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극장.. 대중문화 관련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화인 생각보다 작품 선구안 좋은 배우

cbbb1e8e7cd512d97f8d1eab9ffb3f467746cb43e43a0d8de22efebceedce2800a30c0a2505332e1103bf057ba67b0fe0253fb25540e908c5ce97fa1fb9.jpg

 

 

개봉 당시에는 호불호가 갈렸지만, 후에는 재평가 받았어요 

 

사실 개봉 당시에도 이 만한 느와르 영화 없다는 매우 좋은 평가도 있었죠

 

 

4254f2124fdfc000237cff73fc21a52eaca6a584fd59b0062419a41cde1519c9ce0e9794cdda5c3859cad436dfc75ff0d96f32901a71e0ffcb1df059066.jpg

 

2017년 1월. 당시의 상황을 고려하면 매우 시의적절했고 무당씬까지 나와서 미래예언이라는 영화도 있었고 영화 자체도 준수한 평가를 받았습니다. 

 

다만 연기는 ;;

 

e04338055c55a1c8240a6d6ace783bad22bebf7f9f11a1fb6cdf92ea968b7bcaf72cfa83488e9b151007a421d65faa9adc666765fb7a353c2c1c578890e.jpg

 

남북 상황을 잘 풀어낸 수작.

 

movie_image.jpg

 

따뜻한 영화라서 호평이 많았습니다

 

movie_image (1).jpg

 

위의 아수라와 같이 호불호가 갈렸으나, 그럭저럭 좋은 평가가 많았습니다. 코로나 사태만 아니었으면 더 흥행할 영화라고 사람들이 말했죠 

 

movie_image (2).jpg

 

강철비2, 전작보다는 못하다는 소리를 들었지만 잠수함 액션씬 등 볼거리 많았습니다. 평론가 평도 좋고요

 

정우성 배우님은 흥행은 몰라도 망작이라고 평가받는 작품은 없는 거 같습니다. 위의 언급된 거 말고도 <비트>, <내 머리속의 지우개>,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등 명작이라곤 못해도 평작 정도의 평가를 받는 작품들이죠 

 

 

 

 

 

 

 

 

 

 

 

 

movie_image (3).jpg

 

...어? 

추천인 49

  • 쥬쥬짱
    쥬쥬짱
  • 메로메로
    메로메로

  • 호구너
  • 치타
    치타
  • 지이나
    지이나
  • 스타니~^^v
    스타니~^^v
  • Gato
    Gato
  • AZURE
    AZURE

  • caprif

  • kapius

  • lobster
  • 스텔라라
    스텔라라

  • CRAFTED
  • 에스텔라
    에스텔라
  • 리얼리스트
    리얼리스트
  • 에라토
    에라토
  • 곰즈
    곰즈
  • DELIGHT
    DELIGHT
  • 소보르
    소보르
  • 레레양
    레레양
  • 인쓰
    인쓰
  • 익마
    익마
  • Coming
    Coming
  • 시몬스
    시몬스
  • Mod
    Mod
  • 번번만
    번번만
  • LuciteTokki
    LuciteTokki
  • 레히
    레히
  • HouseStory
    HouseStory
  • 망고바나나77
    망고바나나77
  • bonvoyage
    bonvoyage
  • 옥자씽씽
    옥자씽씽

  • friend93
  • hyundg0608
    hyundg0608
  • Paranoid
    Paranoid

  • 맹린이
  • 온새미로
    온새미로
  • 라온제나
    라온제나
  • 금요일엔영화다
    금요일엔영화다
  • 버터
    버터
  • 솔로
    솔로
  • 라이트하우스
    라이트하우스
  • 해피페이스
    해피페이스
  • 퓨리
    퓨리
  • golgo
    golgo
  • 속사포
    속사포

  • 하늘하늘나비
  • 밍구리
    밍구리

장만월사장님 장만월사장님
31 Lv. 133455/140000P

저는 올해 19살입니다. 2002 / 6 / 19 

프로필 음악

 

 

3월 15일 오후 9시까지는 'nono' 였습니다. 

