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인 영화계 떠난지 오래된 국내감독들

  • 닢시 닢시
  • 7325
  • 34

 

1.jpg 11.jpg

공수창 감독

대표작 알포인트(2004) / GP506(2008)

 

국내 밀리터리 호러장르의 개척자이죠.

감독 데뷔 전엔 파업전야,하얀전쟁,텔 미 썸딩 등 걸출한 영화들의 각본도 쓰셨구요.

'GP506' 이후로 필모가 끊긴 상태입니다.(현재 교직에 계신걸로 알고 있습니다만 영화계로 다시 복귀 안하시는지..)

 

 

2.jpg 22.jpg

민병천 감독

대표작 유령(1999) / 내츄럴 시티(2003)

 

SF장르가 불모지인 우리나라에서 그나마 희망을 주신 분(이라 개인적으로 생각함)

'내츄럴 시티'가 흥행참패한 이후 공룡 애니쪽으로 발길을 돌리다가 감감무소식 

9월 개봉할 '승리호'를 보시면 본인의 꿈틀대는 장기를 털어주실거라 믿습니..(이것도 나혼자 생각) 

 

 

3.jpg 33.jpg
송능한 감독

대표작 넘버3(1997) / 세기말(1999)

 

블랙코미디의 수작 '넘버3'와 평론가 별점 보이콧으로 유명한 '세기말'

대한민국의 부조리한 사회현실을 정확히 꿰뚫고 있던 분이었죠.그걸 또 본인의 영화에 거리낌없이 표현하구요.

가장 근황이 궁금한 분이기도 합니다.(세기말 이후로 캐나다로 이민갔단 기사는 본..)

.

.

 

 

 

 

 

 

 

 

 

 

4.jpg

장선우 감독

대표(망)작 성소재림(2002)

 

네.뭐 이분은 할말하않..

나중에 제주도 놀러가게 되면 카페나 가봐야겠습니다.

 

추천인 30

  • 홀리저스
    홀리저스
  • 디케이
    디케이
  • 달콤한선우
    달콤한선우
  • 복쭈현
    복쭈현
  • 줄리에타
    줄리에타
  • 짧은치마
    짧은치마
  • 고일라
    고일라
  •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 현성
    현성
  • 속사포
    속사포
  • 해피페이스
    해피페이스
  • 헌터
    헌터
  • 꼬꼬
    꼬꼬

  • MJ
  • 곰즈
    곰즈
  • 영화가좋ㄷr...
    영화가좋ㄷr...
  • 셋져
    셋져
  • DELIGHT
    DELIGHT
  • golgo
    golgo

  • caprif
  • inflames
    inflames
  • 나가라쟈
    나가라쟈

  • 카스카
  • B바라기
    B바라기
  • 러브제이
    러브제이
  • 금요일엔영화다
    금요일엔영화다
  • hera7067
    hera7067
  • Friendly
    Friendly
  • spacekitty
    spacekitty

닢시 닢시
31 Lv. 132706/140000P

조우 :

지금의 자신은 전혀 알수없는 미래의 인연들은 돌이켜보면 결국 과거와 연결된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34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spacekitty 2020.08.06. 17:13
장선우 감독의 경마장 가는 길 정말 재밌게 봤는데요 ㅎ
댓글
2등 여자친구 2020.08.06. 17:14

