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코로나 없었으면 몇만까지 갔을지 궁금한 영화들

1.테넷

시기를 잘못잡은 영화입니다.

개봉하기 몇일전에 집회로 코로나가 다시 터져서ㅠ

아마 없었더라면 400만 정도 갔을것 같네요.

다운로드 (6).jpeg

 

2.1917

아쉽게 100만도 못넘긴 비운의 영화

정말 코로나를 직빵으로 맞은......

없었다면 200~300만 정도 되지 않았을까

5e4b9e28496a7.jpg

 

3.반도

사실 이게 최대치 같긴 하지만 만약 작년 개봉이였다면 오프닝 스코어가 어느정도였을까

35만 이였던거로 기억하는데 40~50만 정도 되지 않았을까 싶다.

BF.23023086.1-1200x.jpg

 

 

이정도 되는것 같네요.

그중에서도 테넷이 제일 궁금합니닿

추천인 33

  • Tankshot
    Tankshot
  • 살자
    살자
  • 퓨리
    퓨리
  • 아임서스
    아임서스
  • 제임슈딘
    제임슈딘
  • 예니예니
    예니예니

  • 블루스카이
  • ZELDA
    ZELDA
  • 존르카레
    존르카레

  • madman56
  • 미스터손
    미스터손
  • 뱃맨
    뱃맨

  • 은철이
  • bonvoyage
    bonvoyage
  • 샤프펜슬
    샤프펜슬

  • 스우
  • KST
    KST
  • 사과자두
    사과자두

  • 러빗

  • Skrivn
  • 바이코딘
    바이코딘
  • 코큰이최고
    코큰이최고
  • 마롱~마롱~
    마롱~마롱~
  • 이스케이프FZ
    이스케이프FZ
  • 본조비
    본조비
  • 소보르
    소보르

  • 맹린이

  • 필름매니아

  • reo
  • 밍구리
    밍구리
  • 쪼율쪼아!♥♥
    쪼율쪼아!♥♥
  • 이청훈
    이청훈
  • 솔로
    솔로

기억제거기 기억제거기
17 Lv. 28121/29160P

닉네임을 못바꿔서 사진만 바꾸었습니다ㅎㅎ‘반도’ 이레 “강동원, 소고기 회식도 시켜줘…따뜻+유머러스했다” (일문일답)

(이레 사랑해!!!!)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44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이청훈 2020.09.30. 20:39
진짜 1917....... 하.... 그렇게 좋았던 작품 성적 생각만하면 아직도 울컥하네요 ㅜㅜㅜㅜㅜ
댓글
profile image
2등 쪼율쪼아!♥♥ 2020.09.30. 20:40
1917은 진짜 너무 아쉬웠어요 이런 영화가 이정도의 흥행이라니......
댓글
profile image
3등 mirine 2020.09.30. 20:40
저도 테넷이 제일 궁금했지만...

