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수다 [아웃포스트] 후기 - 한정된 공간이라는 제약을 뛰어넘어 VR급 현장감을 선사하는 전쟁 영화 수작

다운로드파일.jpg

 

본 영화는 '전초기지'라는 뜻의 아웃포스트가 제목인 만큼 아프가니스탄에 위치한 미군의 키팅 전초지기라는 한정된 공간에서 미군과 탈레반 간의 가장 격렬했던 캄데쉬 전투를 소재로 한 실화 바탕의 영화입니다.

 

2006년 로메샤 하사와 카터 상병을 포함한 8명의 병사가 키팅 전초기지로 전입합니다. 목숨을 걸고 군인으로서의 사명을 다 하기 위해 온 그들이었고 탈레반보다 막강한 화력을 가졌지만, 키팅 전초기지의 주변은 산들로 둘러싸여 있어 언제 죽어도 이상하지 않을 정도로 적에게 무방비하게 노출된 장소에 위치해 있었습니다.

 

그들은 키팅 전초기지의 불리한 위치를 이용하여 시도 때도 없이 공격해오는 탈레반으로 인하여 전입온 첫날부터 전투를 치뤄야 했고 이후에도 매일매일 탈레반의 공격을 경계해야 했으며 공격 시에는 샤워를 하고 있든 간에 알몸인 상태로 즉각적으로 대응해야 하는 불안한 상황 속에서 살아가야만 했습니다.

 

시간이 흐를수록 전입 온 병사들도 자신이 처한 환경에 적응해가며 키팅 전초기지 병사들 간의 전우애는 깊어져 갔지만 탈레반의 공격 또한 점점 과감해지면서 피해의 규모가 커지고 일부 병사들은 극심한 스트레스를 보이며 불안감에 떨다 전초기지를 떠나기까지 합니다.

 

그와중에 전초기지의 지휘관은 죽음이나 상부에서의 명령 등의 이유로 빈번히 바뀌어 키팅 전초기지는 점점 불안전한 상태에 빠지게 되는데요. 결국 미군은 2009년 10월 중으로 키팅 전초기지를 폐쇄하기로 결정합니다.

 

하지만 2009년 10월 3일, 탈레반에 폐쇄 계획에 대한 정보가 유출됐는지 평소와는 다르게 전초기지 주변 도시는 텅 비어있었고 탈레반이 새벽부터 대규모의 병력을 이끌며 키팅 전초기지를 총공격하기 시작합니다.

 

갑작스러운 400여 명의 적들로 당황한 50여 명의 키팅 전초기지 미군 병사들과 절실히 필요한 공중지원은 한참 뒤에나 올 수 있다는 무전 속에서 포기하지 않고 서로를 버리지 않으며 처절하게 싸우는 병사들의 모습은 롱테이크가 돋보인 촬영과 너무 한 인물에 편중되지 않고 여럿이 돋보이는 연출로 너무나도 사실적으로 보여집니다.

 

전체적으로 [론 서바이버]를 떠오르게 하는 리얼하고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연출과 정말 군인이라 착각될 정도로 완벽한 배우들의 연기가 영화가 진행되는 내내 엄청난 몰입감을 선사하였고 (특히, 고문관과 진정한 군인을 왔다 갔다 하는 카터 역의 케일럽 랜드리 존스의 연기는 정말.. 👍👍) 영화의 파트를 키팅 전초기지를 이끈 지휘관들의 이름을 제목으로 하여 나눈 것도 흥미로웠지만 무엇보다도 이 영화의 가장 두드러진 특징은 촬영 기법이었습니다.

 

FPS게임처럼 총구를 통해 적들을 조준하는 듯한 장면, 한 인물만 보였다가 인물 주변에 있는 병사 전체가 보여지거나 그 반대인 효과적인 줌 인과 줌 아웃의 조화 그리고 정말 곁에서 병사들과 함께있는 듯한 느낌을 물씬 풍기게 하는 롱테이크 기법이 가뜩이나 리얼한 영화에 전투장면에서 VR게임 수준의 현장감을 선사하여 영화의 몰입도를 최대치로 끌어올렸습니다. 