 

닉네임 변천사

2017.8.24~2019.2.11 영화FA

2019.2.11~2020.3.15 nono

2020.3.15~ 장만월사장님

 

오늘도 코로나 사태에 힘든 싸움을 하고 계시는 의료진들, 극장 종사자들, 기타 자영업자들을 응원합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66

댓글을 많이 달아야 레벨업을 할수 있어요~!!
profile image
1등 밍구리 2020.08.02. 15:59
증인도 작품 좋아요..! 아수라부터 필모 정말 다 좋아해요
댓글
profile image
장만월사장님 작성자 2020.08.02. 16:00
밍구리
증인도 따뜻하고 착해서 무난하게 볼 수 있었어요
댓글
profile image
2등 뽕자이모 2020.08.02. 16:03

평타는 다 치는 작품들이 많네요

댓글
profile image
장만월사장님 작성자 2020.08.02. 16:04
뽕자이모
완전 명작까진 아니더라도 다 평타는 치는 거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golgo 2020.08.02. 16:04
저는 인랑도 괜찮았어요.^^
댓글
profile image
해피페이스 2020.08.02. 16:06
인랑 아수라 괜찮던데 혹평이 훨씬 더 많아서 아쉬웠죠ㅜ
댓글
profile image
장만월사장님 작성자 2020.08.02. 16:07
해피페이스
아수라는 그래도 후에 재평가되었죠 ㅎㅎ
댓글
profile image
장만월사장님 작성자 2020.08.02. 16:07
라이트하우스
인랑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망작이라고 말해서 일부로 빼긴 했으나 저도 취향은 존중합니다 ㅎㅎ
댓글
profile image
Mod 2020.08.02. 18:09
라이트하우스
그렇군요..제가 인랑은 안봤는데ㅎㅎ 호불호가 많이 갈린 작품인가보네요 ㅎㄴㅎ
댓글
profile image
버터 2020.08.02. 16:12
아수라는 정말 재평가 받아야 마땅했죠 ㅎㅎ
댓글
profile image
금요일엔영화다 2020.08.02. 16:17
아수라는 개봉 당시 에이 이런 일이 어떻게 벌어져~였다가.......ㅋㅋ
댓글
profile image
TomHardy 2020.08.02. 16:19
내용이 있는 작품들 저는 괜찮게 봤던 작품들이에요.
댓글
profile image
장만월사장님 작성자 2020.08.02. 16:20
TomHardy
특히 강철비 시리즈가 가장 좋았어요 전
댓글
profile image
TomHardy 2020.08.02. 16:21
장만월사장님
강철비2는 아직 안봤는데... 강철비1은 저는 괜찮았어요. ㅎㅎ 스토리도 괜찮았지만
특히 엔딩크레딧에 나오는 음악이 취향저격이였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한솔2 2020.08.02. 16:28
장만월사장님
저도 강철비 1,2 다 딱 취향에 맞아서 3편도 나오길 소망합니다~~^^;;
댓글
profile image
돌거북 2020.08.02. 16:20
인랑은 필요 이상으로 저평가 된 작품이라고 생각합니다. 작품 자체가 나쁜건 아녔죠.
댓글
profile image
장만월사장님 작성자 2020.08.02. 16:21
돌거북
인랑, 솔직히 별로였어요. 하지만 너무 과하게 욕먹기도 했죠.
댓글
profile image
hyundg0608 2020.08.02. 16:28

놈놈놈 총기액션씬은 정말 최고였어요

댓글
profile image
라온제나 2020.08.02. 16:29

인랑...
나쁘진 않았는데 로맨스 때문에 아마 작품이 저평가되지 않았을까 싶어요....😰

댓글
friend93 2020.08.02. 16:29
어제 영화 강철비2 재미나게 봤습니다! 3편도 나왔으면 좋겠어요!
댓글
스펙타클3D써라운드 2020.08.02. 16:46