한국 영화 판은 오래 일하기 힘든 곳인 것 같습니다 

댓글
3등 goldenbug 2020.08.06. 17:16
지금 생각해보면, 장선우 감독의 경우는 사막에 씨앗을 파종하려 했던 게 아닌가 싶기도 하고 그래요. 안타깝게도....
댓글
profile image
Friendly 2020.08.06. 17:17
알포인트 정말 무서웠는데...
댓글
profile image
hera7067 2020.08.06. 17:18
성소재림은 성냥닦이였다....
댓글
profile image
러브제이 2020.08.06. 17:21
유령은 각 잡는게 좀 심해서 그렇지 시대를 앞서간 잠수함 스릴러물이라고 생각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B바라기 2020.08.06. 17:23
알포인트는 지금 내놔도 명작이지요,,,
댓글
카스카 2020.08.06. 17:24
정말 천만 관객 영화를 만든 감독도 한번 삐긋하면 재기하기가 쉽지 않은게 한국 영화계죠. 강우석 감독도 오래 하실줄 알았는데 지금 어려우신거 보면
댓글
goldenbug 2020.08.06. 17:27
카스카
강우석 감독의 천만은 운이 좋아서 가능했다고 생각해요. 아쉽지만.... 그래서 그 후속작들이 계속 그릇된 방향으로 가신 게 아닌가.....
뭐 물론 나만의 생각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나가라쟈 2020.08.06. 17:39
개인적으로는 저 중에 공수창 감독님 복귀를 기다립니다.
댓글
profile image
Legend_621 2020.08.06. 17:50
저는 인정사정 볼것없다 등의 감독인 이명세요
댓글
profile image
inflames 2020.08.06. 18:13
알포인트 포스터만 봐도 오싹하네요;;
댓글
caprif 2020.08.06. 18:13
민병천 감독은 애니 코코몽 제작해서 대박났죠
댓글
profile image
golgo 2020.08.06. 18:17
송능한 감독이 참 아쉬워요.
지금도 넘버3 만한 작품 별로 없는데...
댓글
profile image
DELIGHT 2020.08.06. 18:24
다들 뭐하고 사시는지 소식이 궁금해지네요...
댓글
profile image
셋져 2020.08.06. 18:48
이전 장선우 감독의 작품은 지금 봐도 감탄할 정도이다보니 한편으로 어쩌다가 저렇게 되었는지 안타까울 따름이에요.
댓글
profile image
닢시 작성자 2020.08.06. 19:02
영화가좋ㄷr...
https://namu.wiki/w/%EC%84%B8%EA%B8%B0%EB%A7%90(%EC%98%81%ED%99%94)

4번 항목 보시면 자세히 알수 있어요.
댓글
profile image
LINK 2020.08.06. 19:44
닢시

아니 이런 일이 ㅋㅋㅋㅋㅋ

전 감독편 할래요. ㅎㅎ. 뭐가 어찌 되었건 하여간 '그 스무자로 영화를 평가'해야지 뭔.. --; 아우 유치해

댓글
profile image
곰즈 2020.08.06. 19:13
알포인트는 지금봐도👍👍
댓글
Leedong 2020.08.06. 19:27
공수창 감독님은 신작좀 내주셨음 좋겠네요
댓글
profile image
아믈랭 2020.08.06. 19:30
감독 생명도 생각보다 길지 않네요..
댓글
profile image
꼬꼬 2020.08.06. 19:44
알포인트 정말우서웟는데
댓글
profile image
paulseo 2020.08.06. 19:45
공수창 감독님은 교직에서 가르치는 것을 더 선호한다고 합니다. 원래 알포인트도 각본에만 참여할 생각이었는데 감독 자리가 계속 공석이어서 어쩔수 없이 맡게 되셨다고 하죠
댓글
Gommovie 2020.08.06. 19:59
장선우 감독님은 제작비를 너무 방만하게 쓰신 것 같아서 평판을 더 깎아 먹은게 아닌가 싶어요.
댓글
profile image
현성 2020.08.06. 22:47

넘버3와 세기말이 같은 감독님이셨군요. 서로 다른 분위기의 영화라 의외입니다...

댓글
profile image
리얼리스트 2020.08.06. 22:51
예전에 넘버3 송능한 감독님은 <38광땡>이라는 작품 준비중이라는 소식 봤었는데요. 그 당시 정치 게이트 때문에 작품을 접으셨다고 들었어요. 기사도 봤었다는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5&aid=0001055437
댓글
profile image
고일라 2020.08.06. 23:06

알포인트 생각할수록 꺼림칙한 영화. 공포영화 NO.1.