 

영화의 스토리상 전초기지 이외의 장소는 거의 보이지 않는 한정된 촬영 공간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촬영 기법을 통해 지루함 없이 흥미롭게 볼 수 있게한 전쟁 영화 수작이었기에 집에서 VOD로 시청하기 보다는 꼭 극장에서 관람하여 이 영화의 특징인 현장감을 제대로 느끼며 감상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를 IMAX로 봤으면 하는 아쉬움이 들었네요.. 😭😭)    

 

P.S. 포스터에도 가운데에 등장하는 올랜도 블룸.. 분량 생각보다 많이 짧습니다.. 거의 [컨테이젼]의 기네스 팰트로 정도의 분량이랄까요..

추천인 10

  • 영미용
    영미용
  • 마법구름
    마법구름
  • aro
    aro
  • ha_park
    ha_park
  • 율독
    율독
  • LINK
    LINK
  • 온새미로
    온새미로
  • golgo
    golgo

  • 최다크
  • 얼죽아
    얼죽아

Anydevil Anydevil
12 Lv. 14127/15210P

IMAX가 좋아 주로 CGV만 이용하는 CGV VVIP

전공보다 영화에 더 열정적인 MOVIE MANIA

선역보다 악역에 더 매력을 느끼는 VILLAIN LOVER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10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얼죽아 2020.09.23. 21:08
촬영기법 정말 마음에 들었어요!
댓글
profile image
Anydevil 작성자 2020.09.23. 21:12
얼죽아
[1917] 정도는 아니지만 전쟁영화 중에서 촬영기법으로 손 꼽을 만한 수준이었네요
댓글
2등 최다크 2020.09.23. 21:10
보신 분들의 평이 모두 좋네요. 극장에서 보고 싶어지게 만드는 리뷰네요. 시간이 허락되면 보러 가겠습니다ㅎ
댓글
profile image
Anydevil 작성자 2020.09.23. 21:14
최다크

Screenshot_20200923-211318.jpg

아직 롯데시네마 무비싸다구 할인 가능하니까 싸게 감상하세요!!

