투자를 받은 우리 애니를 다시 만나기 힘들다는 것도 분명한 사실일 것입니다. 

 

그리고 오늘 GV에서 들은 가장 인상적인 이야기였는데요.

우리나라의 하늘을 애니에 담고 싶어서 전국을 돌아다녔다는 제작진의 열정에는

진심어린 박수를 보내고 싶었습니다.

아마도 지브리를 비롯한 일본의 하늘을 애니로 보고 자란 분들은 같은 마음이라 생각해 봅니다.

 

그러나 변함없이 아쉬운 부분들. ㅠㅠ

관객들을 이야기에 동참시키기에는 너무나 부족한 세계관의 이해, 스토리와 대사는 빈약하고

일본 애니를 비롯해 많은 대작들에 빚을 지고 있지요.

차라리 조금 더 지루해(?)지더라도 120분의 이야기로 만났다면

흥행이 잘 되어서 뒷이야기를 시리즈로 만날 수 있었다면 어땠을까 싶었습니다.

 

아마도 17년 만에 우리 애니 재개봉이라는 사례는 최초가 아닐까도 싶은데요.

부디 좋은 성과로 이어져 확장된 이야기들을  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사다코언니 사다코언니
46 Lv. 395913/400000P

Tim Burton Worshiper

 

신고공유스크랩

추천인 14

  • hera7067
    hera7067
  • LINK
    LINK
  • 쫄보
    쫄보
  • 필름사랑
    필름사랑
  • 라이온
    라이온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용산요정호냐냐
    용산요정호냐냐
  • 송씨네
    송씨네
  • 등불
    등불
  • 영원
    영원
  • 스타베리
    스타베리
  • golgo
    golgo
  • 테리어
    테리어

댓글 12

댓글 쓰기
댓글을 달면 포인트가 올라갑니다~!!
profile image 1등
과거에는 더빙이 일단 몰입을 방해했는데..
재더빙으로 그래도 좀 나아졌나요?
댓글
사다코언니글쓴이 추천
22:57
20.10.21.
profile image
golgo

대사 전달력은 꽤 좋았던 것 같아요. 사운드도 많이 보정한 듯 했습니다.
다만 대사가 너무 부족해서 이야기를 전달하지 못한다는 점은 변함이 없었던지라...^^;;; ㅋㅋㅋ

댓글
23:01
20.10.21.
profile image 2등

사실 한번도 못본 작품인지라 궁금해요🤔 과연 어떤 작품이길래 처음 개봉되었을땐 혹평을 받았던건지

댓글
사다코언니글쓴이 추천
23:00
20.10.21.
profile image
스타베리
저를 비롯해 정말 엄청난 대작이 나올 것이라는 과도한 기대감과
주인공의 행동과 인물간의 갈등을 충분히 이해할 수 있게 해줄 스토리가 부족했던 점이 원인이지 않을까 싶은데요.
그래도 영상 퀄리티로 보자면 감히 우리 애니중 최고라고도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댓글
23:04
20.10.21.
3등
아무래도 세계관 설정을 세우고 살을 입힌게 아니라
말씀대로 시적인 영화를 연출하려다
골격을 덧세운거라
세부적인 설정들이 좀 아쉽지 않나 싶어요
댓글
사다코언니글쓴이 추천
23:13
20.10.21.
profile image
푸른창호
저도 감독님 성향을 듣고 살짝 이해가 되더라고요.
역시 장면들이 더 필요했던 것 같은...ㅎㅎ
댓글
23:15
20.10.21.
profile image
정말 영상퀄리티는 입이 떡 벌어졌던 기억이나요. 시사회는 못갔지만 한번 꼭 다시보고싶네요
댓글
사다코언니글쓴이 추천
00:17
20.10.22.
profile image
라이온
넷플릭스에 올라와 있는 몇몇 일본 애니들과 비교해봐도 뒤지지 않을 퀄리티 같아요.
더빙과 사운드 좋아졌으니 오랜만에 다시 보셔도 좋을듯요.^^
댓글
00:56
20.10.22.
profile image
다시 보면 '뭔 스토리인지'는 파악이 되긴 하나요? 당시엔 그저 ??????????? 였던 기억이 -_-
댓글
사다코언니글쓴이 추천
14:33
20.10.22.
profile image
LINK
재더빙의 효과인지 어렴풋이 어떻게 흘러가고 있는지 정도는 파악이 되더라고요.ㅎㅎ 익숙한 설정들이기도 하고요. 근데 어찌 되었든 작품이 설명도 이야기도 영 해주질 않으니 관객들이 유추해야 하는 부분들이 많은 것 같아요. ^^;
댓글
15:35
20.10.22.
profile image
아치와 씨팍도 재개봉됩니다.