정우성이 인랑과 강철비 모두 출연했군요!
영화 둘이 묘하게 유니버스가 맞죠 ㅡ 강철비 이후의 시나리오쯤으로ㅋ

아수라는 한겨레에서 아주 충격적인 기사를 내서 유명했었고ㅋㅋ;;

댓글
profile image
bonvoyage 2020.08.02. 16:49
마지막의 '어?'는 저도 생각했던 거예요.ㅋㅋㅋ
근데 전 특이하게 <인랑>에서의 정우성 씨의 연기는 좋았어요. 발음이 뭉개지지도 않았고, 역할도 카리스마 있었거든요.
댓글
profile image
망고바나나77 2020.08.02. 16:49
인랑은 저도 별로였지만 증인이나 아수라는 좋았어요
댓글
profile image
옥자씽씽 2020.08.02. 16:50
작품을 하는데에 여러가지 요소가 있다고 생각하는데 정우성배우는 인성도 한몫 할거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밍기뉴 2020.08.02. 16:50
ㅋㅋㅋㅋㅋㅋㅋㅋㄱㅋㅋㄱㄲ 마지맠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LuciteTokki 2020.08.02. 17:22
신의한수도 뒤늦게 봤는데 재밌더라고요!
댓글
profile image
번번만 2020.08.02. 17:49
저도 다 괜찮게 본 영화인데 어?? 가 웃겼어욬ㅋ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Mod 2020.08.02. 18:04
놈놈놈이 평작이라니ㅋㅋㅋㅋㅋㅋ신선한 접근이네요ㅎㅎ
댓글
profile image
Mod 2020.08.02. 18:08
흥행도 그다지 나쁘지 않았고 괜찮게 본영화들에 정우성배우작품이 꽤 많았던거 같아요ㅎㅎ

전 나를잊지말아요 라는 작품에서 연기도 좋았어요..ㅋ
기억을 잃은 남자의 연기!!ㅋ
댓글
profile image
시몬스 2020.08.02. 18:10
아 그렇지 맞아맞아 이러면서 보다가 마지막에 인랑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뿜었네요
댓글
profile image
익마 2020.08.02. 18:14
정우성 배우님 영화는 다 재밌는거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레레양 2020.08.02. 18:29
전 어? 하는 작품도 좋게 봤어욬ㅋㅋㅋ원작을 안봐서 그런가? 제가 볼땐 그렇게 대차게 까일 요인이 로맨스 파트 빼고선 크게 없어보여욬ㅋㅋㅋㅋ오히려 정우성 연기는 작품 괜찮게 본 더킹서 연기보다 불호 심한 인랑서 연기가 더 나았다고 봐욬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DELIGHT 2020.08.02. 19:16
꾸준히 작품속에서 다양한 모습 보여줘서 매번 기대됩니다. ^^
댓글
profile image
곰즈 2020.08.02. 19:19
오 그러고보니 그렇네요ㅎㅎ 작품 꾸준히 나와줘서 좋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리얼리스트 2020.08.02. 19:56
90년대에도 선구안이 좋았어요. <태양은 없다>나 <비트>도 대단하고요
저는 <인랑>보다가 잤습니다 ㅎㅎ.
개인적으로 <마담뺑덕>, <중천> 등 몇작품은 안 좋은 것 같긴하지만 그래도 오래도록 할동하는 저력이 있는 것 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에스텔라 2020.08.02. 20:07
더킹, 강철비 좋았습니다. 근데 연기스타일은 저랑 안맞아요. 외모는 넘사죠.
댓글
dolbymax 2020.08.02. 20:22

아수라 내용자체는 볼만했는데

정우성 욕 내뱉는 대사는

하...