인버전 해서 코로나 없애면 알수있을지도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돌거북 2020.09.30. 20:52
mirine
일어난 일은 일어난거라서ㅜㅠ
댓글
profile image
밍구리 2020.09.30. 20:41
비슷한 시기에 나오는 대작도 생각해야하고 하면 음...
댓글
reo 2020.09.30. 20:41
테넷은 개봉직전 대규모확산만 없었으면 500만은 넘겼을거같은데 안타깝네요
댓글
nashira 2020.09.30. 20:58
1917, 테넷.... 둘다 정말 아깝습니다.... ㅠㅠ
댓글
profile image
소보르 2020.09.30. 21:00
다만악도 관객이 더 들었을것 같더라구요
댓글
profile image
본조비 2020.09.30. 21:05
1917ㅜㅜㅜㅠ 그때 영화관 다 문닫아서 보지도 못했어요ㅠㅠㅠ 넘 아쉽ㅠㅠ
댓글
김날먹 2020.09.30. 21:12
테넷은 호평하는 사람을 못봤어서..
300만도 힘들었을거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BeamKnight 2020.09.30. 22:23
김날먹
이해가 잘 안 가서 다회차 가는 사람이 많았을 테니 300만은 넘겼을 듯.
댓글
vlflt 2020.09.30. 21:17
테넷은 사실 지금 볼영화 없어서 득보는거라 코로나없고 경쟁 치열했으면 롱런못했을거라 봐서.. 한300~400만 정도?? 지금보다야 많겠지만 막 500만넘고 그러진 못했을거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이스케이프FZ 2020.09.30. 21:21
코로나 아니었다면 대부분의 영화가 지금보다 관객수가 조금 더 많았을텐데... 안타까워요.
댓글
송2017 2020.09.30. 21:22
코로나 무서워서 아직도 테넷을 안보고 있는...ㅠㅠ
댓글
profile image
마롱~마롱~ 2020.09.30. 21:25
제일 안타까운건 역시 지푸들이죠. 연기로 인해서 더 큰 피해를 본 작품이죠. ㅠㅠ
댓글
profile image
바이코딘 2020.09.30. 21:28
전 남산의 부장들이랑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요
댓글
profile image
기억제거기 작성자 2020.09.30. 21:29
바이코딘
사실 남산의 부장들은 정말 아슬아슬하게 비껴맞아서ㅋㅋ
댓글
profile image
바이코딘 2020.09.30. 21:35
기억제거기
다른 영화들에 비해 덜 맞은 거지 빗겨맞은 건 아니죠
개봉주 흥행 추이라면 500만 무난하게 넘겼을텐데
2주차인가에 국내 감염 팍 터지고
확진자가 남산의 부장들 관람했다는 뉴스도 뜨고 해서 직격탄 맞았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WinnieThePooh 2020.10.01. 01:43
바이코딘
저는 올해 가장 운 좋은 영화로 남산의 부장들을 꼽고싶네요....
신천지 31번 터지기 전까진 극장가 전혀 문제 없었어요.
그게 바로 2월 18일이었죠. 남부장은 1월 22일... 무려 4주 전 개봉이었구요...
남부장 둘째주 흥행이 확 꺾인듯 보인 건 바로 개봉주말에 설연휴를 끼고 있어서 엄청나게 집객을 하고
명절 지나고 확 관객수가 줄면서 마치 코로나 때문인듯 많은이들이 오해하게 된거죠.
댓글
profile image
꿀딱띠 2020.09.30. 21:30
테넷은 평이 좋고 액션 영화라 400만이상은 무조건 들었지 싶고 1917은 100만 겨우 넘었을 겁니다
전쟁영화 흥행은 진짜 빡세요
반도는 올해 최다 관객 찍었을수도
댓글
러빗 2020.09.30. 21:54
1917은 영화관에서 봐야 더 좋은 영화라 시기가 너무 아쉬웠어요ㅠㅠㅠㅠㅠ
댓글
profile image
쀼뮤와 2020.09.30. 22:07
1917진짜 아쉬워요ㅜㅜ여기저기 추천하고 싶은 작픔이었는데 말 꺼내기도 그래서... 입소문 엄청 났을텐데
댓글
profile image
KST 2020.09.30. 22:22