영화가 더 보고 싶어지실 겁니다 ㅎㅎ

댓글
profile image
3등 golgo 2020.09.23. 21:37

이 영화 반응들 좋네요.^^

댓글
profile image
Anydevil 작성자 2020.09.23. 21:44
golgo
정말 좋은 반응이 나올만한 영화였습니다 👍👍
댓글
profile image
LINK 2020.09.23. 22:28
방금 보고 나왔는데 진짜 괜찮더라구요~
댓글
profile image
Anydevil 작성자 2020.09.23. 22:36
LINK
대체로 보신 분들은 만족하시는 것 같아요 😄😄
댓글
profile image
LINK 2020.09.23. 22:38
Anydevil
국내 포스터가 너무 싼티가 나는 거 같아요 ㅋ
댓글
profile image
ha_park 2020.09.23. 23:01
저도 오늘 봤는데 ㅋ 올랜도블룸은 진짜 쬐끔 나오더라구요. 포스터에서의 위치와 다르게... 많이 알려진 배우라 그럴까요. 암튼 이미지 변신은 확실히 한듯요 ㅋ 긴머리가 떠오르지 않았어요 ㅎㅎ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꿀벌과 천둥> 시사회 후기 5 Story 5시간 전02:46 509
best 명동씨네라이브러리의 추억 36 셋져 7시간 전00:47 2005
best 위기일발 극장가... 어쩌면 예정된 것일 수도... 12 송씨네 8시간 전00:29 3138
best 10월 22일 박스오피스 20 장만월사장님 8시간 전00:01 2497
best 오늘 온 백투더 퓨처 35주년 스틸북입니다 11 특별한럭비 8시간 전23:49 1646
best [원더풀 데이즈][익무시사] 납득, 감탄(노스포) 17 셋져 8시간 전23:48 401
best 공연계 “ 티켓 지원보다 좌석 거리두기 완화를…” 23 PS4™ 9시간 전23:23 2787
best 하루에 같은 방송사 프로그램에 세 번 출연한 걸그룹 7 결론은디즈니 9시간 전23:11 3791
best 넷플릭스 맹크 비하인드 스틸들 4 영사관 9시간 전23:03 686
best [익무 시사회 후기] 이 시대 직장인들에게 던지는 질문, <젊은이의 ... 17 솔라시네마 10시간 전22:08 912
best [젊은이의 양지] 절망에 질식할 것 같지만 통렬한 사회비판 11 테리어 10시간 전21:51 1077
best [태양의 소녀들] 후기 - 그녀들을 총 들게한 이슬람 여성들의 비참한 현실 11 Anydevil 10시간 전21:42 788
best 현재 아이맥스 상황 29 sirscott 10시간 전21:40 5577
best 이 시각 진짜 큰일난 영화.jpg 40 장만월사장님 10시간 전21:40 7164
best [극장판 귀멸의 칼날] 일본 내 이례적인 흥행을 분석한 칼럼 (feat. 우... 6 스톰루이스 11시간 전21:02 1301
best 채드윅 보스만 주연 넷플릭스 '마 레이니, 그녀가 블루스' ... 1 DPS 11시간 전20:47 861
best '서복' 1차 예고편 너무 잘뽑았네요 12 자몽향 12시간 전20:23 2588
best 대구 지역 cgv에 대한 아쉬움 12 테넷처돌이 12시간 전20:20 1830
best 홍대 상상마당이 폐관 위기인가봐요... 42 먐먐 12시간 전19:42 4803
best 오늘 기준으로 등급 심의가 진행중인 영화들 6 이스케이프FZ 13시간 전19:29 2017
best 부일영화상 수상결과 '벌새' 최우수작품상 11 스티븐킴 13시간 전19:27 1738
best <익무시사후기> 꿀벌과 천둥 정말 재밌게 봤어요! 3 랑게르한스 13시간 전18:58 538
best 어이가 없는 프라이드 영화제의 행태 17 강톨 13시간 전18:55 3402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98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3069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1007 다크맨 18.06.19.15:52 391765
812177
image
데헤아 2분 전08:28 38
812176
image
데헤아 6분 전08:24 67
812175
image
내꼬답 7분 전08:23 125
812174
image
이스케이프FZ 8분 전08:22 84
812173
image
이신헌 11분 전08:19 66
812172
image
노리터 13분 전08:17 175
812171
image
스톰루이스 14분 전08:16 46
812170
image
이신헌 15분 전08:15 88
812169
image
노리터 19분 전08:11 196
812168
image
goforto23 42분 전07:48 177
812167
image
MGNT 48분 전07:42 274
812166
image
e260 1시간 전07:29 226
812165
image
goforto23 1시간 전07:16 315
812164
image
쪼율쪼아!♥♥ 1시간 전07:09 547
812163
image
악마적 1시간 전07:01 232
812162
image
goforto23 1시간 전06:56 264
812161
image
goforto23 1시간 전06:40 647
812160
image
이나영인자기 2시간 전06:21 314
812159
image
펭하 2시간 전06:13 123
812158
image
이나영인자기 2시간 전06:05 206
812157
image
베리요거트G 2시간 전05:50 377
812156
image
하하하호호 3시간 전04:45 363
812155
image
jah 4시간 전04:20 295
812154
image
ilicic 4시간 전04:18 852
812153
image
펭수 4시간 전04:17 220
812152
image
맬론 5시간 전03:25 228
812151
image
Rt30 5시간 전03:08 280
812150
image
Story 5시간 전02:46 509
812149
image
베리요거트G 6시간 전02:13 562
812148
image
KYND 6시간 전01:59 807
812147
image
jah 6시간 전01:47 855
812146
image
서랍 6시간 전01:41 220
812145
image
카프레제 6시간 전01:34 314
812144
image
늘새찬 7시간 전01:26 709
812143
image
씨네필l 7시간 전01:24 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