댓글
profile image
짧은치마 2020.08.06. 23:13
장선우 감독님은 어디서 뭐하실까요
댓글
profile image
DAVONID 2020.08.06. 23:22
장선우 감독은 <성냥팔이..>로 죽쑤긴 했지만 괜찮은 작품도 적지않게 만들었어요.
댓글
profile image
줄리에타 2020.08.07. 00:53
공수창 감독 두 편 다 개인취향이라 소식 기다렸는데 그랬었군요 ㅠ
댓글
profile image
달콤한선우 2020.08.07. 12:23
다들 그리운 분들이군요. 저는 예전에 <성냥팔이 소녀의 재림>이 왜 실패했는지에 대한 분석글을 읽었는데, 장선우의 스타일과 의도가 컴퓨터게임이라는 새로운 소재와 어울리지 못한 점을 지적하더라구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CGV] 나홀로 추석 이벤트 (9/30 ~ 10/4) 9 라온제나 27분 전10:52 1187
best "영화관 이용해보니 불안감 18%→8% 감소" 3 mcfly 36분 전10:43 744
best 전무후무...26회 청룡영화상 클라쓰...👍 2 온새미로 43분 전10:36 643
best 애런 소킨 "'트라이얼 오브 시카고 7' 제작 너무 힘들... 1 goforto23 56분 전10:23 530
best <프란시스 하> 뱃지와 블루레이의 만남~:) 7 줄리아러브 1시간 전09:58 741
best 넷플릭스 시트콤 '내일 지구가 망해버렸으면 좋겠어' 캐스팅... 9 golgo 1시간 전09:52 1441
best '보건교사 안은영' 굿즈 세트 사진!! (넷플릭스) 16 golgo 1시간 전09:47 1225
best 개인적으로 빨리 제작되길 바라는 한국영화 9 이스케이프FZ 2시간 전09:00 1520
best SBS 추석특선영화 5편 12 jimmani 2시간 전09:00 1910
best 이유영 영화 '디바' 인터뷰 화보 3 NeoSun 2시간 전08:58 594
best 박민영 더블유 10월호 화보 3 e260 2시간 전08:47 632
best [테넷] 블루레이 출시일 13 LuckySpecialist 2시간 전08:41 1404
best '프렌치 디스패치' 내년 칸 영화제 첫 공개 예정 6 goforto23 2시간 전08:40 953
best 넷플릭스 '보건교사 안은영' 비하인드 스틸 3 라온제나 2시간 전08:40 374
best [반도] 올해 도쿄국제영화제 특별 초대작 부문 상영 예정 2 스톰루이스 3시간 전08:02 435
best 99:1의 성비를 겪은 BTS 무비 관람 후기 11 OVO2 3시간 전08:01 1745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89 익스트림무비 20.08.11.22:38 20877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97 다크맨 18.06.19.15:52 389058
801913
image
sirscott 5분 전11:14 89
801912
image
NeoSun 11분 전11:08 129
801911
image
여자없는남자들 12분 전11:07 61
801910
image
ipanema 13분 전11:06 227
801909
image
푸루스 18분 전11:01 519
801908
image
푸루스 23분 전10:56 648
801907
image
푸루스 25분 전10:54 540
801906
image
데헤아 26분 전10:53 192
801905
image
라온제나 27분 전10:52 1187
801904
image
듀크카붐 32분 전10:47 138
801903
image
goforto23 32분 전10:47 245
801902
image
알수없다 33분 전10:46 314
801901
image
듀크카붐 34분 전10:45 135
801900
image
듀크카붐 36분 전10:43 113
801899
image
mcfly 36분 전10:43 744
801898
image
푸루스 38분 전10:41 280
801897
image
라온제나 40분 전10:39 683
801896
image
mcfly 42분 전10:37 163
801895
image
버블티라떼 43분 전10:36 358
801894
image
온새미로 43분 전10:36 643
801893
image
지름통 48분 전10:31 202
801892
image
OVO2 50분 전10:29 247
801891
image
핀란 55분 전10:24 1098
801890
image
goforto23 56분 전10:23 530
801889
image
NeoSun 58분 전10:21 212
801888
image
네모바지 59분 전10:20 460
801887
image
golgo 1시간 전10:19 229
801886
image
NeoSun 1시간 전10:17 367
801885
image
NeoSun 1시간 전10:09 415
801884
image
golgo 1시간 전10:07 492
801883
image
라온제나 1시간 전10:06 748
801882
image
그루씨 1시간 전10:05 715
801881
image
홀리저스 1시간 전10:04 380
801880
image
golgo 1시간 전10:03 145
801879
image
무분명세계 1시간 전10:02 3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