1917이 진짜 올해 최고로 아까워요 ㅠㅠㅠ

댓글
스우 2020.09.30. 22:32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도 추가해주세요. 너무 안타까운 영화..ㅠ
댓글
배우준비중 2020.09.30. 22:47
1917은 아카데미 버프좀타서 조금 더 갈 수있었을거같거
테넷은 아마 첫주에 당연히 엄청 버프받아서 첫주는 좋았겠지만 지금 비율과마찬가지의 불호비율이라면 최종스코어는
지금과 크게 차이 안났을꺼예요
게다가 다른 경쟁작까지 생각했다면
오히려 수혜보고 있다고 생각해야..
댓글
profile image
샤프펜슬 2020.09.30. 22:49
일단 테넷은 코로나 아니었다면 덩케르크 누적관객수는 진작 넘지 않았을지...
댓글
HyperReal 2020.09.30. 22:53
코로나 없었으면 다만악은 오히려 지금보다못한 250만~300만 정도였을거같고 1917은 150~170만 테넷 350~400만 반도 600~700만
댓글
profile image
bonvoyage 2020.09.30. 22:53
<1917>과 <테넷>을 생각하고 들어왔는데 있는 걸 보고 공감합니다.ㅠㅠㅠ
댓글
profile image
프림로즈힐 2020.09.30. 22:56
지금 성적보면 테넷은 500만 넘었을 것 같아요. ㅋㅋ
댓글
은철이 2020.09.30. 22:57
댓글에 언급한 분들도 계시는데,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이 영화가 올해 가장 안타깝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뱃맨 2020.09.30. 22:58
국내 놀란 파워 무시 못하기 때문에 500만은 가지 않았을까 생각해봅니다..
댓글
profile image
마징고 2020.09.30. 23:52
1917은 개봉일에 신천지에서 터져서 더 안타까워요
댓글
profile image
ZELDA 2020.10.01. 00:59

테넷은 다회차 관람객이 워낙 많아서 적어도 400만은 넘기지 않았을까 싶네요.

댓글
블루스카이 2020.10.01. 01:08
터넷이 많이 아깝죠.
반도도 지금보다 300만 정도 더 들었을지도 모르고. 근데 천만은 힘들었을 것 같아요.
저는 다만악은 오히려 경쟁 상대 잘못 만났으면 지금보다 흥행 못 했을 수도 있을 것 같단 생각도 듭니다.
이정재 캐릭터가 너무 겉돌아서. 레옹도 있고.
사냥의 시간은 오히려 쪽박 찰 영화 넷플릭스가 호흡기 달아준 것 같고요.
댓글
profile image
20세기소년소녀 2020.10.01. 01:12

갠적으로는 1917이나 테넷이나 그렇게 큰 차이는 없었을 듯 싶네요. 맥스로 잡아도 백만 정도가 플러스 되는 정도?
다회차 언급들 하시는데 아무리 매니아들의 다회차가 많아도 의외로 대세에는 큰 영향이 없다고 하더군요요. 많이 잡아도 몇만에서 몆십만 정도인걸로...
대신 다회차로 입소문이 나서 일반 대중이 움직이는 것에 영향을 주는게 크고 이후 대중들 사이에서 입소문이 좋아야 진짜 흥행이 가능하다는데...가장 좋은 예시가 보헤미안 랩소디.
1917이나 테넷이나 왼성도를 떠나서 대중이 움직일 성향의 작품은 아니죠. 특히 테넷은 일반관 보다 아이맥스에 집중되는 경향이 커서 오히려 흥행에 안 좋은 영향도 있습니다.

반도는 그렇게 악평이 넘쳤는데도 이정도인거 보면 코로나 아니였으면 몇백만은 더 들었을 것 같네요. 