나중에 레드슈즈, 언더독, 오세암, 마리이야기 등등이 재개봉되었으면....
댓글
사다코언니글쓴이 추천
16:40
20.10.22.
profile image
hera7067
그러네요. '아치와 씨팍'도 기다리고 있군요.
이 작품이야 말로 지금의 관객들이 어떤 반응을 보일지 정말 궁금합니다.ㅋㅋㅋ

'마리이야기'도 당시에 사운드가 많이 아쉬웠는데 보정해서 재개봉 해주면 좋겠어요.
댓글
16:48
20.10.22.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웨이브 × HBO 시리즈 띵작 추천 이벤트 31 익무노예 익무노예 2일 전23:14 12606
HOT '잘리카투' 리뷰 이벤트 경품 큰 사진들 6 익무노예 익무노예 11분 전17:40 340
HOT [DC]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간단평 9 reckoner reckoner 34분 전17:17 550
HOT [DC]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 희망편 (약스포) 5 24fps 24fps 23분 전17:28 281
HOT (스포있음) 꽃다발 같은 사랑을 했다 .. 방금 보고 울어버렸네요 .. TT .. ... 4 로드무비 로드무비 17분 전17:34 208
HOT (스포0) 영화 모가디슈 N차 후기(CGV인천 스크린X) 2 그냥뭐 그냥뭐 1시간 전16:35 319
HOT ‘블랙핑크 더 무비’ 필름마크 수령했습니다. + 사재기 퀸 강림 16 청량혁 1시간 전16:43 1910
HOT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코엑스 돌비 시네마 입구 27 셋져 셋져 1시간 전16:32 1648
HOT (수정) '프리 가이' 리뷰 이벤트 내일부터 진행 18 익무노예 익무노예 1시간 전15:55 1534
HOT [DC]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불호.. 후기 (스포없음) 55 ipanema ipanema 1시간 전16:16 2718
HOT 남자 배우들의 대학교 졸업사진 3 과장 과장 1시간 전16:28 1329
HOT 에드가 라이트 감독 신작 <라스트 나잇 인 소호> 2번째 등급 분류 완료 25 흔들리는꽃 흔들리는꽃 1시간 전16:02 1879
HOT 진이 빠지는듯 했던 영화 24 Leedong 1시간 전15:52 2103
HOT 최애 수스쿼 맴버는? 투표 (단 할리 제외) 22 마스터피스 마스터피스 2시간 전15:45 1285
HOT 넘버링3종 한번에 수령해오니 홀가분하네요 27 북회귀선 북회귀선 2시간 전15:33 2001
HOT [단독] 원빈, 11년 만에 스크린 복귀한다..류승범과 함께.jpg 34 포인트팡팡녀 포인트팡팡녀 2시간 전15:23 4867
HOT 독전 이주영, 사람엔터와 계약... 조진웅, 한예리와 한솥밥 2 수위아저씨 수위아저씨 2시간 전15:13 1393
HOT 주인공보다 악역이 훨씬 더 인기 많았던 한국영화... 24 온새미로 온새미로 2시간 전15:06 2784
HOT 닐 블롬캠프 신작 '데모닉' 국내 개봉 준비 6 PS4™ 2시간 전15:06 1144
HOT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리뷰입니다!(노스포) 10 닥소는대방패 2시간 전14:54 1353
HOT [크루엘라] 북미 4k 블루레이 4종 에디션 5 데이미언 데이미언 3시간 전14:29 917
HOT 젠이츠 일륜도도 주문했습니다 9 wandava wandava 5시간 전12:13 1357
HOT '블랙핑크 더 무비' 스크린X 관람권 이벤트 빨리 참여하세요. 8 익무노예 익무노예 3시간 전14:03 2581
975243
normal
성공한인생 2분 전17:49 72
975242
normal
Dolpin02 8분 전17:43 372
975241
image
영사남 영사남 8분 전17:43 201
975240
image
익무노예 익무노예 11분 전17:40 340
975239
normal
김갱 김갱 12분 전17:39 197
975238
image
인생은아름다워 인생은아름다워 14분 전17:37 240
975237
image
붱웡 붱웡 15분 전17:36 422
975236
image
꼬멧 꼬멧 16분 전17:35 120
975235
image
로드무비 로드무비 17분 전17:34 208
975234
normal
뱅돌 뱅돌 18분 전17:33 219
975233
image
빙티 빙티 19분 전17:32 525
975232
normal
Supervicon Supervicon 19분 전17:32 280
975231
normal
윈터1314 윈터1314 19분 전17:32 451
975230
image
qga8060 qga8060 22분 전17:29 762
975229
image
24fps 24fps 23분 전17:28 281
975228
normal
비상식량 비상식량 24분 전17:27 180
975227
normal
loneranger loneranger 26분 전17:25 134
975226
normal
영사남 영사남 26분 전17:25 377
975225
image
설탕눈 설탕눈 26분 전17:25 476
975224
normal
kalhun kalhun 27분 전17:24 195
975223
image
다이몬 다이몬 28분 전17:23 254
975222
image
reckoner reckoner 34분 전17:17 550
975221
normal
치즈롤케익 치즈롤케익 36분 전17:15 867
975220
image
Ya프리 Ya프리 38분 전17:13 759
975219
normal
Nobori 39분 전17:12 175
975218
image
노리터 노리터 39분 전17:12 710
975217
normal
햇감자 39분 전17:12 329
975216
image
???????????????? ???????????????? 39분 전17:12 318
975215
image
raSpberRy raSpberRy 41분 전17:10 262
975214
normal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41분 전17:10 314
975213
normal
SelFish SelFish 45분 전17:06 436
975212
image
호다루카 호다루카 48분 전17:03 613
975211
normal
cusie cusie 49분 전17:02 612
975210
image
계란여왕쥬리 계란여왕쥬리 52분 전16:59 363
975209
image
자연형인간 자연형인간 56분 전16:55 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