댓글
CRAFTED 2020.08.03. 07:09
정우성 배우 정도면 필모 좋은편이죠ㅎㅎ
천만영화는 없지만 작품선구안 좋아서 늘 믿고보는 배우!
여기 언급되지않았지만 유령 무사같은 작품도 좋았고
마담뺑덕 나잊말의 멜로연기도 좋았습니다!!
댓글
profile image
스텔라라 2020.08.03. 09:09
저는 인랑도 평타는 쳤다고 봐요 ㅎㅎ
댓글
호구너 2020.08.03. 11:10
안남시 아수리언들이 괜히 생겨난게 아니죠
댓글
kapius 2020.08.03. 11:52
인물이야 말할 것도 없고 연기도 나쁘지않고 작품 보는 눈도 좋죠.
댓글
caprif 2020.08.03. 12:53
대작이나 스타 감독 작품 말고는
감시자들, 신의 한수부터 좋은 작품을 고른 것 같아요
중간 중간 별로인 작품도 있었지만
댓글
profile image
Gato 2020.08.03. 13:51
민병천 감독에 장준환, 봉준호 각본, 최민수, 정우성이 출연, 촬영횟수 108회, 필름사용량 18만자로 촬영횟수와 필름사용량 신기록을 세우며 촬영만 9달이 걸린 초대작 잠수함 영화인 유령이 빠졌네요
댓글
profile image
스타니~^^v 2020.08.03. 15:19

정우성 배우가 자신의 작품 중 '최애'로 뽑는 '똥개'(2003, 곽경택) 추가요

 

"너그 밥 무근나?~"

 