댓글
profile image
WinnieThePooh 2020.10.01. 01:53
우선.... 테넷은 지금 흥행세가 엄청난 재관람과 이후 개봉작들이 망함에서 오는 반사이익 때문인지라
전체적인 흥행세로 보기는 어려운 듯 싶네요. 덩케르크 정도이거나 조금 상회하는 정도였을 듯 싶네요.
1917은 도리어 코로나 수혜작이 아닌가 싶네요. 그나마 초장기 상영할 수 있었던 건
그만큼 후속개봉영화들이 싹 종적을 감췄기 때문이죠.
코로나가 없었다면 다른 영화들의 흥행이나 개봉도 확 달라졌을텐데
그러한 조건들은 전혀 감안하지 않고 오로지 코로나만 없었다고 가정하는 건 좀 무리가 있지않나 싶네요.
댓글
profile image
키아누리브스 2020.10.01. 03:15
1917 100만도 못 넘었나요??? 진짜 재밌게 봤는데... 코로나.........
댓글
profile image
퓨리 2020.10.01. 07:05
1917이 정말 아쉽네요
댓글
나카나카 2020.10.01. 11:22
테넷이 어떻게 됐을지가 제일 궁금하네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교실 안의 야크를 보고나서 떠오른 2편의 영화 11 포커페이스 55분 전14:27 491
best '콜'의 넷플릭스 행은 어쩔수 없는 선택이었던거 같네요 5 PS4™ 1시간 전13:58 1684
best 마틴에덴 대사 하나하나 곱씹어볼만큼 아름다워요. 15 인생은아름다워 1시간 전13:45 578
best 대선배의 빠꾸없는 칭찬에 수줍어하는 수지 4 푸루스 1시간 전13:31 1501
best 심장 박동수로 측정한 역대 가장 무서운 영화 Top 35  6 goforto23 2시간 전13:17 1504
best 이상하고 웃기는 존 조 인터뷰.avi 4 spooky0fox 2시간 전13:07 954
best 오늘의 영화음악 작곡가 #20 - <록키> Bill Conti 3 영화란무엇인가 2시간 전12:57 226
best [설문] 클린트 이스트우드 감독 최고의 영화는? 6 퓨리 3시간 전12:18 718
best 씨네Q '위플래시' 스페셜에디션 공개 43 라온제나 3시간 전12:14 3908
best 제작해본 라라랜드 마스킹테이프 실물입니다! 21 Quril 3시간 전12:04 1599
best 영화 평가 항목에 대한 의견 구합니다 51 다크맨 15시간 전23:32 3506
best 3억뷰가 넘어간 키스신 13 푸루스 4시간 전11:18 3810
best 제12회 수위아저씨필름어워즈 '올해의 감독' 현재까지 후보 2 수위아저씨 4시간 전11:12 631
best 中 대형 택배 3사 모두 BTS 제품 운송 중단 34 푸루스 4시간 전11:10 3126
best 킹덤 오브 헤븐 디렉티스 컷 10/29 최초 상영회 예정 - 오리지널 포스... 20 카메라맨 4시간 전10:44 2283
best 소리도 없이-초 간단 후기 11 소설가 5시간 전10:09 1495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96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2912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04 다크맨 18.06.19.15:52 391537
810937
image
물개 6분 전15:16 127
810936
image
텐더로인 9분 전15:13 338
810935
image
이카로스 15분 전15:07 140
810934
image
Jyung 18분 전15:04 619
810933
image
메로메로 30분 전14:52 602
810932
image
sirscott 31분 전14:51 625
810931
image
hera7067 31분 전14:51 195
810930
image
인사팀장 31분 전14:51 780
810929
image
내꼬답 32분 전14:50 493
810928
image
Tara 33분 전14:49 354
810927
image
goforto23 34분 전14:48 232
810926
image
호냐냐 35분 전14:47 524
810925
image
조아삼 42분 전14:40 679
810924
image
golgo 53분 전14:29 306
810923
image
포커페이스 55분 전14:27 491
810922
file
NeoSun 59분 전14:23 153
810921
image
이스케이프FZ 59분 전14:23 541
810920
image
스티비원더걸스 59분 전14:23 308
810919
image
golgo 1시간 전14:18 1668
810918
image
goforto23 1시간 전14:15 179
810917
image
hera7067 1시간 전14:10 166
810916
image
44번황금가지 1시간 전14:08 800
810915
image
golgo 1시간 전14:06 1312
810914
image
NeoSun 1시간 전14:03 566
810913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시간 전14:02 339
810912
image
에이단토 1시간 전14:02 1350
810911
image
버블티라떼 1시간 전13:59 377
810910
image
크로옹 1시간 전13:58 374
810909
image
PS4™ 1시간 전13:58 1684
810908
image
goforto23 1시간 전13:57 508
810907
image
e260 1시간 전13:52 294
810906
image
인생은아름다워 1시간 전13:45 578
810905
image
NeoSun 1시간 전13:42 537
810904
file
NeoSun 1시간 전13:37 306
810903
image
류혱 1시간 전13:32 10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