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원더풀 데이즈] 17년의 세월을 무색하게 하는 영상미

 

 

 

122038974_3753575458000455_4598594414731367820_n.jpg

 

‘원더풀 데이즈’ 짧은 데모 영상을 처음 접했을 때의 흥분과 충격이 아직도 생생합니다.

이것이 진정 우리 애니에서 나올 수 있는 퀄리티인가 감탄의 감탄을 하고

도대체 어떤 결과물이 나올 것인가에 기대를 키워가며

사무실 동료들과 얼마나 많이 돌려보았는지 모르겠습니다.

 

사실 너무 큰 기대감 때문이었는지 2003년 개봉 당시에는 아쉬움만 가득 안고 나왔던 것 같아요.

중간중간 제작 진행에 대한 이야기들은 전해 들었던 이유도 영향이 있었던 것 같고요.

 

그랬던 애니를 자그마치 17년이 지난 지금에 극장에서 재관람할 수 있게 되었네요.

어쩌면 지난 개봉 때 보다 더 객관적으로 볼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설렘도 있었습니다.

 

우선은 지금 봐도 손색이 없는 영상미는 인정할 수밖에 없더군요.

중간중간 이질감이 두드러지는 실사 합성이 보이긴 하지만

17년 전 미니어처와 3D와 2D의 조합이라니, 실로 대단한 도전과 결과물이라는 것은  부정할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제 경험으로는 TV 시리즈이긴 했어도 1998년 즈음에서야  미국 작품들에서도

우주선이나 자동차 같은 일부분에 3D를 합성하여 사용하기 시작했었거든요.

빛이 닿는 부분의 라인과 그림자의 칼라 변화까지 고려한 고퀄의 작화도 훌륭했습니다.

여전히 주인공 캐릭터의 최종본에는 아쉬움이 있지만 굉장한 성의를 들인 것이 보이더군요.

무엇보다 최근에 제작된 '성형수'가 20억의 제작비로 완성되었다는 것을 생각해볼 때

이렇게 큰 투자를 받은 우리 애니를 다시 만나기 힘들다는 것도 분명한 사실일 것입니다. 

 

그리고 오늘 GV에서 들은 가장 인상적인 이야기였는데요.

우리나라의 하늘을 애니에 담고 싶어서 전국을 돌아다녔다는 제작진의 열정에는

진심어린 박수를 보내고 싶었습니다.

아마도 지브리를 비롯한 일본의 하늘을 애니로 보고 자란 분들은 같은 마음이라 생각해 봅니다.

 

그러나 변함없이 아쉬운 부분들. ㅠㅠ

관객들을 이야기에 동참시키기에는 너무나 부족한 세계관의 이해, 스토리와 대사는 빈약하고

일본 애니를 비롯해 많은 대작들에 빚을 지고 있지요.

차라리 조금 더 지루해(?)지더라도 120분의 이야기로 만났다면

흥행이 잘 되어서 뒷이야기를 시리즈로 만날 수 있었다면 어땠을까 싶었습니다.

 

아마도 17년 만에 우리 애니 재개봉이라는 사례는 최초가 아닐까도 싶은데요.

부디 좋은 성과로 이어져 확장된 이야기들을  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추천인 14

  • hera7067
    hera7067
  • LINK
    LINK
  • 쫄보
    쫄보
  • 필름사랑
    필름사랑
  • 라이온
    라이온
  • 아무도아닌
    아무도아닌
  • 호냐냐
    호냐냐
  • 송씨네
    송씨네
  • 등불
    등불
  • 푸른창호
    푸른창호
  • 영원
    영원
  • 스타베리
    스타베리
  • golgo
    golgo
  • 테리어
    테리어

사다코언니 사다코언니
46 Lv. 389139/400000P

Tim Burton Worshiper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2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golgo 2020.10.21. 22:57
과거에는 더빙이 일단 몰입을 방해했는데..
재더빙으로 그래도 좀 나아졌나요?
댓글
profile image
사다코언니 작성자 2020.10.21. 23:01
golgo

대사 전달력은 꽤 좋았던 것 같아요. 사운드도 많이 보정한 듯 했습니다.
다만 대사가 너무 부족해서 이야기를 전달하지 못한다는 점은 변함이 없었던지라...^^;;; 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2등 스타베리 2020.10.21. 23:00

사실 한번도 못본 작품인지라 궁금해요🤔 과연 어떤 작품이길래 처음 개봉되었을땐 혹평을 받았던건지

댓글
profile image
사다코언니 작성자 2020.10.21. 23:04
스타베리
저를 비롯해 정말 엄청난 대작이 나올 것이라는 과도한 기대감과
주인공의 행동과 인물간의 갈등을 충분히 이해할 수 있게 해줄 스토리가 부족했던 점이 원인이지 않을까 싶은데요.
그래도 영상 퀄리티로 보자면 감히 우리 애니중 최고라고도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3등 푸른창호 2020.10.21. 23:13
아무래도 세계관 설정을 세우고 살을 입힌게 아니라
말씀대로 시적인 영화를 연출하려다
골격을 덧세운거라
세부적인 설정들이 좀 아쉽지 않나 싶어요
댓글
profile image
사다코언니 작성자 2020.10.21. 23:15
푸른창호
저도 감독님 성향을 듣고 살짝 이해가 되더라고요.
역시 장면들이 더 필요했던 것 같은...ㅎㅎ
댓글
profile image
라이온 2020.10.22. 00:17
정말 영상퀄리티는 입이 떡 벌어졌던 기억이나요. 시사회는 못갔지만 한번 꼭 다시보고싶네요
댓글
profile image
사다코언니 작성자 2020.10.22. 00:56
라이온
넷플릭스에 올라와 있는 몇몇 일본 애니들과 비교해봐도 뒤지지 않을 퀄리티 같아요.
더빙과 사운드 좋아졌으니 오랜만에 다시 보셔도 좋을듯요.^^
댓글
profile image
LINK 2020.10.22. 14:33
다시 보면 '뭔 스토리인지'는 파악이 되긴 하나요? 당시엔 그저 ??????????? 였던 기억이 -_-
댓글
profile image
사다코언니 작성자 2020.10.22. 15:35
LINK
재더빙의 효과인지 어렴풋이 어떻게 흘러가고 있는지 정도는 파악이 되더라고요.ㅎㅎ 익숙한 설정들이기도 하고요. 근데 어찌 되었든 작품이 설명도 이야기도 영 해주질 않으니 관객들이 유추해야 하는 부분들이 많은 것 같아요. ^^;
댓글
profile image
hera7067 2020.10.22. 16:40
아치와 씨팍도 재개봉됩니다.