얼굴2020_상세_720_0701.jpg

댓글
profile image
DoNNiEYang 2020.08.03. 15:26
인랑 원작을 않보고 영화를 보면 괜찮지만 원작 만화를 보고 영화를 보면.. 완전... 쯔쯔쯔..
댓글
profile image
지이나 2020.08.03. 16:08
인랑 빼고는 아수라부터는 정말 좋아하는 필모! 똥개 한번 봐야겠네요 ㅎㅎㅎ
댓글
profile image
설레는영화관 2020.08.03. 16:49
예전부터 다양한 연기 변신을 시도해왔던 터라 연기력을 키워놓은 상태고, 이제 그 연기력이 빛을 발하는거같아요
댓글
profile image
원스타 2020.08.03. 18:07
마지막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
profile image
싶플 2020.08.04. 00:09
스펙트럼이 넓은 존잘지존 필모도 꾸준해서 너무 좋음. 우리나라의 브래드피트같은 느낌.
댓글
profile image
쥬쥬짱 2020.08.04. 09:38
전 인랑도 괜찮게 봐서.
뭐랄까요. 배우님이 각본보다, 사람이나 의리를 중요하게 생각하시는 것 같아요.
단순히 잘 생긴 배우에서 나름 이거 저거 시도하시다가, 카리스마 있는 캐릭터를 구축하신 거 같고.
요즘은 그런 생각이 들어요. 배우들도 각자 나름의 이미지가 있는데, 비슷한 이미지를 유지하는 것도, 대중이 원하는 것과 자신이 원하는 접점을 찾기도 쉽지 않은데, 잘 찾으신 거 같아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best 이제 슬 꺼낼 때가 된 것인가 ? feat. IMAX 용산 18 여자친구 41분 전13:55 1627
best 패왕별희,반교 포스터 + 메가박스 군자 경품 현황 15 욘두해요 42분 전13:54 749
best 다음주 VOD 출시일정 (feat 강철비2) 17 PS4™ 1시간 전13:32 1468
best 주간 넷플릭스 8월 2주차 3 goforto23 1시간 전13:00 504
best 극장판 짱구는 못말려 롯시 - 마스크(어린이용) 증정 17 현짱 1시간 전12:40 1064
best 넷플릭스 '프로젝트 파워' 일본 매체의 간단평 3 golgo 2시간 전12:36 869
best 다만악 뒷이야기 07 - 훈련된 개, 특별 출연한 야옹이.. 그리고.. 15 다크맨 2시간 전12:28 1285
best '테넷' 22~23일 대규모 유료시사 계획..변칙 개봉 논란 95 키노야놀자 2시간 전11:50 7360
best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가제는 모래요정이었대요 39 RUMING 3시간 전11:14 2898
best '이웃집 토토로' 오리지널 포스터가 본편하고 다른 이유 6 golgo 3시간 전11:11 2915
best (용산 cgv) 워터릴리스 배지 수령 완료 26 호냐냐 3시간 전11:00 1286
best 20200812 영화 정말 먼 곳 GV영상 및 배우님들 사진(16P) 7 raindrops06 3시간 전10:59 395
best 매번 바뀌는 영화 손익분기점에 대한 관계자의 변 9 신스틸러라파엘 3시간 전10:56 1597
best 다들 익무 온 경우가 이거 겠지요?? 62 고도리 3시간 전10:42 3040
best 넷플릭스 '프로젝트 파워' 로튼지수와 주요 평들  5 goforto23 4시간 전10:29 1109
best '다만 악에서...' 전 세계 56개국 선판매 5 golgo 4시간 전10:28 711
best 오늘 공개, 넷플릭스 '프로젝트 파워' 관전 포인트 3가지 4 golgo 4시간 전10:19 537
best '드라이브' 새 포스터 2종 27 golgo 4시간 전10:13 1911
best '플로리다 프로젝트' 션 베이커 감독의 'Host' 관... 4 goforto23 4시간 전10:02 1313
best 씨네Q 신도림 현장 경품 안내 (오늘 아침 확인!) 25 백택 5시간 전09:23 2292
best (용산cgv) 언제 커피 종류가 다양해졌나요?? 그리고 거리두기 신경 쓴 ... 38 호냐냐 5시간 전09:04 2870
best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무대인사 일정 (8/17) 11 라온제나 5시간 전09:03 1542
best 정유미, 남주혁 주연 넷플릭스 드라마 [보건교사 안은영] 첫 포스터 22 DPS 5시간 전09:00 2983
best 어제자 박보영 미모 (제천국제음악영화제) 12 알폰소쿠아론 5시간 전08:42 2388
best 슬기로운 익무 생활을 위한 가이드 76 익스트림무비 2일 전22:38 3833
best [필독] 신입 익무인들이 참고하셔야할 내용 982 다크맨 18.06.19.15:52 369058
781880
image
숭사마 1분 전14:35 31
781879
image
블루스 1분 전14:35 36
781878
image
무비런 3분 전14:33 238
781877
image
쪼율쪼아!♥♥ 6분 전14:30 211
781876
image
수위아저씨 7분 전14:29 77
781875
image
루니엘 7분 전14:29 119
781874
image
데헤아 7분 전14:29 234
781873
image
무비런 9분 전14:27 431
781872
image
루치오 9분 전14:27 435
781871
image
ipanema 13분 전14:23 332
781870
image
셔니슬로우 14분 전14:22 88
781869
image
피자 17분 전14:19 569
781868
image
여자친구 17분 전14:19 314
781867
image
11과숫자들 17분 전14:19 690
781866
image
햄치즈 27분 전14:09 266
781865
image
e260 27분 전14:09 347
781864
image
사슴눈망울 30분 전14:06 215
781863
file
달콤멘토 36분 전14:00 383
781862
image
None 36분 전14:00 343
781861
image
Quril 40분 전13:56 915
781860
image
무비런 40분 전13:56 1210
781859
image
구속의모양 41분 전13:55 783
781858
image
여자친구 41분 전13:55 1627
781857
image
해롱해롱 42분 전13:54 292
781856
image
욘두해요 42분 전13:54 749
781855
image
쏠라씨 43분 전13:53 446
781854
image
인사팀장 43분 전13:53 195
781853
image
할맄퀸 44분 전13:52 574
781852
image
샤프펜슬 44분 전13:52 768
781851
image
닭한마리 46분 전13:50 370
781850
image
Supervicon 48분 전13:48 951
781849
image
Miiiin 48분 전13:48 274
781848
image
영소남 49분 전13:47 455
781847
image
붓-따 50분 전13:46 605
781846
image
솔라시네마 51분 전13:45 634