나중에 레드슈즈, 언더독, 오세암, 마리이야기 등등이 재개봉되었으면....
댓글
profile image
사다코언니 작성자 2020.10.22. 16:48
hera7067
그러네요. '아치와 씨팍'도 기다리고 있군요.
이 작품이야 말로 지금의 관객들이 어떤 반응을 보일지 정말 궁금합니다.ㅋㅋㅋ

'마리이야기'도 당시에 사운드가 많이 아쉬웠는데 보정해서 재개봉 해주면 좋겠어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드라마에서 은근 많은 사람들의 몰입을 깬다는 장면... 12 온새미로 57분 전11:00 1626
best 007 골든아이, 콘택트에 등장했던 아레시보 천문대, 간밤 사이에 붕괴 7 쿠도군 1시간 전10:54 968
best 엔터테인먼트 위클리 특집호 올해의 영화인 화보 2 kimyoung 1시간 전10:50 465
best 설경구, 이선균 주연 [킹메이커] 시놉시스 3 ipanema 1시간 전10:38 1302
best 미국 대통령들이 본 영화들(소소한 TMI🕵) 14 닭한마리 1시간 전10:35 1174
best 8분만에 전석 매진됐던 나훈아 부산 콘서트..코로나로 ‘취소’ 12 인사팀장 1시간 전10:25 1552
best [명탐정 코난: 비색의 탄환] 2021년 4월 16일 개봉 3 쿠도군 1시간 전10:12 643
best 액션스쿨서 빡세게 연습하는 아이유 2 푸루스 1시간 전10:06 1326
best cgv 12월 아트하우스클럽 뉴스레터 5 노리터 2시간 전09:42 1255
best 2020년 12월 첫째 주(2, 3일) 개봉작 10편, 멀티플렉스 3사 기획전 정리 11 박엔스터 2시간 전09:36 1170
best 조디 포스터, 베네딕트 컴퍼배치 신작 ' 프리즈너 760' 첫 ... 2 goforto23 2시간 전09:11 537
best 내년 오스카 시상식, 온라인 아닌 실제 시상식 거행 5 goforto23 3시간 전08:40 1046
best 한지민X남주혁 '조제', 해외 선판매 쾌거..亞 동시기 개봉 ... 5 라온제나 3시간 전08:26 898
best [콜] 미공개 스틸컷 11종 2 ipanema 3시간 전08:16 902
best 릴리 콜린스 The Tonight Show 1 e260 4시간 전07:16 814
best 아미 해머, 영화 "대부" 제작과정에 관한 TV 시리즈 출연한다 1 이나영인자기 4시간 전07:01 704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102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5517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21 다크맨 18.06.19.15:52 394638
826537
image
이스케이프FZ 방금11:57 1
826536
image
안녕하세여7 4분 전11:53 141
826535
image
golgo 4분 전11:53 112
826534
image
NeoSun 5분 전11:52 47
826533
image
박엔스터 10분 전11:47 191
826532
image
Again 20분 전11:37 269
826531
image
NeoSun 24분 전11:33 176
826530
image
뽕쮼호 26분 전11:31 215
826529
image
푸루스 28분 전11:29 247
826528
image
NeoSun 30분 전11:27 114
826527
image
데헤아 31분 전11:26 409
826526
image
golgo 33분 전11:24 274
826525
image
푸루스 35분 전11:22 295
826524
image
NeoSun 35분 전11:22 156
826523
image
펭하 39분 전11:18 138
826522
image
mcfly 44분 전11:13 687
826521
image
mcfly 47분 전11:10 285
826520
image
데헤아 56분 전11:01 320
826519
image
온새미로 57분 전11:00 1626
826518
image
쿠도군 1시간 전10:54 968
826517
image
kimyoung 1시간 전10:50 465
826516
image
NeoSun 1시간 전10:50 276
826515
image
NeoSun 1시간 전10:46 240
826514
image
내꼬답 1시간 전10:40 799
826513
image
테리어 1시간 전10:39 1197
826512
image
ipanema 1시간 전10:38 1302
826511
image
호냐냐 1시간 전10:38 230
826510
image
닭한마리 1시간 전10:35 1174
826509
image
스톰루이스 1시간 전10:34 329
826508
image
Quril 1시간 전10:32 604
826507
image
영화좋아요 1시간 전10:29 642
826506
image
뽀뇽뽀뇽 1시간 전10:26 444
826505
image
인사팀장 1시간 전10:25 1552
826504
image
NeoSun 1시간 전10:24 971
826503
image
JIANRYU 1시간 전10:22 8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